필자의 부친의 출생 년도가 > 자유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자유게시판 목록

필자의 부친의 출생 년도가

페이지 정보

작성자 마르지않는샘물 작성일19-10-02 16:29 조회319회 댓글0건

본문

1925년 이었고 오래 전 방광암으로 작고하셨다.

 

조부께서는 아마도 1800년대 후반생이셨을 것이다.

 

그러니까 필자가 얘기하고 싶은 바는 지금부터 2세대만 거슬러 올라가도 구한말 조선시대요 3세대를 올라가면 전 국민 중 노비(노예)의 비중이 절반 이상되는 시대로 들어서게 되는 것이다.

 

무슨 얘기냐 하면 

 

노비에게 자식교육이 존재할 수 있을까? 쉽지 않은 일일 것이다.

 

해방 후에도 한국인들의 행태가 저질스러운 것에 탈피를 쉬 못하는 것이 바로 여기에 있는 것이다.

 

대다수가 노비출신에다가 68년 전엔 참혹한 전쟁까지 겪었다. 더우기 지독하게 가난하기까지 하였으며 그런 상황에서 자식교육을 제대로 시킬 수 없었다. 소위 베이비 부머 세대를 거쳐 이제 그들의 자식들이 30대~40대에 들어서게 되었는데

 

예전에는 문맹율이 80%이상이었고 노인들 중 대다수는 편지를 읽고 쓰질 못해서 지나가는 어린 학생들에게 대신 읽어달라고 부탁한 광경이 다반사였지 않은가?

 

불과 40년전 얘기이다.

 

그래서 주입식 암기위주 교육을 통해 빨리 문맹상황은 종결시켰는데 점수를 잘 따면 그들이 호화롭게 많은 돈을 버는 것을 보고는 노비출신의 천박한 대중들이 물질이 주는 만능주의의 달콤한 유혹에 빠져 그것을 위해 오로지 남보다 1점이라도 더 받기위해 주입식 점수따기 선행입시교육에 수단방법을 가리지 않고 올인하고 그것을 위해 돈돈돈하여 지금의 도덕과 성질서와 국가기강이 와해되는 결과를 초래하고 말았다.

 

이는 불과 50~40년 동안에 벌어진 상황일 뿐이다.

 

걸어 가야할 길이 먼 나라이다.

 

국민수준과 의식이 여전히 노비 즉, 노예수준에서 탈피하지 못한 대한민국!

 

선진 문화 창출과 그것에 맞는 의식배양을 위해서는 적어도 3~4백 년의 시간이 기본적으로 소요된다고 필자는 계속 언급해 온 바 있다.

 

 

현재의 사회주의 지지세력의 창궐은 바로 노예근성과 그 유전자를 극복하지 못한 결과이며 그것은 앞에서도 언급하였지만 이제 불과 2세대가 지난 셈이기에 많은 시간이 필요하다.

 

그 가운데 또 하나의 변곡점에 우리가 들어서고 있는 것이며 이 또한 필연적으로 지나가야 할 것이다. 서둘면 안된다.

그런데 우리는 인간이기에 서둔다.

 

사람도 가문을 일으키어 명가가 되려면 최소한 십 세대는 고생하는 수고를 해야하는 것이다. 필자 역시 너무 찢어지게 가난하게 태어나서 지금도 물질적으로 쉽지않은 상황.

그러나 그 가운데 하나님의 섭리를 발견한다. 복음을 전하는 일을 나에게 맡겨주신 것이다.

 

대한민국도 마찬가지이다.

별 볼일 없던 나라를 하나님께서 세워주셨는데 개구리 올챙이 시절은 새카맣게 잊어버리고 단시간의 부에 취해 그 것이 영원한 것인만양 도취되고 세계도처에 그리스도의 복음을 전하는 그 순수성을 잃어버린지 오래다.

 

교회가 복음을 순수한 마음으로 받았던 심령을 회복하고 물질주의에 빼앗긴 우상을 버림으로 정신을 차릴 때 대한민국에 내려진 징계는 거두어지고 주사파 공산사회주의 세력들은 붕괴되고 다시 재도약이 가능할 것으로 본다.

 

그러나 현재는 그런 확신이 없다.

그 말은 징계의 회초리를 피할 수 없는 것이 아닐까 하는 생각이 드는 것은 어쩔 수 없는 일임을 고백한다.

