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회의원수 반으로 줄일 것이다. (정교모 전국교수 6094명 분노 성명서) > 자유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자유게시판 목록

국회의원수 반으로 줄일 것이다. (정교모 전국교수 6094명 분노 성명서)

페이지 정보

작성자 제주훈장 작성일20-03-09 20:43 조회377회 댓글1건

본문

https://youtu.be/X6-Zskf-DUw

코로나 사태로 인해 나라가 마비되는 사태가 일어나고 있는데, 그 틈을 타서 아무나 개정을 발의할 수 있는 헌법을 만들겠다고 헌법개정안을 발의한 국회, 제 정신인가?


온 국민이 중국 우한 발 신종 코로나 사태로 인하여 불안해하며, 그나마 시민적 의식을 발휘하여 일상을 스스로 자제하고, 이로 인해 대한민국이 마비되는 사태를 우려해야 하는 상황에서 참으로 황당한 일이 벌어지고 말았다. 집권 민주당과 그 주변 정당들, 그리고 일부 미래통합당 의원들이 가세하여 헌법 개정안을 국회에 상정한 것이다. 대통령은 한 번도 경험하지 못한 나라를 만들고, 여당이 나서서 아무나 건드리는 헌법을 만들려고 나서는 작태를 개탄하지 않을 수 없다. 국회 회기 말기에, 나라가 혼란한 틈을 타서 발의한 헌법 개정안을 즉각 철회할 것을 강력히 요구한다.


헌법개정의 요지는 헌법개정 제안요건을 담은 헌법 제128조 제1항 ‘헌법 개정은 국회재적의원 과반수 또는 대통령의 발의로 제안된다’는 내용에 ‘국회의원 선거권자 100만인 이상’을 추가하자는 것이다. 그러면서 그 취지로 국민의 참여와 국민의 의사수렴을 더욱 용이하게 하고, 이른바 ‘광장민주주의’를 ‘투표민주주의’로 전환함으로써 대의제 민주주의를 보완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고 주장하고 있다.


국가 정체성은 헌법에 있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지금 발의한 내용대로라면 100만명의 청원만 있으면 헌법의 그 어떤 조항, 그 어떤 정체성도 바꾸자는 시도가 가능하게 됨을 의미한다. 최근 청와대 청원 게시판에 참여하는 국민 숫자를 보면 100만명의 결집은 그리 어려운 일이 아니다. 일정 비율 이상이 참여한 17개 광역시도의 일정 숫자 이상의 요건도 없는 단순 100만명은 잘 조직되고, 동원되는 세력을 위한 수단에 불과하다.


이는 다시 말해 대한민국의 헌법이 하루가 멀다하고 이해관계가 달린 집단의 동원에 의해 흔들린다는 것을 뜻한다. 광장 민주주의보다 더 크고, 더 위험한 민주주의의 위기에 사회적 혼란이 야기될 것임은 불을 보듯 뻔하다.


광장이 여론을 움직이기 위한 것이었다면, 무시로 헌법 개정을 둘러싼 소리는 대한민국을 흔들어대는 흉기로 남용될 여지가 더 크다. 여기에 세를 동원한 집단들이 야합하여 영구적인 이권 나눠먹기로 헌법이 전락할 가능성이 크다. 이미 우리는 20대 바로 이 국회에서 공수처와 준연동형비례제를 통과시키기 위한 더러운 예산 나눠먹기를 보아 왔다.


대의기관으로서의 국회의 역할 중에서 가장 기본은 국가 정체성을 지키며, 시민의식이 이성을 잃고 감성에 휩싸일 때 정치적 식견과 책임감을 갖고 이를 조정하면서, 삼권의 한 축으로서 견제와 균형의 역할을 담당하는 것이다.


만약 국회가 국민의 참여를 독려하고, 직접 민주주의를 활성화하려는 진정성을 갖고 있다면 국민이 헌법이 아닌 입법에 참여하도록 해야 한다. 청원법과 국회법을 손질하여 입법청원의 요건을 더 완화하고, 국회가 이를 진지하게 받아들여 검토하도록 의무화하도록 하는 것이 우선이다.


국가의 운명이야 어찌되건, 한 줌의 여의도 권력을 탐하여 한치 앞을 내다보지 못하는 격랑 속으로 대한민국을 끌고 가려는 세력의 반성이 없다면, 국민이 직접 나설 수밖에 없다. 아마도 이 헌법 개정안이 통과된다면, 100만명, 아니 1,000만명의 국민의 이름으로 헌법 제41조 제2항 ‘국회의원의 수는 법률로 정하되, 200인 이상으로 한다’를 ‘국회의원 정수는 149명으로 한다’고 개정하자는 제안이 제일 먼저 나올 것이다. 우리 정교모가 이 일에 앞장 설 것이다.


