망국촉진법을 기어코 만들려는 망국노들 > 자유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자유게시판 목록

망국촉진법을 기어코 만들려는 망국노들

페이지 정보

작성자 청원 작성일19-10-23 11:39 조회841회 댓글1건

본문

망국촉진법(亡國促進法)을 기어코 만들려는 망국노(亡國奴)들

<나라 망치는 짓만 골라서 하는 친북-종북-반미-반일-좌파 빨갱이들>

 

법을 바꾸려하거나 새로운 법을 만들려는 개인이나 집단은 평소에 애국심을 실천한 사람들이어야 한다. 그렇지 않고 상습적으로 국가안보를 파괴하고, 국민을 지속적으로 괴롭힌 자들이 법을 개정하여 국민을 위하여 무엇을 하겠다는 것은 말도 아니고 믿을 사람은 하나도 없다. 그러니까 문재인은 국가나 국민을 위하여 도움을 줄 것처럼 애쓰지 말라. 제발 아무 것도 하지 말고 가만히 있기 바란다. 누가 그런 짓들을 하라고 했나?

 

어제 문재인이 국회 시정연설을 했지만 그의 말을 믿을 사람은 아무도 없다. 대다수 국민들은 “저인간이 또 무슨 수작을 부리려고 저럴까?” 하고 생각할 따름이다. 그러니까 많은 의원들이 연설 중 “조국(전 법무부 장관)”을 외치는가 하면, 손으로 ‘X’자를 그려 보이며 야유를 쏟아낸 것이다. 이제라도 문재인은 어떻게 해야 국내에서나 외국에서 최소한 사람대접이라도 받을 수 있을지 그것부터 연구하라.

 

문재인은 어제도 국회에서 국가 예산을 함부로 사용하겠다는 말과, 사법 개혁의 중요성을 강조했지만, 그의 버릇 중 국고를 탕진하는 버릇은 너무 나쁘고, 자꾸만 법을 바꾸어 법치를 파괴하려는 생각을 버려야 국민도 살고 본인도 살 수 있다. 세계 어느 나라도 사람이 나빠서 망했지 법이 나빠서 망한 나라가 없고, 국고를 함부로 탕진하는 사람이 소득주도 성장을 외쳐보아도 미친 개소리에 불과하다는 것을 모르겠는가! 아무 계획도 없이 제사떡 나누어 먹이듯 자꾸 퍼주다가 떡이 바닥나면 어떻게 하려고 그러나?

 

특히 문재인이 고위공직자비리수사처(공수처)의 필요성을 언급한 대목에서는 한국당 일부 의원들이 “조국”을 외치기 시작했고, 또 다른 의원들은 “그만 하세요!”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국민들은 문재인의 모든 조치를 반대하지만 특히 <공수처>설치는 절대 반대한다. 왜냐하면 공수처를 설치한다면서 민변이나 참여연대에서 다수의 좌파 친북 분자들을 임명한다면 대한민국은 파죽지세로 망할 것이고, 엄청난 국민의 저항을 받아 엽기적 문제를 야기할 것이 뻔하기 때문이다. 민변과 참여연대가 국익에 도움 되는 무슨 역할을 한 적이 있나? 대한민국에 기여한 사실이 있다고 무슨 말을 할 자신이 있으면 나와서 말해보라! 그래서 국민들은 공수처를 일컬어 <공산당이 수사하고 처벌하는 기관>이 될 것이라는 말이 세간에 유행하고 있다.

 

이판에 국민들의 눈과 귀를 혼란하게 만들려고 유시민까지 설치는 꼴은 혹세무민의 결정판을 보는 듯하다. 고려말이나 조선조 시대 4색당파 싸움을 피터지게 했던 그때를 연상시킨다. 유시민, 그는 국가 대사의 전환점마다 촉새처럼 나타나 꼭 한마디씩 하는 꼴은 진짜 밥맛 떨어지게 만드는 전형적인 꼴불견이다. 대한민국에서 이런 것들 좀 안 보고 살 수 없나? 차라리 유시민(市民?)은 박지원과 함께 유튜브방송이나 하면 매우 적격일 것이다. 왜? 촉새처럼 안 끼이는 데가 없이 남의 당이나 남의 말에 참견을 상습적으로 할 수 있는 재능을 갖고 있기 때문이다.

 

유시민 최근 말 모음-

 

<윤석열 검찰총장에 대해 “정신적으로나 정서적으로 여전히 특수부장에 머무르고 있다. 그는 부하들에게 속고 있다. 제가 윤 총장의 (엠비 때 쿨했다) 발언을 이해해보려고 했다. ‘피터의 법칙’에 따르면 위계조직에서는 모든 사람들이 자신의 무능이 증명되는 지위까지 승진하는 경향이 있다. 윤 총장은 대검찰청 특수부장의 경험과 그때의 시야를 대자(對自)적으로 자기 대상화시키고 있다.