 

'벧엘로 내려가라!'

 

그 말은 처음 그 마음가짐과 다짐으로 돌아가란 얘기이다. 즉, 배불러서 타락한 현 개구리 시절을 버리고 다시 올챙이였던 너의 그 시절의 심령으로 돌아가 마음을 고쳐잡고 다시 출발하라란 뜻이다.

 

이것을 못 깨달으면 강제로 올챙이 시절로 회귀케 하실 것이다. 즉, 다시 나라가 가난하게 된다는 뜻이다. 현 주사파 공산주의 세력은 사실 징계의 도구에 지나지 않기에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자유게시판 목록

Total 32,171건 6 페이지
자유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32021 휴면계좌통합 조회로 숨은 돈 찾기 고마 2019-10-29 289 18
32020 공수처법은 절대로 반대한다. 댓글(2) 용바우 2019-10-29 226 36
32019 사기 나쁜짓 사기당함은 더나쁜 것-사탄에 두번 속지 말… 제주훈장 2019-10-29 169 14
32018 문조국의 추락에도 자한당-총선 필패! - 80% 여론결… 댓글(5) 진리true 2019-10-29 307 14
32017 수 兆(조)원 단위; 血稅 _ '비용 발생'시킨킨 시… inf247661 2019-10-29 181 12
32016 조선과 일본, .. 출간되었나요? 댓글(2) 일지 2019-10-29 255 8
32015 검찰개혁(공수처법 추진)의 치명상- 조국의 범죄행위 -… 진리true 2019-10-29 187 6
32014 악마(Liar)의 정체를 벗긴다! 댓글(2) 진리true 2019-10-29 387 17
32013 공수처에 대한 신의 한 수는 댓글(10) kimsunbee 2019-10-29 407 6
32012 지만원 제작 핵폭탄 [조선과 일본] 베스트셀러 1등으로… 제주훈장 2019-10-28 311 43
32011 박정희 대통령 국장(1979년) 댓글(2) mozilla 2019-10-28 267 22
32010 전향이 이렇게 어렵다는데... 김 문수는 어떻게 전향을… 댓글(5) DAWN 2019-10-28 475 38
32009 해병대 (예)准將님과 해병대 예비역 40여명이 청와대 … 댓글(3) inf247661 2019-10-28 399 37
32008 일본 언론이 예상하는 한국 내전의 전개양상 진리true 2019-10-28 490 16
32007 전향하지 않은 남한 주사파의 실체 임종석(최신글)의 수… 진리true 2019-10-28 229 3
32006 참수작전에 자폭한 IS-수괴 : 문재인-김정은의 선택은… 진리true 2019-10-28 374 42
32005 지하철, '꼴不見' 2개만! 댓글(2) inf247661 2019-10-28 468 33
32004 유권은 무죄이다! 진리true 2019-10-28 191 12
32003 요리조리 빼돌린 국민혈세 - 국민에게 알린다? 진리true 2019-10-28 289 20
32002 미래가 보이지 않는다 댓글(2) 토끼야 2019-10-27 402 42
32001 콩고, 적도기니 보다 못한 조선의 문맹률 80% 댓글(1) 月影 2019-10-27 320 36
32000 일본이 조선에 지어준 3,360개의 학교 댓글(2) 月影 2019-10-27 360 57
31999 민도에 싸가지가 없는 이유는 바로 오랜 노예생활 때문 댓글(1) 마르지않는샘물 2019-10-27 336 28
31998 이런 전교조 악마 교육감을 3선이나시킨 광주인들 제주훈장 2019-10-27 411 68
31997 검찰 VS 경찰; 상호간에, 氣 쌈 싸우기! inf247661 2019-10-27 192 10
31996 연합뉴스TV 한줄뉴스에 "국방부가 보안사촬영 5.18 … 댓글(2) 푸른소나무 2019-10-27 316 23
31995 위대한 리더쉽, 박정희 대통령님" | 이언주 국회의원 … 댓글(1) mozilla 2019-10-27 283 35
31994 [국민교재]눈물감동설교는 이렇게 은평교회 심하보 목사 … 제주훈장 2019-10-27 262 13
31993 [우파집회의 멋] 자유의바람여기에 제주훈장 2019-10-27 182 15
31992 박근혜 석방 방해 위장보수팔이들 (변희재 ) 댓글(3) 제주훈장 2019-10-27 386 18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