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무성을 죽여서 자유우파 대통합 해야 > 자유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자유게시판 목록

김무성을 죽여서 자유우파 대통합 해야

페이지 정보

작성자 비바람 작성일19-11-26 21:46 조회565회 댓글5건

본문

김무성을 죽여서 자유우파 대통합 해야

 

 

황교안 대표가 단식 농성에 돌입했을 때 각 당들은 여야를 막론하고 비판의 소리를 쏟아냈다. 정작 황교안 본인은 '죽기를 각오 하겠다'는 비장한 각오까지 밝혔는데 민주당, 바른미래당, 정의당, 대안신당까지 나서서 떼쓰기, 웰빙 단식 등으로 황교안의 단식을 폄하했다. 유일하게 우리공화당만이 황교안 대표의 단식을 적극 지지한다고 밝혔다.

 

 

목숨 걸고 단식하는 사람에게 응원을 보내지 못할 바엔 침묵이라도 지킬 것이지 비아냥거리는 것은 같은 편이 될 자격이 없어 보인다. 아마도 황교안 대표의 단식을 바라보는 시각의 경계선이 현재 정치계의 좌우의 경계선쯤으로 짐작된다. 황교안의 단식에 동조 못하는 것은 민주당과 민주당의 2중대의 시각을 가지고 있다는 뜻이 될 것이다.

 

 

얼마 전 황교안은 '자유우파 대통합'이란 명분으로 보수 대통합을 제안했다. 이 보수 대통합 제안은 물정 모른 황교안 이라는 사실을 드러냈다. 황교안이 제안한 '자유우파'가 어떤 것인지를 황교안 본인도 모른 것이 확실했다. 삼청교육대 발언을 했다고 입당을 보류시키는 사람들이 바른미래당에 통합을 제안한 것은 한마디로 웃기는 일이었다. 그게 황교안식 자유우파인가?

 

 

바른미래당은 빨갱이와 중도들이 섞어져서 중도우파도 되지 못할 정도로 이념성이 희미한 집단인 데다가, 우리공화당과는 '탄핵'이라는 풀어야 할 숙제가 있었다. 대통합으로 가기 위해서는 먼저 넘어야 할 산과 건너야할 강이 있는데 이런 것들은 하나도 정리하지 못한 채 추진하는 '덮어놓고 대통합'은 당연하게 불문가지 실패작이 될 수밖에 없었다.

 

 

우리공화당은 박근혜 탄핵으로 인해 한국당의 탄핵파와 바른미래당을 '부모님의 원수쯤으로 규정하고 있다. 피눈물을 흘리며 살기등등하게 복수를 외치는 이들에게 과거를 묻지 말고 통합하자는 것은 이 얼마나 무식하고 무딘 정치 감각인가. 황교안이 보수우파 대통합으로 가기 위해서는 '번제(燔祭)'를 지내야 한다. 번제에는 제단 위에 제물이 올려 져야 하고, 이 제물은 원한에 찬 이들을 위로할 수 있는 것이어야 한다.

 

 

자유우파 대통합을 위한 가장 적합한 제물은 '김무성'이다. 김무성은 박지원에게 "형님, 40표 됐습니다"라며 박근혜를 탄핵의 아가리로 밀어넣었던 탄핵의 '유다'였다. 김문수의 표현으로 김무성은 '천 년 이상 박근혜 저주를 받을 사람'이다. 김무성 만큼 제단 위에 올려 질 제물로 더 어울릴 사람이 어디 있겠는가.

 

 

김무성은 박근혜에 대한 악감정으로 은화 몇 닢에 예수를 팔아먹은 유다가 되었다. 김무성은 김영삼의 직속이다. 김영삼 역시도 자기가 받아먹은 뇌물을 은폐하기 위하여 5.18특별법을 만들고 전두환을 악마의 아가리로 팔아넘겼다. 5.18특별법은 좌익흥기의 분수령이 되었고 빨갱이 세상으로 가는 대문을 활짝 열어준 사건이었다. 김영삼의 피를 이어받은 김무성이가 이번에는 박근혜를 팔아넘겨 빨갱이 세상을 만들어줬다.

