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승화 전 육군참모총장에 대한 장세동씨의 공개장 | 정승화측 12·12 장성들의 육성통화 > 자유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자유게시판 목록

정승화 전 육군참모총장에 대한 장세동씨의 공개장 | 정승화측 12·12 장성들의 육성통화

페이지 정보

작성자 시사논객 작성일22-12-22 04:21 조회5,082회 댓글5건

본문

 

https://www.youtube.com/watch?v=OgClxpNKZYE&list=PLy1djSD3FaRzS3QJXQYnNp-Wdi8h4BFai

0:00 정승화 전 육군참모총장에 대한 장세동씨의 공개장

50:40 1979년 12월 12일 밤 정승화측 장군들, 장태완 수경사령관과 이건영 3군사령관의 통화

만약 1995년 겨울에 장세동씨의 이 공개장이 여러 언론에 보도되었더라면 역사는 달라졌을 것이고, 김영삼 정부의 역사거꾸로세우기 재판은 맥없이 허물어졌을 것이다. '정승화에 대한 장세동의 공개장'은 그만큼 위력 있는 팩트 폭격이요, 우렁찬 웅변이었다. 그러나 몹시 안타깝게도 여론몰이 인민재판하는 가짜뉴스가 성행하던 1995년 11월에 이 진실의 외침은 정론지 한국논단에만 실렸기에 대다수의 국민들은 장세동씨의 이런 장문의 주옥같은 공개장이 있었다는 사실을 전혀 몰랐다.

조갑제는 누구인가? 2002년에 조갑제는 보수 우파 지도자로 우뚝 섰다. 그러나 불과 7년 전이었던 1995년에 12·12 장성들의 녹음 테이프로 군사반란 프레임을 만들어서 김영삼 정부의 역사거꾸로세우기 재판에 기여하고, 김대중 세력이 커지게 한 인물이 조갑제였다. 우리가 이 영상 50:40 에사 정승화측 12·12 장성들의 육성통화를 직접 듣고 판단해 보자.  



댓글목록

jmok님의 댓글

jmok 작성일

육군 참모총장 정승화가 김재규의 범행장소 궁정동 안가에서 50m 떨어진 장소에서 기다렸다는 점도, 김재규의 범행후 육본으로 함께 깄다는 점도, 김재규의 요구에 따라 참모총장이 비상계엄을 준비했다는 것도 정승화가 김재규의 배후나 공범자나 사후 김재규의 편에 서지 않았다면 정승화의 일련의 행동은 있을 수 없다고 봄.
따라서 전두환 보안사령관의 정승화 체포는 정당한 조치였고, 전두환은 김재규 일당의 구테타에서 나라를 지켜낸 것이라 판단함.
당시 본인은 독일에 장기 체류중이었는데 외신은 국내 언론을 전두환 소장에 대해 의혹을 품었으나 위 일련의 사태로 보아 전두환의 정승화 체포는 목숨을 건  위국 충정의 조지였다고 확신함

inf247661님의 댓글

inf247661 작성일

부산에 살 적인데요; '장 세동' 경호실장이 국회청문회에 출두 소환되어져 국회의원들에게 집중 포화, "당신이 지금도 경호실장인줄 아쇼? 말하쇼! 말해!" 라고, 질문 답변 요구 독촉 압박 당하지만, 모두가 완전 K.O 패! ,,. 난 않 보다가, 사람들이 길에서 삥 둘러싸고 모여있기에, 보니 청문회 중계더라. ,,. "내가 한 번 입만 뻥끗했다하면 지구가 흔들려!" 하자 질문하던 야당 롬은 '어, 어, 어' 하고 아가리만 벌리고 말을 못하자, 시민들 반응은 : "예라잇! 저 땃 것들이 국회의원이랍시구! ,,. 다 관 둬야되!  병신ㄱ닽은 새끼들! ,,. "
약속이나 한듯 모조리 일제히 해산하더라. ,,.
어떤 젊은 청년은, "야!, 장 세동, 거 참, 야, 정말 대단하구먼! ,,. "    감탄 불금! ,,,.    ^ )^    /////

시사논객님의 댓글

시사논객 작성일

조갑제는 도대체 어떤 사람인가? 북한에서 남파간첩 50명보다 조갑제 한 명이 낫다고 말한 때가 바로 조갑제가 '12.12 사건 장군들의 현장육성' 테이프 장사하면서 그 테이프가 군사반란 증거라며, 12.12는 군산반란이라는 프레임을 만들었던 때였다. 남파 간첩 50명도 할 수 없는 일을 조갑제가 해냈다. 박정희 대통령 시해사건 수사에 조갑제가 군사반란 프레임을 씌운 그때부터 한국 보수는 몰락하고, 간첩이 민주유공자 보상을 받는 세상이 되었다. 그 프레임을 만들어 조갑제는 테이프와 월간조선을 많이 팔았지만 도대체 그 테이프 어디에 군사반란 증거가 있는가? 박정희 대통령 시해사건 수사에 군사반란 프레임을 씌운 조갑제가 박정희 책을 엄청 많이 파는 흥행에 성공하였다. 그러나 박정희 대통령 시해사건 수사에 군사반란 프레임을 씌워 흥행에 성공한 자가 자기가 쓴 박정희 책을 파는 흥행에도 성공하는 모순이 이해가 되는가? 도대체 조갑제는 어떤 사람인가?

