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국진단 8월호, 주적이 퍼뜨린 언어 4개 반드시 알아야 > 자유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자유게시판 목록

시국진단 8월호, 주적이 퍼뜨린 언어 4개 반드시 알아야

페이지 정보

작성자 청원 작성일22-07-31 12:39 조회901회 댓글3건

본문

주적이 퍼뜨린 언어 4, 반드시 알아야

민주화운동 진보 사람 중심 신군부

 

4개의 단어는 우리 남한 사회에서 생겨난 언어가 아니라 김일성의 입에서 출발한 언어다. 그리고 이를 남한 사회에 우리말처럼 확산시킨 인간들이 김일성을 신으로 섬기는 주사파 등 학습 받은 운동권이다.

 

민주화운동: 민주화운동도 김일성이 지어낸 언어다. 사람에게는 세 개의 적이 있다. 남조선 인민을 노예로 통치하고 있는 미국, 사람의 고혈을 빨아먹고 사는 자본가 그리고 주체사상을 탄압하는 파쇼정부다. 사람(노동자 농민)이 사람답게 살려면 주체사상에 눈을 떠야 하는데 미국의 앞잡이인 남조선 파쇼(fascism)정부가 이를 탄압하고 있다는 것이다. 따라서 사람 사는 세상을 만들려면 미국과 자본가와 파쇼정부를 깨부숴야 하는 데 이것이 곧 민주화운동이라는 것이다. 반국가 폭동이 민주화운동이라는 뜻이다.

 

진보:진보는 김일성 주체사상에 눈을 뜨고 그것만이 사람이 사람답게 살 수 있는 태양이라는 사실을 깨우치고 이를 널리 전파할 수 있는 사람으로 정의돼 있다. ‘진보청년학생’, 진보정치인이라는 표현은 북한의 역사책에 늘 등장한다. 진보의 반대는 보수반동이다. 북한은 남조선 역사를 진보보수반동사이의 모순투쟁의 역사로 정의한다. 남조선에서의 모든 소요(騷搖 disturbance)와 폭동은 다 진보가 주도했다는 뜻이다.

 

사람 중심: 북한의 사전에서 사람을 검색하면 사람은 남한 사회의 사람과 다르게 정의돼 있다. 남한에서의 사람은 부자나 가난한 사람이나 모두가 사람이다. 반면 북한이 정의한 사람은 노동자 농민 등 무산계급이다. 부자는 사람의 적으로 규정돼 있다. 북한에서 주체사상의 공식 명칭은 사람중심 철학이다. 황장엽은 남한에 망명하여 줄곧 사람 중심인간 중심으로 살짝 바꿔 남한의 지식인들에게 주체사상을 강론했다. 주체사상을 신봉하는 노무현은 여러 차례 노동 파업 현장에 나타나 그 잘났다는 교수들, 의사들 모두가 다 물놀이하다 빠져죽고 염병 앓다가 죽어도 나라는 굴러갑니다. 하지만 노동자들이 죽으면 나라를 멈춥니다. 모든 기업의 주인은 노동자가 되어야 합니다이런 선동적인 연설을 했다. 그러면 노동자 농민이 주인인데 왜 북한에서는 김일성 가문이 계속 집권을 하는가? 여기에 수령주의 철학이라는 게 등장한다. 궁극적으로는 노동자 농민이 국가의 주인이 되어야 하지만 아직은 그들이 미거(未擧dull)하기 때문에 과도기적으로, 수준이 향상될 때까지 수령이 지도하고 학습을 시켜야 한다는 철학이다.

 

신군부: 이 단어는 한국군도 모르는 언어였고, 우리 사회도 모르는 언어였다. 12.12가 발생했고, 5.18 공산화 폭동이 진압되자 김일성의 분노가 전두환을 중심으로 하는 군부를 향했다. 언어의 마술사인 김일성은 12.12주도 인물들을 일반 군부와 구별하고, 군을 신군부와 구군부로 분열시키기 위해 신군부라는 언어를 만들었다. 이 언어는 지금까지도 효력을 발휘하고 있다. 4개의 언어는 적성(敵性) 언어다. 이를 알지 못하기 때문에 저들에 놀아난 것이다.

