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정원의 청문감사관 제도와 위치추적을 통한 범죄 > 자유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자유게시판 목록

국정원의 청문감사관 제도와 위치추적을 통한 범죄

페이지 정보

작성자 우익대사 작성일22-01-04 02:01 조회406회 댓글0건

본문

◆ 국정원의 청문감사관 제도와 위치추적을 통한 범죄

 

---국정원을 바로 잡아야국가와 국민이 산다... 

---국정원과 경찰의 위치추적 공조 시스템을 밝히고 투명하게 정비를 하면국정원의 위치추적을 통한 강력한 범죄들을 잡고 예방할 수가 있다...

 

 

한국의 일부 조직과 기관에는 자체적인 범죄와 비리를 감시하고 수사를 할 수 있는 청문감사관과 같은 제도가 있다경찰서에는 서장의 지시를 받는 112치안 종합상황실청문감사관수사심사관을 통해서경찰관의 전반적인 업무에 대한 관리와 감독을 비롯한 비리와 범죄까지 자체적으로 수사가 가능하게 되어 있다일각에서는 제 식구 감싸기 수준이라는 경찰서의 청문감사관 제도까지 비판을 하는 사람도 있는데필자는 경찰서의 청문감사관 제도는 현직 경찰의 범죄 예방에 상당한 역할을 하는 제도라고 생각한다그래서 경찰서에 반드시 있어야 할 부서라고 생각하는 편이고또 한국의 다른 기관에도 이와 비슷한 자체적인 감찰과 수사를 할 수 있는 기구의 설치가 필요하다고 본다.

  

작금의 현직 경찰관이 저지르는 범죄는 평범한 국민들이 저지르는 음주 운전폭행사기성범죄뇌물 수수 등등이 있다이외로 경찰은 법을 매우 잘 알기에거의 완전 범죄에 가까운 매우 악질적인 지능형 범죄들도 간혹 발견이 된다. 

 

이처럼 경찰청은 자체적으로 경찰이 저지르는 범죄들을 투명하게 수사할 수 있는 제도가 마련이 되어 있는데왜 국정원은 직원이 은밀하게 저지르는 범죄들에 대해서 수사를 할 수 있는 제도가 없을까국정원에는 보통 사람의 수준을 뛰어넘는 전지전능한 의 사람들만이 모여 있는 조직이라서 그럴까?

 

필자를 비롯한 자유민주 보수우파 세력의 시각에는 작금의 국정원은 적국인 북한과 내통하는 거의 범죄조직에 가까운 그런 반국가적인 기관으로 보이는데현재 국정원에 대해 아무런 수사를 진행할 수가 없는 매우 위험한 상태에 처해 있다.

 

오랫 동안 수집된 정보와 첩보에 따르면국정원의 최말단 실무진에는 無學低學학폭조폭불법사이비이단간첩 등등의 온갖 국가와 사회적 이 한국사회 곳곳에 침투하여자유 대한민국에서 유언비어이간협잡민심 교란파괴 등등을 하고 있다. 

 

이런 국정원에게 2020년까지 경찰과 공모하여 위치추적이라는 가공할 만한 무기를 주어서필자와 같은 자유민주 보수우파 인사들을 공격할 수 있는 빌미를 주었으니참으로 개탄스럽다.

 

최근에 필자는 지난 2011년에 포항시에서 이명박의 국정원(포항시 지부)이 경찰(포항 북부경찰서)과 공모했는지 모르겠으나(필자 사건의 핵심적 열쇠를 쥐고 있다고 추정이 되는 당시 서장과 국정원에 예속되었다고 알려진 정보과 형사들을 참고인 신분으로 소환하여정밀 수사를 해야 할 부분임), 암튼 경찰에서 사용한다고 알려진 위치추적을 통한 차치기 암살 시도와 생명보험 가입을 통한 집안의 돌멩이 테러에 대한 강력한 범죄 혐의들에 대해 문재인의 국정원에다 수사 요청을 시도하려 했으나국정원 111과 홈페이지를 열심히 찾아 보았지만도저히 수사 의뢰를 할 수가 없었다.

