펌:양상훈 주필의 글 > 자유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자유게시판 목록

펌:양상훈 주필의 글

페이지 정보

작성자 Marie 작성일20-02-21 04:25 조회359회 댓글1건

본문

#양상훈_주필


나는 중국의 찬란한 문명을 좋아한다. 

인류 최고라고 생각한다. 중국의 한자를 좋아한다. 

그 표현의 힘, 인간 생각의 저장고와 같은 역사, 예술로 승화된 조형미를 좋아한다. 치바이스의 그림을 넋 잃고 보았고 당나라 도시를 그린 거대한 세밀화 앞을 떠나지 못했다. 

21세기적 감각을 보여주는 700년 전 중국 도자기를 보고 눈을 의심했다. 

병마용 안에서 기가 질리기도 했다. 

대하와 같은 중국 역사를 읽으며 자랐고 몇 번씩 읽은 책은 삼국지와 수호지뿐이다.


그러나 #중국_공산당은_좋아할_수_가_없다. 

중국 대륙을 빈곤에서 벗어나게 했다고 하지만 그 해악이 심각하다. 

공산주의가 아니라 새로운 형태의 나치즘이라고 생각한다. 서로 모순되는 국가주의와 사회주의를 동시에 외치고 중화 민족 부흥과 중국몽을 내세우는 것이 히틀러의

국가사회주의(나치), 위대한 독일 민족의 제3제국 운운처럼 들린다. 

마오쩌둥이 만든 지옥, 대약진운동과 문화혁명은 생각만으로도 끔찍하고 그가 김일성과 남침을 모의하고 군대까지 보내 우리 부모 형제를 죽이고 대한민국 통일을 가로막은 것을 잊지 못한다.


어떤 분이 "중국은 9000만 공산당원이 13억 인민을 뜯어먹고 사는 사회"라고 했다. 이 말이 과장이 아니다. 공산당이 평등을 지향한다는 것은 선전일 뿐이다. #국제탐사보도협회가_조세회피처_버진_아일랜드에_유령회사를_세워_1000조_4000조원을_빼돌린_중국_공산당_간부들을_폭로했다. 

시진핑 주석의 매형, 후진타오 사촌, 덩샤오핑 사위, 리펑과 원자바오 딸과 아들이 그 명단에 들어있었다.


중국 공산당 간부들의 비리는 상상을 넘는다. 

공산당에서 황제 대접을 받는 상무위원(저우융캉)의 축재 규모는 15조원이었다. 통일전선부장은 14조원, 군 간부는 3조원이었고 공산당 중앙군사위 부주석 집에서 나온 돈은 세기가 힘들어 무게를 달았더니 1t이었다. 

이 공산당이 겉으로는 검소하고 인민을 위하는 척한다. 원자바오 총리는 늘 낡은 구두에 점퍼 차림이었는데 알고 보니 가족 재산이 수천억원이었다. 

그 부인이 한 전시회에 걸치고 나온 보석 총액이 3억원이었다고 한다. 

외국인 사업가를 영화처럼 암살한 공산당 실력자의 아내는 남편이 정치 파동에 휘말리지 않았으면 늘 그랬듯 아무 일도 없었을 것이다.


민주와 법치, 인권이 없는 세계 초강대국은 폭력배와 얼마나 다른가. 

천안문 광장에서 죽은 수천 명 희생자를 추모하는 홍콩 시민들은 '어제의 천안문이 지금의 홍콩이고, 지금의 홍콩은 내일의 세계'라고 절규한다. 

공산당 간부들 비판하는 책을 팔았다고 홍콩 서점 주인들이 연이어 중국으로 납치됐다. 중국 환경운동가는 친구를 바래다주러 공항에 나갔다가 공안(경찰)에 연행됐는데 한참 뒤 시신으로 발견됐다. 

중국 공산당의 패권이 커지는 그만큼 세계는 이 폭력 앞에 노출된다.


이 중국 공산당이 아시아 전체에 대한 패권을 추구하고 있다. 

원로 정치학자인 이상우 전 한림대총장은 중국 공산당의 한반도 전략에 대해 "북한을 중국의 1개 성(省)으로 만들고, 한국을 한·미 동맹에서 떼어내 핀란드화하는 것"이라고 했다. '핀란드화'는 인접한 강대국 눈치를 보며 주권이 불구가 된 나라를 말한다. 

시진핑의 과도한 사드 보복, 문재인 대통령에 대한 고의적인 홀대, 한국 대통령 특사를 일부러 홍콩 행정장관 자리에 앉히는 것 등은 모두 한국의 핀란드화에 초점이 맞춰져 있다. 

문 대통령은 중국에 3불(不) 약속으로 이미 주권을 양도하기 시작했다. 

시진핑은 미국 대통령에게 "한국은 중국의 일부였다"고 했다. 

중국 공산당은 그 과거로 돌아가려 한다.


중국 공산당은 #우한에서_역병이_발생했다고_알린_의사를_유언비어_유포_혐의로_체포했다. 

전형적인 공산당 방식이다. 그때 제대로 했으면 지금 중국인들이 이 엄청난 비극을 당하지 않고 역병이 전 세계를 위협하지도 않을 것이다. 역병이 창궐하자 책임자인 시진핑은 숨어버렸다. 

공산당은 어떤 일을 저질러도 어떤 책임도 지지 않는다. 

영구 집권이다. 

심지어 이제 당이 아니라 시진핑이라는 한 개인도 영구 집권하겠다고 한다. 

중국 인민은 공산당 아닌 다른 정부, 잘못에 책임지는 정부를 꿈 꿀 수도 없다. 

