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자의 부친의 출생 년도가 > 자유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자유게시판 목록

필자의 부친의 출생 년도가

페이지 정보

작성자 마르지않는샘물 작성일19-10-02 16:29 조회709회 댓글0건

본문

1925년 이었고 오래 전 방광암으로 작고하셨다.

 

조부께서는 아마도 1800년대 후반생이셨을 것이다.

 

그러니까 필자가 얘기하고 싶은 바는 지금부터 2세대만 거슬러 올라가도 구한말 조선시대요 3세대를 올라가면 전 국민 중 노비(노예)의 비중이 절반 이상되는 시대로 들어서게 되는 것이다.

 

무슨 얘기냐 하면 

 

노비에게 자식교육이 존재할 수 있을까? 쉽지 않은 일일 것이다.

 

해방 후에도 한국인들의 행태가 저질스러운 것에 탈피를 쉬 못하는 것이 바로 여기에 있는 것이다.

 

대다수가 노비출신에다가 68년 전엔 참혹한 전쟁까지 겪었다. 더우기 지독하게 가난하기까지 하였으며 그런 상황에서 자식교육을 제대로 시킬 수 없었다. 소위 베이비 부머 세대를 거쳐 이제 그들의 자식들이 30대~40대에 들어서게 되었는데

 

예전에는 문맹율이 80%이상이었고 노인들 중 대다수는 편지를 읽고 쓰질 못해서 지나가는 어린 학생들에게 대신 읽어달라고 부탁한 광경이 다반사였지 않은가?

 

불과 40년전 얘기이다.

 

그래서 주입식 암기위주 교육을 통해 빨리 문맹상황은 종결시켰는데 점수를 잘 따면 그들이 호화롭게 많은 돈을 버는 것을 보고는 노비출신의 천박한 대중들이 물질이 주는 만능주의의 달콤한 유혹에 빠져 그것을 위해 오로지 남보다 1점이라도 더 받기위해 주입식 점수따기 선행입시교육에 수단방법을 가리지 않고 올인하고 그것을 위해 돈돈돈하여 지금의 도덕과 성질서와 국가기강이 와해되는 결과를 초래하고 말았다.

 

이는 불과 50~40년 동안에 벌어진 상황일 뿐이다.

 

걸어 가야할 길이 먼 나라이다.

 

국민수준과 의식이 여전히 노비 즉, 노예수준에서 탈피하지 못한 대한민국!

 

선진 문화 창출과 그것에 맞는 의식배양을 위해서는 적어도 3~4백 년의 시간이 기본적으로 소요된다고 필자는 계속 언급해 온 바 있다.

 

 

현재의 사회주의 지지세력의 창궐은 바로 노예근성과 그 유전자를 극복하지 못한 결과이며 그것은 앞에서도 언급하였지만 이제 불과 2세대가 지난 셈이기에 많은 시간이 필요하다.

 

그 가운데 또 하나의 변곡점에 우리가 들어서고 있는 것이며 이 또한 필연적으로 지나가야 할 것이다. 서둘면 안된다.

그런데 우리는 인간이기에 서둔다.

 

사람도 가문을 일으키어 명가가 되려면 최소한 십 세대는 고생하는 수고를 해야하는 것이다. 필자 역시 너무 찢어지게 가난하게 태어나서 지금도 물질적으로 쉽지않은 상황.

그러나 그 가운데 하나님의 섭리를 발견한다. 복음을 전하는 일을 나에게 맡겨주신 것이다.

 

대한민국도 마찬가지이다.

별 볼일 없던 나라를 하나님께서 세워주셨는데 개구리 올챙이 시절은 새카맣게 잊어버리고 단시간의 부에 취해 그 것이 영원한 것인만양 도취되고 세계도처에 그리스도의 복음을 전하는 그 순수성을 잃어버린지 오래다.

 

교회가 복음을 순수한 마음으로 받았던 심령을 회복하고 물질주의에 빼앗긴 우상을 버림으로 정신을 차릴 때 대한민국에 내려진 징계는 거두어지고 주사파 공산사회주의 세력들은 붕괴되고 다시 재도약이 가능할 것으로 본다.

 

그러나 현재는 그런 확신이 없다.

