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병호 전 국정원장 근황 > 자유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자유게시판 목록

이병호 전 국정원장 근황

페이지 정보

작성자 Pathfinder12 작성일23-03-04 00:47 조회2,865회 댓글1건

본문


이병호 전 국정원장 근황

 

이병호 전 국정원장은 재판 중 민간인 신분임에도 북의 암살 위협으로 경호중이었다고 한다. (2020) 또한 3년 6월의 징역형 선고 후 1년 남짓 복역하다가 2022년 9월에 석방되었다. (현재 석방된 상태)



[단독] 이병호 전 국정원장, 北 암살 위협으로 '경호중'

김당/ 기사승인 : 2020-05-22 16:43:45 UPI뉴스


이병호(80) 전 국가정보원장이 북한의 암살 위협으로 인해 국정원의 경호를 받는 것으로 확인됐다.


익명을 요구한 전 국정원 간부는 22일 "이병호 전 원장이 재임 중 김정은 암살공작을 추진했던 것과 관련 북한의 보복암살 테러가 우려돼 퇴직했음에도 여전히 경호를 하고 있다"고 밝혔다.


[현장]'특활비 상납 혐의' 이병호 전 국정원장, 가석방 출소… "이젠 명예회복이다"

입력 2022-09-30 16:04|수정 2022-09-30 16:30 (뉴데일리)

특가법 등 위반으로 징역 3년6개월 확정… 대법원 선고 이후 14개월 만에 석방

육사 19기 동기,  전직 국정원 직원 80여 명 축하… "文정부가 정치보복" 성토



현재도 경호를 받는지는 모르지만 경호를 받는 이유는 아래와 같다. (UPI 뉴스)


이 전 원장은 재임 중에 김정은 국무위원장을 암살하려는 북한 내 혁명조직의 존재를 파악해 이를 지원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런 공작 내용은 1급 비밀이다.


실제로 당시 민주사회를 위한 변호사 모임(민변)은 류경식당 여종업원들은 '국정원이 기획탈북한 것'이라며 이병호 전 원장을 검찰에 고발한 바 있다.


또한 이 전 원장은 김정은 체제를 흔들기 위한 공작의 일환으로 최고위급 탈북자 중 한 명인 태영호 전 주영(駐英) 북한공사 망명, 중국 옌지(연길:延吉) 소재 류경식당 여종업원 집단 탈출, 북한의 핵심 전자(電子) 전문가(비공개) 등을 탈북 입국시킨 것으로 알려졌다.


[* 위에서 북한 간첩들이 가장 열성적으로 댓글을 포털사이트에 올린 것은 류경식당 종업원 납치 한 가지였고, 민변이 문제삼은 것도 그것이다. 실제로 김정은 암살까지 구체적으로 추진했는진 알 수 없다. 또한 '태영호 귀순'은 지만원 박사님이 처음 말씀하신 후로 살펴본 바, 태영호가 간첩으로 판단되기 때문에 의미가 없다고 보인다. (차라리 위에서 '태영호'를 '박승원'으로 바꾸면 의미가 더 있을 것 같다)


* 또 한 가지 사실은 태영호는 2016년도에 한국에 왔는데, 2016년도 당해에 바로 류경식당 여종업원들이 탈북했으며 이에 북한이 대노했다는 사실이다. 물론 태영호는 류경식당과 무관하게 한국으로 기획 남파됐을 수도 있다. ]


북한의 주장

 

"괴뢰국정원 원장 이병호 놈은 테러범을 '민족과 국정원에 있어서 아주 소중한 존재'라고 추어주면서 테러작전을 직접 조직하였고 국정원 팀장 한가 놈과 요원 조기철 놈들이 그 앞장에서 집행하도록 하였으며 괴뢰들이 작전수행을 위해 테러범(김국기)에게 준 살인지령은 무려 80여차에 달한다."

