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두환 前 대통령은 백신으로 돌아가셨나? > 자유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자유게시판 목록

전두환 前 대통령은 백신으로 돌아가셨나?

페이지 정보

작성자 우익대사 작성일21-11-24 10:46 조회627회 댓글4건

본문

◆ 전두환 前 대통령은 백신으로 돌아가셨나? 

 

(전두환씨의 최측근 민정기 전 청와대 비서관이 전씨가 올해 코로나19(COVID-19) 화이자 백신을 접종한 뒤 혈액암에 걸렸다고 주장했다.

 

민정기 전 비서관은 23일 JTBC와 인터뷰에서 전씨가 화이자 접종 뒤 혈액암에 걸렸다며 부작용이 의심된다고 말했다.

 

민 전 비서관은 "(전씨가화이자 주사 맞고 얼마 뒤 만났는데 완전히 수척해졌더라"며 "왜 그러냐고 물었더니 화이자 맞고 다음날부터 열흘 동안 식사를 못했다더라"고 말했다.

 

이어 "체중이 10kg 이상 쫙 빠지고그러다가 백혈병 진단을 받았다고 했다"며 백신 부작용을 의심했다.

 

 

경찰에 따르면 전씨는 23일 오전 8시 55분쯤 자택에서 숨졌다부인 이순자씨가 화장실에서 쓰러진 전씨를 발견했고 경호팀이 이를 신고한 것으로 알려졌다고인의 시신은 현재 자택에 안치 중이며 이날 오후 서울 신촌 세브란스 병원으로 이송될 예정이다.

 

전씨의 사인은 아직 발표되지 않았다하지만 숙환인 다발성 골수종과 무관치 않을 것으로 전망된다. 5년 상대 생존율이 약 절반에 미치지 못하는 위험한 질병이다. 12·12 군사 쿠데타 동지였던 노태우 전 대통령도 세상을 떠나기 직전까지 장기간 소뇌위축증이라는 희소병을 앓다가 별세했다.

 

※ 자료 출처: https://news.mt.co.kr/mtview.php?no=2021112322555656294 

 

 

전두환의 역사적 정치적 평가를 떠나서 불과 2년 전만해도 골프를 즐기던 건강한 사람이 몇 개월 전부터 갑작스럽게 살이 빠지고 건강이 악회되더니 어제(23세상을 떠났다.


그의 죽음을 가장 가까이에서 지켜본 측근(민정기 전 비서관)은 올해 코로나 백신 주사를 맞고난 뒤열흘 동안 식사를 못하고 체중이 10kg이나 빠진 뒤 혈액암 진단을 받았다고 전하고 있다전형적인 백신 부작용으로 사망한 것으로 보이는데위의 소개한 기사를 비롯해 일부 언론만이 전두환이 백신으로 숨졌다는 소식을 전할 뿐 다른 언론들은 이상하리만큼 침묵을 지키고 있다.


이왕재 교수의 말처럼전두환과 같이 나이 드신 분들인 경우 백신 부작용으로 사망하여도 가족들이 그 원인을 밝히려 애쓰는 경우가 드물기 때문에 대부분 백신 사망자의 숫자에서 누락되고 있는데현재의 백신이 얼마나 많은 사람들을 죽이고 있고또 죽일 것인지 정확한 조사와 언론보도가 이뤄진다면 아마도 세상이 뒤집히게 될 것이다.


문제는 이를 조사하고밝힐 정치권과 의료계와 언론 모두 이미 저들의 꼭두각시들로 채워져 있다는 사실일 것이다혹시 주변에 전두환처럼 죽어간 사람들은 없는지 한 번쯤 살펴보기 바란다.

