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영삼과 김정일의 밀거래? > 자유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자유게시판 목록

김영삼과 김정일의 밀거래?

페이지 정보

작성자 역삼껄깨이 작성일22-01-19 20:06 조회398회 댓글2건

본문

김영삼과 김정일의 밀거래?

과연 1997재판을 김영삼이 혼자서 주도했을까?

사료를 읽다가 의문이 쓰나미처럼 다가온다



엘리트 군출신 민간인 정부 30년 집정 동안 모든 국가 기관 관서가 성장해왔고, 익숙해저 있었고, 이전 정권에 있던 사람이 여전히 지배적일 것이고, 최소한 김영삼이 보다는 안보의식이 강했을 것이다. 겨우 문민정부라고 들고 나온 5년짜리 계약직 정무공이 이리도 사악한 짓을 혼자 했단 말인가?


김영삼이와 김정일의 밀거래가 있었지 않았을까? 

김영삼이는 12.12를 처단하고, 518을 빨아주고, 김정일이는 김영삼이의 비자금과 아들 새끼 치부를 덮어주고, 남은 임기 보장해주는 거래. 그것이 아니고서는 일개 계약직 정무공이 감당할 수 없는 너무나 사악하고, 일국의 운명을 거두게 하는 짓거리를 할 수 있었겠는가?


김정일이는 남한 고첩들의 세력을 대주고, 김영삼이는 그 세력에 대한민국 정체성을 팔아서라도, 자신의 안위를 지키려고 한 것이라고 본다. 이 의문은 아래 김일성 비밀교시를 그대로 따라 한 남한 재판공의 판결요지에 확연히 나타나 있다.


1. 1980년 5월 김일성 비밀교시다.


 김일성 비밀교시: 사북사태를 全民 항쟁으로 끌어올려라!

“남조선에서 노동자들이 드디어 들고일어났습니다. 사북 탄광의 유혈사태는 세기에 걸친 식민지 통치의 필연적 산물이며 인간 이하의 천대와 멸시 속에서 신음하던 노동자들의 쌓이고 쌓인 울분의 폭발입니다. 지금 남조선에서는 노동자뿐만 아니라 청년 학생, 도시 빈민 할거 없이 전 민중들이 이글거리고 있습니다. 남조선 혁명가들과 지하혁명 조직들은 이번 사북 사태가 '전국으로 확산되도록 적극 불을 붙이고' 청년 학생들과 도시 빈민 등 각계 각층 광범한 민중들의 연대투쟁을 조직 전개하여 '더 격렬한 전민 항쟁으로 끌어올려야 합니다.”

 2. 그리고 아래는 1997년 역사 바로 세우기 재판공의 판결 요지다.


“역사 바로 세우기 재판은 기존의 헌법이나 법률에 의해 재판하는 게 아니라 자연법으로 재판한다. 자연법은 국민여론법이다” “광주시위대는 준-헌법기관이다. 헌법기관을 유린하는 것이 곧 내란이다.”“민주화 시위는 전국으로 확산됐어야 했는데 이를 조기에 진압한 행위는 내란이다” “헌법기관인 최규하를 바지로 만든 행위도 내란이다. 따라서 최규하가 서명한 것은 무도 전두환의 책임이다.” “전두환은 대통령이 시키는 일만 해야 했었는데 대통령보다 더 많이 연구하여 시국을 안정시키고 그 여망으로 대통령이 되었기 때문에 열심히 일한 것 자체가 내란 하려는 마음으로 일한 것이다”

남한 재판공은
이 나라를 위해 재판을 한 게 절대 아니라
적을 이롭게 하고 돕는 이적 · 여적 판결을 한 것이다
그것도 문자 하나 안 틀리게 말이다.

거리에서는 무장 폭동을 자행하였고, 
김대중이 이끄는 국민연합과 온갖 불순 무리들이 합세하여
최규하 정권을 전복하겠다는 최후통첩을 보냈다
이와 더불어 1997년
법정에서는 기상천외의 이적 판결이 있었다.
안과 밖으로 모두 하나같이 김일성의 교시를 철저히 수행했다고 본다

분단 이후
김일성· 김정일 ·김정은의 비밀 지령에 의해서 움직이는 이 나라
누가 부정할 것인가?

우리나라는
38도선 위 폭력집단을 위에 두고 살아가는 나라다. 그러기에 언제나 안전한 나라가 아니다. 남한의 크고  굵직한 사건사고는 모두 북한이 개입되었다고 보는 게 상식인 나라임에 불구하고, 최고 법정에서 내린 판결 꼬락서니가 이랬다니 참으로 개탄을 금할 수가 없다. 

518이나, 517이나 국가 위기였고, 비상계엄이 당연 발동되야함에도 불구하고 당시 대법원은 계엄 확대는 국민의 기본권을 제한하는 위법이다 하였고, 518을 진압한  자체가 무장폭동 시위대에게 폭행이라 했다. 하물며, 518이 전국으로 확대되는 것을 조기에 막았다는 것은 내란이다고 못 박았다. 법보다 자연법 즉, 여론에 따라 재판한다고 명시한 재판공들의 속내는 또 무엇이란 말인가? 법보다 그 위에 법인 김일성 교시, 북괴의 수괴가 우선이라고 보이지 않는가?
 