 

 

황교안의 지도력이 힘을 받지 못하는 이유는 황교안이 '김무성의 아바타'이기 때문이다. 김무성의 그늘에서 벗어나지 못하는 한 황교안은 김무성의 시다바리 노릇이나 하면서 고생은 실컷 하다가 쓸쓸히 퇴장하게 될 것이다. 황교안에게는 직선제를 공표했던 노태우처럼 이벤트가 절실히 필요하다. 그 제물이 김무성이다. 황교안은 실권자 김무성을 축출하는 쿠데타를 일으켜 국민들을 주목시키고 황교안을 괄목상대하게 만들어야 할 것이다.

 

 

김무성도 정치 은퇴를 선언한 몸이니 마지막 속죄의 심정으로 기꺼이 그 제물에 동참하여야 한다. 김무성을 축출하는 것은 보수우파의 한 축을 지탱하는 박근혜 세력을 끌어안는 계기가 될 것이고, 이는 군소정당까지 통합하는 원동력이 되어 자유우파의 대통합으로 가는 길을 열어주게 될 것이다. 반역과 배신의 정치인을 응징함으로서 자유우파의 정의를 구현하는 상징으로 황교안이 자리 잡게 될 것이다.

 

 

지금 황교안에게 필요한 것은 단식보다 자유와 정의에 대한 황교안의 몸짓이다. 자유우파 대통합에 대한 확고한 의지를 몸으로 실천하는 칼춤을 보여줘야 한다. 자리에서 일어나 당장 김무성의 목을 베어라. 배신과 슬픔과 분노로 점철된 자유우파의 제단에는 피가 필요하다. 김무성을 죽이면 대한민국이 살아날 것이니 이는 주저할 것이 하나도 없다.

 

 

 

비바람 

댓글목록

진리true님의 댓글

진리true 작성일

베짱이는 지금, 제 정신이 아니올시다.
영삼이-떼쓰기 수법을 도용하여, 공천권 잡기-쇼를  하다가,
병원으로 실려가 영양주사를 맞고, 겨울-휴가를 갑니다.
그러면, 당랑거철이 양-낫으로 수풀을 베어 정리하는 내부숙청을 하겠지요,
공안검사 출신들의 잔머리가, 5/18 역사조작과 4/3 역사조작으로  모략전술이
고도로 발전하여, 문마귀에 필적할 수준에 오르려는 야멍이 들아갔을 겁니다.
사탄이 유약한 베짱이를 강한 5/8 뻐꾸기 새낄로 성장 시키는 중입니다.
자한당의 제비새끼들은 둥지밖으로 떨어져 죽겠지요

타도하자님의 댓글

타도하자 댓글의 댓글 작성일

비바람님의고견을개진리가망치는구나봉가
개진리는개진리의일을하면된다봉가
개진리는나서면안되는일에는나서지말라구봉가
어떤사람도인정하지않고분열을조장하는개진리봉가
비바람님의고견이얼마나좋았을까봉가
혹시나개진리의개짖는소리를동감하는줄로착각하고봉가
어이개진리개짖는소리그만하고집에가서봉가
빈대떡이나부처탁배이한잔과마시게나봉가
어이개진리아찌봉가
넘치는아찌봉가
잘자라구봉가
아찌빠빠빠봉가

