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시보기 : 지만원] "영혼이 맑으신 영험가들의 끈질긴 노력" > 자유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자유게시판 목록

[다시보기 : 지만원] "영혼이 맑으신 영험가들의 끈질긴 노력"

페이지 정보

작성자 방울이 작성일20-06-30 15:26 조회1,142회 댓글5건

본문

광수 300명 발굴을 자축하자

 

광수 영상을 객관적인 분석기관에 의해 검증받아야 한다는 저간의 요구들이 있었다. 이런 요구들 중에는 우군도 적군도 있었다, 나는 몇 명의 광수들에 대해 일반 사회에 존재하는 영상분석 민간업체에 알아보았다. 20년 전-후의 사진 세트에 대해 이 두 사진이 한 사람을 의미하는 것인가를 검증해 달라 거래를 요청했다. 두 개의 사진이 한 사람을 의미하는지를 분석해 주는 데 200만원을 달라 한다. 여러 개의 업체에 주문을 넣었다. 그런데 그들 업체들은 어느 한 영상연구소에 영상분석을 의뢰했다 연구소 말고는 모든 업체들이 브로커였다. 그나마 두 개의 영상을 분석하는 데에는 에러가 있을 수 있다고 했다, 

미국의 여러 회원님들이 열심히 알아보았다. 그럴듯한 광고를 해놓고 있는 업체에 회원님들이 전화를 했지만 지금까지는 모두가 사기꾼들 같다고 했다. 결국 미국에서도 믿을만한 곳은 FBI 등 정부기관 뿐이라고 했다. 캐나다에 계시는 회원님이 국회의원이 소개한 곳과 전직 판사가 소개한 곳을 찾고 계시다. 한 곳은 찾아갔지만 문이 잠겨 있고 다른 한 곳을 또 접촉중이라 한다. 

이런 경우 20년 또는 30년 전후의 사진을 놓고 이 두 사진이 한 인물을 의미하는가에 대한 분석을 해주는데도 200만원을 달라 하는데 노숙자담요님은 몇 천장을 분석하였는가? 광주 사진 하나를 놓고 이 사진과 매치가 되는 북한인물 사진을 스캐닝하고 이를 현미경으로 분석하는데 얼마만큼의 시신경을 마모시키는 것인가를 생각해 보자.  

많은 사람들은 노숙자담요가 북한의 인물정보를 꿰뚫고 있기에 가능하다고 단정했다. 북한의 인물정보를 꿰뚫고 있는 사람이라면 북한의 정보요원이라는 생각들을 했다. 그래서 노숙자담요는 북한이 고용한 에이전트라는 생각을 하게 되었고, 그것이 바로 노숙자담요를 지만원을 파괴시키기 위해 북한이 지정한 간첩단이라는 유언비어를 퍼트리게 했다. 하지만 노숙자담요는 우리 통일부가 보유한 북한인물정보 데이터베이스를 이용했다.  

이런 어려운 과정을 통해 노숙자담요와 그의 영상분석팀은 단 하루도 쉬지 않고 여러분들을 지난 8개월 이상에 걸쳐 흥분에 싸이게 했다. 감히 300명의 광수 발견, 처음 3명의 광수를 발굴했을 때 모든 회원님들이 흥분했다. 2010년 5.18 30주년 기념식을 거행하는 장소에 광수 1,2,3이 나란히 앉아있는 모습을 보고 흥분하지 않는 회원은 없었다.  

더 많은 광수가 발굴되자 회원님들은 환호했다. 광수행진이 100명을 향해 달리자 “이것만으로 족해야 하는데 광수 욕심이 지나치다. 이러다 기존에 찾아낸 광수의 의미까지 퇴색하게 만드는 것이 아니냐?” 며 전투를 하고 나서는 회원들이 있었다. 노숙자담요가 지만원을 제거하기 위해 처음에는 사탕을 주고 그 다음에 파멸시키려 한다고 노숙자담요를 공격했다. 노숙자담요를 공격하는 회원들은 오랫동안 내가 신뢰했던 묵은 된장 같은 회원들이었다. 하지만 이들이 노숙자담요를 워낙 세게 공격하기에 나는 그들을 강제 퇴출시켰다, 공과 사를 분명히 할 수밖에 없었다.  

오늘 광수발굴 300명이 기록됐다, 300명! 이 숫자는 압도적인 숫자다. 이들 중 50명 정도는 서울광수로 이들은 거대한 트로이목마를 이미 구축해놓고 성문을 북한에 열어주기 위해 치열하게 활동하고 있다. 사실 서울광수는 60여명이다. 10여명은 전략상 보류하고 있지만 곧 국정원과 경찰 등에 이들을 간첩혐의로 고발할 것이다. 굉장히 미스터리 한 것은 우리가 절대적으로 믿었던 탈북자들이 광수였다는 사실을 발굴한 것이다. 이는 아직도 내가 풀지 못하는 미스터리다.  

오늘(2016.1.11.)은 참으로 기쁜 날, 광수발굴 300명을 기록하는 날이다. 우리 모두 노숙자담요와 그가 이끄는 영상분석팀, 기재님, 김제갈윤님 그리고 영혼이 맑으신 영험가들의 끈질긴 노력에 대해 힘찬 박수를 보내 드리십시다.