김영삼과 김정일의 밀거래.png

 

더 어떤 정황을 분석해보지 않더라도, 
이 재판은 이미 정해진 결과를 놓고 그대로 판결로 이은 것이다. 이러한 무지막지한 사태를 겨우 5년짜리 정무직 공무원의 입김에 따라 모든 게 움직였다고 나는 절대 믿지 않는다. 김영삼과 김정일의 밀거래가 아니고, 이 의문에 대한 어떤 답이 또 있을까?

댓글목록

proview님의 댓글

proview 작성일

전두환 전 대통령 시절부터 노태우를 비밀리에 포섭해서 점진적인 공작이라고 봅니다  사실 전두환 전 대통령 각하께서는 이범석을 신임 했습니다 이양반이 버마 아웅산에서 돌아가시는 바람에 어중이 떠중이로 노태우를 지목했다고 봅니다  전두환 전 대통령도 이범석을 잃고 매우 슬퍼 했다고 합니다

jmok님의 댓글

jmok 작성일

김영삼이 정권을 잡고 역사를 바로 세운다고 광주 5.18을 민주화로 뒤집지 않았으면 오늘의 대한민국의 이념갈등은 없었을 것이다.
뒤집힌 역사를 바로 세워야 하는 대한민국(지만원)과 518이 최후의 전선 낙동강에서 최후의 대치중이다.
비 전라인 세 판사님의 대한민국 구하기 제2의 인천상륙작전 승전보로 온 자유대한민국 국민을 열광케 하기를 기대한다.
판결은 어렵지 않다. 사실대로 논리에 의거 진실을 인용하면 되는 것이다
역사를 뒤집은 김영삼은 역사의 죄인으로 영원히 기록되면 되는 것이다.

자유게시판 목록

Total 33,731건 2 페이지
자유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33701 혹시 어제 행사 동영상은 없나요? 정치승리 2022-05-19 315 15
33700 2022년 5월 18일 현충원 방문기, 사진 댓글(4) 기린아 2022-05-19 521 64
33699 반성 않는 선관위, 6.1지방선거에서도 부정선거한다 이팝나무 2022-05-19 420 31
33698 5) 5.18 광주의 제1,2,3광수는 평양에 있다! 댓글(5) 노숙자담요 2022-05-18 628 79
33697 [안정권] 5·18 40주년 앞두고 극우 성향 단체 … mozilla 2022-05-18 796 53
33696 5.18역사학회 성명서 (3) 해머스 2022-05-18 480 53
33695 5.18역사학회 성명서 (2) 해머스 2022-05-18 455 50
33694 5.18역사학회 성명서 (1) 댓글(1) 해머스 2022-05-18 621 64
33693 2022년 5월 18일 탈출은지능순 2022-05-18 500 34
33692 성창경 TV와 여러 유투브에 댓글로 올린 글 댓글(1) 왜불러 2022-05-17 532 54
33691 내일 서울 지하철 4호선 '동작역 - 국립모이'에 오시… 댓글(3) inf247661 2022-05-17 504 23
33690 5.18 참배한 윤석열은 하야하라! 댓글(4) 개혁한국 2022-05-17 773 60
33689 4)차복환 안면불일치 분석2 (차복환 자충수) 노숙자담요 2022-05-17 316 26
33688 3)광주, 평양 제1광수 안면일치 분석 노숙자담요 2022-05-17 264 20
33687 2)차복환 안면불일치 분석 댓글(1) 노숙자담요 2022-05-17 255 12
33686 1)제1광수는 기관총 사수이며 전투현장 지휘관이다 댓글(1) 노숙자담요 2022-05-17 310 18
33685 1시30분 개혁한국 실시간 / 5.18참배로 본색을 드… 개혁한국 2022-05-17 205 7
33684 4)차복환의 안면불일치 분석2 (차복환자충수) 댓글(2) 노숙자담요 2022-05-17 207 19
33683 윤석열 정신차리게 해야 합니다 프리덤 2022-05-17 292 45
33682 이제는 노력의 결실을 거둘 때 푸른소나무 2022-05-17 210 30
33681 광주5.18에는 윤석열만 가라 비바람 2022-05-16 286 53
33680 5.16 12.12 다시 오라! 개혁한국이 오픈했습니다… 개혁한국 2022-05-16 294 28
33679 자꾸자꾸 나온다. 댓글(2) 푸른소나무 2022-05-16 391 16
33678 광주 518기념식장에 간다는 윤석열 대통령의 의중을 설… 댓글(2) 왜불러 2022-05-15 634 75
33677 ★ 북괴 정권과 주민들 ★ 댓글(2) 우주의신 2022-05-15 401 36
33676 5.18의 진실! 댓글(2) 장여사 2022-05-15 308 20
33675 5.16 군사혁명 발발일은 국경일로 재지정, 복원되어져… inf247661 2022-05-15 244 15
33674 우리의 선한 싸움 댓글(1) 역삼껄깨이 2022-05-15 287 24
33673 제가 좌파에서 우파 된 계기가 시스템클럽입니다 댓글(7) 아오이 2022-05-14 604 46
33672 주사파정권 최대 약점은 투개표조작 부정선거 댓글(1) 이팝나무 2022-05-14 535 36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