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귝, 문재인 퇴진 집행대회 > 자유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자유게시판 목록

조귝, 문재인 퇴진 집행대회

페이지 정보

작성자 인강11 작성일19-10-11 16:26 조회767회 댓글2건

본문

救國300正義軍決死隊

300Righteous National Forces Of Korea

고유번호:123-82-67504

★각계각층(청와대,20대국회의원,海外戰友들韓人記者단포함)

넷티즌1,300명에계 개별전송

[부조리, 부정부패척결, 정의사회구현]

 

조국, 문재인 퇴진 집행대회
-평창 올림픽과 한반도 깃발-

 

공산주의 종주국 소연방의 붕괴를 촉진(‘91)한 것은 ’88년의 서울

올림픽에서 휘날렸던 태극기 깃발위력이었다는 견해에 공감했던

필자는 ’2018의 평창 올림픽도 중공과 북한의 독재붕괴에 절대 기

여할 것으로 크게 기대했었습니다. 그러나 한반도 깃발 등장으로

태극기 위상이 ’88년도처럼 발휘되지 못했던 현상을 안타깝게 여

기며 이 글을 씁니다. 공산국가 출신의 올림픽 선수들은 공산/사회

주의에 대한 실망감에서 자유 시장경제 국가출신 선수들을 선망하

게 된다는 이야기를 이 글을 읽으시는 독자들께서도

많이 들으셨을 것입니다.

 

평창 올림픽 이후에 점차 증가되는 사회갈등 현상을 느끼면서 평창

이 평양으로 둔갑되는 듯했던 엉뚱한 착각까지 있었던 것을 상기하

게 됩니다. 대통령 문재인은 평창에 참가한 외국의 스케이트 선수들

에게 까지 이름 난 간첩 신영복을 존경하는 사상가라고 소개를 했고,

 그들은 몰랐겠지만, 그 후 평양방문에서는 자신을 남쪽 대통령이라

호칭하면서 많은 국민들을 분노케 했었기 때문입니다.

 

어제 세종문회회관에서 출범한 국가원로 회의도 이 같은 국민들의

분노에서 비롯된 것으로 보이는바, 공산/사회주의 신봉자를 법무장

관에 임명한 대통령을 현행범으로 체포하라는 강한 요구가 윤석열

찰총장에게 전달됐고 오늘 이 시간 현재에는 광화문 이승만 광장

에서 문재인 하야를 요구하는 한기총의 천만인 집회가 계속되고

있습니다.

 

필자도 이승만 광장의 천만집회에 늦지 않으려고 이 글쓰기를 서두

르며 출발에 앞서 짧게 두마디만 부언합니다.

 

첫째는 자칫하면 혼란이 발생할 수도 있는 오늘의 집회이기에 전선

의 하늘과 땅과 바다를 지키고 있는 현역의 국군장병들은 그들

가 아닌 대한민국 국군임을 잠시도 잊지 말고 철경만대의 완

벽한 임무수행을 바라며 장교들은 국가원로회의도 주목하면서장병들

이 지휘관을 중심으로 탄탄이 단합되는 전통을 지켜주기 바랍니다.

 

참고로 철경만대()저한 ()계로 ()반의 ()를 의미하는

약어입니다.

 

둘째는 국내 혼란을 틈타 국군과 경찰의 허점을 노리며 침투했을 북

한의 특수부대 요원들에게 도 한마디 고합니다. 자유대한민국과 북한

 공산독재체제의 선의의 경쟁은 공산주의 종주국인 구소련의 붕괴를

진했던 ‘88년에 이미 끝이 났으니 이제는 여러분 자신들의 인권과자유

찾고 불쌍한 북한 형제들도 질곡의 고통에서 벗어나는 기회가 생기

도록 여러분부터 자유대한민국의 품에 안기는 결심까지도 하시는

를 발휘하기를 권유합니다.  

