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우슈비츠의 인권유린과 잔악한 행위는 오늘날 북한에서 재현되고 있다(시스템클럽) > 자유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자유게시판 목록

아우슈비츠의 인권유린과 잔악한 행위는 오늘날 북한에서 재현되고 있다(시스템클럽)

페이지 정보

작성자 sunpalee 작성일21-08-15 10:36 조회326회 댓글1건

본문

기사 확대 기사 축소
아우슈비츠의 인권유린과 잔악한 행위는 오늘날 북한에서 재현되고 있다!
김원율 안드레아 (반포1동 성당)
 

 

8월 14일은 천주교회가 막스밀리안 마리아 콜베 성인(聖人)을 기념하는 축일이다성인은 제2차 세계대전 중인 1941년 2월 아우슈비츠 수용소에 갇히게 된다수용소는 5백만 이상이 고문과 집단 처형아사(餓死등으로 숨져간인간극한의 상황이 펼쳐지는 지옥이었다이 땅위의 언어로써는 도저히 표현할 수 없는 인간에 대한 온갖 모독잔학한 행위고통이 펼쳐졌다오장육부를 찢어내고 잠마저 앗아가는 혹독하고 끊임없는 굶주림낮이나 밤이나 몸을 떨게 하는 추위 속에서 콜베 성인은 인간에 대한 위대한 사랑을 증거 하였다.

 

당시 아우슈비츠 수용소장은 굶주림과 추위를 견디지 못하고 탈출하는 사건이 발생하면 10명의 수인을 지명하여 아사방에서 굶겨 죽이는 참혹한 형벌을 내렸다. 1941년 7월 말경 수감자한명이 탈출하자 이 때문에 아사방의 형벌에 지명된 10명의 죄수 가운에 한 명이 자기에게는 가족이 있다고 울부짖었다그러자 콜베 신부가 그를 대신하여 아사방에서 죽겠다고 앞으로 나섰다막시밀리안 마리아 콜베 신부는 8월 14천주교의 성모승천 축일을 하루 앞두고 아사감방에서 거룩한 생애를 마쳤으며 1982년 요한 바오로 2세 교황은 그를 자비의 순교자로 부르며 시성(諡聖)하였다이에 대한 것은 필자가 1년 전 사랑은 죽음보다 강하다라는 글에서 그 감동을 전한 바 있다.

 

필자는 몇일 전 탈북자를 주로 다루는 배나TV라는 유튜브에서 탈북자 최지애씨에 대한 프로를 시청할 수 있었다그 프로에서 필자는 2차 세계대전 당시의 아우슈비츠보다 더했으면 더했지 덜하지 않은 북한 교화소에서의 탈북자에 대한 인권유린 실태를 접하게 되었다.

 

그녀는 북한에서 이루 말할 수 없는 고난을 겪은 후 29세 되던 2010년 입국하여 12년 만에 어머니와 감격의 상봉을 하였다. 1981년생인 그녀는 어머니를 뒤따라 탈북한 후 인신매매범에 이끌려 여행하던 중 중국 공안에 체포된 후 북송되었다그녀는 체포된 위치가 북 주민의 한국입국 루트인 내몽고와 가깝다는 이유로 악명높은 증산교화소에 1999년 18세 생일이 되던 날 수감되었다단지 북한을 이탈한 주민과 한국에 가다가 잡힌 사람들은 천양지차의 처벌을 받는다참을 수 없는 배고픔과 구타인권유린은 일상이었고 매일 부지기수의 사람들이 죽어 나갔다증산교화소에서 살아 나오는 사람은 드물다고 한다.

 

그녀는 그곳에서 같은 날 수감된 수련이라는 동갑내기를 만나 서로 의지하며 지내게 된다착하고 용모도 예뻤던 그 친구는 중국인 남자의 아기를 밴 채로 증산교도소에 수용되었다무지막지한 지도원이 낙태시키기 위하여 발로 차기도 했으나 애기가 떨어지지 않자 침대에서 족쇄를 찬 채로 강제로 낙태수술을 받았다그는 자신의 분신인 애기를 낳기를 바랐으나 냉혹하고 잔인한 공산당은 이 여인의 인권을 무참하게 유린하였다.

