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하마드 깐수, 아직도 활동 중 > 자유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자유게시판 목록

무하마드 깐수, 아직도 활동 중

페이지 정보

작성자 Pathfinder12 작성일22-06-20 23:50 조회606회 댓글1건

본문

무하마드 깐수, 아직도 활동 중 

 

무하마드 깐수,

1996년 체포 후 사형이 구형되었으나 북한에 중요 첩보를 보내지 않았다는 이유로 12년 구형으로 바뀐 후,

2000년 김대중 정권에서 석방.

2004년 복권까지 해줌.

 

북한에 중요한 정보를 보내지 않았고, 연구 위주 활동을 했다는 이유로, 계속 연구하도록 해주며 복권까지 해주었다. 또한 깐수는 여유가 있었는지 출소되자마자 책을 냈다.

 

현재 깐수가 운영하는 홈페이지 들어가 보니, 2022년 실크로드 연구한다고 몽골 여행 인원을 모집하고 있었다.

 

깐수의 저서는 '창작과 비평'사에서 출판 하였는데,

'나의 문화 유산 답사기(유홍준)'를 출판한 곳이기도 하고,

'만해 문학상'을 만들어 황석영에게 시상한 바도 있음.

현재 창작과 비평 홈페이지에는 '촛불 연합 운운'하는 주간 논평글도 실려 있음.

d28d5f882b70e0e4de93889886ceabb6.png

 

 

c361864200a908550e9a22df01b3c6cc.png

깐수 연구소 지출 내역은 2017년 1월을 마지막으로 비공개. 

(박근혜 대통령 탄핵 위기 즈음부터 비공개한 것으로 보인다)

 

* 깐수 정수일은 북한에 편지(비밀 잉크 사용)로 보고하다가 1996년 1월부터 팩스로 보고하기 시작하면서 덜미가 잡혔다고 한다. 당시 호텔 팩스를 이용하다가 호텔 직원의 신고를 받고 출동한 수사관들에게 검거됨.

 

1996년 7월22일 조선일보 기사 중:

 

그는 지난 3일 프라자호텔에서 「한미 미사일회담 내용」, 「정찰첩보기 도입계획」 등 각종 군사정보를 팩스로 보내려다 호텔 직원의 신고를 받고 출동한수사관에 검거됐다.

(그런데 김대중은 학술 활동만 했다는 이유로 석방, 노무현 정권에서는 복권까지 됨)

 

https://bit.ly/3OpSJpL

https://imgur.com/aaByuSN

 


* 단국대 깐수 교수 간첩사건 담당 변호사는 박원순

https://bit.ly/3OmZfh2

(미디어 오늘)

 

기사 중 발췌 : 박 변호사가 이같은 낭패감을 경험한 것은 비단 이번만이 아니다. 지난 94년 안기부가 프락치등을 동원해 사건을 조작했다는 의혹을 산 김삼석 김원주 남매 사건, 공소내용 가운데 상당부분이 무죄로 판결이 난 외국어대 박창희교수 사건때도 마찬가지였다.

(박원순은 김삼석의 변호사이기도 했다 함)


또한 깐수는 단국대 교수 시절 별명이 "A+ 폭격기"였다고 한다.

(한 일화로 수업태도가 좋지 않은 학생에게"자네는 내수업들어오지말게!!자네는 B+이야!"라고 말했다고 함...)

https://bit.ly/3OqUqTT

 

댓글목록

inf247661님의 댓글

inf247661 작성일

※  https://kin.naver.com/qna/detail.naver?d1id=13&dirId=130102&docId=35278222&qb=66y07ZWY66eI65OcIOq5kOyImA==&enc=utf8§ion=kin&rank=1&search_sort=0&spq=0  : 무하마드 깐슈! _ _ _ '무하마드 깐수'씨, 북한의 지령에 따라, 2차례에 걸친 국적 변조 과정을 통해, 아랍계 필리핀인으로 교묘히 위장,  지난 10여년간 장기 암약해 온 남파 간첩 '정 수일'인 것으로 국가안전기획부{국가 정보원}는 수사 결과를 발표했다. ,,.

