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병호 전 국정원장 근황 > 자유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자유게시판 목록

이병호 전 국정원장 근황

페이지 정보

작성자 Pathfinder12 작성일23-03-04 00:47 조회3,180회 댓글1건

본문


이병호 전 국정원장 근황

 

이병호 전 국정원장은 재판 중 민간인 신분임에도 북의 암살 위협으로 경호중이었다고 한다. (2020) 또한 3년 6월의 징역형 선고 후 1년 남짓 복역하다가 2022년 9월에 석방되었다. (현재 석방된 상태)



[단독] 이병호 전 국정원장, 北 암살 위협으로 '경호중'

김당/ 기사승인 : 2020-05-22 16:43:45 UPI뉴스


이병호(80) 전 국가정보원장이 북한의 암살 위협으로 인해 국정원의 경호를 받는 것으로 확인됐다.


익명을 요구한 전 국정원 간부는 22일 "이병호 전 원장이 재임 중 김정은 암살공작을 추진했던 것과 관련 북한의 보복암살 테러가 우려돼 퇴직했음에도 여전히 경호를 하고 있다"고 밝혔다.


[현장]'특활비 상납 혐의' 이병호 전 국정원장, 가석방 출소… "이젠 명예회복이다"

입력 2022-09-30 16:04|수정 2022-09-30 16:30 (뉴데일리)

특가법 등 위반으로 징역 3년6개월 확정… 대법원 선고 이후 14개월 만에 석방

육사 19기 동기,  전직 국정원 직원 80여 명 축하… "文정부가 정치보복" 성토



현재도 경호를 받는지는 모르지만 경호를 받는 이유는 아래와 같다. (UPI 뉴스)


이 전 원장은 재임 중에 김정은 국무위원장을 암살하려는 북한 내 혁명조직의 존재를 파악해 이를 지원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런 공작 내용은 1급 비밀이다.


실제로 당시 민주사회를 위한 변호사 모임(민변)은 류경식당 여종업원들은 '국정원이 기획탈북한 것'이라며 이병호 전 원장을 검찰에 고발한 바 있다.


또한 이 전 원장은 김정은 체제를 흔들기 위한 공작의 일환으로 최고위급 탈북자 중 한 명인 태영호 전 주영(駐英) 북한공사 망명, 중국 옌지(연길:延吉) 소재 류경식당 여종업원 집단 탈출, 북한의 핵심 전자(電子) 전문가(비공개) 등을 탈북 입국시킨 것으로 알려졌다.


[* 위에서 북한 간첩들이 가장 열성적으로 댓글을 포털사이트에 올린 것은 류경식당 종업원 납치 한 가지였고, 민변이 문제삼은 것도 그것이다. 실제로 김정은 암살까지 구체적으로 추진했는진 알 수 없다. 또한 '태영호 귀순'은 지만원 박사님이 처음 말씀하신 후로 살펴본 바, 태영호가 간첩으로 판단되기 때문에 의미가 없다고 보인다. (차라리 위에서 '태영호'를 '박승원'으로 바꾸면 의미가 더 있을 것 같다)


* 또 한 가지 사실은 태영호는 2016년도에 한국에 왔는데, 2016년도 당해에 바로 류경식당 여종업원들이 탈북했으며 이에 북한이 대노했다는 사실이다. 물론 태영호는 류경식당과 무관하게 한국으로 기획 남파됐을 수도 있다. ]


북한의 주장

 

"괴뢰국정원 원장 이병호 놈은 테러범을 '민족과 국정원에 있어서 아주 소중한 존재'라고 추어주면서 테러작전을 직접 조직하였고 국정원 팀장 한가 놈과 요원 조기철 놈들이 그 앞장에서 집행하도록 하였으며 괴뢰들이 작전수행을 위해 테러범(김국기)에게 준 살인지령은 무려 80여차에 달한다."

 

c7b0c977024c27b6c984e4933151c2eb.png

* 이병호 전 원장 약력

이병호 전 원장은 1963년 육사(18기)를 졸업하고 1970년 중앙정보부에 입부(入部)해 주로 해외공작 분야에서 근무하면서 중정 해외공작국장과 안기부 해외담당 차장을 끝으로 1996년 퇴직했다가 박근혜 정부에서 국정원장으로 기용됐다.


