누구인가? > 자유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자유게시판 목록

누구인가?

페이지 정보

작성자 역삼껄깨이 작성일22-01-03 12:11 조회835회 댓글8건

본문

구인가

과연 그는 누구인가?

 

전두환 전 대통령에게는

전 씨라고 지껄이고

 


박근혜 전 대통령에게는

박근혜 전 대통령이라고 한다.

 

 

종편의 앵무새들조차 박근혜에게는 직함을 붙인다. 나는 이게 이상하다. 모두 이 나라에 영향을 끼쳤다. 한분은 구국의 영향이었고, 한사람은 망국에 일조를 했다. 그런데 누구는 이렇고 누구는 저렇다. 이게 무슨 징조인가?

 

박근혜는 정말 알다가도 모를 사람이다. 5년 동안 아무 말 한마디 없었다. 이게 이상한 거다. 그리고 나온 뒤 바로 병원으로 갔다. 사면이라는 그지 같은 문가의 통치행위에 힘입어 자신이 처넣은 통진당의 행동대장, 머저리 복부인 하나와 같이 나왔다. 이 의미는 무엇일까? 이제 모든 게 종료됐다는 건가? 문가의 수법인가? 그렇다 원래 그대로 돌려놨다. 사면의 주인공은 박근혜가 아니라 행동대장과 복부인이 아닌가?

 

박근혜는

나올 때 한마디 했었어야 했다. 그런데 이마저도 아무 말 없었다. 전혀 신뢰치 못하는 그자의 전령인 유 군의 말만 있다. 박근혜는 누구인가? 이 자를 우리 진영에서 환대해야 하는가? 정권 내주고, 이 나라 뻘겋게 물들게 하고, 이제는 어디론가 사라지고. 과연 무엇인가?

 

SE-477c7fc3-7b9f-46d1-815f-a333f1126b8b.png


나는 지난해 끝자락에 이런 문구를 썼다. 내년에는 정말 황당한 사건이 일어날 거라고 말이다. 나는 박근혜의 이 행동이 황당하고, 그 뒤에는 더 황당한 사건이 일어날 징조라 보인다.

 

나오는 즉시 정상이라면 대국민 성명하나 짧게 해야 하는 게 아닌가? 그래야만 했다. 그러나 예상대로 그렇지 않았다. 이게 문제다. 이게 황당한 거고, 그 시작을 알리는게 아닌가?

 

이나라가 여기까지온것은 모두 518에 근인한다. 그점에서 보면 이자는 우리편아니며, 간첩이라 아니 볼수 없는게 아닌가?

댓글목록

역삼껄깨이님의 댓글

역삼껄깨이 작성일

리더는
맑고 투명해야 하며, 모든 조직원들이 그 의지를 명확히 알고 따라갈 수 있을때 조직의 성공이 확보되는 것입니다.
리더가 정말 하지말아야 할 것은 불투명한자세입니다. 그건 독입니다.
향후 이나라는 이런 불투명한자에게는 리더의 자리를 주면 안되며, 위기관리에 잼뱅이를 그자리에 올리면 절대 안되는 것입니다.

짧고 달콤한 평화를 원하십니까? 물론 있을 수도 있습니다. 허나 그다음은 여러분들의 목을 쪼는 시국으로 변모하게 돼있다는 것을 아시기 바랍니다.
이게바로 제가 생각하는 황당무개한 사건입니다.

한국롬멜님의 댓글

한국롬멜 작성일

내가 해야 할 말씀을 하셨네요!!
내가 옛날 언제쯤인가는 기억이 나지 않지만.......
박근혜양이라고 댓글로 올렸더니.....
다들 뭐라고 하더라!!( 대통령에게 불경스럽다는 이야기 쪼로........)
그 당시가 심심도사 때 였었는지, 아니면 오리수 때 였었는 아니면, 지금의 필명일 때 댓글로 썼지는 기억나지 않지만..... 말이다.
지금도 박근혜 전 대통령이신가 묻고 싶다

유곡님의 댓글

유곡 작성일

공감이 갑니다. 생각할수록 화가 납니다.....참 아 야 지 요 .

muazen님의 댓글

muazen 작성일

깊이 있는 글 잘 읽었습니다. 한번 더 생각하게 됩니다.

역삼껄깨이님의 댓글

역삼껄깨이 댓글의 댓글 작성일

저도 늘 생각중입니다.

candide님의 댓글

candide 작성일

숨막히는 국내정세에 짓눌려있는 지금,
명쾌하고 투명한 글 반복해서 잘 읽고 있어요.
처음 접했을때 글자 하나하나가 후루룩 심장속으로 빨려들어왔어요.
답답하던 가슴이 뻥 뚫리는 것 같기도 하고요. 
'정말 알다가도 모를 사람'
생각할수록 열불나~

역삼껄깨이님의 댓글

역삼껄깨이 댓글의 댓글 작성일

그 심정 공감합니다. 저도 그렇습니다.

