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럼 아파트를 버리라 말이냐?" > 자유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자유게시판 목록

"그럼 아파트를 버리라 말이냐?"

페이지 정보

작성자 비바람 작성일20-08-11 22:02 조회484회 댓글0건

본문

"그럼 아파트를 버리라 말이냐?"

 

 

문재인 대통령은 10일 청와대에서 주재한 수석·보좌관 회의에서 "정부 부동산 종합대책의 효과가 서서히 나타나고 있다. 집값이 진정되고 있다"라는 발언으로 논란을 일으켰다. 미래통합당 김종인 비상대책위원장은 뭘 몰라서 하는 얘기라고 일축했고, 국민의당 안철수 대표는 "국민들 가슴에 염장을 지르는 소리"라고 비판했다.

 

문재인 정권의 부동산 정책 실패는 이미 청와대 내부에서부터 드러났다. 문재인 정권은 다주택자들을 때려잡겠다고 호령했지만 청와대 참모들 대부분이 다주택자로 드러났다. 청와대 참모들조차도 문재인 정권의 부동산 정책을 믿지 못하고 있는 것이다. 오히려 집값을 잡겠다고 호언할 때마다 참모들은 집값이 오를 생각에 박수치고 있었던 것이다.

 

문재인 정권의 부동산 정책은 주식시장의 작전 세력을 닮았다. 어느 주식의 주가가 많이 오를 것이란 분석을 내놓고 매수세가 높아갈 때 뒤에서는 주식을 내다파는 식이다. 문재인 정권은 집값이 떨어질 것이라고 큰 소리 칠 때마다 뒤에서 참모들은 집을 매수하고 있는 것과 마찬가지다. 문재인 정권이 끝나면 집값은 크게 오를 것이라는 사실을 문재인의 참모들은 잘 알고 있는 것이다.

 

청와대 참모들 중 다주택자들은 한 채만 남겨놓고 팔라고 했을 때, 문재인의 참모들은 '직보다 집을 선택했다'. 정권은 유한하고 집값은 무한한데 어찌 집을 버릴 수가 있단 말인가. 문재인 정권의 모순은 여기에 있다. 문재인 정권의 정책은 공산주의를 닮아 가는데, 참모들은 자본주의에 젖어있는 사람들이다. 문재인은 공산주의를 하라고 했지만 참모들은 자본주의를 하겠다는 선언이다.

 

반도에 사는 사람들은 부동산에 대한 애정이 유별나다. 그들의 조상은 대부분 한 뙈기의 조그만 토지에서 생명을 부지했던 사람들이다. 토지는 생존할 수 있는 터전이었고 넓은 토지를 갖는 것은 반도 사람들의 평생의 염원이었다. 토지에 대한 열망, 그 부동산에 대한 애착은 우리들 핏속 깊숙이 DNA로 남아있고, 그 토지에 대한 염원은 이제 대용품으로 아파트로 바뀌었을 뿐이다.

 

집 장만은 한국 가장들의 가장 큰 숙제가 되었다. 아파트를 한 채 장만하고서도 그 숙제는 끝나지 않는다. 현재 거주 중인 아파트에서 새 아파트로, 더 큰 평수로, 전망이 펼쳐지는 아파트로, 현재보다 상승하려는 주거에 대한 욕망은 끝이 없다. 이 욕망이야말로 자본주의의 기초이자 인류 발전의 토대가 되었다.

 

문재인 정권은 이런 인간의 욕망과 대적하여 이길 수 없는 싸움을 하고 있다. 이런 싸움은 공산주의 체제하에서만 승리할 수 있다. 자본주의 체제에서, 그것도 부동산에 대한 열망으로 가득 찬 한국 사람들에게 '똑똑한' 아파트를 팔라고 강요하는 것은, 최측근들이라 할지라도 구둣짝을 벗어 문재인의 면상에 던질 것이 틀림없다.