jmok님의 댓글

jmok 댓글의 댓글 작성일

조갑제가 박정희에 관한 책을 쓰기 전 조갑제는 박정희에 대해 부정적 인물이었다고 쭈~욱 기억하고 있다.
그런데 그후 조갑제의 바정희에 대한 (긍정적인) 책이 나오기 시작하여 매우 혼란 스러웠다.
그것이 나의 조갑제에 대한 생각이다

장여사님의 댓글

장여사 작성일

조갑제기자는 5.18을 잘못증언한자다.
23일날 광주에들어오신분이 21일 5.18핵심상황은
자신이직접 본상황이아니고 호남인들에게 들은정보다.
지금이라도 장갑차까지 타고다니며 국군과열심히 싸우다가
시민군이쏜 카빈총으로 사망했다는것이
민주화운동인지 해명합시다.

자유게시판 목록

Total 1,870건 3 페이지
자유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810 '公的 監視'가 있으므로 '구속 령장 승인' 필요 무?… 댓글(1) inf247661 2023-09-27 5566 28
1809 r기록영화 "건국전쟁" 관람후기 댓글(2) stallon 2024-02-11 5504 52
1808 518진실찾기 성공하였다. 댓글(2) 진실찾기 2024-01-08 5500 56
1807 이 번 선거는 할 말이 없네~ 탈출은지능순 2024-04-11 5486 38
1806 김 대 중을 지지하다니, 참 답답한 쓰레기들이 … 댓글(1) aufrhd 2024-01-29 5434 56
1805 (펌)대구서 공천받은 '친박' 후보‥"5·18은 학살 … 댓글(1) 푸른소나무 2024-03-08 5381 37
1804 이재용 회장을 집요하게 구속하려 한 한동훈과 김경율 댓글(2) Pathfinder12 2024-02-09 5346 57
1803 希望이 보이는가? 댓글(2) aufrhd 2024-01-13 5343 20
1802 5,18 광주 민주화 운동(민주화=DPRK化) 맞다. 댓글(3) aufrhd 2023-12-07 5334 47
1801 개인 도장을 날인하지 않은 것은 선거 무효 사유 댓글(3) Pathfinder12 2024-04-06 5325 37
1800 아무튼 5.18은 민주화운동(=폭동)이 맞다 댓글(3) aufrhd 2024-02-04 5319 55
1799 정치꾼에게 농락 당하는 부끄러운 유권자 댓글(1) jmok 2024-04-11 5315 29
1798 전두환과 하나회 댓글(2) 역삼껄깨이 2024-03-07 5312 40
1797 발 빠른 조성 ~ 김오랑 댓글(3) aufrhd 2023-12-12 5307 31
1796 국부 이승만과 박정희 대통령의 5.16혁명 (퍼온 글) 댓글(1) aufrhd 2024-01-21 5305 26
1795 이게 나라냐? 댓글(2) aufrhd 2024-01-05 5290 34
1794 . 댓글(1) 도도 2024-01-21 5286 25
1793 의인 두 분 댓글(1) 역삼껄깨이 2024-04-05 5278 44
1792 . 댓글(3) 도도 2024-02-03 5272 32
1791 다큐소설(2) - 나는 이렇게 다큐소설글 쓰고싶다. 댓글(2) 지만원무죄 2024-01-05 5262 21
1790 스카이 데일리 언론기관지 배포 왕영근 2024-02-10 5246 32
1789 (削豫) 고 '김창룡'장군님 해방 직후 삼팔선 남하 후… inf247661 2023-03-03 5231 15
1788 각하께서 편히 쉬실 곳으로 가십니다. 댓글(1) 탈출은지능순 2023-11-16 5226 71
1787 큰 박사님! 댓글(5) 방울이 2024-02-05 5202 56
1786 ‘북한 김정일’을 만났었던 김대중 노무현 문재인 박근혜… 댓글(6) 지만원무죄 2024-01-12 5176 26
1785 kbs가 북괴방송이 된 듯하다. 댓글(2) aufrhd 2024-02-02 5157 53
1784 '날리면' 판결의 의미: MBC 채널 취소도 검토해야.… 댓글(3) Pathfinder12 2024-01-14 5116 42
1783 다큐소설(1) - 나는 이렇게 다큐소설글 쓰고싶다. 댓글(2) 진실찾기 2024-01-05 5114 30
1782 한없이 반복되는 망국의 전조증 (2024.01.26) 댓글(1) 청원 2024-01-26 5090 30
1781 숙성(熟成)기간이 긴 술일수록 더 귀하고 비싸다. stallon 2024-01-24 5089 38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