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역의 장병들에게 고하는 노병들의 고뇌/ 당부(완) > 자유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자유게시판 목록

현역의 장병들에게 고하는 노병들의 고뇌/ 당부(완)

페이지 정보

작성자 인강11 작성일22-12-21 20:09 조회3,954회 댓글2건

본문

지나온 시절,  이 노병은  어떤 어려움과 고통이 있는 경우에도 국방임무를 

수행해 왔다는  나름의 긍지로 자랑-즐거움-보람(“자즐보”)의 발동을 걸고
밝게 살아보려고 노력을 하며  하고 싶은 말 들을 글로 써보기도 해 왔었으나

국군 통수권자가 국군의 선배 장병들을 양민학살의 주범으로 몰아가고
대통령이 대한민국의 건국일과 정통성을  부정하는 기막힌 현상 속에서
쌓이고 쌓인 오랜 우울증으로 최근에는 기력과 기억력도  많이 떨어져
지금은 글쓰기도  힘들어진 것이   많은 노병들의 고뇌가 되었습니다.

선거로 대통령을 뽑았으면 여야의  정당  혹은 좌파 우파의 국민구분 없이
일단은 모두 함께 환영하는 허니문 기간도  있어야 하는 데도 불구하고
야당은 시작부터  대통령탄핵을 운운하니 많은 노병들의 고뇌는 커만 갑니다.

그러나 현역의 국군 후배 여러분들만은 어떤 경우에도 이  우울증은 떨처버리고
새로 뽑은 대통령 휘하에서 힘껏 가슴펴고 대한민국 국군의 “자즐보'로 굳게뭉쳐
 “철경만대”의 임무완수를 해야겠기에 노병들의 당부를 모아 이 글을  씁니다.

 

 “철경만대”는 6.25의 불법 기습 남침을 감행해 왔던  DMZ 북방의  인민군대가
오늘의 사회혼란을 틈타  오늘 밤에도  내일 새벽에도 국군복장으로 위장을 하고 

 5.18 때처럼 온갖 선전선동과 기만으로 공격할 수도 있다는 가능성에 두 눈부릅뜨고

“(철)저한 (경)계로 (만)반의 (대)비 태세를 항상 갖출 것을 강조하는 줄임말입니다.

이 글을 쓰게 된  또 다른 동기 하나는 최근 짧은 영문 구절을 접하고
묘한 충격을 느꼈기에 그 충격을 장병 여러분들과 공유하고 싶어서 입니다.

 ** 8 LOVING AFFIRMATIONS TO TELL YOURSELF EVERY DAY **

*I am a good person and am confident in who I am.
*I trust myself completely and have faith in the decisions I make.
*I am powerful and strong.
*I am proud of myself because I am doing my best.
*I matter and the things I do matter.
*I am positive person and attract positivity.
*I forgive myself for any mistakes I have made in the past.
*I believe in myself, my visions, and my dreams.
           --------------------------------------
 ** 매일 스스로에게 말할 ‘자기 사랑’ 8 확언(다짐) **

* 나는 좋은 사람이며 내가 누구 인가를 자신한다.
* 나는 나를 자신하며 내가 한 결심을 믿는다.
* 나는 활동적이며 강하다.
* 나는 최선을 다하기 때문에 내 자신이 자랑스럽다.
* 나는 중요한 사람이며 내가 하는 일도 중요하다.
* 나는 확실한 사람이며 긍정을 이끌어낸다.
* 나는 자신이 범했던 과거의 어떤 실수도 용서를 한다.
* 나는 내 자신과, 나의 시각과, 나의 꿈을 믿는다.
         ---------------------------------------
이 '자기사랑'의 확언이란 어휘 자체의  존재를 모른 군복을 벗은  이 노병은
현역의 장병들이 이 뜻을 음미하고 몸으로 다짐하며 병영생활을 하게 된다면
여러분의 소속 부대는 여러분 자신들의  개인 발전으로 세상의 어떤 대학보다도
더 훌륭한 젊은이의 도장이 될 수 있겠다는 확신을 갖고 이  글을 쓰는 것입니다.

자기 자신을 확실히 사랑하고 믿으며 자신의 가슴을 힘껏 펼 수 있는 사람만이
부대의 전우와 집안의 배우자와 아들 딸도 힘껏 훌륭히 사랑할 수 있을 것이고
자랑스런 우리들 나라, 자유 대한민국도 튼튼히 지킬 수 있을 것이기 때문입니다.