 

집을 팔라고 압박하는 노영민 비서실장과 압박받는 김조원 민정수석 사이에는 자주 고성이 오가는 갈등이 벌어졌다고 한다. 김조원은 사표를 던진 후에 단톡방을 탈퇴하고 회의 참석이나 소감 발표도 없이 '뒤끝 작렬' 하며 사라져 버렸다고 한다. 아마도 김조원은 이렇게 항명하다가 사라진 것은 아닐까. "문재인 정권은 공산주의냐"

 

노무현 대통령 장인의 빨치산 전력이 드러나 영부인이 언론의 공격을 받을 때였다. 노무현은 "그렇다면 마누라를 버리란 말이냐" 이 한마디로 논란을 잠재워 버렸다. 천륜이 우선이었기 때문이다. 아파트를 매도하라고 압박을 받던 문재인 참모들의 대답은 간단했다. "그렇다면 아파트를 버리란 말이냐" 인간의 욕망은 천륜보다 더 한 것이기 때문이다.

 

 

비바람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자유게시판 목록

Total 35,559건 1 페이지
자유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지만원TV] 5.18학습영상-그들은 지금 어디에 (2… 댓글(14) 관리자 2019-03-13 6411 127
공지 Paypal 후원 계좌, 해외 송금 방법 관리자 2016-12-30 35275 230
공지 [공지]가장최근에 업데이트된 자료가 수정본입니다(참고사… 댓글(9) 노숙자담요 2016-04-04 48225 439
공지 글쓰기 회원 가입 및 주의사항 (휴대폰 본인인증) 댓글(14) 관리자 2015-09-21 55436 358
35555 박근혜정권과 체포된 북한억류자 6명 - 7년째 방치 … 새글 진리true 2020-09-30 48 4
35554 해바이니 -패러디 극장 새글 진리true 2020-09-30 25 1
35553 태블릿 조작 문재인 정권 무너진다[김인성] (미디어워치… 댓글(2) 새글 제주훈장 2020-09-30 105 7
35552 토 문도 격문 댓글(1) 새글 무극도인 2020-09-30 153 22
35551 한국은 대통령 선출제도를 근본적으로 바꿔야 한다. 댓글(7) 새글 newyorker 2020-09-30 120 17
35550 [구국필독] 정치방역 코로나 독재, MBC조작에 경고한… 새글 제주훈장 2020-09-30 76 3
35549 피어린 6.25 전쟁 1129일 참상㊸ 댓글(1) 새글 청원 2020-09-30 53 9
35548 무식함인가? 북괴향인가? 댓글(3) 새글 역삼껄깨이 2020-09-30 252 49
35547 선관위 대대적 부정선거 증거인멸(총정리): 그 이유와 … Monday 2020-09-29 146 32
35546 이 나라 계엄군은 아닌 듯하다? 역삼껄깨이 2020-09-29 235 49
35545 美國은 중공과 단교하고 대만과 국교정상화 ? 댓글(2) 용바우 2020-09-29 202 42
35544 보기 싫어 댓글(4) 왜불러 2020-09-29 254 26
35543 "빨간 동그라미 언니"의 비밀은 무엇일까? 진리true 2020-09-29 200 24
35542 광주 최창훈 판새 기억해야 제주훈장 2020-09-29 230 41
35541 독후감이랍시고 댓글(3) 역삼껄깨이 2020-09-29 214 34
35540 [최초 화상 집회] 북한의 만행과 문통 규탄 대회 {영… 제주훈장 2020-09-28 183 16
35539 굶어죽는 노동자시대 - 추석이 무서울까, 코로나가 무서… 진리true 2020-09-28 189 9
35538 옹달샘 역삼껄깨이 2020-09-28 273 49
35537 지만원 박사님의 플라토닉 사랑 댓글(2) candide 2020-09-28 240 48
35536 추석밥상 암초부상 - 3차 휴가 승인자 , 총살 사… 진리true 2020-09-28 236 29
35535 [긴급성명] 국회는 해양공무원 총살 피살 및 화형 참사… 제주훈장 2020-09-28 281 40
35534 피어린 6.25 전쟁 1129일 참상㊷ 댓글(2) 청원 2020-09-28 79 14
35533 박근혜는 인물이 아니다. 댓글(2) 알리 2020-09-27 363 29
35532 북한 군부세력간의 알력다툼 알리 2020-09-27 272 26
35531 10/3 개천절 집회반대 국민의짐(김종인/주호영) :… 진리true 2020-09-27 158 11
35530 중공 화웨이 반도체 사망선고 -SMIC 추가제제 진리true 2020-09-27 141 11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