 

2016.1.11. 지만원
http://systemclub.co.kr/

댓글목록

inf247661님의 댓글

inf247661 작성일

'방울이'님께어서도 집념적으로 열중하신 까닭에 '광수'론들 2마리를 적발하셨었죠! ,,. 존경스런! ,,./
화학에서 벤젠 C6H6 구조식을 발견한 벤젠고리도 독일 화학자 '케쿨레'가 꿈속에서 알아냈었죠. ,,.
뱀 6마라기 꼬리에 꼬리를 물고 6각형을 이루는 꿈을 비몽사몽간에 현몽하여져,,. ////이런 걸 영감이라고도 한다던가요? ,,. ////////

방울이님의 댓글

방울이 댓글의 댓글 작성일

학교 댕길 때는 화학 주기률표도 다 외우고 했었는데 지금은 영~  안됍니다.
연세가 지긋~하신데도 잊지 않으시고 가끔 화학문제를 올려 주시곤 하시는 "빠드득" 아저씨!  늘 건강하시고 화이팅!!

정답과오답님의 댓글

정답과오답 작성일

탈북자들을 전부 믿는다는게 말이 되기 어렵다고 봅니다
광수가 아니라도 그들중에 간첩이 상당수 있을 겁니다
잔악한 북의 압잡이 들을 색출해야 합니다
그러나 지금의 정권에는 가능할수가 없어 보이니
나라가 누란의 위기에 노출된거 같아 걱정입니다

제주훈장님의 댓글

제주훈장 작성일

벼라별, 기상천외의 수법이 동원되는 게 스파이전, 간첩전쟁이란걸 조금만 생각해보면 될 일입니다.
방울이님 늘 좋은글에 감사합니다.

방울이님의 댓글

방울이 댓글의 댓글 작성일

녜~~감사합니다.
저의 글이 아니고요  울 지만원 큰 박사님의 말씀을 찾아 올렸습니다. 꾸~뻑!

자유게시판 목록

Total 36,545건 2 페이지
자유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36515 장진성 성폭행 범죄 기사가 올라왔습니다. 새역사창조 2021-01-24 182 38
36514 경찰; 범죄한 '이 용구' 법무부 차관에게 고과표 잘 … 댓글(1) inf247661 2021-01-24 65 7
36513 '홍준표가 facebook에 올린 개소리...' 댓글(3) 국검 2021-01-24 204 42
36512 (동영상 제3탄) 광주 판사 김정훈의 5.18타임머신 댓글(2) 시사논객 2021-01-24 97 14
36511 트럼프에 대한 기대, 접어선 안 돼 댓글(1) 노이린 2021-01-24 210 31
36510 주사파 정권이 또 작업을 살살 댓글(1) 마르지않는샘물 2021-01-24 177 24
36509 문재인의 역활이 대한민국에게 무엇인가 ? jmok 2021-01-24 87 13
36508 전자개표기 거부 서명운동: 아이디어상품제안 댓글(3) candide 2021-01-24 135 20
36507 서울시장이 되는 길- 봉하마을의 승인 우선권(신내림 경… 진리true 2021-01-24 93 13
36506 승리를 위해 숙지하여야 할 "전쟁의 원칙" 댓글(4) 해머스 2021-01-24 180 28
36505 미국의 정통 댓글(6) 알리 2021-01-24 222 7
36504 안정권 대표가 말하는 5.18과 세월호 기획학살의 진실 댓글(1) 노이린 2021-01-24 179 12
36503 코로나 정치와 무단방치차 증가 - 제 발등찍기 올무역할 진리true 2021-01-24 83 9
36502 워싱턴DC, 일촉즉발! … 취임일 후에도, DC에 주방… 댓글(1) 신준 2021-01-24 210 32
36501 유튭 인터넷에 대해 댓글(1) 마르지않는샘물 2021-01-23 114 10
36500 모든 게 사실이면 얼마나 좋겠습니까? 지원군단 2021-01-23 191 34
36499 토착왜구로 항복선언한 문정권 - 국제법위반 인정 댓글(1) 진리true 2021-01-23 123 17
36498 안정권 대표가 말하는 김종인을 빨리 내쳐야 하는 이유 댓글(2) 노이린 2021-01-23 156 12
36497 2021 선동정치의 비밀-탈원전과 북한 군사훈련 협조 댓글(1) 진리true 2021-01-23 82 8
36496 Trump 긴급하게 후퇴 명령 내린 이유가 이것이라고 … 댓글(7) 닥터에어로 2021-01-23 318 37
36495 민주당 남녀는 변태다 / 암탉이 울면 망한다. 보수TV 2021-01-23 131 10
36494 과분한 승진과 당선, 폭망의 길 댓글(2) 이팝나무 2021-01-23 198 29
36493 5.18왜곡처벌법 제정 배후인물은 조폭 두목 출신 가짜… 댓글(3) 시사논객 2021-01-23 177 45
36492 가짜 (대)통령 바이든 취임식을 본 후 댓글(3) Pathfinder12 2021-01-23 258 41
36491 바이든의 본색을 말한다/푸틴. "미 대통령.실제론 힘 … 댓글(8) 신준 2021-01-23 230 18
36490 변희재의 태블릿 관련 새 책에 대해 댓글(2) 노이린 2021-01-23 140 19
36489 트럼프 대통령에 대한 연구 댓글(6) 마르지않는샘물 2021-01-23 304 22
36488 '아! 1월 6일, 이날을 결코 잊지 말자!' 댓글(2) 국검 2021-01-22 216 31
36487 세상의 어떤 컨설턴트가 역삼껄깨이 2021-01-22 141 13
36486 [전미라 ]공부를 해야만이 우파가 이길 수 있다 (우선… 제주훈장 2021-01-22 89 10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