그 말은 징계의 회초리를 피할 수 없는 것이 아닐까 하는 생각이 드는 것은 어쩔 수 없는 일임을 고백한다.

 

'벧엘로 내려가라!'

 

그 말은 처음 그 마음가짐과 다짐으로 돌아가란 얘기이다. 즉, 배불러서 타락한 현 개구리 시절을 버리고 다시 올챙이였던 너의 그 시절의 심령으로 돌아가 마음을 고쳐잡고 다시 출발하라란 뜻이다.

 

이것을 못 깨달으면 강제로 올챙이 시절로 회귀케 하실 것이다. 즉, 다시 나라가 가난하게 된다는 뜻이다. 현 주사파 공산주의 세력은 사실 징계의 도구에 지나지 않기에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자유게시판 목록

Total 34,871건 6 페이지
자유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34721 대한민국이 뒤집어질 맞다(민경욱) 댓글(1) 일조풍월 2020-05-17 424 55
34720 미국 국무부 문서 007089 댓글(3) 해머스 2020-05-17 313 29
34719 문재인에 직접 내용증명 4차 (초안)오늘 발송예정 댓글(2) 제주훈장 2020-05-17 224 31
34718 가출견의 귀환과 주인없는 집차지 하기 댓글(1) 진리true 2020-05-17 122 11
34717 (속보)남양주 선관위 직원들이 투표함 바꿔치기 하는 c… 댓글(1) 닥터에어로 2020-05-17 311 41
34716 리모델링후의 전일빌딩 댓글(1) 해머스 2020-05-17 216 17
34715 대법원은 전교조의 학생탄압 방조방관묵인말라 [학수연대표… 제주훈장 2020-05-17 82 9
34714 우리학생들이 앵벌이 입니까 ?전교조, 대법원에[안영아] 제주훈장 2020-05-17 92 10
34713 김영삼과 김대중 그 졸개들이 대한민국을 망치고 있다. 댓글(1) aufrhd 2020-05-17 149 26
34712 이것이 욕먹을 짓일까 ? 정답과오답 2020-05-17 146 17
34711 5.18 북한군 개입설을 덮을수없는 이유 4가… 댓글(1) 제갈공명 2020-05-17 300 39
34710 울산 게이트 - 기재부 국장 소환 진리true 2020-05-17 147 15
34709 광주5.18, 전라도 거짓말이 너무 심하다 댓글(2) 비바람 2020-05-16 265 39
34708 부탁, 미국의 5.18 외교문서 일조풍월 2020-05-16 278 42
34707 깐데 또깐 윤미향 일조풍월 2020-05-16 230 52
34706 5/18-Riot(반역 사태)은 김대중 세력의 무장폭… 댓글(1) 진리true 2020-05-16 284 16
34705 충정작전(결과) (광주사태현황) CAC사령부 (2) 댓글(2) 해머스 2020-05-16 151 11
34704 충정작전(결과) (광주사태현황) CAC사령부 (1) 댓글(1) 해머스 2020-05-16 139 15
34703 남양주-물류창고에서 쏟아진 사전투표소 - 쓰레기봉투 진리true 2020-05-16 228 18
34702 시진핑이 한반도 구세주(메시아)인가? 진리true 2020-05-16 136 17
34701 관리자님에게 댓글(2) 왜불러 2020-05-16 187 24
34700 누가 진짜로 건국부정-출발세력이냐? 진리true 2020-05-16 109 8
34699 중국과 북한의 멸망시간이 다가온다. 용바우 2020-05-16 300 47
34698 문재인이나 임종석이나 정답과오답 2020-05-16 230 10
34697 민경욱 의원의 유재화 양심선언 페이스북글 댓글(1) 비전원 2020-05-16 325 61
34696 전문가 라는 소품 : 엄상익님의 글에 반론 정답과오답 2020-05-16 171 8
34695 5.16 이 민주화 운동 ? 정답과오답 2020-05-16 155 5
34694 5.16 군사혁명은 한국의 민주화 운동이었다. 댓글(2) 月影 2020-05-16 186 29
34693 5.16 aufrhd 2020-05-16 144 28
34692 미베인 교수의 판단이 적중한곳 댓글(1) 일조풍월 2020-05-16 314 45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