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만원과 소크라테스 > 자유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자유게시판 목록

지만원과 소크라테스

페이지 정보

작성자 의병신백훈 작성일23-02-02 16:31 조회2,483회 댓글5건

본문

83세 지만원 박사가 2년 징역형의 실형을 받고 투옥되었다.

투옥되기 하루전날 심정을 밝히는 글 제목이 “ 감옥으로 2년간 소풍간다”였다. 

“ 악법도 법이다” 라면서 자기를  처벌한 법이 악법임을 강조한 소크라 테스가 연상이 된다.

소크라테스는 플라톤, 아리스토텔레스 라는 인류사의 철학자를 키워내었다.

그것과 마찬가지로  천재 수학박사 지만원 박사의 시스템 철학도

많은 후학들이 지켜내고 키워 나갈 것이라 확신 하면서 이글을 남긴다

대법원 판사는 명예훼손죄가 그리도 중하여서 83세 노인에게 실형을 선고하였다는 것인가

더 악질죄를 지어도 집행유예 하는 것이 다반사이거늘

실형을 선고하는 것은 의도적인 재판이 아닌바에야 이럴수는 없는 것이다.

의병은 대한민국의 법치의 수준에 기가막혀 막막할 뿐이다.

의병의 무력함이 짓누르는 자괴감에 허우적 거릴 뿐이었다. 

이래서는 안된다. 그냥 있어서는 안된다. 백면서생이 할 수 있는 일이 무엇일까?

잠 못이루는 밤이 겹치다가 나온 것이 의병의 생각을 글로써 나마 세상에 남기라 였다

노정희라는 대법관이 쓴 판결문을 보았다, 의로운 분노가 끓어 오른다

의병은 당당히 역사와 후손에 노정희를 역사적으로 단죄하여 줄것을 감히 요청한다

그래서 글을 쓰고 남기고자 하는 것이다

하늘과, 역사와, 후손들에게 노정희이름을 벌하여 줄것을 요청코자 한다.

판결문에 사건이 5건인데, 4건은 명예훼손이고, 일부는 폭행죄라는 것이다. 

고령인 지만원 박사가 폭행을 했다는 것도 비상식이다.

집단으로 지만원 박사에게 린치를 가하는 광주단체에게 붙잡힌 몸을 빼내려 뿌리치는 것도 폭행이락 말인가.

정당방위는 통하지 않은 특정지역의 사람들인가.

지만원 박사는 수감되기전에 노정희 판결문에 불법사항을 지적하였다'

11년전 대법원 판결을 뒤집어서 쓴  것이라고 명확히 지적하고 글을 남기고 옥중으로 갔다. 

재심사유에 해당된다는 것도 명확하게 지적하였다

지만원 박사는 [5.18작전 북이 수행한 결정적 증거 42개]를 도서로 출간 하여 법정에 증거자료로 제출하였다.

그럼에도 노정희는 판결문에 한 건도 반박하지 않고 있다.

피고인에 무죄를 증거하는 주장 42개에 대해서 반박을 못한다면,

그자신도 판결문이 억지라는 것을 국민과 역사앞에 자백한 것이라고 의병은 확신 하는 것이다.

애국민들에게 간절히 바란다.

지금 서점에 가서 [5.18작전 북이 수행한 결정적 증거 42개] 도서 구입하고 독서하고 지인들에게 선물하기를 적극 권장 한다.

그게 바로 애국운동이다.

서점에서는 진열도 안하다가 고객이 찾아야 내놓는 다는 이야기도 들었다.

대한민국이 어쩌다가 이런 망국병, 중병에 걸렸지만 이를 치료하는 것은 오로지 애국민의 각성에 달려 있다. 

지금 바로 서점이나 인터넷으로 가서 지만원 박사가 대법원 법정에 제출한

[5.18작전 북이 수행한 결정적 증거 42개] 이책을 구입하는 것이 나라를 살리는 애국활동이다

인류 공동체에 진정한 지식인 소크라 테스와 버금가는

대한민국의 시스템 공학 천재 지만원 박사에 국민된 도리로 최소한의 응원이 되는 것이다.

그것을 읽어보면 노정희라는 법치 가면을 쓴 악인이라는 평가에 방점을 찍을 것이라고 확신한다.   

 

2023년 2월 2일 호학서원  신백훈

댓글목록

inf247661님의 댓글

inf247661 작성일

'악법도 법이다.'라는 말을 '소크라테스'는 하지 않았다는 말을 들은 적 있읍니다만! ,,.  우리들 1가지 반성(?)할 점은,,. 이런 억울 통탄할 유사 사례가 "석궁 사건 '김 명호'수학박사" 에게서 이미 있었죠. ,,.    그가 얼마나 통탄했었겠읍니까요, 지금도요,  https://cafe.daum.net/myunghonimsarang      국민들 무관심 & 무지,,.  석궁 사건 '김 명호'수학 교수가 다소 좀 맘에 않 드는 점도 있음은 부인할 수 없지만, 그가 당하는 고통과 분노와는 우리와 흡사하죠. ,,.  그 때, 과연 얼마나 많은 관심과 위로를 해 줬었던가요? ,,.    다만 그는 순수한 '수학 문제 오류 출제 적발' 및 '경찰.검사.판사'들의 협동작전성 불법 재판 테러식 행동들! ,,. 우리 '지 만원'박사님은 '순수하신 애국 정치적 요소'에 '재판 불법 진행' 반박 증거 미 제시 & 합당한 판결 이유 전혀 없는 '판결!' 이라는 점이죠. ,,.  그러나, '진실'은 언제고 '불변'이니만큼, 반드시 밝혀지고 하나님에게 해당 '경찰.검사, 판사' 련롬들은 꼭 천벌을 받을 것임을 저는 확신합니다. ,,.  https://ko.wikipedia.org/wiki/1995%EB%85%84_%EC%84%B1%EA%B7%A0%EA%B4%80%EB%8C%80%ED%95%99%EA%B5%90_%EC%9E%85%ED%95%99%EC%8B%9C%ED%97%98_%EC%98%A4%EB%A5%98_%EC%82%AC%EA%B1%B4        아멘~!      ///////

