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두환 가지고 놀기는 여반장! > 자유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자유게시판 목록

전두환 가지고 놀기는 여반장!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진리true 작성일20-02-27 18:47 조회358회 댓글0건

본문

이른바 '전두환 추징법'상,  제3자에 대한 재산 추징이 위헌이라는 주장에 대해,

헌법재판소가 "헌법에 위반되지 않는다"고 판단했다.

헌재는 2/27일 재판관 6대 3의 의견으로

'공무원범죄에 관한 몰수 특례법' 제9조의2 조항에 대해, 합헌 결정내렸다.

해당 조항은 불법재산임을 알면서도 취득·형성한 재산에 대해 범인이 아닌 제3자가 갖고

있더라도 추징을 집행할 수 있도록 규정하고 있다.

전두환 전 대통령의 추징금 환수를 위해,  2013년 7월 새로 삽입한 내용이다.

노컷뉴스

                      이렇게 살아야 하나?  5/18 내란폭동세력의 미척결 부메랑

헌재,

"해당 조항의 입법목적은 국가형벌권의 실현을 보장하고, 불법재산의 철처한 환수를 통해

공직사회의 부정부패 요인을 근원적으로 제거하는 것"

"우리 사회에서 매우 중대한 의미를 지닌다".

노컷뉴스


박모씨는 2011년 전 전 대통령의 조카 이재홍씨로부터 한남동 땅 546㎡를 약 27억원에 구입했다.

이에 대해 검찰은 박씨가 매입 당시 전 전 대통령의 불법재산임을 알았을 것(?)이라며,

'전두환 추징법'에 따라 땅을 압류했다.

박씨는 이에 대해 "불법재산인 줄 몰랐다"며 압류 처분에 불복하는 소송을 냈고,

해당 조항에 대해서도 위헌법률 심판제청을 신청했다.

불법재산을 형성한 범인과 공범이 아닌 제3자의 귀속재산에 대해서까지,

형사재판에서의 재산형을 집행해서는 안된다는 취지.

그러나 헌재는,

"해당 조항은 제3자에게 범죄가 인정됨을 전제로 형사적 제재를 가하는 것이 아니라,

범인에 대한 추징판결 집행 대상을 확대해,  제3자에게도 물적 유한책임을 부과하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추징판결의 집행은 그 성질상 신속성과 밀행성을 요구하는데,

제3자에게 추징판결의 집행사실을 사전에 통지하거나 의견제출 기회를 준다면,

제3자가 또다시 불법재산을 처분하는 문제가 생긴다"

박씨의 땅을 압류하기 전 통지하거나 의견진술을 부여하지 않은 데에도, 합리적인 이유가 인정된다는 것이다.

다만 이러한 몰수는 제3자가 불법재산임을 알고도 취득한 경우에만 가능하다고 한정했다.

본안 소송에서 박씨가 전 대통령의 불법재산임을 몰랐다는 점이 입증된다면 압류도 취소된다.

이번 헌재 판단은 현재 서울고법에서 진행 중인 전 대통령의 부인 이순자씨와 며느리 이윤혜씨 등이

제기한 추징금 집행 이의신청 재판에도 영향을 미칠 것으로 전망된다.

2019년 4월 열린 재판에서, 전 대통령 측은 박씨와 마찬가지로 전두환 추징법의 위헌성을 주장했다.

 

결 론 : 박근혜 정권의 전두환 환수법 강화 : 빈 손 만들기

1. 박근혜의 전두환-죽이기(몰수특례법) 신설 : 헌재의 파면과 수감집행의 부메랑 심판 

2. 전직 통치자들에게 부정축재-재산환수법을 확대적용 할수 있다면,

   문정권의 모든 축재자들에게도 공명정대하게 적용할 수 있을 것.

3. 차기 정권에서 전직 통치자들의 제3자까지 모든 재산축적을 재수사받아야 할 것. 

 

           옷 한벌의 공평한 인생  https://youtu.be/sLmh3tvPXrg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자유게시판 목록

Total 33,954건 1 페이지
자유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지만원TV] 5.18학습영상-그들은 지금 어디에 (2… 댓글(12) 관리자 2019-03-13 4277 106
공지 Paypal 후원 계좌, 해외 송금 방법 관리자 2016-12-30 32622 212
공지 [공지]가장최근에 업데이트된 자료가 수정본입니다(참고사… 댓글(9) 노숙자담요 2016-04-04 46454 412
공지 글쓰기 회원 가입 및 주의사항 (휴대폰 본인인증) 댓글(14) 관리자 2015-09-21 53707 337
33950 역사의 아이러니 - 인간(죄인)을 믿는 다는 것! 새글 진리true 2020-04-03 7 0
33949 사전투표 믿겠는가? - 최근 선거의 결과 댓글(1) 새글 이팝나무 2020-04-02 21 3
33948 세월호 사고는 남북 빨갱이들의 합작품 ? 댓글(5) 새글 용바우 2020-04-02 159 24
33947 돈을 어디서 나서 國民들에게 뿌려주는냐? 엉? 새글 inf247661 2020-04-02 86 9
33946 최순실 타불랫 - PC와 태극기팔이- 어릿광대들 댓글(1) 새글 진리true 2020-04-02 99 10
33945 정치쟁이와 풍수쟁이 동행 - 농지법 위반 댓글(1) 새글 진리true 2020-04-02 95 6
33944 이봉규TV 댓글(2) 새글 낭월 2020-04-02 243 28
33943 [당신은 어쩌면 3년 동안 속았었다] 이제야 완전히 드… 댓글(1) 새글 Samuel 2020-04-02 270 17
33942 아! 박근혜 댓글(2) 새글 서석대 2020-04-02 235 30
33941 복음의 향기(주는 그리스도시요) 댓글(6) 왕영근 2020-04-01 121 3
33940 세계적 수학박사를 또라이라? 대한민국, 극기의 계절 [… 댓글(3) 제주훈장 2020-04-01 171 15
33939 일본 반자이! 조센징 NO - 만세! 진리true 2020-04-01 130 16
33938 태블릿피씨와 5.18 북한군 상관관계 알리 2020-04-01 164 10
33937 4.15총선은 대한민국 생사를 가르는 일이다 댓글(1) 청원 2020-04-01 194 26
33936 중공은 악랄한 행위에 책임을 져야한다. 용바우 2020-04-01 144 24
33935 엑스맨 댓글(1) 알리 2020-04-01 128 6
33934 윤석열 총장, 4개월 집념의 성과! Monday 2020-04-01 206 20
33933 주사파,"한국 중공의 바이러스무기 실험장"박훈탁박사tv… 댓글(1) wlvudtjs0117 2020-04-01 153 15
33932 박근혜와 윤석열 알리 2020-04-01 358 34
33931 해방이 되어 독립이 되었는대 좋아 진건 뭔지 모르겠다 정답과오답 2020-03-31 133 13
33930 동문인게 부끄러워 제명한다 문재인을 [경남중고회견전문] 댓글(1) 제주훈장 2020-03-31 246 31
33929 한국은 군사독재가 정답이다 댓글(5) 정답과오답 2020-03-31 279 29
33928 'On Line 개학 4월 9일부터 순차적 진행?' … inf247661 2020-03-31 100 5
33927 정교모, “문재인에 나라 맡길 수 없는 100가지 이유… wlvudtjs0117 2020-03-31 132 23
33926 중공 바이러스가 중공을 멸망 시킨다. 댓글(1) 용바우 2020-03-31 305 58
33925 외교부 기밀문서 해제 - 임종석사건 미공개 진리true 2020-03-31 153 12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