댓글목록

inf247661님의 댓글

inf247661 작성일

가능성 아주 많! ,,,.  이거 경악할 노릇이 아니고 뭐겠읍니까요? ,,. 이토록이나까지도 '빨갱이'들에게는 '두려운 존재!' 이셨었었음을 알게 끔하는 바!
흡사, 3국지 '위.촉.오'에서; '오'의 육 손'이가 '기관 어복포'에서 '제갈 양'의 8진 석진' 함정에 빠져 기사 회생하듯,,.
또,  '위'의 '사마 의'가 얼마나 '제갈 공명'을 미서워했었으면 '나무 木像'을 보고 20여리를 도주! ,,.

지금 알짜 인물들은 아직도 '군부'에 있다고 봐야! ,,. 비록 후배/후진들이긴 하지만! ,,.  빨갱이 정권은 늘 '군부';를 e구려와 하고 있다고 봐야, 세월이 흘러도 여전히! ,,.
제3대 기무사령관{방첩대장} '김 창룡'소장님, 제3사교 초대 학교장 '정 봉욱'장군님,  제3사단장 '박 정인'징군님, 그리고 '백 선엽'대장님의 정신을 이어받으신 분들,,. ///////

우익대사님의 댓글

우익대사 작성일

이미 국정원은 저쪽으로 넘어가서, 추후 해체와 재건의 대상이고, 이제 남은 것은 경찰과 군부인데, 이들이 좀 깨어나서 국가와 국민을 위해 뭔가를 해야 하는데, 참으로 답답하네요...경찰과 국군과 국민들이 깨어나서, 바로 잡아야 합니다...그리고 널리 알려야 합니다...

미국의 첩보에 따르면, 지금 군부에서도 문재인 집단에 충성하는 놈들이 좀 있다네요...추후 군부 역시 재건이 필요합니다...

아래는 2004년 4월, 전현직 국가정보원 시국선언문 중 일부인데, 2021년 지금도 거의 비슷할 것으로 보입니다...


가) 군부 포섭 ------------------------------------------------------------

남한의 군 수뇌부가 김대중에게 포섭되어 완전히 좌익화가 되어버렸다. 그들을 도태시키고 그들의 인맥을 좌천시키지 않으면 돌이킬 수 없는 사태가 벌어진다. 그들을 징계하기 위해 명단을 공개한다.

현 국방부 장관, 한미연합사령부의 부사령관 외 1명 합참 작전본부장, 육군참모총장, 차장, 육군의 군사령관 전부, 군단장 2-3명 정도, 특전사령관, 해군참모총장과 차장, 해병대 부사령관 공군참모차장, 공군의 수도권 기지 전투전단장 1명, 호남권 기지 전단장 1명 등이다. 이들은 거의가 포섭되어 좌익혁명에 동조하는 자들이다.

용바우님의 댓글

용바우 작성일

우익대사님 감사합니다.
우리 주변에도 건강한 사람들이 갑자기 관절염이 생기고 췌장염이 생기고,엇그제 어느분은
갑자기 양쪽귀가 이명이 생겨 고통을 받고 있다고 하는군요,그래서 인터넷 검색을 해보니
백신맞고 이명환자가 많이 오르고 있습니다,원인은 백신이 혈관 질환을 유발하여 혈액순환이
안되어 뇌신경에 문제가 생긴다고 합니다, 병원에서는 별다른 원인이 없다며,백신과는 무관하다고
공통적으로 진단하고 있으니,순진한 국민들만 마루타가 되는것인지 ? 어둠의 세상이 빨리 밝아져야.

우익대사님의 댓글

우익대사 댓글의 댓글 작성일

용바우님의 주변에서 발생된 백신 접종 부작용의 보고에 매우 감사힙니다...특히 전두환 前 대통령처럼 나이가 드신 분들이 백신을 맞은 후, 사망한 케이스가 상당할 것으로 보입니다...

작금에 가짜 언론보다 "청와대 국민청원"에 올라온 국민들의 백신 관련 각종 부작용과 사망 사례가 진짜 현실일 것입니다...

지금 국가와 국민의 운명이 2명 모두가 "미국을 장악한 선출되지 않은 권력인 딥 스테이트"가 조종하는 하수인들인 이재명 VS 윤석열의 구도의 3.9 부정 대선을 향하고 있습니다...

