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평 변호사의 이준석-홍준표 저격 글 > 자유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자유게시판 목록

신평 변호사의 이준석-홍준표 저격 글

페이지 정보

작성자 청원 작성일22-01-02 07:48 조회583회 댓글1건

본문

 

신평 변호사의 이준석-홍준표 저격 글


<윤석열 대선후보의 검사 시절 언급하며 적극 옹호>

 


이준석 겨냥- 엉뚱한 야심후보를 자신의 눈 밑으로 내려보며선거운동을 자신이 지휘하려 해” “사자에 쫓기는 타조가 고개를 땅에 박듯이 현실 부정이준석은 당원 신임 잃은 허깨비 당대표에 불과

 

홍준표 겨냥엉큼한 욕심후보가 낙마하기만을 거미줄 쳐놓은 거미처럼 노심초사 기다려함께 박수쳐 줄 다른 손인 李 대표가 제대로 힘 발휘할 수 없어홍준표-이준석 둘의 욕심이 딱 들어맞아둘은 후보를 향해 화력을 마음껏 쏟아부어

 

지난 19대 대선 때 문재인 캠프에 몸담았다가최근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후보를 공개 지지 선언한 신평 변호사가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와 홍준표 의원을 겨냥해 작심 발언을 쏟아냈다신평 변호사는 이준석 대표를 향해선 "처음부터 정치 신인인 윤석열 후보를 자신의 눈 밑으로 내려봤다"고 날을 세웠다홍준표 의원을 겨냥해선 "'후보 교체'라는 허황하고 엉큼한 욕심에 매달려 있다"고 저격했다.

 

1일 정치권에 따르면신 변호사는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장문의 글을 올려 "지금 윤 후보가 곤경에 빠져있다정치참여를 선언한 이후부터 이는 어쩌면 예정된 일이었다정치 신인이 아무런 다른 선출직의 경험 없이 대통령직에 도전하는 것 자체가 무리한 일이었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그는 "그럼에도 그는 지금까지 잘해 나왔다그리고 앞으로 다시 활로를 뚫어 웅비하는 모습을 보일 것"이라며 "당내 경선에서 그는 홍준표유승민이라는 막강한 정치 이력을 가진 두 사람에게 치열한 협공을 받았다겨우 경선을 통과하였더니 이제는 당 대표라는 사람과 홍준표 의원 두 사람의 끈질긴 협공이 기다리고 있었다"고 주장했다.

 

이어 "이준석 당 대표는 처음부터 정치 신인인 윤 후보를 자신의 눈 밑으로 내려보며선거운동 전반을 자신이 지휘 관할하겠다는 엉뚱한 야심을 한 시도 포기하지 않은 사람"이라며 "홍 의원은 후보 교체라는 허황하고 엉큼한 욕심에 매달려 윤 후보가 낙마하기만을거미줄을 쳐놓은 거미처럼 노심초사 기다린다"고 했다.

 

그러면서 "둘의 욕심이 딱 들어맞았다열심히 둘은 윤 후보를 향하여 화력을 마음껏 쏟아부었다윤 후보는 비틀거리며 힘들게 섰다그가 내는 메시지는 둘에 의해 차단되기 일쑤였다"며 "그러나 이제 이 억센 협공이 풀릴 전망이다뜻밖에도 이 대표가 성접대를 받고 나아가 박근혜 전 대통령을 속여 국정문란의 작은 부분을 형성한 혐의를 받는 일이 덜컥 발생했다"고 현 정치권 상황을 짚었다.

 

신 변호사는 "이 대표가 앞으로 설사 대표직을 유지한다 하더라도 당원들로부터의 사퇴 공세에 시달릴 것이다그가 아무리 사자에 쫓기는 타조가 고개를 땅에 박듯이 현실을 부정하고 싶더라도그는 이미 다수 당원의 신임을 잃은 허깨비 당대표에 불과하다"면서 "홍 의원도 여전히 후보 교체의 미련한 욕심에 사로잡힌다 하더라도 함께 박수를 쳐줄 다른 손인 이 대표가 제대로 힘을 발휘할 수가 없다자연히 홍 의원의 공격이 갖는 파워가 가라앉게 된다"고 말했다.

