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시민의 눈물, 권성동의 눈물. > 자유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자유게시판 목록

유시민의 눈물, 권성동의 눈물.

페이지 정보

작성자 비바람 작성일22-04-24 18:10 조회598회 댓글2건

본문

유시민의 눈물권성동의 눈물.

 

 

2004년 3월 12국회 본회의장에는 긴장이 흐르고 있었다회의장 단상에는 열린우리당 국회의원들이 단상을 점거하여 3일째 농성을 하고 있었다이날 새벽에도 민주당과 한나라당 의원들이 본회의장을 기습하여 공성전이 벌어졌다몸싸움이 벌어지자 누구는 의사봉을 들고 도망 다니고더러는 울부짖고노무현 대통령의 탄핵 소추가 되는 날의 국회 풍경이었다.

 

 

오전 11양당 의원들이 경호원을 대동하고 본회의장으로 입장했다질서유지권이 발동되고 열린우리당 의원들은 경호원과 야당 의원들에 의해 하나씩 단상 아래로 끌려 내려졌다이 때 결사적으로 저항했던 열우당 의원 중에 한 명이 유시민이었다유시민은 임종석김부겸과 더불어 격렬히 저항했고 끌려가며 울부짖는 모습이 그들 지지자들에게 깊은 인상을 남겼다.

 

 

이때 유시민의 저항과 오열하는 모습은 오래오래 인구에 회자되었고방송에 단골로 나오는 장면이 되기도 했다유시민은 10여 년이 흐른 다음 방송 인터뷰에서 "아무리 대통령이 못나고 미워도 이렇게 할 수는 없는 것이다"라고 발언하며 다시 눈물을 흘렸다이런 공로 때문일까유시민은 노무현 재단 이사장까지 지냈다.

 

 

2016년 12월 3일 오전 4시에 박근혜 대통령 탄핵소추안이 국회에서 발의되었다우상호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박지원 국민의당 원내대표노회찬 정의당 원내대표가 대표 발의했으며무소속 의원까지 포함하여 국회의원 171명이 가세했다박근혜 탄핵소추 사유에는 세월호 침몰 사고에 대한 대응 실패로 헌법 제10조인 '생명권 보장'을 위반했다는 이유도 있었다.

 

 

12월 8대통령 탄핵소추안은 본회의에 보고 되었고, 12월 9일에는 표결에 부쳐졌다투표자 299명 중 가234부 56기권 2무효 7표로 박근혜는 탄핵되었다민주당은 자기 당에 할당된 방청석을 세월호 유가족들에게 배정했고탄핵소추가 가결되자 세월호 유가족들은 눈물을 흘렸다박근혜는 세월호에 어떤 짓을 했던 것일까이 장면은 박근혜 탄핵 과정 중에 가장 우스꽝스런 장면이었다.

 

 

박근혜 탄핵의 가장 마지막 단계는 헌법재판소의 선고였다헌법재판소의 탄핵 심판에서 4당을 대표한 소추위원장이 새누리당 권성동이었다탄핵 심판에서 권성동은 소추위원장으로 최후진술을 했다. “대통령 파면을 통해 정의를 갈망하는 국민이 승리하였음을 소리 높여 선언하여 주시기 바란다며 권성동은 눈물을 흘렸다권성동의 진술에는 국민의 희생으로 세운 대한민국을 비선 실세에게 넘겼다는 이유도 있었다.

 

 

유시민의 눈물은 자기가 모시는 대통령의 탄핵에 저항하는 눈물이었다그러나 권성동의 눈물은 자기가 모시는 대통령을 탄핵해 달라는 읍소의 눈물이었다유시민의 눈물은 국민들의 심금을 울렸고결국 탄핵 이후 선거에서 탄핵 역풍이 몰아치며 열우당의 전성시대를 열었다권성동의 눈물은 자기 주군을 팔아먹은 싸구려 유다의 역겨운 눈물이었다.

 

 

권성동의 눈물이 더욱 역겨운 것은 이번 검수완박에서 다시 한번 권성동이가 지지자들의 뒤통수를 때렸기 때문이다권성동의 검수완박 절충안 동의는 '야합'이었다절충안은 결국 검수완박으로 귀결되는 무늬만 절충안이었기 때문이다야합으로 박근혜를 팔아먹었던 권성동이가 다시 한번 야합으로 윤석열을 팔아먹었다탄핵 야합으로 좌익 득세의 세상을 만들더니 검수완박 야합으로 부패 득세의 세상을 열어젖혔다.

 

 

검수완박 야합으로 권성동은 국민의 지탄을 한몸에 받고 있다민주당이 검수완박 강행에 나설 때 국힘당 의원들이 노무현 탄핵 때의 유시민이나 임종석처럼 격렬하게 저항하고 울부짖어 준다면열린우리당처럼 국힘의 전성시대가 열릴 뻔 했건만보수정당에 살찐 돼지들이 많아서 싸울 줄 모르고 비겁한 자들이 많다고 소문이 자자했는데오늘 그 비겁한 살찐 돼지들을 보겠네.

