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태우 대통령 서거 1주년을 쓸쓸하게 보내며 > 자유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자유게시판 목록

노태우 대통령 서거 1주년을 쓸쓸하게 보내며

페이지 정보

작성자 정치승리 작성일22-10-26 21:24 조회1,188회 댓글3건

본문

오늘은 노태우대통령 서거일

1주년이 되는 날이다.

 

매년 고인의 기일마다 추도식을

하는건 당연한 관행이며

적어도 첫 추도식만큼은 성대하게

진행한다.

 

그러나 유튜브 어디에서도 그의 추도행사를

틀어주는곳은 보이지 않았다.

 

1주년행사를 하기나 했는지조차

궁금할 따름이다.

 

그런가 하면 또다른 노통을

생각하면 어찌 그리 대조되는지....

 

착잡하다.

댓글목록

한국롬멜님의 댓글

한국롬멜 작성일

노태우를 칭송해주기를 바라시는 거요?????
그 중공놈을 왜???? 칭송해주기를 바라시느냐구요???
그 노태우가  우리 남한에 끼친 친중공 짓을 제대로 아시기나 하시는지????

진달래1님의 댓글

진달래1 작성일

배신의 아이콘인 노태우가 기념할 만한 인물인가요?
스스로 자신을 키워주고 밀어주고 한 없이 믿어준 전두환 친구를 배신한 노태우,
자신이 살기 위해 5공을 부정하다 6공마저 부정당하고, 자신이 살기 위해 끌어들인 김영삼한테 당해 감방가고....
정말 단 한 가지라도 기념해 줄 건덕지가 없는 인물인데 ....
더구나 5.18 폭동을 민주화운동으로 둔갑시키는데 일조한 반역사적인 인물인데...

inf247661님의 댓글

inf247661 작성일

'노 태우'는 1979.12.12 사태 시, 제9사단장 때, 서울로 부대 출동하는 과정에서, '미군 헌병'들이 검문소에서 '부대 출동 저지'하여 서울 진출이 중단된다는 상황 보고를 받고는! ,,.                        " '미군 현병 초소 개인호에 수류탄 안전핀을 뽑지 말고 그대로 투척하라!' 그러면 혼비백산 초소 호를 벗어나 이탈할 터이니, 그 때 출동부대들은 전속력으로 서울로 진입하라! ,,.!"  이런 작태를 미군들이 어떻게 수용했을까요?! ,,.                                각설; '노 태우'는 1961.5.16 군사 혁명 시, '장 도영' 육군총장 - 계엄군 총사령관을 대위 때 '헌병 완장'차고 '장'총장을 연행 구속하는 행동대장을 하였! ,,.                                      '노 태우'는 육사교 # 11기 입교 전 _ 6.25 때, '헌병 하사{현재 계급으로는 '헌병 병장'}' 인데, 6.25 도중에 육사교 # 11기 응시, 합격해서 4년 교육 후 임관 졸업.,.                        '노 태우'는 대통령되어서, '러시아 {구 쏘련}에게 꾸어 준 돈을 현찰로 받지 않고, '쏘련군 육군 전차'를 대신 받아서 ,,. 이런 반역 & 이적질이 또 있는가?! ,,. 난 그 때 부터서는, '노 태우'를 넋나간 사람으로 의심하거나, 혹시 간첩들이 주변에 있는 건지 두려운 의구심이 들었었음,,.                    또 1가지는; '박 정희'각하가 '아직도 '절량 농가' _ 식량을 절약하려고 끼니를 굶는 농사집 _ 가 있는지 조사해서 '민정 시찰 보고'하라!" 는 비밀 특명을  대위 때(?) 받고는, 인근 도시에는 없자, 저 멀리 '강원도 인제 - 양양 - 속초' 구간 도로를 찾아가서 '절량 농가'가 아직도 있음을 확인, 보고했다'는 자랑스런 자서전 기록을 읽은 적도 있었는 바!  ,,.  그토록 이잡듯 샅샅히 뒤지면 없는 집이 있겠는가,,.                남미 '아르헨티나'에 가서는 '벳사메 무쵸'를 불렀!  ,,.  누가 뭐 잘한달까봐,,.    '크게 어리석은 (클 태! 어리석을 우!}!            가장 암을 수 없을 정도로 분노한건? _ _ _  '앵삼이'롬 한테 그렇게 당하고도,,.      '전 두환'각하의 경호실장 '장 세동'(육사교 # 16기생}을 형무소로 보냈죠. ,,.      빠 ~ 드득!

