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18 역사전쟁 활활 타올라라:국회대국민공청회 다시 보며 > 자유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자유게시판 목록

5.18 역사전쟁 활활 타올라라:국회대국민공청회 다시 보며

페이지 정보

작성자 candide 작성일22-06-21 11:07 조회600회 댓글2건

본문

"5.18 역사전쟁 활활 타올라라"

 

보고 보고 또 봐도 또 보고 싶은 방송 <5.18 국회대국민공청회>

일러스트 없이 보자니 좀 답답하지만, 아쉬운대로...

대본에 맞춘 일러스트 참 좋았었는데~ 아날로그 시계, 달력...

 

"전라북도 금마에 . . 아무런 준비없이 간거예요"

5월18일 09:00 학생으로 위장한 300명의 장정이 계엄군 숙영지를 찾아가가지고

배낭에다 각이 진 돌멩이를 가득 담고,

"이걸 땡겨 말어, 이걸 찔러 말어, 이걸 뽀게 말어"

청주유골 나올때 "얼루 갔느냐? 저기로 간거예요"

 

[육사31기구국방송] 2019년 2월8일 국회의원회관에서 있었던 5.18 대국민 공청회 내용입니다. 1.북한특수군 개입증거 2.대법원 판결의 내용과 문제점 3.폭동이 민주화 운동으로 둔갑한 배경

(3당합당과 추악한거래)을 중점으로 지만원 박사의 발표내용을 요약한 것입니다.


https://www.youtube.com/watch?v=nl7vYEID2PM&list=PLUwdmF1SxGMCSLdiTUHO8zMBCcneQOFjq&index=8&t=2099s

 

 

5.18은 국가역적!!

http://www.systemclub.co.kr/bbs/board.php?bo_table=12&wr_id=20596

 

광주편이냐 국군편이냐, 국가는 선택하라:5.18이라는 주제는 국민통합을 실현하기 위한 촉매제도 될 수 있고, 큰 장애물도 될 수 있다. 광주-호남인들은 계엄군을 살인마라 증오한다. 그런데 계엄군은 억울하면서 음지에 숨어 살았다. 국가가 광주-호남인의 편을 들면 국군은 살인마가 된다.

 

5.18 때문에 간첩질 자유로워졌고, 국군은 군바리 됐다:5.18이 뒤집히면서부터 2가지 현상이 나타났다. 지하에서 활동하던 간첩들이 지상으로 올라와 떳떳하게 간첩질을 한다. 통일, 민족, 민주화에 걸면 거의 모든 간첩질이 정당화됐다. 다른 하나는 군바리 용어의 탄생이다. 거리의 국민들은 군복을 입은 병사들에게 손가락질 하면서 군바리라 멸시해왔다. 군 최고의 무공훈장인 태극훈장을 가리켜 인간백정 확인증이라고 멸시했다. 국가가 이렇게 망가져도 정치인들은 눈앞의 먹이감만 살피느라 무관심했다.

 

광주 학살의 주범은 북한군, 계엄군은 광주의 은인: 이렇게 천대받는 국군이 전쟁나면 그들을 조롱한 국민, 그들을 하대한 국가를 위해 싸우고 싶어지겠는가? 그 해결점이 바로 북한군 개입사실을 알리는 것이다. 154명의 학살당한 광주시민 대부분을 금남로 등 계엄군이 없는 지역에서 학살한 집단은 국군이 아니라 바로 북한군이었다는 진실을 광주사람들에게 자세하게 알려주어야만 국군의 명예가 회복되고, 광주와 국군이 화해할 수 있다. 이 시점에서야 비로소 국민통합이 이루어질 수 있다.

 

1990년 화폐로 일시금 31,700만원, 매월 연금 420만원:반면 국가는 [5.18유공자들]에 대해 지나치게 각별했다. 1990, 5.18유공자가 받은 최고의 보상액은 31,700만원이었다. 그 사람은 매월 1990년 화폐로 4,20만원씩의 연금을 받았다. 국가유공자 중, 이런 보상 받은 사람 없다.

 

광주시장이 유공자 선정해 던지면 대통령이 시행, 개 같은 국가:모든 국가유공자에 대한 심사는 대통령이 하고, 대통령이 시행한다. 하지만 5.18유공자에 대해서는 광주시장이 선정하고 대통령이 시행한다. 5.18에 대해서는 광주시장이 대통령 위에 군림하는 것이다. 광주가 국가 위에 군림하는 현상이 아닐 수 없다.

 

국민은 5.18유공자에 대해 알 것 없다. 부지런히 세금만 내라:해마다 5.18유공자수가 늘어난다. 1999년에는 정치인 권노갑을 위시해 177명이 단번에 51.8 유공자로 선정되어 1999년 당시 누적 5.18유공자 수는 5,801명으로 늘어났다. 이를 부당하게 여긴 국민들이 보훈처와 광주시에 정보공개를 신청하였고, 행정법원에 소송을 제기하였다. 하지만 5.18유공자 수와 명단과 공적내용은 프라이버시를 침해한다는 이유로 모두 거부당했다. 개돼지 국민은 무조건 입 다물고 세금이나 내라. 누가 대우를 받는지 무슨 공적으로 받는지 알 거 없다.