 

또 그는 "국민의힘 내부가 진정되면 윤 후보가 그 역량을 발휘할 본격적인 기회가 온다달리 힘을 쓰지 않더라도 그가 가진 선량하고 온화하고 합리적이며사람을 뜨겁게 사랑할 줄 아는 성품이 국민에게 알려지는 과정을 밟게 되면 그의 지지도는 듬뿍 올라선다"며 "이제까지는 여권의 강력하고도 집요한 공세가 그의 진면목을 어둠의 창고 안에 쳐넣었으나적절한 홍보의 빛을 밝혀 진실을 끄집어내기만 하면 된다"고 윤 후보를 옹호했다.

 

이어 "한편으로는 그와 모든 면에서 요철이 들어맞는 안철수 후보와의 세력 규합도 대통령 선거일 전에 반드시 이루어진다고 확신한다빠른 속도로 늘어난 정치계의 적응도 한층 더 그를 정치인으로 업그레이드하는 데 도움을 줄 것"이라며 "앞으로 벌어질 TV토론에서 순발력은 이 후보가 나을 것이나토론 전반을 아우르는 상황 지배력은 윤 후보가 낫다"고 주장하기도 했다.

 

그러면서 "윤 후보가 정계에 투신한 이래 그에게 지긋지긋하게 달라붙은홍준표와 유승민그리고 홍준표와 이준석에 의한 협공이 이제 사그라들고 있다"며 "반면에 그에게 힘을 보태어 줄 요소들이 새해에는 줄을 서서 기다리고 있다그의 새해 전망은 한겨울 추위 속에서도 조용히 뜨겁게 달아오르고 있다"고 적었다.

 

이 글에서 신 변호사는 자신의 판사 시절과 윤 후보의 검사 시절 모습을 언급하며 거듭 두둔하는 스탠스를 취했다그는 "엄혹한 권위주의 정권 시절에 나는 민주화운동노동운동을 벌이다 잡혀온 사람들에게 어느 판사보다도 관대한 처분을 했다검찰 쪽은 온통 들끓었다판사를 그만두고 난 다음에도 교수 생활을 하며 꾸준하게 검찰을 포함한 사법개혁의 목소리를 낮추지 않았다"며 "그래서 그들의 나에 대한 원한과 분노는 잉걸불 상태로 계속 타고 있었고여차하면 나를 덮쳐 태워버리려고 했다"고 운을 뗐다.

 

신 변호사는 "그런 내가 검찰 출신의 윤석열 후보를 지지하고 나섰다내 과거를 잘 모르는 사람들은 온갖 말을 한다"며 "이제 내가 왜 이재명 후보와 각별한 사이였음에도 이 인연까지 물리치고그 반대쪽 더욱이 견원지간(犬猿之間)이나 다름없던 검찰 출신의 윤 후보를 지지하는지 이유를 간명하게 밝힐까 한다"고 말했다.

 

그는 "먼저 윤석열 검사는 다른 검사와는 판이한 검사생활을 하였다그는 대단히 합리적으로 사건을 처리하는 검사였다그리고 사적인 생활도 투명하고 깨끗했다술집에 가서도 그가 거의 도맡아 술값을 지급했다"면서 "혼자 살며 주말이 되면 맛있는 요리를 하여 집에 가지 못한 다른 검사 등을 초대하여 먹게 했다이것은 그와 함께 같은 곳에서 근무한 판사출신의 로펌 대표에게서도 확인한 사실"이라고 했다.

 

그러면서 "내가 그를 직접 만나 받은 강렬한 인상은 그가 대단히 선량하다는 사실이다그리고 사람을 향해 뜨거운 열정을 쏟아부을 수 있는 사람"이라며 "내면적 순수성을 간직한 이가 아니면 이렇게 할 수 없다그가 가진 지식의 체계도 거의 나무랄 데가 없다"고 윤 후보의 인성을 극찬하기도 했다.

 

끝으로 신 변호사는 "한 곳을 깊이 파고 들어가는 버릇 때문에 사법시험에는 부적격자로 9수를 하여 겨우 합격하였어도바로 그 점 때문에 여러 영역에서 거의 전문가 수준의 지식을 쌓을 수 있었다"면서 "나는 그와의 만남을 내 인생에서 얻게 된 고귀한 보석으로 소중하게 간직한다"고 덧붙였다.





