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승민, 너 이준석 데리고 민주당으로 안 갈래? > 자유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자유게시판 목록

유승민, 너 이준석 데리고 민주당으로 안 갈래?

페이지 정보

작성자 청원 작성일22-06-25 07:33 조회996회 댓글2건

본문

유승민너 이준석 데리고 민주당으로 안 갈래?

 

 

 

유승민과 김무성은 두더지 작전으로 박근혜 행정부의 둑을 붕괴시켰다특히 탄핵 당시 새누리당 62적 놈들은 한국 깽판 정치사에 반역 빨갱이 첩자 매국노로 길이 길이 남을 것이다. 대한민국에 치명적 불행이 닥치면 그 책임을 너희들이 반드시 져야할 것이다.  

 

박근혜 탄핵에 성공한 유승민 일당은 무슨 다른 거사를 도모할 듯이 이준석을 데리고 기어나갔다. 이합집산을 거듭하다가 뜻대로 안 되니까 이준석을 데리고 다시 기어들어왔다. 그후 시종일관 국민의 힘 당 내에서 갈등을 증폭시키면서 자당 파괴에 여념이 없었으니, 유승민 그는 대한민국 우파당을 파괴해야만 직성이 풀리는 좌파 이념의 희귀병이 든자 같다. 

 

이준석 때문에 세상 사는 맛을 잃은 국민이 얼마나 많은지 유승민 너는 도대체 모른다는 말인가? 네가 데려온 이준석이 시도 때도 없이 미쳐 날뛰어도 너는 도대체 무슨 인간이길래 코끝도 안 보이고 숨어서 구경만 즐기고 있나. 한국에서 이념이 필요없다는 말을 강조하면서 밤에는 적과 동침하고, 낮에는 아군 진지에 상시로 들락거리는 자들 가운데 빨갱이 아닌 자가 거의 없다. 

 

이준석이 날뛰는 꼴은 차마 눈 뜨고 볼 수 없는 참극 Comedy 이다. 이준석이 하는 언행을 보면 본능적으로 좌파를 엄호사격하고 우파를 끝까지 괴롭히면서 스스로 죽는 길로만 가려는 자이다. 그는 바보 아니면 미친 놈이다. 이준석이 한없이 촉새처럼 설치고 다녀도 유승민은 아는듯 모르는듯 처신한다. 그렇게 구경만 하고 있으면 너의 친구 새끼의 정치생명이 1,000% 확실하게 끝날 것이다그 후 이준석은 갈곳 없는 낭인이 될 것이라는 것을 너도 알 수 있는 것 아니냐그래도 재미로 구경만 하고 있나?

 

유승민은 명심하라요새 죄는 응징당하는 데 그리 긴 세월이 걸리지 않는다는 것을!

 

이번에 윤석열이 대통령에 당선된 것은 기적같이 하느님, 호국영령, 조상신이 도운 것이다하느님-호국영령- 조상신의 기에 눌린 부정선거 주범과 종범이 정신을 잠깐 잃어 통갈이-표갈이할 때 표 계산을 틀리게 했기 때문에 윤석열이 당선되었다사실상 정상적인 국민은 개표가 끝날 때까지 종북 주사파 좌빨당이 부정선거를 미친 듯이 대규모로 하여 윤석열이 대통령에 당선되는 것은 100% 불가능하다고 확신하였다.

 

그러나 윤석열이 천신만고(千辛萬苦)로 대통령에 당선되었다. 이미 망한 대한민국을 구하려고 악천 고투하는 윤석열 모습이 유승민 네 눈에는 안 보이나? 그러나 마지막으로 대한민국을 도울 유승민의 애국심을 한번 기대해 보겠다.  

 

북괴 노동당 간부가 아니라면 모든 한국인은 다음의 우크라이나 사태를 보고 아군 내에 잠입한 반군첩자트로이목마가 있다면 전쟁에서 결코 승리할 수 없다는 것을 알 수 있을 것이다. 국힘당에는 중도 우파라는 간첩들이 매우 많다. 중도라는 자들은 좌파임에 틀림없다. 만약 국힘당이 당체질을 순수한 애국심이 넘치는 자들로 물갈이 하지 않으면 당이 깨어지는 것은 시간 문제라고 생각한다. 정치에 입문한 자들이 빨갱이 이념을 가진 자들과 함께 섞여있다면 그것은 정당이 아니고 일개 친목단체에 불과하다. 


결론: 우크라이나가 러시아 반군 때문에 패전하듯이, 이준석과 유승민을 당내에 그대로 두면 내부의 적인 그들 때문에 국민의 힘 당도 망하고 한국도 망할 것이다.  

 

<우크라이나 사례> 오늘 새벽 우크라이나(Ukraine) 남동부가 함락 직전이라는 뉴스를 보았다가장 눈에 많이 띄는 것이 심하게 다친 민간인 모습특히 아이를 안고 있는 엄마가 눈이 초롱초롱한 자식을 내려다보면서 울상을 짓는 모습폭격으로 파괴된 도로와 아파트였다비참하게 파괴된 아파트를 보면서 저렇게 많은 건물을 다시 지으려면 얼마나 긴 세월과 얼마나 큰 돈이 들까를 생각하였다또한 모든 세계인이 일어나 러시아를 응징해야 한다고 생각했다.

