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만원박사님 최근글 오자수정해서 다시 올립니다~ > 자유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자유게시판 목록

지만원박사님 최근글 오자수정해서 다시 올립니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candide 작성일22-02-13 22:46 조회766회 댓글4건

본문

지만원 박사님,

오자 수정해서 다시 올립니다. 

(맨 아래 문단에 있는 '공인'을 바로잡기 위해 전체수정했습니다)    


 

이승만학당의 로고 이동욱은 복학 3학년 때 김영사 직원

 

 

               대학 다닐 형편 못 되고 장교 갈 실력 모자라 하사관에 말뚝

 

이승만학당의 로고 이동욱은 거짓과 파행과 협작꾼이다. 그는 1960년생이라 한다. 그리고 19878사단에서 중사로 예편해 복학했다고 말한다. 군에서 중사로 제대했다는 것은 군에 말뚝을 박았다는 말이며, 말뚝을 박았다는 말은 생활이 어려워 대학을 포기했다는 것을 의미한다. 장교로 갈 수 있는 실력은 못 되고, 하사로부터 시작해 중사로 제대할 때까지 7년 동안 하사관이 받는 그 시대의 박봉을 받았다는 것을 의미한다.

 

 

              복학 좋아하네~

 

그런데 이동욱은 1987년에 군에서 제대해 복학을 했다고 말한다. 1987년에 복학을 했으면 대학교 2학년으로 복학을 했을 텐데 그렇다면 복학을 한 연도는 1988년일 것이다. 졸업을 하려면 91년 봄까지는 학교에 다녔어야 했다.

 

 

                   복학할 시기(1988~90) 에 김영사 편집 시다

 

그런데 내가 이런 말까지는 차마 하고 싶지 않았지만 거짓이 너무 지나치기에 사실을 말한다. 나는 1991년 나의 처녀작 [70만 경영체 한국군 어디로 가야 하나]를 김영사를 통해 세상에 내놨다. 그런데 그 책의 오탈자 등을 교정하는 김영사의 편집 임무를 이동욱이 담당했다. 그런데 그 책에 대한 교정은 1990년에 이루어졌다. 욱은 안양에 사는 나의 집에 여러 날 출근하면서 나와 함께 오탈자 등을 수정했다. 1990~91년에 그는 김영사 편집부의 시다였던 것이다.

 

 

 

1993년부터 월간조선에 입질

 

검색해 보면 이욱은 조갑제가 장악한 월간조선에1993년부터 자유기고가로 활동하다가 조갑제에 의해 기자로 특채되었다. 1987년에 대해서 대학교에 복학했다는 사람이 대학 3학년이었어야 할 1990년에 김영사의 편집 시다를 했고, 이어서 1993년부터 월간조선에 간간이 기사를 써서 보내는 견습생 역할을 하다가 특채되었다면 학부(학사과)고 대학원이고 다 나발인 것이 된다.

 

 

                 2007년에는 박근혜 캠프 심부름꾼

  

그리고 2007년 이명박과 박근혜 사이에 경선이 이루어지고 있을 때, 이명박의 원호적을 나에게 가져다 준 심부름꾼이었다. 당시 박근혜 캠프장은 조선일보 부사장을 했던 안병훈이었다. 안병훈은 도사출판 기파랑의 사장이었고, 이동욱은 거기에서 2011년에 94쪽짜리 이승만 관련 책을 내놓았다. [우리의 건국 대통령은 이렇게 죽어갔다] , 94쪽 책이 무슨 책인가?

 

 

                 학사증, 석사증 시원하게 까야

 

그러니까 확실하게 학사증과 석사증을 까라는 것이다. 우리는 스스로 의무 없이 애국전선에 나섰던 안정권과 김정민을 기억한다. 이들은 학력증명서를 까할 의무가 없었다. 그렇지만 애국운동을 하는 사람이라면 거짓말을 하면 안 된다는 도덕율 하나로 곤욕을 치렀다. 여기 이 이동욱은 [5.18진상규명조사위원회] 비상임 위원이다. [이승만학당]의 로고인물이다. 그러니 이동욱과 5.18조사위원회와 이승만학당은 이동욱의 위증을 까주기 바란다. 이를 무시하는 것은 인의 직무유기다. 아래는 나의 석사-박사 학위증이다. 이렇게 까야 정도인 것이 아닌가? 이를 까는 것은 이동욱의 의무이고, 5.18진상규명위의 의무이고, 이승만학당의 의무다.