댓글목록

jmok님의 댓글

jmok 작성일

이준석은 윤후보가 당선되면 낙동강 오리알로 추락할 것을 염려해 윤석열의 당선을 방해하고 윤석열이 낙선하면 당권을 쥐고 국민은 외면하고 제 정치를 하려고
하는 야비한 짓을 하는 중이다. 국민의 힘 국민을 배신하면 너희는 공멸한다

자유게시판 목록

Total 33,719건 8 페이지
자유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33509 기레기의 방송2 해머스 2022-04-05 237 38
33508 법은 물흐르듯이 순리에 따르는 것이다. 댓글(1) 서석대 2022-04-05 194 40
33507 짜가 _ '문'哥 처형 요구; 제2탄 대형 광고 inf247661 2022-04-05 223 20
33506 '전장연'은 떼법의 돌격대 댓글(5) 비바람 2022-04-04 342 44
33505 [펌] 5.18왜곡처벌법 헌법소원 들어간단다. 댓글(3) mozilla 2022-04-03 424 97
33504 '敵後(적후) _ 敵陣 後方地域(적진 후방 지역) '에… inf247661 2022-04-03 160 8
33503 4.3 반란 주동자 김달삼, 월북 성공 후 6.25 때… 댓글(1) Pathfinder12 2022-04-03 316 28
33502 청와대는 방문하지 마십시요 댓글(4) proview 2022-04-03 534 57
33501 기레기 소탕한 언론통폐합, 깡패 소탕한 삼청교육대 / … 댓글(1) 해머스 2022-04-02 263 33
33500 나쁜입법반대해주세요 댓글(1) 반달공주 2022-04-02 187 18
33499 부정선거 끈질기게 追跡, '選管委(선관위) 붉갱이 判事… inf247661 2022-04-02 217 14
33498 “나라 살려~!“ 조선일보 광고 댓글(7) 한글말 2022-04-01 549 78
33497 지금부터 윤석열 당선인에게 집중하십시오 댓글(1) proview 2022-04-01 412 45
33496 "28년만의 약속"에 나오는 사진집 중의 하나인 피격된… 댓글(4) 해머스 2022-04-01 263 30
33495 28년만의 약속-5.18 광주항쟁과 특종의 순간들, 이… 댓글(1) 해머스 2022-04-01 195 23
33494 2017 5·18언론상 공로상 / 이창성 전 중앙일보 … 해머스 2022-04-01 167 11
33493 매년 4월 첫 째 금요일 : 향토 예비군 날. inf247661 2022-04-01 137 9
33492 붉갱이 '문'정권의 사상.정체 폭로 대형 광고 inf247661 2022-04-01 324 25
33491 조선일보에 살려주세요, 다급한 애국지사의 진정 윤석열과… 댓글(5) 의병신백훈 2022-04-01 486 58
33490 안녕? 댓글(2) 방울이 2022-04-01 248 16
33489 김기현 "날 평검사만 시켜주면 대장동 비리 한달 내 발… 댓글(1) sunpalee 2022-03-31 284 33
33488 고체연료 우주발사체 시험발사 성공은 ICBM … 제갈공명 2022-03-31 214 33
33487 대한민국... 고체연료 우주발사체 시험발사 성공… 제갈공명 2022-03-30 244 26
33486 공산사회주의자들에게 영원히 권력을 주지않아야 하겠습니다… 댓글(1) 김철수 2022-03-30 229 28
33485 간악 김대중의 악행을 정리한 책을 써주세요 .박사님 댓글(7) 박돌이 2022-03-30 377 29
33484 꼴도 보기 싫은 정도를 넘어 이가 갈린다... 敵愾心은… 댓글(2) inf247661 2022-03-29 431 25
33483 재판 내용을 찾습니다. 댓글(3) 탈출은지능순 2022-03-29 286 25
33482 전두환대통령님을 회상하며 지만원 박사님께 댓글(3) 진도개1 2022-03-28 534 54
33481 [신인균] 청와대 이전 3대 불가론의 불편한 … 댓글(2) 제갈공명 2022-03-28 590 27
33480 법 지랄 댓글(5) 일조풍월 2022-03-28 386 23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