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하마드 깐수, 아직도 활동 중 > 자유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자유게시판 목록

무하마드 깐수, 아직도 활동 중

페이지 정보

작성자 Pathfinder12 작성일22-06-20 23:50 조회548회 댓글1건

본문

무하마드 깐수, 아직도 활동 중 

 

무하마드 깐수,

1996년 체포 후 사형이 구형되었으나 북한에 중요 첩보를 보내지 않았다는 이유로 12년 구형으로 바뀐 후,

2000년 김대중 정권에서 석방.

2004년 복권까지 해줌.

 

북한에 중요한 정보를 보내지 않았고, 연구 위주 활동을 했다는 이유로, 계속 연구하도록 해주며 복권까지 해주었다. 또한 깐수는 여유가 있었는지 출소되자마자 책을 냈다.

 

현재 깐수가 운영하는 홈페이지 들어가 보니, 2022년 실크로드 연구한다고 몽골 여행 인원을 모집하고 있었다.

 

깐수의 저서는 '창작과 비평'사에서 출판 하였는데,

'나의 문화 유산 답사기(유홍준)'를 출판한 곳이기도 하고,

'만해 문학상'을 만들어 황석영에게 시상한 바도 있음.

현재 창작과 비평 홈페이지에는 '촛불 연합 운운'하는 주간 논평글도 실려 있음.

d28d5f882b70e0e4de93889886ceabb6.png

 

 

c361864200a908550e9a22df01b3c6cc.png

깐수 연구소 지출 내역은 2017년 1월을 마지막으로 비공개. 

(박근혜 대통령 탄핵 위기 즈음부터 비공개한 것으로 보인다)

 

* 깐수 정수일은 북한에 편지(비밀 잉크 사용)로 보고하다가 1996년 1월부터 팩스로 보고하기 시작하면서 덜미가 잡혔다고 한다. 당시 호텔 팩스를 이용하다가 호텔 직원의 신고를 받고 출동한 수사관들에게 검거됨.

 

1996년 7월22일 조선일보 기사 중:

 

그는 지난 3일 프라자호텔에서 「한미 미사일회담 내용」, 「정찰첩보기 도입계획」 등 각종 군사정보를 팩스로 보내려다 호텔 직원의 신고를 받고 출동한수사관에 검거됐다.

(그런데 김대중은 학술 활동만 했다는 이유로 석방, 노무현 정권에서는 복권까지 됨)

 

https://bit.ly/3OpSJpL

https://imgur.com/aaByuSN

 


* 단국대 깐수 교수 간첩사건 담당 변호사는 박원순

https://bit.ly/3OmZfh2

(미디어 오늘)

 

기사 중 발췌 : 박 변호사가 이같은 낭패감을 경험한 것은 비단 이번만이 아니다. 지난 94년 안기부가 프락치등을 동원해 사건을 조작했다는 의혹을 산 김삼석 김원주 남매 사건, 공소내용 가운데 상당부분이 무죄로 판결이 난 외국어대 박창희교수 사건때도 마찬가지였다.

(박원순은 김삼석의 변호사이기도 했다 함)


또한 깐수는 단국대 교수 시절 별명이 "A+ 폭격기"였다고 한다.

(한 일화로 수업태도가 좋지 않은 학생에게"자네는 내수업들어오지말게!!자네는 B+이야!"라고 말했다고 함...)

https://bit.ly/3OqUqTT

 

댓글목록

inf247661님의 댓글

inf247661 작성일

※  https://kin.naver.com/qna/detail.naver?d1id=13&dirId=130102&docId=35278222&qb=66y07ZWY66eI65OcIOq5kOyImA==&enc=utf8§ion=kin&rank=1&search_sort=0&spq=0  : 무하마드 깐슈! _ _ _ '무하마드 깐수'씨, 북한의 지령에 따라, 2차례에 걸친 국적 변조 과정을 통해, 아랍계 필리핀인으로 교묘히 위장,  지난 10여년간 장기 암약해 온 남파 간첩 '정 수일'인 것으로 국가안전기획부{국가 정보원}는 수사 결과를 발표했다. ,,.

