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26 사태와 12/12 반역범-체포기념일이란! > 자유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자유게시판 목록

10/26 사태와 12/12 반역범-체포기념일이란!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진리true 작성일19-12-12 19:18 조회863회 댓글0건

본문

10/26 저격범-김재규의 형님 = 정승화 체포의 날! 

수사권 행사의 마녀사냥범-김영삼 정권 https://youtu.be/pxQPVHvH8gg

언론을 동원한 좌파세력(역대 정권)의 역시왜곡과 조작보도는 여전

2019.12.12 연합뉴스

전두환 전 대통령이 12·12 군사 반란을 일으킨 지 40년이 되는 날,

12/ 12일 전씨가 군사 반란에 가담했던 인물들과 서울 강남의 고급 음식점에서

기념 오찬을 즐기는 장면이 포착됐다.

정의당 임한솔 부대표는 국회 정론관에서 긴급 기자회견을 하고,

"전두환이 40년 전 군사 쿠데타 주역들(?)과 함께 서울 압구정동에 있는 고급 중식당에서

기념 오찬을 즐기는 모습을 직접 촬영했다"고 밝혔다.

정 부대표의 설명에 따르면 정오부터 2시간 가량 이어진 오찬에

전씨와 부인 이순자씨, 군사 반란(김재규의 연계세력 =정승화 체포사건 ?)에 가담했던 정호용(특전사령관)과

최세창(3공수 여단장) 등 10 명이 참석했다.

연합뉴스

"전두환, 12·12군사반란 40년 지난 오늘 가담자들과 기념오찬"

이들(좌파의 적?)은 대표적인 고급요리인 샥스핀(상어지느러미 수프)이 포함된 1인당 20만원 상당(미확인 ?)의

코스 요리(?)를 먹었고, 와인도 곁들였다고 한다. = 믿거나, 말거나 보도행태(전형적인 가짜뉴스 생산지)

임 부대표는 식사를 마치고 나오는 전씨에게,

"12·12 당일인 오늘 자숙하고 근신하는 것이 바람직하지 않으냐?.

기념 오찬은 부적절하지 않겠느냐?"고 물었지만,

동석자가 거칠게 제지하면서 전씨의 답을 듣지 못했다고 전했다.

임 부대표,

"전두환이 대화 상당 부분을 주도했다",

"건배사를 여러 번 하고 와인잔을 계속 부딪치며, 12·12 당일이란 점을 까맣게 잊은 듯

굉장히 밝고 화기애애하고 축하 분위기 속에서 오찬을 즐기는 모습을 확인했다"  

 "더는 우리 사회와 정치권이 전두환에 대한 용인을 중단하고

광주 학살책임(북한 김일성의 광수남파  살인선동죄 ?)과 5공화국 독재(최규하 임시정권의 통치권 이양?)에 대한 반성을

단 한 마디도 내놓지 않는 것에 대해 단죄해야 할 때"

"즉각 전두환에 대한 구속(마녀사냥의 반복 ?)이 필요하다"고 주장했다.  

임 부대표는 11/ 7일 전씨가 강원도 홍천의 한 골프장에서 지인들과 골프치는 모습을 담은 영상을 공개하기도 했다.

연합뉴스

임한솔 부대표(정의당), 전두환 전 대통령 관련 기자회견

 

결론 : 10/26 사건(박정희 전대통령 저격암살)의 배후세력 은폐보도

1. 전두환(당시 보안사령관-합동수사 본부장) : 박대통령- 암살사건(10/26 사건)의 배후세력 조사

2. 김재규의 연계세력-정승화(당시 계엄사령관) 긴급체포 결정 : 12/12 체포 기념일

3. 1995년 김영삼 정권 : 12/12 '전두환-합동수사부'를 부정하고, 신군부 반란세력으로 마냐사냥 추진

가. 10/26 박정희 대통령 시해사건(김재규 저격사태)을 민주화 운동으로 역사조작 추진(언론 동원)

나. 김재규 저격사건의 배후세력(정승화 군부)을 검거한 '전두화-수사부'를 신군부-반란세력으로 역규정

    역사뒤집기법-급조제정 : 신군부 반란세력으로 마녀사냥 = 민주화운동 역사조작 (김영삼 정치음모)

다. 5/18 광주사태를 민주화운동으로 역사조작한 근거 : 5/18 특별법의 급조 제정(1995. 12. 21)

라. 2002년 김대중 정권 :  5/18 특별법을 근거로 5/18 광주유공자 보상법 제정(2002. 2. 13)

(1) 5/18 광주내란사태와 무관한 민주화유공자를 선정 : 국민혈세 낭비보상(현재 5,801 명)

