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시민의 눈물, 권성동의 눈물. > 자유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자유게시판 목록

유시민의 눈물, 권성동의 눈물.

페이지 정보

작성자 비바람 작성일22-04-24 18:10 조회981회 댓글2건

본문

유시민의 눈물권성동의 눈물.

 

 

2004년 3월 12국회 본회의장에는 긴장이 흐르고 있었다회의장 단상에는 열린우리당 국회의원들이 단상을 점거하여 3일째 농성을 하고 있었다이날 새벽에도 민주당과 한나라당 의원들이 본회의장을 기습하여 공성전이 벌어졌다몸싸움이 벌어지자 누구는 의사봉을 들고 도망 다니고더러는 울부짖고노무현 대통령의 탄핵 소추가 되는 날의 국회 풍경이었다.

 

 

오전 11양당 의원들이 경호원을 대동하고 본회의장으로 입장했다질서유지권이 발동되고 열린우리당 의원들은 경호원과 야당 의원들에 의해 하나씩 단상 아래로 끌려 내려졌다이 때 결사적으로 저항했던 열우당 의원 중에 한 명이 유시민이었다유시민은 임종석김부겸과 더불어 격렬히 저항했고 끌려가며 울부짖는 모습이 그들 지지자들에게 깊은 인상을 남겼다.

 

 

이때 유시민의 저항과 오열하는 모습은 오래오래 인구에 회자되었고방송에 단골로 나오는 장면이 되기도 했다유시민은 10여 년이 흐른 다음 방송 인터뷰에서 "아무리 대통령이 못나고 미워도 이렇게 할 수는 없는 것이다"라고 발언하며 다시 눈물을 흘렸다이런 공로 때문일까유시민은 노무현 재단 이사장까지 지냈다.

 

 

2016년 12월 3일 오전 4시에 박근혜 대통령 탄핵소추안이 국회에서 발의되었다우상호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박지원 국민의당 원내대표노회찬 정의당 원내대표가 대표 발의했으며무소속 의원까지 포함하여 국회의원 171명이 가세했다박근혜 탄핵소추 사유에는 세월호 침몰 사고에 대한 대응 실패로 헌법 제10조인 '생명권 보장'을 위반했다는 이유도 있었다.

 

 

12월 8대통령 탄핵소추안은 본회의에 보고 되었고, 12월 9일에는 표결에 부쳐졌다투표자 299명 중 가234부 56기권 2무효 7표로 박근혜는 탄핵되었다민주당은 자기 당에 할당된 방청석을 세월호 유가족들에게 배정했고탄핵소추가 가결되자 세월호 유가족들은 눈물을 흘렸다박근혜는 세월호에 어떤 짓을 했던 것일까이 장면은 박근혜 탄핵 과정 중에 가장 우스꽝스런 장면이었다.

 

 

박근혜 탄핵의 가장 마지막 단계는 헌법재판소의 선고였다헌법재판소의 탄핵 심판에서 4당을 대표한 소추위원장이 새누리당 권성동이었다탄핵 심판에서 권성동은 소추위원장으로 최후진술을 했다. “대통령 파면을 통해 정의를 갈망하는 국민이 승리하였음을 소리 높여 선언하여 주시기 바란다며 권성동은 눈물을 흘렸다권성동의 진술에는 국민의 희생으로 세운 대한민국을 비선 실세에게 넘겼다는 이유도 있었다.

 

 

유시민의 눈물은 자기가 모시는 대통령의 탄핵에 저항하는 눈물이었다그러나 권성동의 눈물은 자기가 모시는 대통령을 탄핵해 달라는 읍소의 눈물이었다유시민의 눈물은 국민들의 심금을 울렸고결국 탄핵 이후 선거에서 탄핵 역풍이 몰아치며 열우당의 전성시대를 열었다권성동의 눈물은 자기 주군을 팔아먹은 싸구려 유다의 역겨운 눈물이었다.

 

 

권성동의 눈물이 더욱 역겨운 것은 이번 검수완박에서 다시 한번 권성동이가 지지자들의 뒤통수를 때렸기 때문이다권성동의 검수완박 절충안 동의는 '야합'이었다절충안은 결국 검수완박으로 귀결되는 무늬만 절충안이었기 때문이다야합으로 박근혜를 팔아먹었던 권성동이가 다시 한번 야합으로 윤석열을 팔아먹었다탄핵 야합으로 좌익 득세의 세상을 만들더니 검수완박 야합으로 부패 득세의 세상을 열어젖혔다.

 

 

검수완박 야합으로 권성동은 국민의 지탄을 한몸에 받고 있다민주당이 검수완박 강행에 나설 때 국힘당 의원들이 노무현 탄핵 때의 유시민이나 임종석처럼 격렬하게 저항하고 울부짖어 준다면열린우리당처럼 국힘의 전성시대가 열릴 뻔 했건만보수정당에 살찐 돼지들이 많아서 싸울 줄 모르고 비겁한 자들이 많다고 소문이 자자했는데오늘 그 비겁한 살찐 돼지들을 보겠네.