자유게시판 목록

Total 33,427건 7 페이지
자유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33247 이제는 나서야 한다 댓글(1) 역삼껄깨이 2022-07-06 776 67
33246 전광훈 댓글(4) 역삼껄깨이 2022-07-05 748 60
33245 지만원 박사님 과 전광훈 목사님 힘 합치면 나라 살… 댓글(4) 범사 2022-07-05 768 19
33244 광주 자료총서 17권 93~94p에 기재된 윤영규의 무… 댓글(1) 해머스 2022-07-04 641 35
33243 주적이 퍼뜨린 언어 4개, 반드시 알아야 댓글(4) 역삼껄깨이 2022-07-04 751 47
33242 도청지하에 얼굴에 흰페인트 칠한 시신들.. 댓글(1) 해머스 2022-07-03 789 46
33241 윤석열이 성공하기를 바라면서 댓글(6) 역삼껄깨이 2022-07-02 1034 58
33240 아주 분위기 음산합니다 댓글(4) 역삼껄깨이 2022-07-01 1040 43
33239 김종인은 국힘당 망치는 행위를 당장 중단하라 댓글(2) 청원 2022-07-01 935 51
33238 무법천지 광주지방법원의 횡포 ... 즉시항고장 댓글(3) prudens 2022-06-30 539 40
33237 과연 그럴까요. 진짜 그랬을까요 댓글(1) 역삼껄깨이 2022-06-30 669 36
33236 윤석열을 흔드는 국힘당 내.외 종북 첩자 매국노들 댓글(7) 청원 2022-06-29 867 65
33235 윤석열 대통령께 드리는 호소문 댓글(4) proview 2022-06-28 876 36
33234 거짓말하면 댓글(3) 역삼껄깨이 2022-06-28 960 40
33233 타이핑 기록) 전라도 지역 특별 인터뷰 고정간첩의 증언… 댓글(2) 해머스 2022-06-28 861 37
33232 숙주를 댓글(2) 역삼껄깨이 2022-06-27 612 23
33231 5.18의 진실! 장여사 2022-06-26 655 27
33230 주사파 처벌법 입법이 나라 살리는 길입니다 댓글(5) 범사 2022-06-25 943 42
33229 유승민, 너 이준석 데리고 민주당으로 안 갈래? 댓글(2) 청원 2022-06-25 943 42
33228 5.18 유공자 명단 공개' 명백한 위법??? 댓글(5) 푸른소나무 2022-06-24 913 22
33227 반국가사범과 정적(政敵)을 무자비하게 제거하라 댓글(1) 청원 2022-06-24 799 32
33226 지박사님 하시는 일이 꼭 결실을 보셔야 합니다. 댓글(1) 푸른소나무 2022-06-24 875 37
33225 기레기의 행태 ('진상규명위원회 집담회') 댓글(2) 해머스 2022-06-23 612 18
33224 우리 같은 편이 잖아. 댓글(1) 목마산성 2022-06-23 569 16
33223 지식정보 운용시스템에 대해 생각해 보십시요. 댓글(2) 해머스 2022-06-23 496 19
33222 2022 0622 '5·18 집단 발포' 직전 모습 공… 댓글(6) 해머스 2022-06-23 647 17
33221 5.18의 진실! 댓글(1) 장여사 2022-06-23 471 35
33220 뭘 잘몰라 넘 궁금해서.. 댓글(7) 살아나리라 2022-06-22 593 10
33219 최성필 검사 법무연수원으로 좌천 댓글(4) 마르스 2022-06-22 679 58
33218 역시나 연기였군요 댓글(2) 역삼껄깨이 2022-06-22 865 34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