 

옷은 별도로 지급되는 것이 없고 자기기 잡힐 때 입고 있던 옷으로 여름겨울을 버텨야 한다사람이 죽어서 나가면 그 사람이 입던 옷과 신발을 벗겨 입어야 했다최지애씨는 여름에 교화소에 들어왔으므로 자신을 아끼던 아주머니가 죽어나가면서 그 신발을 신었다고 한다그러지 않았으면 동상에 걸려 살아남지 못했으리라수인들은 바퀴벌레와 벼룩에 살이 뜯기고 콩 몇알이 들어간 단지밥에 옥수수 알갱이도 없이 껍질이 섞여있는 단지밥이 주어졌다모래가 배여 있어 씹다가는 이빨이 전부 아작이 나므로 밥은 씹지 않고 삼켜야 했다.

 

최지애씨는 어느날 해변에서 조개잡이를 하던 중 모래사장을 기어가던 방게를 손으로 낚아채 입에 집어넣었으나 그 순간 지도원의 수차례 발길질로 어금니 세 개가 부러져 나갔다그녀는 작업장인 논에서 작업하던 중 배고픔을 해결하기 위해 수시로 개구리와 뱀을 잡아 먹기까지 했다수련이라는 친구는 교화소에서 생활하던 중 강제낙태로 쇠약해지고 설사병을 만나 점차 삶의 의욕을 잃고 맥을 놓기 시작하였다. “수련아맥을 놓으면 안돼어떻게든 살아서 나가야 돼하고 그를 부추겼지만 그녀는 6개월 만에 숨을 거두고 말았다그녀는 친구를 비닐로 싸서 동토의 땅에 묻으며 한없이 눈물을 흘렸다유튜브를 보던 필자 역시 볼을 타고 흐르는 눈물을 주체할 수 없었다! 21세기 대명천지에서 어찌 이런 악마의 집단이 다스리는 동토의 왕국이 존재할 수 있단 말인가?

 

최지애씨는 오로지 살아남아야겠다는 일념으로 이를 악물고 버틴 결과 1년 만에 지옥같은 증산교화소를 나올 수 있었다그리고 유튜브에서 사회자의 질문에 대답하면서 교화소에서 숨져간 친구를 생각하며 또다시 하염없이 눈물을 흘렸다그녀는 마침내 천신만고 끝에 2010년 대한민국에 입국하여 지금은 어머니와 용인에서 행복한 생활을 보내고 있다.

 

지금도 헤아릴 수 없이 많은 북의 주민이 자유 대한민국을 그리며 탈북을 꿈꾸고 있으나 사정은 더욱 어려워지고 있다탈북 브로커 비용도 한 사람당 2천만원에서 25백만원에 달하며 위험도 점차 커지고 있다.

 

2019년 11월 문재인 살인정권은 탈북 어부 2명을 판문점을 통해 비밀리에 강제 송환하다가 한 사진기자의 카메라에 JSA경비대장이 청와대 국가안보실 1차장에게 보낸 문자메시지가 찍힘으로써 들통이 났다이는 당시 부산에서 열린 한· 아세안 특별정상회담에 김정은의 참석을 호소하며 대북 평화쇼에 혈안이 되어있던 문재인이 어부 2명을 김정은에게 인신공양(人身供養)한 것이다.

 

그들은 분명히 귀순의사를 밝혔으며 정부에서는 어부 16명을 살해하였다는 터무니없는 죄목을 씌우고 있으나이는 야간작업을 하는 어부들의 상황배의 구조와 크기 등을 감안하면 거짓주장일 가능성이 크다설사 이들이 살인죄를 저질렀다 해도 이들은 대한민국의 법정에서 재판받아야 하는 대한민국 국민이다탈북민은 대한민국 헌법 3조에 의하여 태어날 때부터 대한민국 국민이다.

 

이들은 포승줄에 결박된 채 판문점을 통해 북에 송환되었고 눈의 안대를 푸는 순간 절망에 빠져 털썩 주저앉았다고 한다후일 이들은 북에서 무지막지한 고문을 받고 비참하게 죽어갔다고 한다이 모든 인권유린과 탈북어부의 비참한 죽음에는 민족반역자이며 김정은의 하수인인 문재인이 책임을 져야할 것이다.

 

(2021. 8. 13.)