 

한편 러시아가 침공한 우크라이나 전쟁은 현재로 보아 조기에 끝날 희망이 보이지 않는다가장 큰 원인은 우크라이나에서 친러 반군이 활동하고 있다는 것이다과거 소련연방 당시에 하나의 나라였든 우크라이나에 친러파 반군이 간첩 짓을 하면서 러시아를 돕고 있어 조기에 끝날 사태가 아니다그러나 비록 그러한 과거가 있다고 해도 독립된 우크라이나 국가의 국민이 친러 반군을 만들어 러시아와 합세하여 모국 우크라이나를 공격하는 행위는 용서할 수 없다. 여적죄를 범한 것이다. 여적죄는 오직 극형, 사형뿐이다. 


댓글목록

jmok님의 댓글

jmok 작성일

유승민 너는 더불당이 네 이념에 맞는다.
대한민국에 해악질 하지 말고 더불당에 가서 살아라

한국롬멜님의 댓글

한국롬멜 댓글의 댓글 작성일

그렇죠???그래요!!!
준석이 데리고 니들끼리 당을 만들던지,
아니면, 민주당으로 꺼지든지......
둘중에 하나라고 말하고, 어여 꺼지거라!!

자유게시판 목록

Total 33,598건 8 페이지
자유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33388 이제는 이재명 성남 FC 비리까지 쉴드 치는 변희재 댓글(1) 운지맨 2022-09-14 694 11
33387 도배를 재고해 주십시오 댓글(5) 지만원 2022-09-13 1144 150
33386 5.18 에 사용된 태극기는 '뒤집힌 태극기' 댓글(1) Pathfinder12 2022-09-13 851 65
33385 전두환 전 대통령님 유해를 동작동 국립묘지에 안장시켜야… 댓글(2) 지만원필승 2022-09-12 1147 36
33384 공자. 맹자가 만약 1972년도 대한민국 대통령이라면 … 의병신백훈 2022-09-07 1109 23
33383 조선시대 역사 80% 일제시대 역사 99%는 사기 댓글(2) 기린아 2022-09-07 1425 53
33382 표절사냥 열풍 - 한국 가수 99%이상은 표절가수 댓글(1) 기린아 2022-09-07 1279 54
33381 이승만 대통령 內外의 생활 댓글(1) Pathfinder12 2022-09-07 907 41
33380 전두환과 이순자의 파혼 위기의 대반전이 바꾼 한국 역사… 댓글(1) 시사논객 2022-09-06 918 45
33379 마린 시티 초고층 건물, 노무현 정부 작품인 듯... 댓글(2) Pathfinder12 2022-09-06 794 25
33378 전두환 리더십 책 출간에 봍여 댓글(1) 진달래1 2022-09-05 1050 46
33377 윤석열의 위기 댓글(4) 체사르 2022-09-04 1666 65
33376 북한에 5.18유공자 추모비? 무덤? 댓글(3) 푸른소나무 2022-09-03 1253 24
33375 윤석열 대통령 정신차리세요 댓글(2) 범사 2022-09-03 1283 53
33374 구국의인 3총사 지만원, 김재동, 강휘중 의병신백훈 2022-09-03 1284 40
33373 구국의인 발견 현대사 재조명 제주 4 3 중심으로 김… 의병신백훈 2022-09-03 845 19
33372 구국의인 발견 강휘중 박사 5.18헌법소원과 김대중의… 댓글(2) 의병신백훈 2022-09-03 601 21
33371 광주 518 진실과 전두환 리더십 지만원 박사 특강 의병신백훈 2022-09-03 452 17
33370 반미를 상징하는 대장기, 문재인이 해군 함정에 달아 놔… Pathfinder12 2022-09-02 580 24
33369 구국영웅 지만원 박사의 9월 시국진단 표지글 청원 2022-09-02 413 29
33368 신간 '전두환 리더십' 이팝나무 2022-09-02 429 35
33367 비정상적인 화폐 제도 댓글(1) 빛이비추길 2022-09-02 449 19
33366 북한과 중국 외 제3의 우리 적 빛이비추길 2022-09-02 430 21
33365 대한민국을 장악한 세력 빛이비추길 2022-09-02 420 18
33364 자유대한민국 국민이라면 필수관람영화 [탐라의봄] 개봉시… 의병신백훈 2022-09-02 350 12
33363 훈요십조 8조 분석 (전라도 판사 황정수가 일깨워준..… Pathfinder12 2022-09-02 506 31
33362 이준석과 중진의원이 동시 발작하는 원인 댓글(3) 청원 2022-09-01 814 55
33361 윤석열과 전두환 리더십(이봉규tv) 댓글(2) candide 2022-08-30 603 40
33360 특보, 속보 세상에 어찌 이런 일이... 댓글(5) Monday 2022-08-29 1301 112
33359 풋풋한 첫사랑이 그 시작이었던 구국의 영웅 전두환의 … 댓글(1) 시사논객 2022-08-29 952 57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