앞으로 역병이 고비를 넘기면 공산당은 공포 분위기로 인민의 분노와 자유 요구를 짓누를 것이다.


중국 공산당을 좋아하고, 마오쩌둥을 존경하고, '큰 산봉우리 중국 앞의 작은 나라 한국'이라고 스스로 비하했던 한국 운동권과 문 대통령은 이제 "한·중은 운명 공동체"라고 한다. 

소름이 돋았다. 

중국 역병이 창궐해 세계 각 나라가 중국과의 항공편을 차단하고 있을 때 마지못해 후베이성 한 곳만 막은 것이 '문재인식 운명 공동체'인가. 중국 대사도 "한·중은 운명 공동체"라고 호응했다. 일부에선 중국과의 무역이 너무 커서 어쩔 수 없다고 한다. 무역액이 크다는 사실을 약점으로 잡고 협박 카드로 휘두르는 운명 공동체도 있나. 우리는 인권, 언론 자유, 투표권도 없고, 이웃 나라를 폭력적으로 대하는 집단과 운명 공동체가 돼야 하나. 

국민은 그럴 생각이 없으니 #문대통령과_민주당은_중국_공산당과_운명_공동체가_돼라.


 

댓글목록

진리true님의 댓글

진리true 작성일

문정부(문대통령과 민주당-주사파세력)라는 표현이 더욱 강력한 국민-이해도를 심는다.
국민을 섬겨야할 책임과 의무를 요구해야 하기 때문이다.
양상훈의 칼럼은 핵심을 표현하는 능력이 상당하다.
그러나, 주필이라면, 필을 검대신 사용하여, 의사처럼 절개하여 보여줄 정도로
문자사용에 생명력을 불어넣어야, 더욱 날카로워 진다.
더좋은 글들이 나오길 기대하며,,,,

자유게시판 목록

Total 33,908건 1 페이지
자유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지만원TV] 5.18학습영상-그들은 지금 어디에 (2… 댓글(12) 관리자 2019-03-13 4232 106
공지 Paypal 후원 계좌, 해외 송금 방법 관리자 2016-12-30 32548 212
공지 [공지]가장최근에 업데이트된 자료가 수정본입니다(참고사… 댓글(9) 노숙자담요 2016-04-04 46417 412
공지 글쓰기 회원 가입 및 주의사항 (휴대폰 본인인증) 댓글(14) 관리자 2015-09-21 53672 337
33904 n방보다 손ㅅㄲ가 더 눈에 들오네.. 댓글(1) 새글 Marie 2020-03-29 131 10
33903 '광주 5.18폭동'중 '남한고정간첩들 소행' 부분에 … 댓글(2) 새글 해머스 2020-03-28 131 14
33902 코로나와 신천지와 청도와 헛소문은 댓글(1) 새글 kimsunbee 2020-03-28 159 13
33901 DRIVE THRU~ 댓글(6) 새글 Marie 2020-03-28 140 8
33900 사랑 엘레지 새글 역삼껄깨이 2020-03-28 113 26
33899 [우한시민 大폭발] 빼앗은 방패로 경찰을 내리치는 어느… Samuel 2020-03-28 253 28
33898 박승학 칼럼 문재인 정권의 종교탄압 행위와 불의에 대한… 淸淨한박승학 2020-03-28 108 12
33897 [이제 곧 문재인도...] 중국 우한 폭동 혁명 현지 … Samuel 2020-03-28 299 27
33896 [지부상소] 2탄 문재인 영웅 만들기 의병이 보내는 내… 댓글(3) 제주훈장 2020-03-28 128 16
33895 코로나바이러스 감염환자를 단 하루면 완치할 수 있다! 댓글(2) 김대호 2020-03-28 292 19
33894 우한 페렴 , 중국 입국을 막아야 하지만 못막는 이유… 댓글(2) wlvudtjs0117 2020-03-27 240 43
33893 민족 스스로 망하길 바라나 ? 댓글(1) 정답과오답 2020-03-27 165 19
33892 문재인 운명공동체 - 우한인민의 폭동시위 발생! 진리true 2020-03-27 219 28
33891 아동음란물 성착취 가상화페 사업자, 광주세력의 기고만… 진리true 2020-03-27 194 23
33890 문죄인의 높은 지지도는 4.15선거 조작용? raven 2020-03-27 180 20
33889 우리도 이런사진 뿌려보자 : 부산386 정답과오답 2020-03-27 265 12
33888 확고부동한 '북괴 특수군'의 5.18 광주사태 난동질… inf247661 2020-03-27 127 15
33887 평양의 기쁨조 코뚜레 협박수단을 배웠나 ? 용바우 2020-03-27 207 37
33886 불속으로 뛰어든 노태정 댓글(2) 김철수 2020-03-27 198 7
33885 민족에 어울리는 대통령 문재인 정답과오답 2020-03-27 121 13
33884 찔레꽃은 5.18때 북괴특수군 "비표"였다. 댓글(3) 방울이 2020-03-27 137 22
33883 TV조선. 채널A 재승인 보류? 댓글(1) 일조풍월 2020-03-27 108 15
33882 좌파세력에게 피습당한 갑식이 = 사무실 테러사건은 사실… 진리true 2020-03-27 180 17
33881 서해 수호의 날과 천안함 폭침의 공동점범들 진리true 2020-03-27 99 11
33880 북한수입 감소와 통치자금 고갈화 : 우한 폐렴 무시 … 진리true 2020-03-27 174 22
33879 [국민필독] 정세균 정신차려 헌법 기본도 몰라/ 똑똑하… 제주훈장 2020-03-26 194 16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