엄청난 국가 재난 상태를 이용하여 슬그머니 헌법 개정안을 올린 국회의원들은 그 간교함과 무책임, 농간에 대한 정치적 책임을 져야 하고, 4.15 총선에서 국민적 심판을 각오해야 할 것이다.


2020. 3. 8. 사회정의를 바라는 전국교수모임

댓글목록

진리true님의 댓글

진리true 작성일

국회의원 활동비(세비)는 이미 안올렸나? 지난번 욕처먹은 자한당이 기억나는데,
이미 억대 세비로 최소 2억원이상 보좌진사용-연구활동비를 타먹는데,
숫자를 줄인다고?, 왜 무보수로 해주지 못하고?
자영력있는 국민이 봉사자로 나와서, 명예직으로 국회의원하면 안되는가?
세계국가의 모범국가가 되는 길인데?
교수놈들의 머리 속에도 좋은 뜻은 없다는 혈세낭비의 파산증명서다.
트럼프는 월봉-1 불 받고도,  국민위해 진력질주-봉사하느라 신났더구만~

자유게시판 목록

Total 34,973건 10 페이지
자유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34703 남양주-물류창고에서 쏟아진 사전투표소 - 쓰레기봉투 진리true 2020-05-16 271 18
34702 시진핑이 한반도 구세주(메시아)인가? 진리true 2020-05-16 159 17
34701 관리자님에게 댓글(2) 왜불러 2020-05-16 214 24
34700 누가 진짜로 건국부정-출발세력이냐? 진리true 2020-05-16 136 8
34699 중국과 북한의 멸망시간이 다가온다. 용바우 2020-05-16 337 47
34698 문재인이나 임종석이나 정답과오답 2020-05-16 268 10
34697 민경욱 의원의 유재화 양심선언 페이스북글 댓글(1) 비전원 2020-05-16 372 61
34696 전문가 라는 소품 : 엄상익님의 글에 반론 정답과오답 2020-05-16 200 8
34695 5.16 이 민주화 운동 ? 정답과오답 2020-05-16 196 5
34694 5.16 군사혁명은 한국의 민주화 운동이었다. 댓글(2) 月影 2020-05-16 217 29
34693 5.16 aufrhd 2020-05-16 172 28
34692 미베인 교수의 판단이 적중한곳 댓글(1) 일조풍월 2020-05-16 349 45
34691 광주5.18 혁명정부 미확인 무장 급진파 보고서-2 김제갈윤 2020-05-16 316 27
34690 5,14일 un 선거조사팀 한국도착(국제연합 안보리조사… DONG 2020-05-15 1077 28
34689 광주5.18 인민재판 처형 보고서-1 댓글(3) 김제갈윤 2020-05-15 546 48
34688 무효표의 비밀 일조풍월 2020-05-15 278 31
34687 이게 사실인가? 일조풍월 2020-05-15 339 40
34686 국민일보 보도 일조풍월 2020-05-15 258 32
34685 전교조의 교육폭행 자녀죽고 부모죽고 가정죽어, 대법원은… 제주훈장 2020-05-15 178 17
34684 미 투표용지가 개표장에 온 까닭은 댓글(2) 일조풍월 2020-05-15 278 35
34683 전교조의 갑질횡포 대법원은 굴복말라 [전학연 성명서 나… 댓글(1) 제주훈장 2020-05-15 154 10
34682 우파는 왜 이리도 순둥인가 정답과오답 2020-05-15 165 13
34681 분류기를 바꿔도 혼표(성북구) 일조풍월 2020-05-15 174 12
34680 박근혜-국정원이 묵살한 북한 광수들 진리true 2020-05-15 230 18
34679 나는 우익은 전부 애국자라 믿는다 정답과오답 2020-05-15 119 2
34678 4.15 부정선거 댓글(1) 路上 2020-05-15 209 22
34677 오늘(5.15) 오후 석간 _ 문화일보 1면, 4면 外… inf247661 2020-05-15 204 13
34676 미 국무부 보고서 -> 5.18 폭동으로 보고 댓글(2) 밀가루보니 2020-05-15 308 19
34675 진실은 감출수 없다고 ? 정답과오답 2020-05-15 230 18
34674 이병태 요설 깨졌다 댓글(4) 일조풍월 2020-05-15 403 51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