 

(검찰이) 조폭적 행태를 보이는 이유가 윤석열 총장이 자기가 미리 중앙지검장 시절부터 협의해서 배치했던 사람들이 피라미드처럼 일사불란하게 받치고 있어서 아무것도 귀에 안 들어가기 때문이다. 조국 가족을 파렴치한 가족사기단 만든 것에 대해 파악을 못하고 있다. ‘귀하는 부하들에게 속고 있다’라고 말해주고 싶다”>

 

 

 

댓글목록

inf247661님의 댓글

inf247661 작성일

군대 기피자 '유 시민'♂이, 요즈음, 왜 이다지도 나서서 촐삭대면서 안절 부절 설치는냐? ,,. 매우 다급한 뭔가가 있는 듯?! ,,. 재수없는 롬! ,,.
경북 경주 시민들이 이런 자를 찍어 지지치는 결코 않았을 터! '전자 개표기.전자 계수기' 조작, 선관위 부정 선거! ,,.
우생학적 견지에서도 요런 따위 '싸이코 패드'들은 죄다 쥑여야! ,,. 빠 ~ 드득!

자유게시판 목록

Total 35,118건 10 페이지
자유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34848 김여정 "文대통령 죄다 남 탓·요설로 위기모면...정의… Monday 2020-06-17 436 18
34847 6/15 선언 조공물 폭파 - 북한 핵개발책임 5/1… 댓글(1) 진리true 2020-06-17 356 26
34846 지금의 남북한 관계 댓글(1) 알리 2020-06-17 429 24
34845 강원도에 들어서는 축구장 170배 규모 차이나타운 댓글(3) Monday 2020-06-17 627 38
34844 계백의 오천결사를 생각 한다 :류근일 정답과오답 2020-06-17 474 16
34843 6. 18(목) 오후 6시 블랙시위청년연대 광화문 1인… 비전원 2020-06-17 365 32
34842 망신당한 태영호 - 아직도 무엇을 숨기는가? 댓글(2) 진리true 2020-06-16 647 35
34841 위안부 소녀상 경배로 떼 돈 벌게해준 당랑거철, 국민이… 진리true 2020-06-16 405 16
34840 오랜만에 시원한 소식! 댓글(3) newyorker 2020-06-16 699 66
34839 나는 이밥에 고깃국이 좋다 정답과오답 2020-06-16 405 24
34838 노후경유차 댓글(4) 역삼껄깨이 2020-06-16 588 53
34837 '군부' 及 '경찰' 准將(준장), '경무관(警務官)'… inf247661 2020-06-16 361 14
34836 나는 목숨걸고 지킬생각 없군요 댓글(2) 정답과오답 2020-06-16 394 9
34835 자유민주주의 현행 헌법을 목숨으로 지켜야 한다 댓글(1) jmok 2020-06-16 370 31
34834 제목을 바꾸시지요. 댓글(1) 왜불러 2020-06-16 400 14
34833 미통당은 민주당 2중대 댓글(3) 알리 2020-06-16 365 22
34832 4.15 부정선거 / 전단지 배포운동 / 배포를 위한 … Monday 2020-06-15 484 50
34831 미국내 흑인의 맨얼굴-씨리즈2 배달겨레 2020-06-15 603 42
34830 달관필창우(達官必憃愚 )들의 몰락 운명 댓글(2) 진리true 2020-06-15 406 13
34829 거짓의 일반화 정답과오답 2020-06-15 428 24
34828 문재앙 쫄병구하기 댓글(2) 일조풍월 2020-06-15 678 46
34827 대한민국과 박사? 역삼껄깨이 2020-06-15 594 54
34826 오세훈 대선후보? 댓글(3) 일조풍월 2020-06-15 579 48
34825 현대전에 무슨? 역삼껄깨이 2020-06-15 486 38
34824 왠 죽창타령이냐고요 역삼껄깨이 2020-06-14 379 40
34823 간첩 50명을 능가하는 조갑제 김제갈윤 2020-06-14 403 39
34822 죽창 찔리고 난뒤 역삼껄깨이 2020-06-14 409 45
34821 4ㆍ15 부정선거의 수사 촉구는 마치 빨갱이 국정원에게… 우익대사 2020-06-14 347 17
34820 광수사태 사망자수 거짓선동 변천사 김제갈윤 2020-06-14 306 26
34819 제대로 天罰받고 있는 中國 박애플망고 2020-06-14 385 20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