댓글목록

청원님의 댓글

청원 작성일

착각하기 쉬운 용어이기 때문에 회원님들이 위 용어에 더많은 관심가져야 되겠다는 생각으로  게재합니다.

inf247661님의 댓글

inf247661 작성일

'신 군부'란 단어가 있으니 '구 군부'도 거의 필연성적 있어야한다면 이는 '군부'를 분렬시키는 수작질임에, 고의성 빨갱이의 음흉한 '용어 전술'임에 확연! ,,.  물론 당시로는 마땅한 '단어.술어.용어 구분'을 않.못할 상황이긴 했기도 하지만,,.      하여튼,  '윤'대통령 각하는 '국민 통합'은 역대 그 어떤 대통령들도 못해낸 꿈같은 일입니다. 북괴의 용서받지 못할 '죄업'을 청산치 않.못하고는 '국민 통합'은 불가능하며, 또 해서도 않 됩니다! ,,.  빠~드득!          ①. '4.15 대통 선거 부정 범죄자 대법관 련롬들 처형!  ②. 6.25 남침 범죄/제주 4.3사태 공비 반란/ 5.18 광주사태 북괴특수군 + 북괴 공무원 + 북괴 빨갱이 민간인 600명; 계 도합 1200명 남한 전복 목적 북괴 군.관.민 TF 광란질 규명 책임 추궁!  ③. '문'가의 '여적죄 & 간첩죄' 처형의 민속 집행 종결!  ,,. ///////

jmok님의 댓글

jmok 작성일

주체사상 70년이 지났으니 이제 인민은 인간답게 살아야 하는데 굶어죽으니 정은이는 책임을 지고 물어나야 옳지 않은가 ?
누구를 위해 북한 인민이 굶어 죽어야 하는지 남조선에 토착한 김정은의 개들은 해명을 해야 할듯 !
북한이 인민의 낙원인지 개들은 설명하기 바람

자유게시판 목록

Total 1,872건 17 페이지
자유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392 법 지랄 댓글(5) 일조풍월 2022-03-28 779 23
1391 공자. 맹자가 만약 1972년도 대한민국 대통령이라면 … 의병신백훈 2022-09-07 1742 23
1390 윤석열의 시야 빛이비추길 2022-01-08 852 23
1389 지만원 박사님의 저서 구입처 및 방법 댓글(3) 목마산성 2022-10-05 1231 23
1388 5.18의 진실! 댓글(3) 장여사 2022-12-12 2026 23
1387 거룩한 시기, 거룩한 장소에서 마귀집단의 난동이...(… 댓글(7) sunpalee 2023-04-04 2334 23
1386 폭력이 성공한 추억은 반드시 파괴적 멸망을 가져온다 댓글(3) 이름없는애국 2023-04-04 2298 23
1385 3)광주, 평양 제1광수 안면일치 분석 노숙자담요 2022-05-17 801 23
1384 대통령 ! 댓글(6) 체사르 2022-01-27 912 23
1383 한없이 반복되는 망국의 전조증 (2024.01.20.) 댓글(3) 청원 2024-01-20 4658 23
1382 윤석열 대통령이 윤짜장으로 불렸던 이유 댓글(1) 공자정 2022-11-05 1116 23
1381 일본은 한국 보다 후진.소국이었다.따라서 끝까지 댓글(2) 이름없는애국 2023-05-12 2504 23
1380 28년만의 약속-5.18 광주항쟁과 특종의 순간들, 이… 댓글(1) 해머스 2022-04-01 660 23
1379 펜앤드마이크TV에 등장한 이동욱 5.18조사위 비상임위… 댓글(5) 해머스 2022-03-10 795 23
1378 문재인 정권의 에너지 정책(?)은 즉각 폐기가 국익이다 댓글(7) jmok 2022-02-05 730 23
1377 '국회 해산 _ 비상 계엄 선포' 해야! 댓글(1) inf247661 2023-06-30 4426 23
1376 YouTube에서 'KBS가 조갑제를 지켜주는 기막힌 … 댓글(2) Monday 2022-06-11 1238 23
1375 5.18 및 12.12 역사의 현장을 읽는다.(2차) 댓글(1) 왕영근 2023-08-22 2883 23
1374 5.18의 진실! 장여사 2022-02-21 593 23
1373 우파진영의 대선승리의 일등공신은 이대남 댓글(2) 제갈공명 2022-03-12 675 23
1372 전국민이 코로나 걸려봐야 알리 2022-01-12 900 23
1371 윤석열 정권 성공할까? 댓글(4) 이팝나무 2022-05-08 989 23
1370 2023년 5월 북한(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평양 기념… 댓글(1) 요지경 2023-04-17 2195 23
1369 번호 13831 [다큐소설] 글을 읽어보고 댓글(1) 진실찾기 2024-02-17 3082 23
1368 더러운 주사파 65쪽 판결문을 찢어발긴다 찢어죽인다 때… 지만원필승 2023-01-03 1865 24
1367 잊지말자 6.25 댓글(2) 방울이 2022-01-14 693 24
1366 윤석열 에게 빌 붙은려는 김진태 댓글(6) proview 2022-04-26 1223 24
열람중 시국진단 8월호, 주적이 퍼뜨린 언어 4개 반드시 알아… 댓글(3) 청원 2022-07-31 902 24
1364 5.18 의 진실! 장여사 2022-04-10 652 24
1363 우파적 역사관으로 써낸 만화책은 없을까요 댓글(1) marley 2022-06-19 994 24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