오늘 조국, 문재인 퇴진 집행대회를 여시는 한기총의 전광훈 회장께서는

 5,000만의 대한민국 국민 중에는 50만의 주사파가 있다고 말씀하시는데

 필자는 이 50만 중에서 2내지 3백 명 정도가 북한에 맹종하는 원조 주사

파이고 나머지 절대다수는 북의 세습독재를 원망하며 자유대한민국을

선망하고 있으리라 확신합니다.

 

저는 평북 정주에서 태어나 7년을 자라다가 부모님을 따라 38선을 넘은

후대한민국 초등학교 1학년에 입학한71년을 성장하면서 대한민국에

무한 감사하며 오늘을 살고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기름 한 방울 안 나는 6.25남침전쟁터의 폐허위에 오늘의 대한민국이

있기까지엔 70년의 동맹국인 미국군 장병들의 많은 희생과 미국 정부

의 무한지원이 있었기에 가능할 수 있었음으로 절대다수의 대한민국

은 은혜의 나라 미합중국을 주적으로 생각 할 수가 없습니다.  

 

미국을 주적으로 여기는 대북절대 맹종의 원조 주사파는 대북/대중

무역상으로부터 화물로 포장된 거액의 조선은행권(당시 남북공용)

일성으로부터 무상제공 받고 벼락재벌이 되었던 자들뿐일고 생

하며 이들이젊은 학생들을 골라 미국과 국내대학의 장학금을 제공

하여 판/검사 변호사 목사 국회의원 등등으로 진출할땐 그 자금이 김

일성 장학금임을알리면서 이를 기념하는 증명사진을 찍어 상호보관

으로서 주사파를양성에 주력하고 있음도 깨우치게 되기를 

바랍니다

 

일본군의 무조건 항복접수를 위해 38이북을 점령(45.8.24)했던 소련군

인민위원회를 구성 (위원장 김일성, 46.2.8)하고 무상몰수/무상분배

토지개혁(46.3.6)에 이어 조선은행권의 화폐개혁(47.12.1)을 단행한

, 토지개혁은 그런대로 알려졌으나 화폐개혁에 관해선 거의 알려진

없어 건국전의 38이북 화폐개혁이 북한에 맹종하는 남한 원조주

사파 육성에 절대 기여했을 가능성도 깨우쳐야 할 것입니다.  

 

건국전의 38이북 화폐개혁에 관련되는 대북/대중국 무역상과 보충내용

추석 밥상머리 대화로 나라 살리자는 제목으로 Google에서 탐색되

니 많은 참고하시기를 바라며 여기서 줄이겠습니다.

 

한기총의 천만 서명운동과 이에 따라 출범한 국가원로회의의 성공을 이

 글을 읽어주신 독자들과 함께 기원하며 하나님이 보우하사 우리나라

!”입니다. 저는 아직 기독신자가 못 되었지만 할렐루야 아멘! 함께

합니다.

 

2019.10. 9. 17:00

() 육소장 한광덕

() 4.3위원

하늘에 대한민국을위해 간절한기도 올리는 少女!

댓글목록

이름없는애국님의 댓글

이름없는애국 작성일

한장군님  애국.구국도 중요하지만
어서 예수 그리스도를 믿으세요.
연세를 감안할 때 시간이 많이 남지 않았습니다.
예수 그리스도는 종교가 아니라 진리 그 자체입니다.
 믿으보시면  알게 됩니다.