(2) 5/18 광주유공자의 보훈처 선정업무 위반 : 광주-지자체와 5/18기념단체에 불법적 이관선정   

(3) 5/18 광주유공자의 시혜 혜택 : 5~10% 가산점 특혜사업으로 국민일자리 강탈지속

    부정 유공자 증가유발 = 헌정역사 유린과 국민정신 붕괴유발

4. 5/18 광주사태의 정치적 은폐 :  선거이용 목적(정치지배)으로 악용한 반정부세력의 공범죄

가. 부정유공자 양산과 국민혈세 지속낭비 : 국정 조사와 감사원 감사 미실시(정치적 묵인방치)

나. 북한김일성 대남공작 - 5/18 광주사태 진실은폐 ;  남파공작한 북한광수 = 현재 661명 (영상분석 확인)

(1) 지만원 박사의 연구서적 발간 : 5/18 수사기록, 북한광수 영상분석 화보, 5/18은 북한 게릴라전

(2) 북한광수 언론 발표 : 2013년 1월, TV조선과 채널-A (박근혜 정권 언론보도 전면차단-국민배신)

(3) 북한광수 청주유골 집단매장 발견 : 2014년 5/13, 430구 발견과 북한이송 진상규명 미이행

다. 2018년 5/18 진상규명 특별법 시행방치 : 북한군 침투조사 규정(제 3항) 국방위조사 미실시

라. 2019년 2/8 국회공청회 개최 : 북한군 침투 설명회-여/야 불참 - 국가안보(국보법) 공동위반죄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자유게시판 목록

Total 35,437건 2 페이지
자유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35407 (增補)사령관도 指揮者인데 왜 '록색 견장' 않 附着했… inf247661 2020-08-01 96 9
35406 [하지마. 아무것도 하지마. 말도 하지마.] 문재인의 … Samuel 2020-08-01 99 10
35405 청와대 지만원TV관련청원 '동의' 함 댓글(1) sunpalee 2020-08-01 135 37
35404 문재인에 내용증명 박지원 서명 남북협력서 북한에 존재여… 댓글(3) 제주훈장 2020-08-01 120 19
35403 왜 친일파란 말이 욕이 된걸까 ? 댓글(2) 정답과오답 2020-08-01 128 13
35402 우한폐렴 최초 연구원의 목숨 건 망명과 폭로 Monday 2020-08-01 176 21
35401 아! 시일야방성대곡을 하고싶네요. 에이케이 2020-08-01 150 28
35400 2000년 4/8 이면합의서를 공개한다! 진리true 2020-08-01 146 21
35399 국정원, ‘대외안보정보원’으로 개명 시도중! 댓글(1) 우익대사 2020-07-31 135 22
35398 중공 군부가 세균무기로 개발 - <코로나 19>는 생물… 진리true 2020-07-31 202 17
35397 박사님! 존경합니다. 육향 2020-07-31 168 35
35396 천박한 서울이 뒤집혔다 - 5/18 미통당이 앞섰다나! 진리true 2020-07-31 233 21
35395 부분에 강하고 전체에는 청맹과니 민족 : 최성재 정답과오답 2020-07-31 117 15
35394 지구제일의 엄청난 애국자 한국인들 댓글(1) 정답과오답 2020-07-31 143 20
35393 최응표씨가 뉴욕에서 보낸 글 정답과오답 2020-07-31 210 30
35392 '박 원숭이' 뒈진 건, '선관위 판사 련롬들 부정 선… inf247661 2020-07-31 204 37
35391 문제해결의 첫 단추는 정확한 원인 댓글(1) newyorker 2020-07-31 220 25
35390 유튜브 계정 폭파 당한 심정은 댓글(1) 제주훈장 2020-07-31 288 28
35389 유튜브에 채널폭파 재심사 요구해야 합니다. 댓글(1) 콩미 2020-07-31 220 38
35388 박원순 오거돈 안희정 사건에 대하여 論한다. 댓글(3) kimsunbee 2020-07-31 211 16
35387 박사님 존경합니다. 서석대 2020-07-31 263 55
35386 [지만원TV]제279화의 마지막 채팅친구들을 생각해주세… 댓글(3) 방울이 2020-07-31 296 67
35385 막장본색 댓글(1) 일조풍월 2020-07-30 300 45
35384 지만원TV 채널이 폭파 됬네요.. 지만원화팅 2020-07-30 358 61
35383 핵원자력 천문학적 시장, 핵기술 유출을 막아라. 한전 … Monday 2020-07-30 141 22
35382 중국공산당의 멸망은 인과응보다. 댓글(1) 용바우 2020-07-30 191 29
35381 쌍욕을 할 정도로 지지 한다고 ? 정답과오답 2020-07-30 161 5
35380 오늘 오후 석간 '문화일보 1면, 2면'보기 inf247661 2020-07-30 220 23
35379 어리석은 미통당- 친중세력(여시재-시진핑 졸개들)을 몰… 진리true 2020-07-30 133 9
35378 '검사'가 '檢事'를 暴行(폭행)/亂鬪劇(란투극), 육… inf247661 2020-07-30 119 15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