자유게시판 목록

Total 33,802건 4 페이지
자유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33712 봉규형 댓글(1) 역삼껄깨이 2023-01-15 823 30
33711 슬프고, 막막하고 댓글(2) 의병신백훈 2023-01-15 680 35
33710 공산주의자 김대중지략에 100%완패당한 지만원박사님! … 댓글(7) 대왕고래 2023-01-15 548 28
33709 暗殺당해져질지도 모를 증인 _ 여인들을 우려하여,,., inf247661 2023-01-15 776 16
33708 박사님 힘내십시오. 댓글(1) 동라위문 2023-01-15 836 82
33707 5.18 광주민주항쟁 유족회 회장 정수만의 동생도 인민… 댓글(3) 시사논객 2023-01-14 827 32
33706 Re- 최근 글 '나는 곧 소풍간다' 댓글(1) sunpalee 2023-01-14 807 28
33705 자유게시판 33702에서 심복례의 키 댓글(1) jmok 2023-01-14 872 26
33704 가지치기 댓글(1) 역삼껄깨이 2023-01-14 857 34
33703 被告가 原告를 향해 'Alibi ' 를 제시했건만, … inf247661 2023-01-14 765 32
33702 박사님이 김대중에게 협력하였다면 댓글(3) 세척기 2023-01-14 845 13
33701 . ★ 5.18 광주폭동과 표현의 자유, 헌법소원 ★ 댓글(2) 우주의신 2023-01-14 720 61
33700 석열이형 떡 댓글(3) 역삼껄깨이 2023-01-14 632 61
33699 지박사님의 구속을 보면 대한민국은 썩었다. 댓글(1) aufrhd 2023-01-14 700 62
33698 구치소 전자서신 보내기 댓글(2) 의병신백훈 2023-01-14 688 34
33697 광주 5·18 왜곡세력이 지만원 광주재판에서 승리한 비… 댓글(8) 시사논객 2023-01-13 987 47
33696 나는 감옥에 간다 / 지만원 - 이상로의 아침뉴스 1부 댓글(2) 규마니 2023-01-13 892 39
33695 5.18의 진실! 댓글(1) 장여사 2023-01-13 719 29
33694 겨울비 방울이 2023-01-13 732 33
33693 윤석열에 긴급 제안... 광주 5.18을 즉각 재조사… 댓글(1) 한글말 2023-01-13 785 49
33692 칠곡할매들은 댓글(1) 역삼껄깨이 2023-01-13 721 42
33691 지만원 박사님께 올려드립니다. 댓글(2) 역삼껄깨이 2023-01-13 744 57
33690 死法部 犬法院, ‘誤 判決部‘로 개명(改名)해야할 판!… 댓글(1) inf247661 2023-01-13 510 17
33689 지만원 박사 신간 도서: 5.18작전, 북이 수행한 결… 댓글(1) 국가충성 2023-01-13 423 42
33688 김일성 장학생들에게 장악된 사법부를 방치할 것인가 ? 댓글(2) jmok 2023-01-13 517 59
33687 위대한 호연지기 지만원 박사님 댓글(2) 의병신백훈 2023-01-13 599 60
33686 지만원 박사님의 마지막 말씀 영상(대법원에서) 댓글(1) 국가충성 2023-01-13 586 57
33685 이 사실을 널리 알립시다! 댓글(4) 돋을볕 2023-01-13 670 61
33684 지만원박사 이용하여 윤석렬정부공격하는 글쓴이"비바람"위… 댓글(1) 대왕고래 2023-01-13 775 34
33683 지만원 박사님의 대법원 판결에.. 댓글(1) 한글말 2023-01-13 637 60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