인강11님의 댓글

인강11 작성일

애국님!  감사합니다.
"예수 그리스도는 종교가 아니라 진리 그 자체" 라는 애국님 말씀에 전적으로 공감입니다.
교회에는 못 나가지만 하나님의 존재를 믿기에 아침마다  '엎들여 팔굽히기'  운동을 하고는
 일어날 때마다  "하나님 감사합니다"라고 말씀을 드리고  하루를 시작하니까요.  그리고
성경공부는  잠자리에서  JEBS 청취를 통해 하고 있습니다.
전광훈 목사님 같으신  목사를 만났다면  저는  그 교회의 신자가 되어  있었을 것입니다.
애국님! 
제 글에  더 다듬어야 할 것이  있지만 그런대로  내용에 대한  공격이나 평가도  해 주셔서
제가 답변을 해서 많은 대화가 이루어지는  계기를  만들어 주기기 바랍니다.  총총

자유게시판 목록

Total 34,941건 2 페이지
자유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34911 김정은 스트레스와 인민노예 수단-담배 진리true 2020-06-02 187 17
34910 백명 정도에게 물어 보아도 댓글(2) 정답과오답 2020-06-02 267 29
34909 떼 법(공수처법, 연동형 개정선거법)에 항명한 자 댓글(1) 진리true 2020-06-02 145 16
34908 적대적.민도 댓글(2) 알리 2020-06-02 147 14
34907 구국영웅 지만원의 <시국진단 6월호> 표지 글 청원 2020-06-02 266 70
34906 희생과 헌신 프랑스 칼레의 시민이야기 [하모니십수양] 제주훈장 2020-06-02 92 11
34905 윤미향 기부금 반납과 사퇴촉구 - 태평양 유족회 진리true 2020-06-02 125 29
34904 여기도 황교안 김무성 홍준표 죽일놈이라는자가 흔하다 댓글(4) 정답과오답 2020-06-02 234 12
34903 김수환씨 댓글(2) 역삼껄깨이 2020-06-02 261 37
34902 꼬맹이 수준들이 흥분할 만한 글 올려볼꺼나 ? 댓글(5) 정답과오답 2020-06-02 185 10
34901 전투정신이 부재한 핫바지- 당의 잘못 진리true 2020-06-02 94 8
34900 도널드 트럼프, 대 중국 중대발표 (2020. 5. 2… Monday 2020-06-01 354 38
34899 선관위의 미필적 자백 댓글(1) 일조풍월 2020-06-01 332 69
34898 0601 호국의병의 날에 제주훈장 2020-06-01 160 27
34897 미국 극진좌파(반 트럼프세력)의 폭력시위 - 5/18 … 진리true 2020-06-01 226 15
34896 가서 제자삼으라 역삼껄깨이 2020-06-01 224 33
34895 방송후기 역삼껄깨이 2020-06-01 182 26
34894 QR- 코드와 민간인 사찰 가능(빅-브라더 시대) 진리true 2020-06-01 198 18
34893 "5.18 논란종결자/북한 특수부대장교출신 임천용씨의 … Monday 2020-06-01 284 39
34892 홍콩시민과 5/18 광주내란-혁명곡(5/18 임진곡) … 진리true 2020-06-01 119 12
34891 일곱머리(G-7)와 열뿔(G - 10)의 등장예약 진리true 2020-06-01 150 11
34890 사전 투표자 명단 공개에 나는 찬성한다 정답과오답 2020-06-01 186 22
34889 부정선거 증거가 명명 백백해도 헛일 댓글(4) 정답과오답 2020-06-01 204 20
34888 [국민교재] 518진실 재조명 없으면, 이 땅에 정치적… 제주훈장 2020-06-01 110 18
34887 윤미향의 '김일성 신통력'을 한국에서 부리다니 제주훈장 2020-05-31 151 28
34886 [반일은망국] 부모님 발 닦아드리기 입사시험 [일본기업… 댓글(1) 제주훈장 2020-05-31 133 23
34885 '김 진태' 통합미래당 의원 정도는 되야! '5.18… 댓글(3) inf247661 2020-05-31 323 16
34884 변덕심해 중심잡기 어려운 예수의 하나님 댓글(1) 정답과오답 2020-05-31 120 5
34883 조갑제님 정규제님 이건 너무 명백합니다 정답과오답 2020-05-31 295 27
34882 암흑시절의 역사에 횡설수설하지 말라! 진리true 2020-05-31 205 12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