댓글목록

inf247661님의 댓글

inf247661 작성일

時方, 死法部 犬法院長 ‘금 명쉬!’ ,,. 인구 35만이 겨우되는 촌도시 ‘법원장’이 최소 5게단을 쩜프하여 송곳 락점되어져서 ‘首長’이 되어 하는 일이 數多한 국민들을 범죄자로 옭아넣는 마구잡이 판결을 내리는 붉은 판사들을 마냥 방치하고 있다는 점. ,,.  저도 ‘금 명쉬’가 촌도시 法院長을 할 적에, ‘직.간법성 - 5.18관련’으로 난생 첨으로 ‘전과자 3범’이 되어졌으며, 더욱이 그 뒤로도 추가되어져 5범이 되어졌는데: 이 5가지 모두의 공통점들은 ‘경찰 불실 수사/하자 투성이인 조서 작성/검찰 송치’, ‘공소 여자 검사’에 의한 로골적인 ‘형사 소송법 _ 재판 진행 도중 공소장 구두 변경 _ 사전 서면 변경서 아닌 구두 변경 요청 _ ’변경 이유/목적 없이, 신공소장 내용 제출/통보도 없이 최초 제기한 불리한 문구 구절 문장 삭제 요청 등등. 고령자에게 국가 강제 선임되어지는 ‘국선 변호인’의 불실 도움/ ‘임무 배임성 작태’

{검사와 결탁성 월권 _ 피고 승낙/동의없이 검사의 공소장 구두 변경 하락‘ _ ‘형사 소송법’ 정면 위법!  등등.  판사가 ‘국선변호인 거부/교체 요구’를 승인성 묵인 _ ‘국선변호인 최후 변론 불허‘ 하면서도 ’국선 변호인 재 보충없이‘  재판 강제 진행 _ ‘국선 변호인 강제 선임’토록 끔 된 ’형사소송법 정면 위법‘ _ ’피고인 최후 변론 발언 전개 강요!‘  ,,, }

 ’원고/경찰/검창‘이 제시한 관련 증인들의 내용이 서로 상이, 증거 능력 무! 증거 동영상에 범죄 사실 없음.  ’증거 채증서 자필서’에 오히려 거부.반박하는 내용임.  더욱이 피고의 과학적 증거{수학적 무죄 증거 내용, 고전 물리학적 반박 ‘정황 증거’등! ,,. 내용! 서면 우체국 ‘등기 내용 증명 제출’에 대한 ‘1언 반구’ 판사 평가 없이 ‘유죄 언도!’ 1심도, 2심도, 3심도!  ,,.  등등등 편파적 재판 지휘! ,,.
 심지어는 2심 고법 여자재판장은 '법전책의 예문'을 고대로 복사 인용 언도/ 3심 대법 국선변호사는 "'판사들이 수학/물리' 모르니깐, 차라리 '무죄 주장'말고, '량형'을 조곰만 내려달래자'" 면서 회유! 거부했건만 강제로 내용을 발송!  쥑여버려야! ,,. 빠~드득!

‘원고{아마도 5.18 유공자 자녀로 추측됨,} ’경찰 + 검사 + 국선변호사 + 판사’ ‘죄인 맹갈기 범죄 카르텔?!’ 깽판 재판 투성이로 쌩짜로 죄인되어졌음.  난 불복 의미에서 벌금 불납! ,,. 옥살이 자청 복역! ,,.  Nobody can make me feel inferior without my consent!  아무구도 내 動議없이 날 心的으로 수치.열등감 느끼게 맹갈 수 없다!  ‘루즈벨트’대통령 名言이 생각됨니다. ,,.   
붉은 ‘문 제인’에게서 송곳 지명된 ‘금 명쉬’를 逐出‘시켜야, 司法府 大法院’이 回生된다! ,,. 기간 중 억울한 죄인 전과자 모두 ‘명예 복원’되어져야! !! !!! 거짓말 쟁이! ////  '이 병호' 전 국정원장님의 조속한 복권이 성사되길 간구합니다.. ,,.  말이 길어져 죄송! ,,. 추천!  여불비례, 총총.

