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 0622 '5·18 집단 발포' 직전 모습 공개…장갑차 기관총에 '실탄'. JTBC > 자유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자유게시판 목록

2022 0622 '5·18 집단 발포' 직전 모습 공개…장갑차 기관총에 '실탄'. JTBC

페이지 정보

작성자 해머스 작성일22-06-23 09:45 조회707회 댓글6건

본문

'5·18 집단 발포' 직전 모습 공개장갑차 기관총에 '실탄'

JTBC2022.06.22 20:12최종수정2022.06.22 22:00

 

[앵커]

5·18
민주화운동 당시 옛 전남도청 앞에서 집단 발포를 하기 직전의 모습이 새로 공개됐습니다. 장갑차 기관총에 실탄이 장착돼있는데, 당시 계엄군에게 미리 실탄이 지급됐다는 걸 보여주는 사진입니다.

정진명 기자입니다.

[
기자]

1980 5 21일 광주 금남로 옛 전남도청 앞입니다.

계엄군 장갑차 상부에 기관총이 설치돼 있습니다.

탄약통에는 기관총에 장전된 12.7mm 실탄이 들어있습니다.

오후 1시쯤 있었던 집단 발포 2~3시간 전의 모습입니다.

5·18
진상규명조사위원회는 당시 현장에 있었던 공수부대 장병들의 증언과 과거 조사기록을 교차검증했습니다.

그림자 분석을 통해 사진이 찍힌 시간대를 밝혀냈습니다.

[
신동일/5·18민주화운동진상규명조사위원회 조사3팀장 : '훈련 받을 때 50 쏘는 소리가 그렇게 큰 줄 몰랐는데 시내에서 쏘니까 소리가 울리니까, 빌딩으로도 쏴가지고'라고 증언을 하였습니다.]

시민들의 차량 돌진 이후 실탄을 받아 자위권 차원에서 발포했다는 신군부의 주장이 허위임을 다시 한번 입증한 겁니다.

집단 발포 당시 미리 실탄이 지급됐다는 증언과 기록은 알려진 바 있지만 사진으로 공개된 것은 처음입니다.

공개된 사진은 당시 전일빌딩에 입주해 있던 신문사에서 촬영했습니다.

조사위는 당시 사진 3,600장을 제공받아 분석했습니다.

태극기에 감싸진 시신이 소형 화물차에 실려 있는 사진과 금남로 4가에 사람이 쓰러져 있는 사진에 대해서도 조사하고 있습니다.

조사위는 사진들이 당시 발포 상황의 진상규명과 피해자 조사에 도움이 될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정진명 기자 (jeong.jinmyoung@jtbc.co.kr) [영상취재: 장정원 / 영상편집: 구영철]

댓글목록

해머스님의 댓글

해머스 작성일

지피지기는 정보판단분석에 앞서 정보수집의 시작에서부터 출발합니다.
또 현대는 정보의 홍수시대라 누구 혼자 수집할 수 있는 게 아닐 것입니다.
모든 회원분들이 정보수집 요원이 되어 주십시요.

정보(동영상, 기사 , 사진 등..)의 출처와 종류, 형태가 매우 다양하지만

518관련기관(조사위 기록관, 기념재단, 부상자회... 등) 홈페이지 담당,
신문사별 담당, 방송사별 담당, 유튜브 채널 담당.....

518과 관련되어 공공기관, 언론, 방송, 유튜브 등에서의 동영상과 기사를 보시게 되면
그냥 지나치지 마시고 그 출처와 내용을 올려 주시기를 간절히 바랍니다.

동영상의 경우는 언뜻 스쳐지나가지만,
또 해당 부분을 찾으려면 다시 보아야 되기에 시간이 많이 소요되지만
기록은 몇 번이고 반복헤서 쉽게 볼 수 있게 하면서
단어검색을 통해 해당 부분을 쉽게 찾아 볼 수 있는 차이를 갖고 있습니다.

candide님의 댓글

candide 작성일

빨갱이언론들 '통'도 하지말고 '폐합' '폐쇄' 하는수밖에 달리 방법이 없네요.
1980년 언론통폐합 그때 정말 잘했었어요. 
TBC 마지막 방송 나가는 날  <TBC는 영원하리라> 그 자막이 떠 올라와 소름이 쫙~

inf247661님의 댓글

inf247661 작성일

그런데요만;  왜 실탄 직경을 북괴군들처럼 12.7 [mm] 라고 표현했는가가 의심되네요. ,,.    캐리버 30, Caliber 30, ㅇ.3 inch ≒ 약 2.54{Cm} X 0.3 ≒ 7.62 [mm] 로; Caliber 50, o.5 inch ≒ 약 2.54[Cm] X o.5 ≒ 12.7[mm] 로, 각각 되기는 하지만, 이런 표현은 북괴군들이 아주 많이 사용하는 표현들 입니다. ,,. 그래서 좀 불신감이 드네요. ,,.                          또 1가지는 정말 실탄사격하려고 하는 동작이라면 왜 좌측에 조수{부사수}가 없느냐? ,,. 양 손바닥으로 연결쇠가 결합되어진 안으로 들어가서 완전 장진된 상태일 터인데  '조수'없이 저런 사격자세는 좀 보이기 위한 인위적 자세로 자연스럽지 않! ,,,.      더우기, 경기관총  LMG 도 혼자는 잘 않 될 텐데  중기관총 HMG ,,.   
            그리고요;  복장이 얼룩무늬 위장복인데 좀 수상합니다.      저 구형 LMG 경기관총은 현역들은 이미 지급에서 모두 삭제시켜지고 신형 경기관총인  M 60  LMG 였었읍니다.    시커멓고 3각대도 없으며, 방열공도 없는! ,,.      //////    일단 추천 눌렀! ,,.  /////.