 

 

인구에 회자되는 권성동의 별명이 '야합의 달인' '배신의 귀재'로 불리고 있으니 '국민 개새끼'에 등극할 날이 멀지 않았다권성동의 야합은 윤석열에게 추인을 받은 것일까아니면 권성동의 독자적 판단에 따른 결과일까윤석열이가 알았다면 윤석열도 권성동과 함께 보따리를 싸는 것이 맞다만약 몰랐다면 윤석열은 권성동에 대한 조치를 번개처럼 취하여 분노에 찬 지지자들을 달래야 할 것이다폭동이 일어나 문재인보다 먼저 윤석열을 때려잡으려 달려들 판이다.

 

 

 

비바람

 

댓글목록

평온한님의 댓글

평온한 작성일

비바람님의 귀한 글 감사합니다. 정체성없고 국민을 화나게 하는 권성동을 신속히 조치해야 세상이 바로 섭니다.

inf247661님의 댓글

inf247661 작성일

'유 시민'롬은 경북 경주(?) 출신으로 군대 기피성 - 얄팍한 ♂ ,,.    '권 성동'은 강원도 강릉 출신인데, 군대는 갔다 왔는지는 모름. ,,. 아마도 ,,. 그러니 투명한 기록이 없,,. ////

자유게시판 목록

Total 33,886건 5 페이지
자유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33766 윤석열 청와대 무서워하는 이유. 주관적 생각 댓글(2) 아이러브 2022-06-08 1124 32
33765 https://youtu.be/as14-xaMwbw 댓글(1) 목마산성 2022-06-08 933 20
33764 빨개이들 하는 作態들! inf247661 2022-06-08 930 22
33763 http://www.systemclub.co.kr/bb… 댓글(2) 역삼껄깨이 2022-06-07 1091 34
33762 兵者 詭道也(전쟁은 속이는 것이다) / 臨戰無退(싸우면… 댓글(1) 김철수 2022-06-07 850 7
33761 '이 순실'에게로의 '법정 증인 신문 답변 작태' 열람… inf247661 2022-06-07 903 16
33760 5.18의 진실! 장여사 2022-06-07 879 36
33759 KBS광주 댓글(7) 역삼껄깨이 2022-06-06 920 46
33758 광주5.18문제의 중요성 댓글(3) 이상진 2022-06-06 684 24
33757 애국심 없는 대통령은 동네 이장(里長)보다 못하다 청원 2022-06-06 598 31
33756 김진태의 논평 댓글(4) proview 2022-06-05 1224 25
33755 (削.豫) '동 탁'/ 외 '슈베르트 _ 숭어'(… inf247661 2022-06-05 693 8
33754 '오일팔 증명사진관' 두 사진기자, 5.18 광주 참상… 댓글(1) 해머스 2022-06-04 963 8
33753 나를 찾아줘 [광주MBC 5.18 민주화운… 댓글(2) 해머스 2022-06-04 742 6
33752 [5·18 특집 다큐] 3공수, 42년 만의 증언록 댓글(3) 해머스 2022-06-04 725 11
33751 죄송합니다 댓글(2) 역삼껄깨이 2022-06-04 701 35
33750 LIVE] 지만원 박사님과 함께하는 유익한 방송 실시… 댓글(4) mozilla 2022-06-04 706 17
33749 북한, 결국 코로나19 위기를 버티지 못하고 북한 정권… 댓글(2) 요지경 2022-06-04 679 19
33748 (誤字 補正)어제, 국무총리(비서실장) 응신문 수령.{… inf247661 2022-06-04 784 4
33747 5,18을 윤석열 대통령 께 전하는 호소문 댓글(1) proview 2022-06-03 640 46
33746 범죄자들, 5.18관련 미국무부 자료 중 불리한 것 모… 댓글(5) 요지경 2022-06-03 653 33
33745 김동연이 역전한 시각은 새벽 5시40분, 개표율은 96… 댓글(1) Pathfinder12 2022-06-02 777 43
33744 백 명의 김은혜보다 한 명의 강용석이 낫다 댓글(6) 비바람 2022-06-02 947 97
33743 기레기의 방송, 번외편 - 정정 그리고 부연 설명 댓글(1) 해머스 2022-06-02 567 20
33742 (오.탈자 보정) 아리송한 득표 상태,,. inf247661 2022-06-02 1174 14
33741 억울한 전두환 전 대통령과 이순자 전 영부인 댓글(1) 연구소장 2022-06-02 716 32
33740 어제도 그 전에도 만났던 형님이? 댓글(4) 방울이 2022-06-02 731 27
33739 광주가 확 바뀌었습니다. 댓글(2) 요지경 2022-06-02 699 21
33738 어차피 전라도는 민주당 몰표 댓글(1) marley 2022-06-02 467 27
33737 정동년 5.18 재단 사망하였습니다. 광주 빛 꺼졌습니… 댓글(1) 연구소장 2022-06-02 450 19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