자신의 입으로 즐겁게 발음하는 말은 점차 자기 신념화되어 행동으로 나타납니다.
이 노병은 현역으로 있을 때 장병들의 제식훈련이나 단체구보를 할 때에는 항상
“하나 둘 셋 넷”의 숫자 대신에 “철경만대!” “영감제안!” 등을 복창토록 했었는데
부대 구성원의 화목단합 증진과  부대의 전투준비태세의 유지에 기여했었습니다.

“영감제안”은 “환(영)하고 (감)사하며 (제)잘못이요 미(안)합니다”의 줄임말로
‘제안’(건의)을 할 땐 ‘영감’(집안에선 할아버지, 부대에선 차차 상급자가 영감)의
관심과 시각도 확실히 알고 제안할 것을 강조하고자 창안한 신조어였습니다.

장병 여러분들이 ‘자기사랑’ 확언을 자신에게 매일 입으로 즐겁게 다짐을 하고
상호간에 "영감제안" "상장인격"하며 “철경만대”의 임무수행으로 “자즐보” 발동을
걸기만 하면  여러분 부대는 세계제일의 청년도장,  국군은 세계의 최강군이 될 것입니다.

 "자기사랑 확언"과 “영감제안” "상장인격"이 여러분들의 입으로 우리 사회로 전파되면
국회의원들의 난장판 당파싸움도,  사회내부의 각종 분규 폭동도 크게 줄어들게 되면서
우리나라는 법 질서를 잘 지켜 발전하는 세계의 모범국으로 우뚝 서게 될 것입니다.

대한민국의 자유시민들이 '자기사랑'의  확언을 저마다 매일 입으로 즐겁게 말하면서
서로간에 "영감제안" 과 "상장인격"의 꽃을 피을 때, 북쪽의 인민도 따라 닮지 않을까요?
일당독재의 공산주의 사회에 자기사랑, 영감제안, 상장인격의 꽃이 피어나진 못하겠지만
세습독재가 유지되는 한 대한민국 국군은 끝까지 끝까지 "철경만대!" "철경만대!" 입니다.

광화문과 삼각지로 태극기와 육해공 해병대의 각군 깃발을 들고 집결했던 예비역들과

전국의 각지에서 태극기와 성조기를 들고 모였던  애국시민들의 열정과 함성으로 

 

대한민국의 자랑스러운 '참 자유민주투사'!!   현역의 육해공, 해병 국군 장병 만세!!!
그리고 6.25와 월남전에서 함께 싸워 자유를 지킨!!   혈맹의 주한 미 동맹군 만세!!!
삼천리 금수강산 무궁화 동산,  하느님이 보우하사!!  자유 대한민국 만세, 만만세!!!

2022.12. 31. 21:30

(예) 육소장 한광덕

제주 4.3사건 재정립 시민연대 고문

www.rokfv.com 인강칼럼


추신:  (상장)받는 (인격)은 (상)대방의 (장)점을 (인)정하고 격(려)하는 것

 



 

댓글목록

인강11님의 댓글

인강11 작성일

1. 광화문,  삼각지로  집결하여 태극기와  각군의  깃발,  각 기별 동기회 등의 깃발을 들고 많은  예비역들이
함성을 지를 때에 함께  느껴야 했던  소회의  일단을  현역의 후배 장병들에게 알리고 싶어 시작한  글이었는데 ------
지난 12.1일 최초안을  게재한 후 그동안 10회를 넘는 보완 작업이  있었습니다. 
여러 동기생들,  특히 갑종장교 전우회장 박훤재 장군/장로와는 한 동네에 살면서  많은 대화도 나누고  콤퓨타
자판도 함께 누르며  특별한 관심과 조언이 있었음을  밝히며  감사합니다.

2. 한편 거의 같은 내용의 글을 반복해서 읽는  불편을 감수했던 시스템의 독자들에게  미안함을  표합니다.
앞으로 더 이상의 보완 작업은  없을 터이니  모든 것을 덮어 주시고  주변의 지인들에게 전파하는 수고를  당부합니다. 