 

댓글목록

sunpalee님의 댓글

sunpalee 작성일

오자 탈자 등 수정은 문서 작성후 정상적 편집과정아라 하겠으며, 이상하게도 단순한 오자 탈자가 있기 마련인데
곧 인간 능력의 한계라고 봅니다. 그래서 인지 행정사무에 있어서  약간의 순수한 착오는 인정(?) 하니까요. 이런
순수하고 당연한 인간적인 착오는 당사자의 과실과는 별개의 것이라고 봅니다.  특히 80대 노령에 글 쓰시는 지 박사님의
솜씨와 노력에 감탄합니다.

inf247661님의 댓글

inf247661 작성일

이런 '진실 _ 실상'을 알면, 차라리 ';허 경녕'은 얼머나 모함 받는지를 알 수 있! ,,.  /////

candide님의 댓글

candide 댓글의 댓글 작성일

허경영 얘기 그만~~~~~
어제도 젊은시각 선관위 앞 대장동버스 총집합
영상 올렸다가 내렸어요.
사이비종교 신도들 잡것들 대거 몰려와서 지랄하질않나~
김사랑 퍼포먼스는 재밌었는데, 5.17 캐비넷 멤버 장기표 땜에~

inf247661님의 댓글

inf247661 댓글의 댓글 작성일

♪  http://www.systemclub.co.kr/bbs/board.php?bo_table=17&wr_id=20631  :
Que Sera Sera 퀘 쎄리 쎄라. 뭐라던 될 것이다. '너무 많이 안 자'
{1956년 냉전 첩보 영화! 배경곡.곡.주제가. …}

자유게시판 목록

Total 1,870건 54 페이지
자유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280 이시대의 가장 존경하는 인물 댓글(3) 아이러브 2022-03-02 827 46
279 정의평화위원회와의 재판에 대한 짧은 소견 댓글(5) 빛이비추길 2022-03-02 624 28
278 지박사님 2심 판결문관련 형사소송법 주요 관련조항 검토 댓글(2) 해머스 2022-03-02 637 18
277 선택은 글로벌리스트가 하고, 모든 책임은 국민이 진다! 우익대사 2022-03-02 570 18
276 국제적 딥스테이트와 反딥스테이트의 2대 구도 우익대사 2022-03-02 853 21
275 얼굴인식 기술의 최근 개인정보보호 논란 관련 동향 분석… 댓글(1) 해머스 2022-03-02 597 19
274 판결문 주요사건 제목 발췌, 광수사진관련 사건검토 댓글(2) 해머스 2022-03-02 546 29
273 광수 사진, 온라인 이미지 비교 솔루션 사용 결과 예시 JAGLawyer 2022-03-02 675 30
272 2심 판결문 분석: 구체적 행위 적시 없는데도 명예훼손… Pathfinder12 2022-03-02 547 29
271 지박사님 2심재판 판결문 댓글(1) 해머스 2022-03-01 609 16
270 무능한 정치 사기꾼들은 운다! 댓글(2) 비바람 2022-03-01 684 46
269 안철수를 지지해서는 안되는 이유 3가지 댓글(5) jmok 2022-03-01 737 40
268 아돌프 히틀러의 유령을 깨운 푸틴, 댓글(1) 용바우 2022-03-01 613 27
267 지만원 박사님을 응원하며.. 댓글(3) 한글말 2022-03-01 720 57
266 야이씨앙;이재명폭로;급소를 찌르다 댓글(1) candide 2022-03-01 628 27
265 아름다운 국민이 되자[지만원] 댓글(3) 제주훈장 2022-03-01 602 18
264 5.18은 이래서 북한의 게릴라전이었다 (텍스트 동영상… 댓글(1) 동라위문 2022-02-28 649 26
263 선거인명부 등재번호를 받고 댓글(5) candide 2022-02-28 645 21
262 대통령 자격 미달자는 국가를 파괴한다. 댓글(3) 용바우 2022-02-28 624 25
261 대동세상이란 이재명 같은자 없는세상입니다. 댓글(1) 제주훈장 2022-02-28 607 16
260 윤석열의 사용인은 누구인가? 댓글(5) 우짜노 2022-02-28 684 39
259 5.18은 민주화운동이 맞습니다. 댓글(6) aufrhd 2022-02-28 816 38
258 만세운동 유관순은 허구의 인물 Pathfinder12 2022-02-27 1541 46
257 눈풀꽃/Snowdrops(Louise Gluck) sunpalee 2022-02-27 600 19
256 기레기의 방송, 제1부4편 가짜 뉴스와 가짜 역사의 위… 댓글(5) 해머스 2022-02-26 798 19
255 박사님 재판에 대한 짧은 소견 댓글(10) 빛이비추길 2022-02-26 909 76
254 사전투표 독려하는 한심한 국힘당 댓글(9) 이팝나무 2022-02-26 802 30
253 구국(救國)의 길이 이렇게 어려운가! 댓글(1) 청원 2022-02-26 621 17
252 세팅 끝? 댓글(4) 우짜노 2022-02-26 609 21
251 2019년도11월16일 5.18토요집회 1부영상 왕영근 2022-02-26 603 5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