이에 미국의 애국자와 한국의 정통적 자유민주 보수우파 세력들은 총화단결하여, 국가와 국민의 운명을 구하는 구체적인 智略과 행동방침을 짜내고, 자신이 처한 위치에서 뭔가 실천적인 행동을 펼쳐야 할 것입니다...

"자유는 공짜가 아니다!"는 말을 새삼 떠울리면서, 저도 줄곧 만사를 제쳐두고, 미국과 한국에다 승부수를 띄우고 있는데, 용바우님을 비롯한 국내외 애국동지들의 성원을 기대합니다...

자유게시판 목록

Total 38,479건 2 페이지
자유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38449 美 북한의 한국 공격시 북한 초토화 작전계획 세우고 있… 댓글(1) Marie 2022-01-21 154 11
38448 한미동맹협의회 임청근총재 시무식사 댓글(2) 육향 2022-01-21 106 11
38447 최서원의 옥중서면 인텨뷰 전문을 공개합니다 태블릿 조작… 제주훈장 2022-01-21 123 21
38446 2075년에 밝혀진다고?!100씬?! Marie 2022-01-21 118 8
38445 재판이 연기된 지모르고 적은 글입니다. 댓글(1) 역삼껄깨이 2022-01-21 168 43
38444 이번 대선 부정선거를 막아야 댓글(1) 서석대 2022-01-21 111 22
38443 12.12 사태에 인물 중 하나.. 댓글(3) 탈출은지능순 2022-01-20 159 13
38442 이재명 욕설에 관한 민주당의 거짓말 비바람 2022-01-20 175 33
38441 죽지말고 깨어 있으라~ Marie 2022-01-20 105 7
38440 그것이 정말인지 알고싶다 댓글(16) aufrhd 2022-01-20 302 19
38439 축구선수들의 잇다른 심장마비?사망~ Marie 2022-01-20 192 13
38438 선관위! (선거 관리 위원회) 부정 선거! inf247661 2022-01-20 98 11
38437 변호사費用대납(辯護士비용代納) 의혹자! _ 의문사 규명… inf247661 2022-01-20 89 8
38436 "북사칠오ㆍ광일오사" 역삼껄깨이 2022-01-20 226 62
38435 미연방 대법원이 이렇게~ Marie 2022-01-20 186 8
38434 연병대법원의 결정 요약~ Marie 2022-01-20 142 7
38433 100씬 맞고 가정 초토화~ 댓글(1) Marie 2022-01-20 222 13
38432 임산부 방역패스~ Marie 2022-01-20 94 4
38431 사재털어 시작한 반도체... 故 이건희 회장... Marie 2022-01-20 110 5
38430 김건희씨는 강남좌파 출신, 윤석열의 절친은 이철우, 김… Pathfinder12 2022-01-20 209 46
38429 은ㅅㅁ 보호요청에~ Marie 2022-01-20 115 5
38428 접종 의무화를 비꼰 랩~ Marie 2022-01-20 72 2
38427 아, 100신... Marie 2022-01-20 84 6
38426 교황이 화ㆍ자 CEO를 몰래 만난... Marie 2022-01-19 145 4
38425 김영삼과 김정일의 밀거래? 댓글(2) 역삼껄깨이 2022-01-19 218 40
38424 니전 투구(泥田 鬪拘) : 후보자들 & 언론들! inf247661 2022-01-19 95 7
38423 고액 대형 광고/ 외 사설 1건 열람하기. inf247661 2022-01-19 75 6
38422 누구가 누굴 쏘느냐? ?? ??? '똥'묻은 개가 '겨… inf247661 2022-01-19 109 8
38421 '超音 미사일發射'에도 沈默 _ '리'가, '륜'가들!… 댓글(1) inf247661 2022-01-19 84 6
38420 5.18 최대 규모 사건의 선고(판결의 의미 추가함) 댓글(5) jmok 2022-01-19 182 41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