 

 

인구에 회자되는 권성동의 별명이 '야합의 달인' '배신의 귀재'로 불리고 있으니 '국민 개새끼'에 등극할 날이 멀지 않았다권성동의 야합은 윤석열에게 추인을 받은 것일까아니면 권성동의 독자적 판단에 따른 결과일까윤석열이가 알았다면 윤석열도 권성동과 함께 보따리를 싸는 것이 맞다만약 몰랐다면 윤석열은 권성동에 대한 조치를 번개처럼 취하여 분노에 찬 지지자들을 달래야 할 것이다폭동이 일어나 문재인보다 먼저 윤석열을 때려잡으려 달려들 판이다.

 

 

 

비바람

 

댓글목록

평온한님의 댓글

평온한 작성일

비바람님의 귀한 글 감사합니다. 정체성없고 국민을 화나게 하는 권성동을 신속히 조치해야 세상이 바로 섭니다.

inf247661님의 댓글

inf247661 작성일

'유 시민'롬은 경북 경주(?) 출신으로 군대 기피성 - 얄팍한 ♂ ,,.    '권 성동'은 강원도 강릉 출신인데, 군대는 갔다 왔는지는 모름. ,,. 아마도 ,,. 그러니 투명한 기록이 없,,. ////

자유게시판 목록

Total 1,862건 55 페이지
자유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242 대통령실 청원담당자 배정 알림 ***** 댓글(10) sunpalee 2023-08-22 4970 57
241 지만원 박사님을 응원하며.. 댓글(3) 한글말 2022-03-01 714 57
240 빨갱이부터 없애자! [빨갱이가 나라 망치려 한다] 댓글(4) aufrhd 2023-02-05 1979 57
239 윤석열 대통령에게 보낸 편지에 대한 답변, 법무부장… 댓글(3) 한글말 2022-06-14 1226 57
238 돌아보면 분하다. 댓글(2) 역삼껄깨이 2022-04-06 732 57
237 이재용 회장을 집요하게 구속하려 한 한동훈과 김경율 댓글(2) Pathfinder12 2024-02-09 5343 57
236 부마민주항쟁은 개뿔. 10.16 부마반란사태 댓글(2) 우파TV 2022-10-16 1776 57
235 풋풋한 첫사랑이 그 시작이었던 구국의 영웅 전두환의 … 댓글(1) 시사논객 2022-08-29 1382 57
234 [속보] MBC 퇴출 수순, 역대급 비리 드러나... 댓글(1) Monday 2022-11-19 2191 58
233 최성필 검사 법무연수원으로 좌천 댓글(4) 마르스 2022-06-22 1112 58
232 검수완박, 문재인 정권의 마지막 수단 댓글(5) 비바람 2022-04-13 1201 58
231 지만원 박사님 업적 댓글(2) Pathfinder12 2023-06-15 1805 58
230 대통령과 국무위원, 그리고 국힘당 지도부는 벽창호인가 댓글(4) 청원 2023-10-13 2591 58
229 지만원박사의 불법 감옥살이를 세상에 알려야 합니다. 댓글(3) jmok 2023-02-27 2523 58
228 조선일보에 살려주세요, 다급한 애국지사의 진정 윤석열과… 댓글(5) 의병신백훈 2022-04-01 941 58
227 한동훈 장관 믿어봅니다 댓글(1) 범사 2022-06-12 1395 58
226 윤석열이 성공하기를 바라면서 댓글(6) 역삼껄깨이 2022-07-02 1431 58
225 태영호 당선! 유흥수, 허용진은 사퇴해야 댓글(3) 비바람 2023-03-10 4401 58
224 지만원 박사님 당부의 말씀 댓글(3) 역삼껄깨이 2023-01-15 1382 59
223 노무현,문재인의 사법 고시 부정행위 가능성 댓글(3) Pathfinder12 2024-03-07 5997 59
222 황교안 역대급 작심발언 댓글(4) mozilla 2022-01-31 987 59
221 현대사 재조명 세미나(프레스센터) 댓글(4) candide 2022-07-10 1209 59
220 김의겸이가 말하는 댓글(8) 역삼껄깨이 2023-01-29 2190 59
219 똥을 콱 밟아버렸네 33583 글을 보고 댓글(4) candide 2022-04-16 903 59
218 김일성 장학생들에게 장악된 사법부를 방치할 것인가 ? 댓글(2) jmok 2023-01-13 926 59
217 전라도 사람들은 민주당의 '인질' 댓글(5) 비바람 2022-02-19 751 59
216 이병호 전 국정원장 근황 댓글(1) Pathfinder12 2023-03-04 3181 59
215 프리덤뉴스 5.19일자- [논단] 5.18 정신에게 묻… 댓글(2) 해머스 2022-05-20 1346 59
214 [ 조우석 평론가 특별 영상 ] 이태원은 기획테러?? … 댓글(2) Monday 2022-11-09 3102 59
213 저는 잘모르겠습니다 댓글(2) 역삼껄깨이 2022-10-15 1717 59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