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석열을 흔드는 국힘당 내.외 종북 첩자 매국노들 > 자유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자유게시판 목록

윤석열을 흔드는 국힘당 내.외 종북 첩자 매국노들

페이지 정보

작성자 청원 작성일22-06-29 14:10 조회940회 댓글7건

본문

 

 

윤석열을 흔드는 국힘당 내.외 종북 첩자 매국노들

 

 

최근 몇 가지를 알고 보니 윤석열이 대통령 후보가 되는 과정과 대선 과정에 어려움이 있는 것이 모두 이유가 있었다. 지금도 그렇지만 당시 가장 심하게 발광하는 자가 이준석이었다이준석이 그렇게 막가파 행동과 미친 개소리를 자신있게 하는 배후에는 많은 세력이 있게 마련이다. 단지 혼자서 수많은 사람을 공격하면서 도움을 받는 다는 것은 응원세력이 있기 때문에 가능한 것이었다. 그때 국민들은 저놈이 저렇게 설치는 배후에는 분명히 무엇이 있을 것 같았지만 그렇게 많은 윤석열과 우파의 적들이 있을지 몰랐다.


그러나 이준석을 이용하려는 나이깨나 든 정객(politician)들이 더 나쁜 놈들이다. 이준석을 선동하여 그정도로 막가파식으로 굴러먹으면 멀지 않아 그놈의 정치생명이 끝난다는 것을 모르면 바보다. 이제 이준석은 시와 때를 놓쳐 모든 것이 끝난 것 같다비록 이준석이 철없이 설쳐도 현명한 선배 정치인(statesman)이 있었다면 다음과 같이 충고를 해야 되었다. <준석아너는 거물이 되려면 아직 멀었다까불지 말고 더 정진해야 한다앞으로 공부를 더 열심히 하고 언동에 신중을 기하여 큰스님처럼 만인을 감동시킬 수 있는 중량감 있는 인물이 되어라>


다시 말하지만 당시 유권자들은 반대당 민주당과 국힘당 내 그렇게 많은 적들이 있으리라고 감히 생각하지 못했다는 것이다그래서 애국 국민들은 몇 달 동안 화가 나고 불안하여 마음 편하게 잠조차 잘 수 없는 지경이었다심지어 정보를 독점한 빨갱이 세력이 그 힘으로 온갖 깽판을 다 쳤을 것이다. 실로 소름끼치는 일이다.

 

전면에 설치는 놈은 이준석이지만 외부에서 엄호 사격하는 종자들은 문재인 민주당과 좌빨 시민단체 세력국힘당 내 윤석열이 대통령이 되면 시기심에서 배가 아플 사람들즉 유승민김기현권성동홍준표하태경한기호정미경김세연이재오 등 셀 수 없이 많은 종자들이 있었다.

 

특히 김종인은 이준석과 한 덩어리가 되어 단체로 윤석열이 대선후보가 될 것을 훼방놓았다이미 영혼이 탈탈 털린 망해버린 국힘당의 비참한 상황이었다이 상황에서 윤석열이 대통령에 당선된 것은 기적 중 최대의 기적이었다지금 생각하면 만약 안철수와 합당을 하지 않았다면 윤석열이 대선에 낙선은 분명해 보인다.

 

특히 투표를 앞두고 며칠 전부터 이상한 흔들림이 있었다김기현권성동이 사전투표를 독려하고 특히 윤석열까지 사전투표를 권장독려한 것은 이들이 모두 귀신에 씌었거나아니면 이준석-김기현-권성동-하태경 등이 윤석열이 낙선하도록 철저한 음모 하에 꾸민 거사라고 생각한다. 이 사건들은 연속되는 망국의 전조증이었다.