입력날짜 : 2021-08-13 (23:11), 

댓글목록

한국롬멜님의 댓글

한국롬멜 작성일

아우슈비츠는 거짓말!!! 이라는 게 책으로 나온 거만 해도
수백권이 넘는 걸로 알고 있는 데...................
여전히 그 말이 사실이라고 믿으시는 걸 보면,
유태인들의 거짓말에 속은 사람은 얼마나 될까???
아우슈비츠가 있기는 있었는 데....
사실은 유태인만을 죽인 게 아니라.....
2차대전때 죽은 사람들을 그곳에서 불태운 걸로 알고 있습니다.
제발 그 거짓말에서 헤어 나오시길...............!!

자유게시판 목록

Total 38,004건 10 페이지
자유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37734 망국의 전조증이 또 발작(發作)했다 청원 2021-09-09 375 36
37733 부모가 물려준 유산은 곤고할 때 쉽게팔아먹고 댓글(3) 역삼껄깨이 2021-09-09 349 42
37732 종교가, 언론이, 교육이, 군대가 정치 보다 더 부패 … 댓글(1) 海眼 2021-09-09 317 24
37731 우종창씨 댓글(3) 역삼껄깨이 2021-09-08 497 70
37730 참재미있는 세상 역삼껄깨이 2021-09-08 361 45
37729 두려움으로 이밤 잠 이루려나? 살아나리라 2021-09-08 355 28
37728 지만원 박사 재판결과 기자회견 댓글(6) newyorker 2021-09-08 654 70
37727 꼬리치다 죽을것인가? 댓글(1) 일조풍월 2021-09-08 354 28
37726 北傀 '개 정은'녀석의 第五列(제오열) _ 빨갱이 勞組… inf247661 2021-09-08 228 7
37725 황교안 후보 "4.15 총선 부정선거 전면 무효" 선언 댓글(7) 돋을볕 2021-09-08 465 36
37724 국회 핵폭탄 터졌다. 415총선 전면무효 선언, 황교안… 댓글(3) Monday 2021-09-08 429 46
37723 가로세로연구소 대표 3명 구속! 문재인경찰 독재완판 언… 댓글(1) Monday 2021-09-08 372 31
37722 간만에 정치 분석 댓글(2) 알리 2021-09-07 390 9
37721 5.18을 왜 민주화 운동이라고 만들었을까? 댓글(2) Monday 2021-09-07 392 24
37720 쎄게 나와야! ,,. '公共의 敵'들에겐! 댓글(2) inf247661 2021-09-07 322 15
37719 공범자! 댓글(1) 海眼 2021-09-07 467 35
37718 리더는 마지막에 먹는다 海眼 2021-09-07 417 41
37717 歷史의 罪人 댓글(1) 海眼 2021-09-07 341 32
37716 천하 쌍노무 새끼 빨갱이 박원숭이 똘만이. 댓글(3) 海眼 2021-09-07 401 35
37715 [문재인 미니다큐] 문재앙 文災殃 (feat. 거짓말의… 댓글(1) Samuel 2021-09-06 483 32
37714 조고의 간택 댓글(1) 일조풍월 2021-09-05 402 18
37713 힐러리 클린턴이 사형당했다는 뉴스는 가짜인가 댓글(5) 비바람 2021-09-05 808 68
37712 대한민국의 무식한 보수 유튜버들 댓글(3) 비바람 2021-09-05 594 93
37711 궁금하기 짝이 없는 판사의 '言渡.宣告{언도.선고}' … inf247661 2021-09-05 314 17
37710 5.18특별법 신설법안 위헌 철회촉구및 600명이해덕목… 댓글(1) 왕영근 2021-09-05 298 20
37709 4.15 총선 부정선거 견해 여론조사 "충격적 반전" 댓글(2) 돋을볕 2021-09-05 353 24
37708 5배 징벌적 배상 1호는 '탈 원전 文'이 마땅하다 댓글(1) sunpalee 2021-09-04 320 35
37707 2022년 3월 9일은 6+6+6(18) 우익대사 2021-09-04 344 39
37706 대등(접속)판사.종속 판사? inf247661 2021-09-04 267 14
37705 국가와 민족을 위하여 비상하라!! 왕영근목사 왕영근 2021-09-04 243 18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