  

그래서 필자가 관할 경찰서의 정보과안보과수사과의 형사들을 만나서 필자가 국정원에게 당한 이런 범죄 혐의를 상담을 해보니당신의 사건은 경찰과는 관련이 없으니 범죄 혐의가 의심되는 국정원의 청문감사실에다 직접 문의를 해서당신의 위치추적 기록을 확인해봐라!였다필자는 이와 같은 경찰들과의 상담을 통해서경찰의 범죄는 경찰이 담당하고 국정원의 범죄는 국정원이 해결해야 함을 깨달았다.

   

그런데 필자가 20175월 문재인 정권이 들어선 후부터 우회적으로 여러 차례 이명박의 국정원이 필자에게 저지른 강력 범죄의 혐의에 대한 수사, 재판, 위자료 등등에 대해 글을 올렸으나, 해결은 커녕 지금까지도 문재인의 국정원 역시 필자를 지속적으로 강력범죄인 위치추적, 실시간 감시, 간첩과 안보 관련 글에 전자파 공격 등등을 하고 있는 정황들이 포착되고 있는 상태이다.

 

특히 지난 2017년 11월 8일 새벽 3시쯤에는 전날인 7일에 지만원 박사 등이 주최한 광주 5.18 진실규명 대국민 보고대회에 참석하고 그 다음날인 8일 새벽 3시쯤에 포항에 도착했는데포항시 남구 지역(포항 남부경찰서 관할)에서 역시 위치추적을 통해 필자가 지나가는 길목을 기다렸다가 화약성 테러를 일으켰다이에 필자가 대격분하여 이러한 범죄를 국내외에 널리 알리는 과정에서 매우 공교롭게도 마치 의 세력인 빨갱이 간첩들을 강력하게 응징하고 또 구경꾼과 방관자들을 대각성이라도 시키듯이포항시 북구의 흥해쪽을 중심으로 남구와 북구 전체가 흔들리는 큰 지진이 계속해서 발생하였다.  

 

지금도 생생하게 기억이 나는 것은 지진이 발생하기 몇 분전에 필자 우익대사가 오랫동안 포항에서 저학력 친북좌익 분자로부터 감시탄압테러차치기 암살 시도전자파 공격 등등에 대해 열을 많이 받은 상태에서, 11월 8일 새벽 3시쯤 포항에서 위치추적으로 당한 화약성 테러에 대한 글의 일부분을 수정하고 있었는데바로 다음과 같은 대목이었다.

 

이런 빌어먹을 국정원의 저학력 포항 친북좌익 개자식들...”

 

위 구절을 수정하고 나서 곧 바로 도서 구입으로 인터넷 서점에다 계좌이체를 하였고곧이어 매우 공교롭게도 몇 분 후에 지진이 발생하였다규모 5.4의 지진이 대략 58초 정도 흔들림이 지속된 것 같은데실로 엄청난 파괴력을 경험했다불과 몇 초만에 도시 하나를 파괴시키는 그런 강력한 힘이었다당시 필자처럼 지진을 처음 겪은 사람들에게 규모가 4.55.5 사이에 속하는 지진은 상당한 공포감과 두려움을 가져다 주었다.

 

각설하고필자가 당한 강력한 사건들은 국정원과 경찰의 위치추적 공조 시스템을 밝히면국정원의 위치추적을 통한 강력한 범죄들을 확실하게 잡을 수가 있다고 본다지금 국정원에는 간첩들이 상당수가 암약하고 있다고 알려져 있고또 경찰 내부에서도 이들에게 포섭과 매수된 경찰들이 전혀 없다고 단정할 수도 없다고 본다.  

 

필자가 이명박과 문재인의 정권 동안포항시 남구와 북구에서 당한 사건들은 모두 위치추적을 통한 강력 범죄이기에경찰들이 어떻게든 국정원의 포항시 지부와 모종의 연결이 되어 있을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만약에 위치추적에 관여한 일부 경찰이 국정원 소속의 정보원이라면오랫동안 필자가 국정원과 경찰 사이의 위치추적 공조 시스템에 관해 품고 있었던 의혹이 약간 해결이 되는 것 같다이것을 제대로 밝혀내면국정원에 암약하고 있는 포항 간첩단을 모조리 색출해내어한국의 정치판이 새롭게 바뀔 수가 있다고 본다. 

 

암튼 지금 필자가 국정원에다 이명박의 국정원이 저지른 강력범죄 혐의에 대한 수사를 요청하는 것은 마치 조폭 두목에게 범죄를 계속 저지르고 있는 당신의 부하인 조폭들을 좀 수사해 달라고 하는 것밖에 안 되는 것일까결국에는 이명박의 국정원과 문재인의 국정원을 모두 잡아야모두 해결이 되는 것일까? 