 

드디어 6.1 대선일이 당도하였다. 문재인과 민주당중앙선관위 그리고 대법원이 합세하여 목숨 걸고 사전투표에 대규모로 부정을 저질렀다부정선거 수법과 양은 간이 완전히 부은 놈들이 목숨 걸고 화끈하게 했다고 생각한다그러나 결국 가짜 통계상으로 윤석열이 0.73% 차이로 당선된 것은 기적이었다개표 후 투표 결과를 분석해보니 윤석열이 350~450만표 차로 압승한 것으로 드러났다아무리 수학을 못 하는 돌대가리 같은 놈이라도 보면 알게 될 것이다.

 

아직도 기적같은 일이 하나 더 있다. 대선 후 1개월이 지났으나 윤석열이 부정선거에 대하여 말 한마디 없다는 것이다. 4.15 부정선거 등 문재인 집권 시에 천문학적 수준으로 미친 듯이 부정선거를 했는데 검사를 수십 년 했다는 윤석열이 부정선거에 대한 말 한마디 없는 것을 기적 중 대한민국 망국의 최대 기적이라고 생각한다. 대한민국에 기적이 시리즈로 일어났다는 것이다. 그러나 만약 문재인 재임 시 저지른 부정선거를 엄정하게 청산하지 못하면 차기 총선과 대선에 모두 좌파  종북 빨갱이들이 승리. 집권하여 대한민국은 종말을 고하게 될 것이다.  

 

다음은 윤석열이 대선 경선부터 본선을 거치고 대통령에 당선된 후 지금까지 이준석이 윤석열에게 던진 막가파 저주의 말을 게재한다



이준석이 윤석열에게 던진 미친 개소리 모음

 

1. 윤석열은 대선판 버틸 재산 없다.

2. 윤석열은 정치 초보다.

3. 윤석열은 아무것도 모른다.

4. 윤석열이 입당 늦으면 수입산 쇠고기다.

5. 윤석열 관계없이 대선 기차는 떠난다.

6. 윤석열은 국민의힘 당에 오기 싫으면 오지 말라.

7. 윤석열이 어떤 말을 하든 본인 자유지만 결과는 책임져야 한다.

8. 윤석열이 파렴치범도 아닌데 입당 막겠나.

9. 윤석열은 정치 몰라 도움이 필요한 상황

10. 윤석열은 아마츄어 티 난다.


11. 윤석열은 트렌드가 늦다.

12. 윤석열은 공상과학소설 쓰지 말라.

13. 윤석열 대통령 되면 지구를 떠나겠다.

14. 김종인은 윤석열에 관심 없어 보였다.

15. 윤석열은 김종인에게 매달려야 한다.

16. 윤석열은 선거 치르기에는 미숙하다.

17. 비빔밥 완성됐다윤석열은 당근이다.

18. 나는 당근 안 먹는다.

19. 윤석열 용기 잃었다.

20. 윤석열의 미숙함은 과거 안철수를 떠오르게 한다.


21. 윤석열 8월 입당 안 하면 캠프 모두 징계하겠다.

22. 윤석열 곁에 하이에나가 있다.

23. 윤석열 곁에 멧돼지가 있다.

24. 윤석열 곁에 파리떼가 있다.

25. 유승민 대통령 만들겠다.

26. 윤석열은 캠프 구성을 김종인과 해야 한다.

27. 윤석열 저거 곧 정리된다. (원희룡 녹취록 공개)

28. 윤석열 경선 버스 운전대 뽑아갔다.

29. 윤석열은 메시지를 관리하라.

30. 윤석열 행보는 미숙하다.


31. 안철수와의 단일화는 없다.

32. 윤핵관이 있다.

33. 내 역할은 여기까지선대위에서 1차 도망

34. 윤석열의 무운을 빈다선대위에서 2차 도망

35. 20대 여성은 결집력이 없다.

36. 20대 여성은 실제로 투표하지 않을 것이다.



공병호 박사의 이준석 총평(6.28 현재)

 

1. 이준석정말 다급한 모양.

2. 사람이 반듯하게 살아야지매사는 사필귀정.

3. 이준석은 급격히 기울어지는 모양새.