진리true님의 댓글

진리true 작성일

두고 보면 아시겠지만, 황세모는 지도자가 될 수 없읍니다.
운명적으로 그런 기호지세를 타고나지 못한 자(물물교환? 노랑리본-정권교환?)입니다.
한  때는 기대했으나, 그는 마지막까자지, 거적대기-노숙자(김영삼 단식모방의 위선자)로
국민의 구국목표를  포기한 못난이-인생입니다.
오히려, 윤석열이 "구국의 개척로=사계 대청소"를 열어줄 것입니다.
더구나. 5/18 특별법 제정 수호의 건국역사-파괴일당(국가반역의 국보법 위반세력)들이,
서로 총질하는 반역질을 절대로 할 수 없습니다.
"사탄의 왕국"은
귀신들이 단합하여 일으킨 불의와 불법조직(5/18-조직형태)으로,
귀신들이 서로 반역하는 일은 절대로 없다고,
예수(신의 말씀)까지 증언한 역사입니다.
지만원 작성일19-11-24 00:49 조회1,520회 댓글0건
황교안이 리더일 수 없는 이유 - 이미 확정적으로 평가되어 국민에게
각인되었기 때문입니다.
 글쓰심에 방해목적이 아님을 아시리라 봅니다.

타도하자님의 댓글

타도하자 댓글의 댓글 작성일

그러니까대안을내놓아보라구한것아닌가봉가
마쨔샤대안을내놓아보라구봉가
니말대로라면그저황교안이무섭다는것을표현한것에불과하다고봉가
알겄냐봉가
그렇지않다면어떤작자가마땅한지대안을내놓으라는것이다봉가
내놓은대안이타당하다면얼마든지밀어준다고안했냐봉가
말귀좀알아들었으면좋겠다봉가

inf247661님의 댓글

inf247661 작성일

【'삼청 교육대' 발언을 했다고 입당을 보류시키는 사람들이 '바른미래당'에 통합을 제안한 것은 한마디로 웃기는 일이었다.
그게 '황 교안'식 자유우파인가?】 ,,.

【'황 교안'이 보수우파 대통합으로 가기 위해서는 '번제(燔祭)'를 지내야 한다.
燔祭에는 祭壇 위에 祭物이 올려 져야 하고, 이 제물은 원한에 찬 이들을 위로할 수 있는 것이어야 한다.】  ,,.

【자유右派 대통합을 위한 가장 적합한 祭物은 '김 무성'이다. '김 무성'은 '박 지원'에게, "형님, 40표 됐습니다"라며,
'박 근혜'를 탄핵의 아가리로 밀어넣었던 彈劾의 '유다'였다.】

  【'김 문수'의 표현으로, 『'김 무성'은 '千 年 이상 '박 근혜' 저주를 받을 사람'이다】.  ,,. 
 【'김 무성' 만큼 祭壇 위에 올려 질 祭物로 더 어울릴 사람이 어디 있겠는가.】 

↗  제 개인 견해로는 '김 문수'를 별로 탐탁치 않게 여기는 현실이긴 하지만,  일단은 '以夷制夷(이이제이)' 수단으로서의
'김 문수' 주장을 동의합니다.    하여간 '김 무성'♂은 생긴 건 유복스런 얼골이지만 마음은
'진 시황 _ 진 2황 _ 진 3황'때의 간신뱅이 '指鹿 爲馬(지록 위마)' 주인공 '조고(趙高)';
北宋 말기의 흠종 황제의 측근 간신뱅이  수호지를 생기게한 원흉 '고 구' 같은 쏘세지로 보여집니다. ,,.

'김 무성'롬은 엉큼한데다가 자기 개인 부귀 영달만 획책하는 전형적인 망국 사고방식 소유자! ,,.
그리고 또 1가지! _ _ _ 부산 남구 해안가의 구 일본 해군이 감춰 은닉했던 '國歌 銀行 規模 金塊(국가 은행 급 금괴)'에의
비밀 도굴 착복! ,,. 이거 주모자인 모양인데,,.  여.야가 비밀 합의하여 도굴 착수 시도타가 '박 근혜'에게 탐지되어진 바,,.
그래서 급기야 여야 합의 탄핵! ,,. 천지개벽되어져야! ,,.        늘 고맙읍니다, '비바람'님!  餘不備禮, 悤悤.

