統計가 北韓軍 찾아냈다. {再} > 자유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자유게시판 목록

統計가 北韓軍 찾아냈다. {再}

페이지 정보

작성자 inf247661 작성일21-10-24 15:01 조회375회 댓글0건

본문

                          統計가 北韓軍 찾아냈다 

http://www.systemclub.co.kr/bbs/board.php?bo_table=12&wr_id=20009 :

                                  ↗  統計가 北韓軍을 索出!

 

저는 '보병'출신이라 '포병'을 모릅니다. ,,. 하물며 포병대대{綜合 병과인 '군단'의

'군단 포병'이 아닌 '보병사단 포병'에는 '포병 중대'상황실에도 들어가 보지 못했! ,,.

들어갈 일도 별로 없고, 들어가고 싶지도 않게 바쁜 생활. ,,.

 

심지어는 소령 진급하자마자 DMZ GP 사단수색대대 S- 3를 또 하면서도 대대본부 옆이 바로

GOP보병연대로 배속되어져 온 105 mm HOW β{브라보} 사단포병중대가 주둔했는데도

가보지 않았! ,,. 거짓말 같겠으나 ,,.

 

'사단 포병 중대'는 '보병연대 소총중대'와 달라서 군수적 견지에서는 '단위부대가 아닌

'편성부대'적 성격이 있어, 참모부도 있다고 볾!     ∴ 보병소총중대보다 격이 높! ,,.

 

그 가온 데 '정보.작전' 참모부 성격인 '사격 지휘소{FDC}'란 부서가 '보병사단 편제표 편제 도표'

기구도에 명시된 점이 특이타고 봐야! ,,.

 

각설코요;

'지 만원' 500만 야전군 의장님께오서는 베트남 제9사난{백마}

사단포병 105 mm HOW + 사단포병 155mm HOW 1개반 배속받은

'105 mm HOW 포병군(砲兵群) 특수임무부대' 포병중대장을 지내시기 전에

'사격지휘장교'를 하시면서 '상황 일지'에 상급부대 또는 예하 각 소총 중대로 파견 나간

FO{ 소중중대에서는 '포병 관측장교 소대장'으로 불려짐}들로부터 이첩 하달/보고되는

관측사항의 적정을 일일히 별도의 상황판에 그 좌표지점들을 표정시켜 '출현 시각',

출현 장소'를 누적시켜 표정한 후, 검토.분석하신 점은 아주 썩 잘 하신 결과로 볾~! ,,.

 

그리하여 그 지점들을 향해  포를 方位角 指向시켜 '포격준비태세'를 갖추었다가

가장 농후한 '예상 지점', '예상 시각'들에의 그 '표정점'들에게로의

통계 분석 검토 결과'에 의거한 포격 실시! ,,.

 

이거야말로 과학적 분석 & 기습이 아니고 뭐랴? ,,.. 

오죽했었으면 '제9사난{백마} 포병'은 포탄에 눈이 달렸다!' 고 했었겠으며,

그 이후로는 '베트콩들에 의한 '박격포{motar, 절구포}' 포격을 받지았었다니! ,,.

아마 고 베트콩 새끼들 씨를 말렸으리라! ,,. 날 벼락 '逆 砲擊'받았으니깐! 아주 속이 다 후련! ,,.

 

재각설!

1980.5.18 광주사태 시, 《북괴 민간인 남녀 600명 + 북괴 특수군, 또 600명'》

도합, 북괴 軍官民 1200명, 남한 전복 '특수임무부대 Task Forces!'

 

이런 진실을 도출시킨 건 바로 '지 만원' 포병 중위가 처음이시리라! ,,.

평소 투철한 적대감 ,애국심, 군인 정신 발로! ,,.

 

썪어 빠진 犬法院 死法部 牽判事들이 내린 모든 어거지 선고.언도는 동일 시각부로 무효다! ,,. //

 

온 국민들은 안방 '배심원'들이 되어 사상 최초로 '단행본'을 '변론서'로 제충 채택된 바, '5.18답변서 單行本을 읽게 끔 서점에 청구 합시다! ,,.   餘不備禮, 悤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자유게시판 목록

Total 38,479건 7 페이지
자유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38299 청소년 방역패스,법원이 제동걸었다. 댓글(1) 용바우 2022-01-05 225 26
38298 사망수 늘린 加주지사 사형선고~ 美군사재판 댓글(1) Marie 2022-01-04 316 14
38297 mRNA의 발명가~mRNA의 진실 댓글(1) Marie 2022-01-04 232 5
38296 次惡은 있는가요? ,,. '허 경녕',,. 댓글(10) inf247661 2022-01-04 301 13
38295 국정원의 청문감사관 제도와 위치추적을 통한 범죄 우익대사 2022-01-04 211 16
38294 5.18특별법 개정안(신설법안 제8조) 위헌 철회촉구및… 댓글(3) 왕영근 2022-01-03 226 28
38293 누구인가? 댓글(8) 역삼껄깨이 2022-01-03 557 58
38292 동해안 최북단 제Ⅷ군단 예하 제22사단{雷鐘(뇌종)사단… inf247661 2022-01-03 327 19
38291 고 장국진박사님의 허경영 증언 영상 댓글(3) 육향 2022-01-03 397 9
38290 진짜 대통령감은 누구?. 댓글(14) aufrhd 2022-01-03 433 9
38289 실장님 댓글(1) 역삼껄깨이 2022-01-03 327 31
38288 구글은 이 영상을 삭제하지말라~ 이왕재 서울대 명예교수 댓글(2) Marie 2022-01-02 318 13
38287 모든 국가는 그에 걸맞는 정부를 갖는다~죠셉 드 메스트… Marie 2022-01-02 165 3
38286 기득권언론의 행패 때문에 나라가 망할 수있다. 댓글(9) aufrhd 2022-01-02 330 14
38285 노벨의학상 수상자,뤽 몽타니에 박사의 경고. 용바우 2022-01-02 361 44
38284 신평 변호사의 이준석-홍준표 저격 글 댓글(1) 청원 2022-01-02 353 28
38283 주한미대사 공석은... Marie 2022-01-02 301 13
38282 현미경속 괴생명체를 없애는 댓글(6) Marie 2022-01-02 288 8
38281 뉴욕타임즈 기자 서울에서 부스터삿 맞고 사망. 댓글(1) 용바우 2022-01-01 387 36
38280 "누구를 꼭 찍어주쇼."는 아니라, "누구들은 제발 지… 댓글(2) inf247661 2022-01-01 230 13
38279 화ㆍ사장의 충격 고백~ 감시(?)용 전자 칲~ Marie 2022-01-01 244 6
38278 이거참 정말 큰 일이군요. 댓글(10) aufrhd 2022-01-01 534 24
38277 허경영에 속는 어리석은 사람들 댓글(10) jmok 2022-01-01 426 25
38276 2022년 정통적(正統的) 자유민주 보수우파의 과제들 댓글(3) 우익대사 2022-01-01 203 12
38275 허경영의 공약을 잘 실천한 사람이 김일성 김정일 입니다 댓글(5) proview 2022-01-01 239 16
38274 철부지(철不知) 첩자들이 벌이는 대낮의 공개 혈투 청원 2022-01-01 279 21
38273 이거 한반도......?! Marie 2022-01-01 283 10
38272 이거... 선물...?! Marie 2022-01-01 227 7
38271 세밑에 댓글(3) 왜불러 2022-01-01 223 26
38270 신년에도 건강하세요 댓글(6) 역삼껄깨이 2021-12-31 217 28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