4. 소쿠리 비행기는 언젠가는 추락언젠가가 문제일 뿐

 


댓글목록

jmok님의 댓글

jmok 작성일

정상적인 정국이라면 이준석 같은자가 여당의 당대표가 될 수가 없다.
여야의 썩은 무리가 합작하여 천방지축 망나니를 저들의  앞잡이로 내세워 국힘당을 농락한 것이다.
이제 망나니는 분수를 알고 물러가는 것이 본인의 명예를 위해서도 좋응 것이다.

청원님의 댓글

청원 작성일

국힘당은 하는 짓을 보면 해체당하기 늦었습니다. 당대표를 뽑을 때 나경원-주호영-이준석이 출마했는데 희미한 주호영이 나경원에게 양보했더라면 지금같은 혼란을 없었을 것이고, 또 이준석이 당선된 것은 좌파 역선택이 가능하도록 당헌 당규가 되어있었습니다. 아마 시민투표 반영률이 30%였을 것입니다.  민주당은 10% 시민투표 반영률인데 이것도 서로 비교하면 국힘당이 잘못되었다는 것입니다. 아마 이준석은 민주당이 심은 첩자라고 생각합니다. 이것 저것 모두가 민주당에 비하여 불리하고 당대표라는 자도 희미한 황교안이고, 비상대책위원장이라는 자도 좌파 김종인이 같은 놈이었으니 국힘당은 약점이 많아 이래도 망하고 저래도 망하는 해체당하기 늦은 정당입니다. 국힘당이 생존하려면 순혈 강력 우파인사를 다수 영입하여 강력한 애국정당이 되어야 합니다.

candide님의 댓글

candide 댓글의 댓글 작성일

다 희미해요. 저 당에 희미하지 않은 자 없어요.
호남인 나경원에게 양보? 했더라면 이라니요. 첩잔데~ 문재인 조갑제 나경원 이영훈 이동욱 커넥션 모르시나요?
오시이팔진상조작위원회 살떨립니다~
윤석열이 진짜배기보수당을 창당하고 국힘싸가지들 다 버리고 5.18민주개꿈에서 깨어나기만을!!

청원님의 댓글

청원 댓글의 댓글 작성일

분명히 의사를 말하지 않는 나경원의 정체도 잘 알고 있으며, 특히 나경원은 홍석현과 함께 한국의 딥스테이트 세력이라는 것도 알고 있습니다. 단지 싸이코패스적 철면피한 이준석이보다는 조금 낫다는 것입니다.

jmok님의 댓글

jmok 댓글의 댓글 작성일

시민투표 반영율 30%라는 제도는 반대당을 뒤집어 놓기 위한 꼼수의 수단이지 유권자의 의사를 대표할 수 없습니다.
반대당의 꼼수를 동원하여 여론을 조작하기 위한 수단이지 이해관계 악용의사기 없는 제3자가 투표를 하지 않습니다.
일반시민 30% 반영은 조작에 악용되기 때문에 없에야 이준석 같은 사태가  재발하지 않습니다

한국롬멜님의 댓글

한국롬멜 작성일

내가 지금도 국힘당에 가입하지 않은 이유가
준석이 때문이라면, 너무한 건가????
아 물론 윤석열이를 찍어주긴 했지만...............말이다!!!

proview님의 댓글

proview 작성일

윤석열 대통령은 좌파들의 역린(자존감.치명타)을 건드린 것이 있읍니다 우선 김대중이 청와대에 호남 사람들 청와대 대원으로 고용한 사람들 많읍니다 이들은 기무사 요원들 감시하고 포섭공작 합니다  국정원도 마찬가지  더 나아가 중공세력 북한 세력 이들은 국민들 혈세를 빨아 먹고 살았읍니다  문제인은 임종석을 비롯한 주사파 세력들이 청와대에  포진해서 국민들 혈세를 빨아먹고 있었습니다  윤석열이 청와대 입성 거부한 뒤로 이들 돈줄이 차단 되었다고 합니다  이러니 대깨문들이 박사모나 홍빠들 가장해서 청와대에 박근혜 전 대통령을 모시자는 여론몰이 하는 것입니다  이래서 윤석열을 끌어 내리려는 음모론을 꾸미는 것입니다