 

결론적으로 필자가 하고 싶은 말의 핵심은 투명한 경찰에도 있는 청문감사관 제도가 왜 불법과 합법을 왔다리갔다리하는 국정원에는 그런 제도가 없는가?라는 것이다법률적으로 특정한 정권과 정치인의 지령을 받는 국정원 자체가 저지르는 강력한 범죄들과 불법들에 대한 자체적인 상호감시와 견제그리고 법적인 처벌의 제도가 없는 지금과 같은 제도 아래에서추후 다른 국민에게서도 필자가 당한 것과 같은 유사한 범죄적 상황들이 재발하지 않을 것이라는 보장은 없는 것이다. 

 

 

※ 논객, 中華 번역가, 犯罪 예방가, 反共 활동가: cm25000@hanmail.net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자유게시판 목록

Total 33,719건 7 페이지
자유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33539 대한뉴스 제 1285호-국가보위 비상대책위원회 해머스 2022-04-11 93 13
33538 대한뉴스 제 1286호-국가기강확립에 관한 최규하 대통… 해머스 2022-04-11 90 13
33537 대한뉴스 제 1285호-활기 되찾은 광주 댓글(1) 해머스 2022-04-11 115 15
33536 대한뉴스 제 1284호-안정만이 살길, KTV 대한늬우… 댓글(2) 해머스 2022-04-11 126 21
33535 검수완박;어퍼컷 댓글(2) candide 2022-04-11 322 43
33534 선거 모두 손을 댔구나! / 도대체 이런 나라가 어디에… 댓글(1) Monday 2022-04-10 438 55
33533 '5.18 광주사태 _ 북괴특수군/관/민 협동작전 TF… inf247661 2022-04-10 249 16
33532 5.18사기꾼 이동욱의 거짓말을 밝힌다 2편(33553… 댓글(2) 해머스 2022-04-10 298 38
33531 윤석열이 이기는 방법은? 댓글(1) 역삼껄깨이 2022-04-10 365 59
33530 아시아 재편 댓글(1) 김철수 2022-04-10 277 14
33529 5.18 의 진실! 장여사 2022-04-10 218 24
33528 전 세계가 부채의 늪에 빠지게 된 이유!! 댓글(2) 빛이비추길 2022-04-09 327 26
33527 기레기의 방송3 댓글(7) 해머스 2022-04-08 394 40
33526 지만원 박사 정론 직필, [결산]없으면 [통합]없다 동… 댓글(3) 의병신백훈 2022-04-08 218 25
33525 대통령인수위 5.18진상특별위원회 설치촉구 댓글(1) 왕영근 2022-04-08 225 44
33524 5년동안 제일 힘들때 댓글(4) 역삼껄깨이 2022-04-08 313 52
33523 검수완박 해결책 댓글(1) 일조풍월 2022-04-08 234 47
33522 42년전의 일을 댓글(2) 역삼껄깨이 2022-04-08 358 46
33521 강용석과 이준석 댓글(1) 비바람 2022-04-07 451 81
33520 윤대통령님께 고함니다 댓글(2) 진도개1 2022-04-07 331 43
33519 몇자 적습니다. 댓글(2) 역삼껄깨이 2022-04-07 325 50
33518 존경하는 지만원박사님 최근글에 중요한 오자를 알려드립니… 한빛 2022-04-07 289 27
33517 탈도 많은 문재인. 댓글(4) mozilla 2022-04-07 318 43
33516 오 일팔의 진실을 알아야. 재판의 모순 점. 댓글(3) mozilla 2022-04-07 234 50
33515 이용식교수님 댓글(2) 역삼껄깨이 2022-04-07 271 51
33514 돌아보면 분하다. 댓글(2) 역삼껄깨이 2022-04-06 263 55
33513 감옥보내기도 아깝다 댓글(4) 역삼껄깨이 2022-04-06 348 57
33512 [틀딱 라이브] 5.18 쟁점해부, 이동욱 위원 해머스 2022-04-06 184 18
33511 이동욱 기레기의 지하운동권 경험을 자백하다. 댓글(2) 해머스 2022-04-06 222 42
33510 지만원 박사님 음성이 그리워서 댓글(2) 역삼껄깨이 2022-04-05 312 73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