jmok님의 댓글

jmok 작성일

전두롼 전 대통령을 전씨, 박근혜를 박근혜 전대통령이라 불러야 하는 이유를 저는 이런 이유라고 생각합니다.
역사를 뒤집어 5.18 폭동을 민주화로 뒤집는 데는 반드시 희생양이 필요하였고, 김재규/정승화 일당의 체포로 저들의 계획은 실패했고, 12.12 정승화 체포로 많은 국민은 전두환을 의심하고 있는 상황(본인은 12.12 때 독일에 있었는데 사건의 내용을 몰라 전두환을 의심했고, 외국 언론도 실체를 모르고 있었음)이었는데
5개월 후 5.18이 터지자 광주에는 전두환을 찢어 죽이자고 프래카드가 나왔습니다. 이제와서 판단하니 전두환의 저지로 김재규/정승화의 반역이 실패하였고 국민이 전두환에 대해 잘 모르는 상황에서 전두환 전 대통령은 희생양으로 좋은 대상이 되었을 것입니다. 국민은 모르고 있는 사이에 전두환은 나라를 구했고 이미 적들의 표적이 되어 전씨로 폄하되었을 것입니다. 박근혜는 싸움의 대상이 못되니 구태어 박근혜씨로 폄하할 이유도, 그럴 필요가 없이 속으로 오금이 저리겠지요.
무능하기는 했지만 박근혜가 죄를 지고 5년을 감옥에 있었는지 사면을 본인이 감사해야 하는 입장인지 이해되지 않습니다

자유게시판 목록

Total 33,719건 8 페이지
자유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33509 기레기의 방송2 해머스 2022-04-05 237 38
33508 법은 물흐르듯이 순리에 따르는 것이다. 댓글(1) 서석대 2022-04-05 194 40
33507 짜가 _ '문'哥 처형 요구; 제2탄 대형 광고 inf247661 2022-04-05 223 20
33506 '전장연'은 떼법의 돌격대 댓글(5) 비바람 2022-04-04 342 44
33505 [펌] 5.18왜곡처벌법 헌법소원 들어간단다. 댓글(3) mozilla 2022-04-03 424 97
33504 '敵後(적후) _ 敵陣 後方地域(적진 후방 지역) '에… inf247661 2022-04-03 160 8
33503 4.3 반란 주동자 김달삼, 월북 성공 후 6.25 때… 댓글(1) Pathfinder12 2022-04-03 316 28
33502 청와대는 방문하지 마십시요 댓글(4) proview 2022-04-03 534 57
33501 기레기 소탕한 언론통폐합, 깡패 소탕한 삼청교육대 / … 댓글(1) 해머스 2022-04-02 263 33
33500 나쁜입법반대해주세요 댓글(1) 반달공주 2022-04-02 187 18
33499 부정선거 끈질기게 追跡, '選管委(선관위) 붉갱이 判事… inf247661 2022-04-02 217 14
33498 “나라 살려~!“ 조선일보 광고 댓글(7) 한글말 2022-04-01 549 78
33497 지금부터 윤석열 당선인에게 집중하십시오 댓글(1) proview 2022-04-01 412 45
33496 "28년만의 약속"에 나오는 사진집 중의 하나인 피격된… 댓글(4) 해머스 2022-04-01 263 30
33495 28년만의 약속-5.18 광주항쟁과 특종의 순간들, 이… 댓글(1) 해머스 2022-04-01 195 23
33494 2017 5·18언론상 공로상 / 이창성 전 중앙일보 … 해머스 2022-04-01 167 11
33493 매년 4월 첫 째 금요일 : 향토 예비군 날. inf247661 2022-04-01 137 9
33492 붉갱이 '문'정권의 사상.정체 폭로 대형 광고 inf247661 2022-04-01 324 25
33491 조선일보에 살려주세요, 다급한 애국지사의 진정 윤석열과… 댓글(5) 의병신백훈 2022-04-01 486 58
33490 안녕? 댓글(2) 방울이 2022-04-01 248 16
33489 김기현 "날 평검사만 시켜주면 대장동 비리 한달 내 발… 댓글(1) sunpalee 2022-03-31 284 33
33488 고체연료 우주발사체 시험발사 성공은 ICBM … 제갈공명 2022-03-31 214 33
33487 대한민국... 고체연료 우주발사체 시험발사 성공… 제갈공명 2022-03-30 244 26
33486 공산사회주의자들에게 영원히 권력을 주지않아야 하겠습니다… 댓글(1) 김철수 2022-03-30 229 28
33485 간악 김대중의 악행을 정리한 책을 써주세요 .박사님 댓글(7) 박돌이 2022-03-30 377 29
33484 꼴도 보기 싫은 정도를 넘어 이가 갈린다... 敵愾心은… 댓글(2) inf247661 2022-03-29 431 25
33483 재판 내용을 찾습니다. 댓글(3) 탈출은지능순 2022-03-29 286 25
33482 전두환대통령님을 회상하며 지만원 박사님께 댓글(3) 진도개1 2022-03-28 534 54
33481 [신인균] 청와대 이전 3대 불가론의 불편한 … 댓글(2) 제갈공명 2022-03-28 590 27
33480 법 지랄 댓글(5) 일조풍월 2022-03-28 386 23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