자유게시판 목록

Total 1,862건 17 페이지
자유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382 황해도 댓글(6) 김철수 2023-04-18 2603 20
1381 그 원인은 역사를 뒤집어 놓았기 때문 , 댓글(3) aufrhd 2023-04-18 2232 33
1380 (削除豫定) 선거 'M - 12월'; 선거 12개월여… 댓글(2) inf247661 2023-04-17 2391 11
1379 2023년 5월 북한(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평양 기념… 댓글(1) 요지경 2023-04-17 2186 23
1378 [호남 통신] 광주 청년이 바라본 신군부 시대… 정말 … 댓글(3) 관리자 2023-04-17 2238 32
1377 국힘당 내부에서 상습적으로 싸우는 원인 댓글(6) 청원 2023-04-17 2210 37
1376 지만원 박사님의 빈자리를...왕조티비 많이 구독해주세요… 댓글(2) 개혁한국 2023-04-15 1966 18
1375 극우욕설 목사와 돼지발정 시장 댓글(7) 비바람 2023-04-14 2575 75
1374 'ANNE'님에게 드립니다. (削除 豫定) 댓글(5) inf247661 2023-04-14 2425 12
1373 5·18 유공자 공적 폭로한 전두환 손자 전우원 댓글(4) 시사논객 2023-04-14 2409 34
1372 한국의 미래 지도 댓글(3) 김철수 2023-04-14 2166 17
1371 '유족들이 아마도(?) 공개치 않.못한 원고'도 없지 … 댓글(3) inf247661 2023-04-13 4029 10
1370 국힘당은 내부-외부의 적들을 무자비하게 제거하라. 댓글(3) 청원 2023-04-13 2703 61
1369 YTN 뉴스에 지박사님관련 뉴스 (2023. 4.12.… 댓글(1) 푸른소나무 2023-04-12 2540 26
1368 이런 거이들이,,. 댓글(4) inf247661 2023-04-12 2438 19
1367 토착왜구를 비난하던 조정래가 토착왜구였다는 사실 댓글(8) Pathfinder12 2023-04-10 2730 42
1366 전두환 손자 전우원의 광주5.18 자아비판은 옳은가 댓글(4) 비바람 2023-04-10 2584 62
1365 재판일정 공지 stallon 2023-04-10 2445 45
1364 정자교 사건의 대공 용의점 수사 필요성 댓글(3) Pathfinder12 2023-04-07 3632 37
1363 대한민국의 대단한 논객넷 댓글(1) 비바람 2023-04-07 3487 54
1362 자기 할아버지 비석 밟은 정동년의 묘비 닦은 전두환 손… 댓글(3) 시사논객 2023-04-07 3276 32
1361 스캔닝 준비 중/ 국회 해산하라, 차라리! ,,. 댓글(1) inf247661 2023-04-06 3085 16
1360 여수 14연대 반란사건 댓글(2) jmok 2023-04-05 2882 29
1359 제주 4.3사건 댓글(1) aufrhd 2023-04-05 3288 40
1358 폭력이 성공한 추억은 반드시 파괴적 멸망을 가져온다 댓글(3) 이름없는애국 2023-04-04 2286 23
1357 신문들의 '통합', '통일' 용어 공세에 속지 말자고요… 댓글(5) inf247661 2023-04-04 2357 15
1356 거룩한 시기, 거룩한 장소에서 마귀집단의 난동이...(… 댓글(7) sunpalee 2023-04-04 2325 23
1355 이준석의 시건방진 발언을 규탄한다 댓글(1) jmok 2023-04-03 2609 56
1354 Reply - [지만원 메시지(47)] 집권세력 총선에… 댓글(7) sunpalee 2023-04-01 3237 45
1353 '중앙일보'에게 제주4.3을 묻는다 댓글(4) 비바람 2023-04-01 3084 54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