자유게시판 목록

Total 33,610건 8 페이지
자유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33400 ‘자료실‘을 독립적으로 운영할 수 있다면.. 한글말 2022-09-17 719 10
33399 이순자 자서전 영상 오디오북 제2장 1화 이태리 영화 … 댓글(1) 시사논객 2022-09-17 654 9
33398 새 대통령실 영빈관 & 윤석열-김건희 엘리자베스 여왕 … 운지맨 2022-09-17 622 7
33397 이 니미씨발 좆같은 빨갱이 판-검사 개자식들아, 왜 아… 운지맨 2022-09-16 683 17
33396 이원석 검찰총장을 알아볼 수 있는 단서 댓글(1) 진달래1 2022-09-16 727 49
33395 5.18역사의 사육신 민족의 위용을 격상하다. 댓글(2) 왕영근 2022-09-16 601 18
33394 우물안의 개구리가 되지 말라! 윤석열, 한동훈 댓글(1) 서석대 2022-09-16 773 77
33393 노태악의 마지막 발악 (민경욱대표님 논평) 댓글(1) 운지맨 2022-09-15 813 28
33392 '법조계의 안정권' 강신업 변호사님의 간곡한 호소 : … 댓글(2) 운지맨 2022-09-15 723 16
33391 檢, 김명수 대법원장 ‘거짓답변 의혹’ 수사 재개 지만원필승 2022-09-15 618 10
33390 위대한 인민의 령도자 경애하는 김정은 동지의 위대하시고… 댓글(4) 운지맨 2022-09-15 746 9
33389 박사님! 댓글(3) 방울이 2022-09-15 1142 27
33388 이제는 이재명 성남 FC 비리까지 쉴드 치는 변희재 댓글(1) 운지맨 2022-09-14 703 11
33387 도배를 재고해 주십시오 댓글(5) 지만원 2022-09-13 1156 150
33386 5.18 에 사용된 태극기는 '뒤집힌 태극기' 댓글(1) Pathfinder12 2022-09-13 866 65
33385 전두환 전 대통령님 유해를 동작동 국립묘지에 안장시켜야… 댓글(2) 지만원필승 2022-09-12 1156 36
33384 공자. 맹자가 만약 1972년도 대한민국 대통령이라면 … 의병신백훈 2022-09-07 1118 23
33383 조선시대 역사 80% 일제시대 역사 99%는 사기 댓글(2) 기린아 2022-09-07 1439 53
33382 표절사냥 열풍 - 한국 가수 99%이상은 표절가수 댓글(1) 기린아 2022-09-07 1299 54
33381 이승만 대통령 內外의 생활 댓글(1) Pathfinder12 2022-09-07 918 41
33380 전두환과 이순자의 파혼 위기의 대반전이 바꾼 한국 역사… 댓글(1) 시사논객 2022-09-06 938 45
33379 마린 시티 초고층 건물, 노무현 정부 작품인 듯... 댓글(2) Pathfinder12 2022-09-06 802 25
33378 전두환 리더십 책 출간에 봍여 댓글(1) 진달래1 2022-09-05 1060 46
33377 윤석열의 위기 댓글(4) 체사르 2022-09-04 1680 65
33376 북한에 5.18유공자 추모비? 무덤? 댓글(3) 푸른소나무 2022-09-03 1261 24
33375 윤석열 대통령 정신차리세요 댓글(2) 범사 2022-09-03 1295 53
33374 구국의인 3총사 지만원, 김재동, 강휘중 의병신백훈 2022-09-03 1294 40
33373 구국의인 발견 현대사 재조명 제주 4 3 중심으로 김… 의병신백훈 2022-09-03 854 19
33372 구국의인 발견 강휘중 박사 5.18헌법소원과 김대중의… 댓글(2) 의병신백훈 2022-09-03 613 21
33371 광주 518 진실과 전두환 리더십 지만원 박사 특강 의병신백훈 2022-09-03 462 17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