 

c7b0c977024c27b6c984e4933151c2eb.png

* 이병호 전 원장 약력

이병호 전 원장은 1963년 육사(18기)를 졸업하고 1970년 중앙정보부에 입부(入部)해 주로 해외공작 분야에서 근무하면서 중정 해외공작국장과 안기부 해외담당 차장을 끝으로 1996년 퇴직했다가 박근혜 정부에서 국정원장으로 기용됐다.


댓글목록

inf247661님의 댓글

inf247661 작성일

時方, 死法部 犬法院長 ‘금 명쉬!’ ,,. 인구 35만이 겨우되는 촌도시 ‘법원장’이 최소 5게단을 쩜프하여 송곳 락점되어져서 ‘首長’이 되어 하는 일이 數多한 국민들을 범죄자로 옭아넣는 마구잡이 판결을 내리는 붉은 판사들을 마냥 방치하고 있다는 점. ,,.  저도 ‘금 명쉬’가 촌도시 法院長을 할 적에, ‘직.간법성 - 5.18관련’으로 난생 첨으로 ‘전과자 3범’이 되어졌으며, 더욱이 그 뒤로도 추가되어져 5범이 되어졌는데: 이 5가지 모두의 공통점들은 ‘경찰 불실 수사/하자 투성이인 조서 작성/검찰 송치’, ‘공소 여자 검사’에 의한 로골적인 ‘형사 소송법 _ 재판 진행 도중 공소장 구두 변경 _ 사전 서면 변경서 아닌 구두 변경 요청 _ ’변경 이유/목적 없이, 신공소장 내용 제출/통보도 없이 최초 제기한 불리한 문구 구절 문장 삭제 요청 등등. 고령자에게 국가 강제 선임되어지는 ‘국선 변호인’의 불실 도움/ ‘임무 배임성 작태’

{검사와 결탁성 월권 _ 피고 승낙/동의없이 검사의 공소장 구두 변경 하락‘ _ ‘형사 소송법’ 정면 위법!  등등.  판사가 ‘국선변호인 거부/교체 요구’를 승인성 묵인 _ ‘국선변호인 최후 변론 불허‘ 하면서도 ’국선 변호인 재 보충없이‘  재판 강제 진행 _ ‘국선 변호인 강제 선임’토록 끔 된 ’형사소송법 정면 위법‘ _ ’피고인 최후 변론 발언 전개 강요!‘  ,,, }

 ’원고/경찰/검창‘이 제시한 관련 증인들의 내용이 서로 상이, 증거 능력 무! 증거 동영상에 범죄 사실 없음.  ’증거 채증서 자필서’에 오히려 거부.반박하는 내용임.  더욱이 피고의 과학적 증거{수학적 무죄 증거 내용, 고전 물리학적 반박 ‘정황 증거’등! ,,. 내용! 서면 우체국 ‘등기 내용 증명 제출’에 대한 ‘1언 반구’ 판사 평가 없이 ‘유죄 언도!’ 1심도, 2심도, 3심도!  ,,.  등등등 편파적 재판 지휘! ,,.
 심지어는 2심 고법 여자재판장은 '법전책의 예문'을 고대로 복사 인용 언도/ 3심 대법 국선변호사는 "'판사들이 수학/물리' 모르니깐, 차라리 '무죄 주장'말고, '량형'을 조곰만 내려달래자'" 면서 회유! 거부했건만 강제로 내용을 발송!  쥑여버려야! ,,. 빠~드득!

‘원고{아마도 5.18 유공자 자녀로 추측됨,} ’경찰 + 검사 + 국선변호사 + 판사’ ‘죄인 맹갈기 범죄 카르텔?!’ 깽판 재판 투성이로 쌩짜로 죄인되어졌음.  난 불복 의미에서 벌금 불납! ,,. 옥살이 자청 복역! ,,.  Nobody can make me feel inferior without my consent!  아무구도 내 動議없이 날 心的으로 수치.열등감 느끼게 맹갈 수 없다!  ‘루즈벨트’대통령 名言이 생각됨니다. ,,.   
붉은 ‘문 제인’에게서 송곳 지명된 ‘금 명쉬’를 逐出‘시켜야, 司法府 大法院’이 回生된다! ,,. 기간 중 억울한 죄인 전과자 모두 ‘명예 복원’되어져야! !! !!! 거짓말 쟁이! ////  '이 병호' 전 국정원장님의 조속한 복권이 성사되길 간구합니다.. ,,.  말이 길어져 죄송! ,,. 추천!  여불비례, 총총.