 

5.18앵벌이 집단의 세력화:이 땅에 5.18민주화로 이익을 보는 앵벌이 집단이 너무나 거대해져 있다. 이 거대한 악의 집단을 무찔러 해산시키는 방법은 오로지 [-5.18] 여론의 확산이다.

 

 


댓글목록

candide님의 댓글

candide 작성일

청주유골이 아니고, 전라남도 17개 시.군에 꼭꼭 숨어있는
파출소 44개 무기고 털러갈때 였네요~ 
"얼루 갔느냐?"

광주시민들이 총을 안 받으니까
그럼, 교도소 공격해! 
백설표설탕고지전. .  "엄청 많이 죽었죠"
청주유골 430구 이거야말로 얼루 갔을까?
 
광주라 무등산에 겨울을 이겨내고
연분홍 진달래가 곱게 피어나네
동강난 조국땅을 하나로 다시 잇자
억세게 싸우다가 무리죽음 당한 그들
무등산의 진달래 475송이!!

장여사님의 댓글

장여사 작성일

5.18재단 설립자 윤한봉은 남한에 살면서도 북조선이 고향이라는 반역자!
5.18주동자 윤상원은 철저한 공산주의자!그 후계자 이석기!
5.18광주사태수배자 김홍업.배기선은 생년월일까지 바꿔서 국회의원을 역임하였고.
친북좌익 간첩에 불과했던 김대중!그끈 잘못잡아 자살한 노무현!
조선노동당 혁명전사라니 명확한 간첩 문재인무리들은
당장잡아서 처단해야합니다.

자유게시판 목록

Total 34,026건 3 페이지
자유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33966 정조대왕함 진수와 한국 해군의 미래 김철수 2022-07-31 273 13
33965 오늘 당장 온라인 유치부 리더십 등록혀라. 댓글(2) 海眼 2022-07-31 380 29
33964 역적김대중개쇄를 빨아 애국쑈 지랄로 날밤을 새워? 댓글(1) 海眼 2022-07-31 410 31
33963 잘라도빨갱이견찰 자세 보소. 댓글(4) 海眼 2022-07-31 490 37
33962 지만원 서울중앙지방검찰청장, 아래 2022년 7월 … 댓글(3) 지만원필승 2022-07-30 439 43
33961 다운로드 방법에 대하여 댓글(3) 해머스 2022-07-30 362 15
33960 난 빨갱이 좌익 정권 이후 '억울, 애매'히 '전과 4… inf247661 2022-07-30 300 14
33959 아주 간단한 동영상 또는 문서 등에서의 사진 캡처 방법 댓글(2) 해머스 2022-07-30 329 11
33958 전두환과 대한민국 / 이순자 여사(전두환 전 대통령 부… 댓글(1) 해머스 2022-07-30 309 6
33957 구국영웅 지만원 박사님의 8월호 시국진단 청원 2022-07-29 437 44
33956 모든 뿌리는 5백18년(女) 댓글(3) 역삼껄깨이 2022-07-29 620 55
33955 윤석열은 왜 4.15 부정선거 수사 지시 안 하나 댓글(4) 청원 2022-07-29 623 75
33954 올바른 생각임. 댓글(2) 海眼 2022-07-29 468 30
33953 반역잘라도518빨갱이가 견찰을 장악 댓글(1) 海眼 2022-07-29 455 39
33952 빨갱이 새끼가 방해하는지,,. 글 쓰기 않,,. inf247661 2022-07-28 480 21
33951 오일팔은 대답나옴. 전광훈 목사. 니뽀조오 2022-07-28 592 33
33950 전광훈 목사님,드디어 광주사태는 북한이 일으킨 것 선포 댓글(1) 북진자유통일 2022-07-28 724 48
33949 12.12는 쿠데타인가? 신윤희 장군 회고록에서... 댓글(3) Pathfinder12 2022-07-28 515 32
33948 광주 애국보수 아줌마 충격증언- 5.18때 내 친구는 … 댓글(5) 해머스 2022-07-27 669 34
33947 5.18의 진실! 댓글(1) 장여사 2022-07-27 594 43
33946 경찰 독립? 내란죄로 다스려야 한다. 댓글(3) 서석대 2022-07-27 644 44
33945 한국의 총경 반란은 베트남 패망 직전 단계 청원 2022-07-26 834 79
33944 국가정보원 직원들과 이병호 이병기 박승원, 광주5.18… 지만원필승 2022-07-26 699 24
33943 민주유공자법 추진 못한다. 민주유공자 세습보상법 강행… 지만원필승 2022-07-26 626 26
33942 12.12 가 쿠테타 인가 ? 댓글(3) 서석대 2022-07-26 764 56
33941 220725 한동훈 상대하다 떡실신 된 박범계. 전여옥… Monday 2022-07-25 689 30
33940 윤석열의 자업자득 이팝나무 2022-07-25 623 37
33939 총경이 무장봉기 이는 반란이다 댓글(1) 지조 2022-07-25 553 46
33938 윤석열에 보낸 내용증명 청원서 입니다. 댓글(2) 의병신백훈 2022-07-25 508 37
33937 가제는 게편 댓글(1) 방울이 2022-07-25 351 21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