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승화 전 육군참모총장에 대한 장세동씨의 공개장 | 정승화측 12·12 장성들의 육성통화 > 자유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자유게시판 목록

정승화 전 육군참모총장에 대한 장세동씨의 공개장 | 정승화측 12·12 장성들의 육성통화

페이지 정보

작성자 시사논객 작성일22-12-22 04:21 조회5,123회 댓글5건

본문

 

https://www.youtube.com/watch?v=OgClxpNKZYE&list=PLy1djSD3FaRzS3QJXQYnNp-Wdi8h4BFai

0:00 정승화 전 육군참모총장에 대한 장세동씨의 공개장

50:40 1979년 12월 12일 밤 정승화측 장군들, 장태완 수경사령관과 이건영 3군사령관의 통화

만약 1995년 겨울에 장세동씨의 이 공개장이 여러 언론에 보도되었더라면 역사는 달라졌을 것이고, 김영삼 정부의 역사거꾸로세우기 재판은 맥없이 허물어졌을 것이다. '정승화에 대한 장세동의 공개장'은 그만큼 위력 있는 팩트 폭격이요, 우렁찬 웅변이었다. 그러나 몹시 안타깝게도 여론몰이 인민재판하는 가짜뉴스가 성행하던 1995년 11월에 이 진실의 외침은 정론지 한국논단에만 실렸기에 대다수의 국민들은 장세동씨의 이런 장문의 주옥같은 공개장이 있었다는 사실을 전혀 몰랐다.

조갑제는 누구인가? 2002년에 조갑제는 보수 우파 지도자로 우뚝 섰다. 그러나 불과 7년 전이었던 1995년에 12·12 장성들의 녹음 테이프로 군사반란 프레임을 만들어서 김영삼 정부의 역사거꾸로세우기 재판에 기여하고, 김대중 세력이 커지게 한 인물이 조갑제였다. 우리가 이 영상 50:40 에사 정승화측 12·12 장성들의 육성통화를 직접 듣고 판단해 보자.  



댓글목록

jmok님의 댓글

jmok 작성일

육군 참모총장 정승화가 김재규의 범행장소 궁정동 안가에서 50m 떨어진 장소에서 기다렸다는 점도, 김재규의 범행후 육본으로 함께 깄다는 점도, 김재규의 요구에 따라 참모총장이 비상계엄을 준비했다는 것도 정승화가 김재규의 배후나 공범자나 사후 김재규의 편에 서지 않았다면 정승화의 일련의 행동은 있을 수 없다고 봄.
따라서 전두환 보안사령관의 정승화 체포는 정당한 조치였고, 전두환은 김재규 일당의 구테타에서 나라를 지켜낸 것이라 판단함.
당시 본인은 독일에 장기 체류중이었는데 외신은 국내 언론을 전두환 소장에 대해 의혹을 품었으나 위 일련의 사태로 보아 전두환의 정승화 체포는 목숨을 건  위국 충정의 조지였다고 확신함

inf247661님의 댓글

inf247661 작성일

부산에 살 적인데요; '장 세동' 경호실장이 국회청문회에 출두 소환되어져 국회의원들에게 집중 포화, "당신이 지금도 경호실장인줄 아쇼? 말하쇼! 말해!" 라고, 질문 답변 요구 독촉 압박 당하지만, 모두가 완전 K.O 패! ,,. 난 않 보다가, 사람들이 길에서 삥 둘러싸고 모여있기에, 보니 청문회 중계더라. ,,. "내가 한 번 입만 뻥끗했다하면 지구가 흔들려!" 하자 질문하던 야당 롬은 '어, 어, 어' 하고 아가리만 벌리고 말을 못하자, 시민들 반응은 : "예라잇! 저 땃 것들이 국회의원이랍시구! ,,. 다 관 둬야되!  병신ㄱ닽은 새끼들! ,,. "
약속이나 한듯 모조리 일제히 해산하더라. ,,.
어떤 젊은 청년은, "야!, 장 세동, 거 참, 야, 정말 대단하구먼! ,,. "    감탄 불금! ,,,.    ^ )^    /////

시사논객님의 댓글

시사논객 작성일

조갑제는 도대체 어떤 사람인가? 북한에서 남파간첩 50명보다 조갑제 한 명이 낫다고 말한 때가 바로 조갑제가 '12.12 사건 장군들의 현장육성' 테이프 장사하면서 그 테이프가 군사반란 증거라며, 12.12는 군산반란이라는 프레임을 만들었던 때였다. 남파 간첩 50명도 할 수 없는 일을 조갑제가 해냈다. 박정희 대통령 시해사건 수사에 조갑제가 군사반란 프레임을 씌운 그때부터 한국 보수는 몰락하고, 간첩이 민주유공자 보상을 받는 세상이 되었다. 그 프레임을 만들어 조갑제는 테이프와 월간조선을 많이 팔았지만 도대체 그 테이프 어디에 군사반란 증거가 있는가? 박정희 대통령 시해사건 수사에 군사반란 프레임을 씌운 조갑제가 박정희 책을 엄청 많이 파는 흥행에 성공하였다. 그러나 박정희 대통령 시해사건 수사에 군사반란 프레임을 씌워 흥행에 성공한 자가 자기가 쓴 박정희 책을 파는 흥행에도 성공하는 모순이 이해가 되는가? 도대체 조갑제는 어떤 사람인가?