자유게시판 목록

Total 33,028건 9 페이지
자유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32788 [시국진단] 영웅 윤석열의 등단 (지만원) 댓글(2) 제주훈장 2020-01-06 303 23
32787 어떻게 할까? 댓글(1) 작전부장 2020-01-06 277 12
32786 대한민국 건국전의 38이북 토지개혁과 화폐개혁 댓글(9) 인강11 2020-01-06 523 52
32785 황조롱이의 총선 - 5 류(대선과 착각하는 헛다리 인… 진리true 2020-01-06 174 8
32784 탄핵책임론은 망국의 길 댓글(5) 알리 2020-01-06 303 14
32783 기호0번 신구범을 찍었다[애국논객 비바람 김동일 칼럼] 댓글(1) 제주훈장 2020-01-06 171 14
32782 우리는 갑이 되고자 오늘도 극성이지만 댓글(1) 정답과오답 2020-01-06 176 15
32781 가? 까? ∋ 왼쪽 양말 댓글(1) 나두 2020-01-06 151 2
32780 대한민국의 전 국민들아 ! 세계인들아 ! 댓글(2) 해머스 2020-01-06 280 26
32779 가? 까? ∋ 인류 역사상 나두 2020-01-06 159 9
32778 가? 까? ∋ 박통, 육여사, 추미애, 눈, 입 댓글(1) 나두 2020-01-06 218 10
32777 감탄 잘 하는 일본인들 정답과오답 2020-01-06 294 31
32776 나는 '기호 0번 신구범'을 찍었다 댓글(3) 비바람 2020-01-05 322 39
32775 전광훈, 조원진, 황교안 아직도 각자 ‘오더’ 내리냐? 혁명본부 2020-01-05 327 36
32774 구형 機關銃을 어께에 멘 '북괴 특수군'롬 사진! 댓글(2) inf247661 2020-01-05 584 53
32773 이란 52개 타격목표 사전선정 - 미국인 인질과 60… 진리true 2020-01-05 430 29
32772 [구국가요] 문재인은 간첩이드라 [김영선,정지만 애국가… 제주훈장 2020-01-05 335 40
32771 조국 아들 ‘오픈북 대리시험’ 논란에 조지워싱턴대가 내… 댓글(9) wlvudtjs0117 2020-01-05 314 22
32770 미국까지 수출한 조국 대리시험 - 조지워싱턴 대학의 명… 댓글(2) 진리true 2020-01-05 262 22
32769 INTERPOL을 통한 북한군(광수)개입 증명 댓글(2) 캐나다공돌이 2020-01-05 349 46
32768 [국민감동] 하나님이 내려주시는 명 설교 온 국민 필독… 댓글(2) 제주훈장 2020-01-05 301 11
32767 행복합니다 전광훈목사 [영상 출처 : 태극FM생방송] 댓글(1) 제주훈장 2020-01-04 183 15
32766 5.18 군 명예회복위원회 토요집회(2020/01/04… 왕영근 2020-01-04 232 21
32765 『'조선과 일본' + '소녀상'』 傳單紙(전단지) 홍보… inf247661 2020-01-04 263 32
32764 새벽은 오는 데~ 문꼬리들 어디서 살 수 있나? 댓글(1) 진리true 2020-01-04 246 10
32763 왜 은유법으로 말할까? 댓글(3) 이름없는애국 2020-01-04 266 21
32762 '황'가로는 必敗, "反'문'가黨"으로 거듭니야만! ,… inf247661 2020-01-04 231 14
32761 법원 공수처 신설추진- 인민위(민변과 참여연대)에 통제… 댓글(1) 진리true 2020-01-04 206 6
32760 이번 총선도 보수가 완패할 것 댓글(2) 알리 2020-01-04 283 14
32759 뭉가는 왜 아차산 등산으로 경자년 새해를 시작… 댓글(7) wlvudtjs0117 2020-01-04 302 26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