jmok님의 댓글

jmok 작성일

발포 주장은 개인화기 문제였지 장갑차에 장착된 기관총의 문제가 아닌데 이 사진은 좀 황당스럽습니다.
폭도들이 장갑차에 타이어와 기관총 무장한 상태세서 군이 장갑차에 기관총을 설치한 것은 당연하고, 이 사진이 집단발포의 증거가 될 수 없습니다.
시민을 향하여 기관총 집단발포가 말이 안되며, 발포명령이 있었느냐 하는 문제는 폭도들이 차량으로 돌진시 공수부대원의 자위권 차원에서 개인화기 발포가
정당했느냐의 문제로 한정해야 하는 것 이닌가요 ? 헬기에서 전일빌딩을 향해 기관총을 난사했다는 주장도 같은 궤변이고요

장여사님의 댓글

장여사 작성일

좌파들이 고도의 꼼수를 부려봤자 이미들통난것을 어찌할것인가!
5.18의 진실을 밝혀 광주사태로 인정된다면 5.18재단은
국민앞에 사과하고 해체시켜야합니다.

장여사님의 댓글

장여사 작성일

5.18조사위원들이 고도의 꼼수를 부려봤자 이미 때는 늦었다.
좌파의 김상집님께서 명확히 증언하지않았던가!
윤상원 왈!21일 1시까지 광주시민을 카톨릭쎈타 앞으로 모이자!
철저한 공산주의자!윤상원은 광주시민을 학살시키려는 계획이었던가!
계엄군에게 맞아 죽으라고 죽음의 문턱으로 고의적으로 갖다 바친것이었는가!
모호함은 좌파의 민주당지식인들의 몫이 아닐런지!

자유게시판 목록

Total 33,598건 8 페이지
자유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33388 이제는 이재명 성남 FC 비리까지 쉴드 치는 변희재 댓글(1) 운지맨 2022-09-14 694 11
33387 도배를 재고해 주십시오 댓글(5) 지만원 2022-09-13 1144 150
33386 5.18 에 사용된 태극기는 '뒤집힌 태극기' 댓글(1) Pathfinder12 2022-09-13 852 65
33385 전두환 전 대통령님 유해를 동작동 국립묘지에 안장시켜야… 댓글(2) 지만원필승 2022-09-12 1147 36
33384 공자. 맹자가 만약 1972년도 대한민국 대통령이라면 … 의병신백훈 2022-09-07 1110 23
33383 조선시대 역사 80% 일제시대 역사 99%는 사기 댓글(2) 기린아 2022-09-07 1425 53
33382 표절사냥 열풍 - 한국 가수 99%이상은 표절가수 댓글(1) 기린아 2022-09-07 1279 54
33381 이승만 대통령 內外의 생활 댓글(1) Pathfinder12 2022-09-07 907 41
33380 전두환과 이순자의 파혼 위기의 대반전이 바꾼 한국 역사… 댓글(1) 시사논객 2022-09-06 918 45
33379 마린 시티 초고층 건물, 노무현 정부 작품인 듯... 댓글(2) Pathfinder12 2022-09-06 794 25
33378 전두환 리더십 책 출간에 봍여 댓글(1) 진달래1 2022-09-05 1051 46
33377 윤석열의 위기 댓글(4) 체사르 2022-09-04 1667 65
33376 북한에 5.18유공자 추모비? 무덤? 댓글(3) 푸른소나무 2022-09-03 1253 24
33375 윤석열 대통령 정신차리세요 댓글(2) 범사 2022-09-03 1284 53
33374 구국의인 3총사 지만원, 김재동, 강휘중 의병신백훈 2022-09-03 1284 40
33373 구국의인 발견 현대사 재조명 제주 4 3 중심으로 김… 의병신백훈 2022-09-03 845 19
33372 구국의인 발견 강휘중 박사 5.18헌법소원과 김대중의… 댓글(2) 의병신백훈 2022-09-03 601 21
33371 광주 518 진실과 전두환 리더십 지만원 박사 특강 의병신백훈 2022-09-03 453 17
33370 반미를 상징하는 대장기, 문재인이 해군 함정에 달아 놔… Pathfinder12 2022-09-02 580 24
33369 구국영웅 지만원 박사의 9월 시국진단 표지글 청원 2022-09-02 413 29
33368 신간 '전두환 리더십' 이팝나무 2022-09-02 430 35
33367 비정상적인 화폐 제도 댓글(1) 빛이비추길 2022-09-02 449 19
33366 북한과 중국 외 제3의 우리 적 빛이비추길 2022-09-02 430 21
33365 대한민국을 장악한 세력 빛이비추길 2022-09-02 421 18
33364 자유대한민국 국민이라면 필수관람영화 [탐라의봄] 개봉시… 의병신백훈 2022-09-02 350 12
33363 훈요십조 8조 분석 (전라도 판사 황정수가 일깨워준..… Pathfinder12 2022-09-02 506 31
33362 이준석과 중진의원이 동시 발작하는 원인 댓글(3) 청원 2022-09-01 814 55
33361 윤석열과 전두환 리더십(이봉규tv) 댓글(2) candide 2022-08-30 603 40
33360 특보, 속보 세상에 어찌 이런 일이... 댓글(5) Monday 2022-08-29 1302 112
33359 풋풋한 첫사랑이 그 시작이었던 구국의 영웅 전두환의 … 댓글(1) 시사논객 2022-08-29 952 57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