jmok님의 댓글

jmok 댓글의 댓글 작성일

조갑제가 박정희에 관한 책을 쓰기 전 조갑제는 박정희에 대해 부정적 인물이었다고 쭈~욱 기억하고 있다.
그런데 그후 조갑제의 바정희에 대한 (긍정적인) 책이 나오기 시작하여 매우 혼란 스러웠다.
그것이 나의 조갑제에 대한 생각이다

장여사님의 댓글

장여사 작성일

조갑제기자는 5.18을 잘못증언한자다.
23일날 광주에들어오신분이 21일 5.18핵심상황은
자신이직접 본상황이아니고 호남인들에게 들은정보다.
지금이라도 장갑차까지 타고다니며 국군과열심히 싸우다가
시민군이쏜 카빈총으로 사망했다는것이
민주화운동인지 해명합시다.

자유게시판 목록

Total 1,909건 1 페이지
자유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909 5·18진상규명위는 답정너? (2분만 시간을 내셔서 꼭… 댓글(3) Monday 2023-01-05 14873 49
1908 지만원 메시지, 당국에 전달 방안 댓글(8) sunpalee 2023-12-17 11111 54
1907 대통령 장모님도 예우하고 월남전 참전용사도 예우해야..… 댓글(3) Pathfinder12 2023-12-16 10606 47
1906 지만원博士님 성탄절特別赦免된다. 댓글(2) 지만원무죄 2023-12-15 10481 35
1905 (削豫) 고 '김창룡'장군님 해방 직후 삼팔선 남하 후… inf247661 2023-03-03 10127 16
1904 10.26(박대통령 시해)-12.12(전두환 저지)-5… 댓글(2) jmok 2023-12-14 10024 33
1903 美,2024 회계년도 국방수권법안 통과. 댓글(2) 용바우 2023-12-17 9720 32
1902 어제, 傍聽 落穗(방청 낙수).(削.豫} 댓글(3) inf247661 2023-12-13 9273 29
1901 빨갱이들의 사법고시 침투역사가 밝혀진다. 댓글(3) 용바우 2023-12-20 9017 76
1900 사전투표 위헌 인정은 헌법재판소 부활의 길! 댓글(2) 이팝나무 2023-12-19 8989 45
1899 ‘5·18은 北 개입 공산폭동’ 게시글 첫 무혐의 댓글(5) 의병신백훈 2023-11-10 8724 70
1898 방송통신심의위원회가 5.18북한군 관련 자료를 대거 삭… 댓글(3) 비바람 2023-03-06 8621 221
1897 이준석-인요한을 주인공으로 묘사하는 선동 악마들! 댓글(3) 청원 2023-11-12 7929 57
1896 예리(銳利)한 시국진단과 대정부 제언(提言)들 댓글(1) stallon 2023-12-01 7748 71
1895 내용증명 윤석열 대통령님의 성공을 위한 보성국사(普晟國… 댓글(2) 제주훈장 2023-11-10 7567 30
1894 내년 4⸱10총선, 반드시 투개표 조작한다! 댓글(5) 이팝나무 2023-11-13 7412 56
1893 친일(親日)과 용일(用日)의 생각차이 댓글(6) 푸른소나무 2024-04-12 7390 22
1892 17개, '광역시 & 도', 選管委 長들! 댓글(3) inf247661 2023-06-03 7366 19
1891 투개표조작 부정선거가 계속되는 이유 댓글(2) 이팝나무 2024-04-12 7314 39
1890 인요한, 지금 무슨 짓 하고 있나? 댓글(7) 청원 2023-11-10 7266 42
1889 문재인이 적장에 건넨 USB 정보공개 소송이 진행중이다… 댓글(2) 용바우 2024-03-21 7210 44
1888 더러운 평화가 이기는 전쟁보다 낫다 ? jmok 2023-11-09 7203 31
1887 '사전투표' 도입 후, 단 한번도 이긴 적 없는 총선.… 댓글(4) 국검 2024-04-13 7096 44
1886 부정선거를 막는 방법 제안... 댓글(2) Pathfinder12 2024-03-21 7091 38
1885 지만원 박사의 영육간 건강 축원합니다. 댓글(1) sunpalee 2023-11-30 7085 41
1884 구국의 12ㆍ12 진실을 말한다. 왕영근 2023-12-12 7008 35
1883 문화일보 광고.(非常事態宣布와 從北.左翼 掃蕩促求 國民… 댓글(1) inf247661 2023-03-24 7005 17
1882 (수정/증보) 숙명(宿命)의 하이라루. {暗殺당하신 故… 댓글(4) inf247661 2023-02-16 6985 14
1881 대법원, 이제까지의 부정선거에서 공범임을 자인 댓글(2) 이팝나무 2023-11-28 6949 63
1880 시스템크럽 회원 여러분들께. 댓글(5) stallon 2023-12-03 6885 91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