jmok님의 댓글

jmok 작성일

법쟁이는 법을 정직하게 공정하게 지켜야 판결은 존중 받고 법쟁이 인격은 경멸 받지 않습니다
그런데 광주 지방법원과 대법원 법쟁이가 서로 짜고 성립 불가능한 명예훼손 죄를 만들어 사기판결을 하면 대법원은 이를 파기하여
공정한 재판이 되도록  할 책임이 있는데 대법원이 잘못된 판결을 파기하지 않고 기각하는 법술로 억지로 명예훼손죄를 만들면 이는 범죄입니다 
무고죄로 상대방을 처벌하여야 할 범죄를 역으로 명예훼손죄를 만들어 5.18 연구가 지만원 박사를 감옥에 넣다니 여기가 대한민국입니까  북한입니까 ?

돋을볕님의 댓글

돋을볕 작성일

저도 지난 1.10 교보문고에  예약 주문하여 열흘 후인 20일에사 받았습니다.
지난번에  "전두환 리더십"을 수십권 주문해서 선물 해 보니 일부 아쉬움이 있었습니다.
이번에는 제 것만 사서 읽고, 평소에 휴대해 다니면서 간접적인 노출도 시키고, 지인들에게 소개해 주고 있습니다.
의병 신백훈 박사님 말씀 감사합니다~^^~

의병신백훈님의 댓글

의병신백훈 작성일

돋을 별님 감사합니다

장여사님의 댓글

장여사 작성일

사법부 고위직들이 문제가있다면 대한민국은 썩은것입니다.
5.18의진실을 밝혀 광주사태로 인정된다면
좌파의 노정희외 5.18담당자 법조인들은
사법부자격 박탈시켜야합니다.

자유게시판 목록

Total 1,909건 4 페이지
자유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819 양학선(LINE) 역삼껄깨이 2024-03-19 3168 35
1818 제주 4·3 반란 사건 역삼껄깨이 2024-03-19 2121 34
1817 4⸱10총선의 투개표조작 방지하는 길 (1/2) 댓글(1) 이팝나무 2024-03-18 1785 17
1816 5.18 정신이 무엇인가 ? 댓글(5) 용바우 2024-03-18 1844 36
1815 4⸱10총선에도 투개표조작 반드시 한다 댓글(1) 이팝나무 2024-03-17 1775 38
1814 강제징용은 없었다 댓글(1) 방울이 2024-03-16 2038 31
1813 엿된 ㅂㅎ 과 ㄹ ㅅ ㅇ 댓글(4) 김철수 2024-03-16 2222 22
1812 (펌)與 공관위, ‘5·18 발언 논란’ 공천 취소 댓글(1) 푸른소나무 2024-03-15 2608 11
1811 자유당 ≠ 자유통일당 댓글(2) inf247661 2024-03-14 6684 13
1810 대한민국에 지은 죄가 크면 jmok 2024-03-13 3569 24
1809 (펌)대구서 공천받은 '친박' 후보‥"5·18은 학살 … 댓글(1) 푸른소나무 2024-03-08 5435 37
1808 전두환과 하나회 댓글(2) 역삼껄깨이 2024-03-07 5406 45
1807 노무현,문재인의 사법 고시 부정행위 가능성 댓글(3) Pathfinder12 2024-03-07 6079 59
1806 이기룡 1공수 참모장 역삼껄깨이 2024-03-06 4915 39
1805 신윤희 중령 댓글(2) 역삼껄깨이 2024-03-06 4236 40
1804 서울의봄은 코메디로 보셔야 하지요. 댓글(1) 역삼껄깨이 2024-03-05 3682 42
1803 이순자 자서전 6장 3화에서 한강의 기적이 가능했던 비… 댓글(1) 시사논객 2024-03-03 3505 26
1802 나의 조국, 박 정희 대통령 작사 작곡 댓글(1) 왕영근 2024-03-02 3085 19
1801 '지 만원'박사님 '언도{선고}'는 '연기 신청 필요'… inf247661 2024-03-02 2008 16
1800 군수조달 미흡과 대만침공 댓글(2) 이름없는애국 2024-02-28 1661 10
1799 . 댓글(1) 도도 2024-02-25 2457 31
1798 傍聽 落穗{방청 락수}{수정증보} inf247661 2024-02-24 2328 25
1797 [이순자 자서전] 전두환 대통령 청와대 집무 첫날의 스… 시사논객 2024-02-23 2110 28
1796 (펌) 민변 "5·18 조사위, 진상규명 불능 사유 즉… 댓글(1) 푸른소나무 2024-02-21 2293 22
1795 지만원 박사께 승리의 면류관을 씌워준 스카이데일리 sunpalee 2024-02-20 2495 37
1794 [다큐소설] 518광ㅈㅜ시민 독립선언서 댓글(1) 진실찾기 2024-02-19 2794 36
1793 번호 13831 [다큐소설] 글을 읽어보고 댓글(1) 진실찾기 2024-02-17 3126 23
1792 [다큐소설] 전두환 (8) 5.18 을 읽고 댓글(2) 푸른소나무 2024-02-15 3933 39
1791 [다큐소설] “국방부장관”이 뉴스(news)에 출연하여… 댓글(1) 진실찾기 2024-02-15 3972 28
1790 지만원 박사 재판일정 공지 stallon 2024-02-13 4960 55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