자유게시판 목록

Total 33,610건 2 페이지
자유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33580 이태원 밀침 지휘자는 '각시탈' 댓글(1) Pathfinder12 2022-11-06 1526 80
33579 밤거리 풍경 역삼껄깨이 2022-10-28 987 80
33578 문재인의 알박기 '경찰하나회' 소탕하지 못하면 윤석열 … 댓글(2) 서석대 2022-11-09 2526 79
33577 대한민국, 생과 사의 갈림길에 서 있다 청원 2022-11-06 1117 79
33576 한국의 총경 반란은 베트남 패망 직전 단계 청원 2022-07-26 1002 79
33575 이순자 자서전 3장 4화 전두환의 낙하 훈련 (문재인 … 시사논객 2022-10-20 1572 78
33574 뉴스타운-제9회 5.18군경전사자 추모식(이용식 교수) 댓글(4) candide 2022-05-27 1353 78
33573 “나라 살려~!“ 조선일보 광고 댓글(7) 한글말 2022-04-01 783 78
33572 아무리 생각해도 이건 아니다. 댓글(3) aufrhd 2022-11-11 1787 77
33571 우물안의 개구리가 되지 말라! 윤석열, 한동훈 댓글(1) 서석대 2022-09-16 773 77
33570 광주 518기념식장에 간다는 윤석열 대통령의 의중을 설… 댓글(2) 왜불러 2022-05-15 864 76
33569 박사님 재판에 대한 짧은 소견 댓글(10) 빛이비추길 2022-02-26 651 76
33568 이태원 압사 계획 요약 댓글(1) 공자정 2022-11-07 1351 75
33567 전두환 리더십 댓글(2) 역삼껄깨이 2022-10-08 1519 75
33566 어쩌다 大 한국인이 미친 개지랄병 펜데믹에 빠졌나! 댓글(8) 청원 2022-09-22 1815 75
33565 윤석열은 왜 4.15 부정선거 수사 지시 안 하나 댓글(4) 청원 2022-07-29 768 75
33564 세계 최고의 지성, 이땅 최고의 의인 댓글(2) 역삼껄깨이 2022-07-22 1059 75
33563 최고(Second to none)의 교양 강좌 댓글(3) stallon 2022-07-17 1048 75
33562 지만원 박사님 음성이 그리워서 댓글(2) 역삼껄깨이 2022-04-05 504 74
33561 따로공부할 필요가 없습니다 댓글(1) 역삼껄깨이 2022-08-11 1370 73
33560 대한민국 국민들이 반드시 읽어야할 필독 글 댓글(5) 서석대 2022-08-05 1724 73
33559 윤석열, 은혜를 아시나? 댓글(1) 역삼껄깨이 2022-07-06 942 72
33558 청주유골에 대하여 댓글(5) 서석대 2022-06-10 1071 72
33557 지만원 박사님께~ 전두환 리더십 교보에서 두 권 샀어요… 댓글(3) candide 2022-10-23 1167 71
33556 요며칠 댓글(2) 역삼껄깨이 2022-04-11 846 71
33555 어느 고3 학생의 5.18 의견서 댓글(5) 용바우 2022-02-16 618 71
33554 세월호 인신 제사에 이어 이태원 인신 공양이 벌어지고야… 댓글(6) 배달겨레 2022-10-30 2144 70
33553 쥐약을 얼마나 드셨나 댓글(1) 일조풍월 2022-10-23 1186 70
33552 존경과 신뢰 댓글(2) 역삼껄깨이 2022-10-17 1425 70
33551 자업자득(自業自得) 댓글(1) 이팝나무 2022-08-27 1198 70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