오늘 우리 사회의  혼란상은  1979년 10월  박정희 대통령 서거 후의  혼란을 초월하며 DMZ 북방의 인민군은
이 혼란을  결코 바라 보고만  있지는 않을 것입니다.  지금이야말로  현역의 국군 장병들이  큰 눈을 뜨고                                               
 굳게 하나로  뭉쳐 저마다 "자기사랑"을 다짐하며  "영감제안"과 "상장인격"으로  "철경만대" 할 때입니다. 
육해공 해병의  국군 장병들이 " 철경만대"를 하기만 하면  당파 싸움만 하던  우리의 여/야  국회의원들도
제 정신을 차릴 것이고 제 구실을 다하게 되지 않을까요? 희망을 가저봅시다.

kernel님의 댓글

kernel 작성일

사단장 시절 강조했던 신념과 지휘철학, 근래5~6년간 나라사랑 광화문 집회 등을 통해 국군장병들이 취해야할 정신자세에 대한 우국충정의 글이 널 리 장병들에게 전파되길 바랍니다. 仁江!늘 수고가 많습니다. 장병들을 믿고 너무 심려마시기 바랍니다.

자유게시판 목록

Total 1,862건 1 페이지
자유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862 5·18진상규명위는 답정너? (2분만 시간을 내셔서 꼭… 댓글(3) Monday 2023-01-05 14768 48
1861 지만원 메시지, 당국에 전달 방안 댓글(8) sunpalee 2023-12-17 11037 54
1860 대통령 장모님도 예우하고 월남전 참전용사도 예우해야..… 댓글(3) Pathfinder12 2023-12-16 10530 47
1859 지만원博士님 성탄절特別赦免된다. 댓글(2) 지만원무죄 2023-12-15 10399 35
1858 10.26(박대통령 시해)-12.12(전두환 저지)-5… 댓글(2) jmok 2023-12-14 9972 33
1857 美,2024 회계년도 국방수권법안 통과. 댓글(2) 용바우 2023-12-17 9675 32
1856 어제, 傍聽 落穗(방청 낙수).(削.豫} 댓글(3) inf247661 2023-12-13 9221 29
1855 빨갱이들의 사법고시 침투역사가 밝혀진다. 댓글(3) 용바우 2023-12-20 8951 76
1854 사전투표 위헌 인정은 헌법재판소 부활의 길! 댓글(2) 이팝나무 2023-12-19 8939 45
1853 ‘5·18은 北 개입 공산폭동’ 게시글 첫 무혐의 댓글(5) 의병신백훈 2023-11-10 8661 70
1852 방송통신심의위원회가 5.18북한군 관련 자료를 대거 삭… 댓글(3) 비바람 2023-03-06 8565 221
1851 이준석-인요한을 주인공으로 묘사하는 선동 악마들! 댓글(3) 청원 2023-11-12 7879 57
1850 예리(銳利)한 시국진단과 대정부 제언(提言)들 댓글(1) stallon 2023-12-01 7700 71
1849 내용증명 윤석열 대통령님의 성공을 위한 보성국사(普晟國… 댓글(2) 제주훈장 2023-11-10 7493 30
1848 내년 4⸱10총선, 반드시 투개표 조작한다! 댓글(5) 이팝나무 2023-11-13 7339 56
1847 17개, '광역시 & 도', 選管委 長들! 댓글(3) inf247661 2023-06-03 7300 19
1846 인요한, 지금 무슨 짓 하고 있나? 댓글(7) 청원 2023-11-10 7205 42
1845 더러운 평화가 이기는 전쟁보다 낫다 ? jmok 2023-11-09 7134 31
1844 문재인이 적장에 건넨 USB 정보공개 소송이 진행중이다… 댓글(2) 용바우 2024-03-21 7128 44
1843 지만원 박사의 영육간 건강 축원합니다. 댓글(1) sunpalee 2023-11-30 7028 41
1842 부정선거를 막는 방법 제안... 댓글(2) Pathfinder12 2024-03-21 7016 38
1841 구국의 12ㆍ12 진실을 말한다. 왕영근 2023-12-12 6951 35
1840 문화일보 광고.(非常事態宣布와 從北.左翼 掃蕩促求 國民… 댓글(1) inf247661 2023-03-24 6907 17
1839 대법원, 이제까지의 부정선거에서 공범임을 자인 댓글(2) 이팝나무 2023-11-28 6901 63
1838 (수정/증보) 숙명(宿命)의 하이라루. {暗殺당하신 故… 댓글(4) inf247661 2023-02-16 6873 14
1837 시스템크럽 회원 여러분들께. 댓글(5) stallon 2023-12-03 6819 91
1836 박해를 당하고... 댓글(3) sunpalee 2023-11-29 6804 42
1835 인요한에게 맞짱토론 신청하는 방송 대본 사이트 댓글(1) 시사논객 2024-01-31 6803 31
1834 자유당 ≠ 자유통일당 댓글(2) inf247661 2024-03-14 6591 13
1833 풍전등화의 대한민국 이대로 둘것인가. 댓글(10) 용바우 2023-11-26 6565 60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