자유게시판 목록

Total 1,632건 3 페이지
자유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572 누가 또라이인지 알려주마 Samuel 2023-04-20 3400 32
1571 형언할 수 없는 허탈감 댓글(4) stallon 2023-08-15 3397 89
1570 재판일정에 대한 긴급 공지 댓글(3) stallon 2023-04-18 3396 44
1569 박정희 대통령 청와대 습격사건 1·21 사태의 비화 댓글(1) 보초병 2022-12-02 3396 28
1568 전사(戰士)를 중용하소서 댓글(2) 서석대 2022-12-25 3392 50
1567 정자교 사건의 대공 용의점 수사 필요성 댓글(3) Pathfinder12 2023-04-07 3386 37
1566 "민주"라는 용어를 붙인 단체는 다 빨갱이다. 댓글(7) aufrhd 2023-06-20 3381 53
1565 빨갱이없는 세상에서 살고싶다. 댓글(5) aufrhd 2022-11-30 3378 66
1564 쥑여랐, '문 죄인!' inf247661 2023-09-12 3369 23
1563 러시아 백군이 빨갱이를 토벌하는 장면 댓글(1) 러시아백군 2023-08-13 3356 25
1562 사법 신뢰 해친 대법원장 '김 명수!' 댓글(3) inf247661 2023-02-17 3355 18
1561 성명서 민원회신(왕영근 일인시위) 댓글(1) 왕영근 2023-02-18 3349 44
1560 우리가 착각하는 민족,그리고 한국인과 북조선인 댓글(3) 봄맞이 2022-12-19 3338 43
1559 '不正 選擧 _ 짜가 投票紙' 보기 外 ¹. 댓글(1) inf247661 2023-02-19 3337 14
1558 5.18의 진실! 댓글(2) 장여사 2023-03-25 3333 24
1557 이재명의 DNA는 소매치기 잡범 수준 댓글(4) 비바람 2023-09-13 3325 42
1556 노무현 자살하지 않았다 댓글(4) 이팝나무 2023-05-24 3316 85
1555 이순자 여사의 5·18 증언 댓글(1) 시사논객 2023-09-08 3299 46
1554 칼리닌그라드 댓글(7) 김철수 2023-02-19 3298 18
1553 최규하 권한대행의 제5공화국안 발표 육성 43년만에 공… 댓글(2) 시사논객 2022-12-19 3281 18
1552 [5·18 진실 찾기⑭][단독] ‘연고대생 500명 가… 댓글(1) 의병신백훈 2023-09-13 3277 32
1551 중국공산당에 의한 한국공산화의 위기! ① “광주사건”의… 댓글(3) Monday 2022-12-28 3264 34
1550 보정 필(補正 畢); 지금 '대한민국'은 '내란 중!'… inf247661 2023-04-20 3260 10
1549 제주4.3평화공원 앞의 찢어진 4.3현수막 댓글(5) 비바람 2023-03-23 3251 67
1548 전우원 씨가 폭로한 전두환 일가 비자금 형성과정의 전… 댓글(3) 시사논객 2023-03-26 3251 26
1547 '公的 監視'가 있으므로 '구속 령장 승인' 필요 무?… inf247661 2023-09-27 3246 27
1546 한국제품이 중국에서 대우 받는 줄 착각(삼성폰1%미만) 이름없는애국 2023-06-09 3242 40
1545 기적과 가속도 댓글(1) 김철수 2023-08-13 3226 42
1544 진퇴 양난의 김정은-미국에 망명하고 자유 북한으로 만들… 댓글(3) jmok 2023-07-19 3224 27
1543 224광수인 고영환을 통일부 장관특보에 임명한 김영호 … 댓글(3) 북진자유통일 2023-09-09 3223 54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