푸틴의 총구가 한반도로 향할 수 있다 > 자유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자유게시판 목록

푸틴의 총구가 한반도로 향할 수 있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이름없는애국 작성일23-12-30 07:58 조회3,453회 댓글3건

본문

한국이 서방의 對러시아 경제제재에 계속 동참한다면

2024년에 한반도에서 전쟁이 발발할 수 있다고

러시아 외무장관 라브로프가 말했다.

과거에 이미 결정된 일이 아니라 미래에 있을 수도 있는 가능성을 말한 것 처럼 들리지만

한국의 경제제재 동참과 상관없이 과거에 이미 결정된 전쟁수순을

이제 실행할 때가 되었으므로 입이 간지러워 한반도 전쟁을 언급한 것일 수도 있다.

시발점은 우크라이나 전쟁이다.러시아는 후다닥 해치울 생각이었다.

그런데 미국의 태도가 푸틴이 우크라이나에서 승리도,발을 뺄 수도 없게 만드는 것이었다.

진흙구덩이에 빠져 체력을 소진하도록 질질 끄는 전략이다.

레이건이 소련과 군비경쟁을 증강시켜 소련의 체력을 뺌으로 소련을 붕괴시켰는데

형태는 달리하지만 같은 체력고갈 전략이다.

푸틴과 러시아가 백치는 아니므로 계속 당하고만 있지는 않다.

미국, 너가  직접 참전을 해서 체력을 빼지는 않고 강건너서 망원경으로 주시만 한다고?

그렇다면 중동에 전쟁을 일으키자.중동은 미국의 급소아닌가?

이란의 지원을 받는 하마스.예맨,시리아,이라크,레바논 헤즈볼라를 동원한다.

그런데 미국이 이스라엘의 반격에 지켜만 보고 있지 참전을 하지 않는다.

그렇다면 서방의 매우 중요한 해상로인 홍해를 위험하게 만든다.

이래도 참전을 안 해?미국은 끝까지 함정에 발을 들여 놓지 않는다.

그렇다면 푸틴의 다음 수는?

대만과 한반도에서 전쟁을 일으키는 것이다.

중국은 미국의 최대 적이다.

중국이 대만과 한반도에서 전쟁을 일으키면 미국은 직접 참전하지 않을 수 없다.

그때도 방관하면 세계패권국의 지위를 당연히 중국에게 뺏긴다.

미국은 직접 참전하여 체력을 소모할 수 밖에 없다.

그것을 대비하여 미국은 우크라이나와 중동 전쟁에 발을 들여 놓지 않고 체력을 지키고 있다.

푸틴의 유일한 목표는 미국의 힘을 빼는 것이다.극동에서 전쟁을 일으키기 위해

집요한 노력을 할 것이다.미국과 중국이 전쟁을 하면 중국도 체력이 소진된다.

그러면 중국에게 당해온 수모도 러시아는 갚을 수 있다.일거양득이다.

그런데 시진핑과 중국도 백치가 아니라서 푸틴의 수를 다 알 수 있기에

대만을 침공할지는 미지수이다.몸을 사릴 가는성이 있다.

푸틴이 시진핑에게 이래라 저래라 지시할 국력이 아니므로 중국에게 강요는 못한다.

그렇다면? 중국 보다 국력이 약해서 푸틴이 감언이설을 섞어 지시하기 쉬운 북한을 부추키자.

한반도에 전쟁이 발발하면 미국과 일본은 참전하지 않을 수 없다.

한미일의 체력이 소모된다.중국이 가만히만 있다면 중국의 힘이 빠지지는 않는다.

한반도에서 전쟁이 발발해도 중국이 가만히 있다면 한미일이 중국을 공격하지 않을 것이다.

그래서 2024에는 미국과 러시아의 역학관계로 인해

대만 보다는 오히려 한반도에서 전쟁이 발발할 가능성이 더 높다.

이것은 망상이 아니다.현실적으로 푸틴이 충분히 생각하고 있을 개연성이 상당히 높다.

댓글목록

이름없는애국님의 댓글

이름없는애국 작성일

김정은이 전쟁을 일으킬 것인가?
김정은도  나름의 계산이 있다.

내년  총선은  절체절명의  기로이다
국민의 생명과 대한민국의 운명을 가르는 선거이다.
2024 한반도는 매우 위험한 시간이다.

장여사님의 댓글

장여사 작성일

대한민국은 삼팔이남으로 갈린 가장 불행한 나라라는것은
우리국민 모두는 명심하고 정신을 차려야한다.

한국롬멜님의 댓글

한국롬멜 작성일

내가 아는 한 그럴 가능성은  거의 없지만.................
윤가 대령통이 계속  딴지나 걸고  이상한 짓을  계속한다면,,
북한을 자극해서, 꼬득일 수도 있다는 거~!!!
제발 잊지 말았으면 한다!!!!

자유게시판 목록

Total 1,862건 18 페이지
자유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352 반미를 상징하는 대장기, 문재인이 해군 함정에 달아 놔… Pathfinder12 2022-09-02 1038 24
1351 국군명예회복 운동본부 창립총회 왕영근 2023-09-18 2070 24
1350 '住民 自治會'를 주의하라! 外 1 + ₁ . 댓글(2) inf247661 2023-06-07 4143 24
1349 [전두환 리더십] 북컨서트에서 하고 싶었던 이야기 멍청… 의병신백훈 2022-10-28 1197 24
1348 이순자 자서전 제3장 5화 전두환의 보광동 집과 독일 … 댓글(1) 시사논객 2022-10-28 1600 24
1347 북한에 5.18유공자 추모비? 무덤? 댓글(3) 푸른소나무 2022-09-03 1648 24
1346 레이건 대통령의 마음을 사로잡은 이순자 여사의 한복 외… 댓글(3) 시사논객 2024-03-20 3371 24
1345 5.18의 진실! 댓글(2) 장여사 2023-03-25 3608 24
1344 스카이데일리 5.18 열린포럼 제2회 댓글(2) 왕영근 2024-03-20 5822 24
1343 이승만건국대통령 탄신일에 댓글(1) candide 2022-03-27 717 24
1342 지만원 메시지-125에 대한 청원24의 처리결과 통지 댓글(4) sunpalee 2023-11-20 3869 24
1341 5.18에 대한 문제 제기 댓글(4) Monday 2022-02-24 755 24
1340 반복되는 난삽한 게시판 글과 댓글들 댓글(2) jmok 2022-07-16 910 24
1339 이번 선거 때 국힘이 패배하면 댓글(2) 러시아백군 2024-03-30 4078 24
1338 5.18의 진실! 댓글(2) 장여사 2022-01-26 924 24
1337 이봉규tv 새로운 중요한 증언 나왔다. 댓글(1) 니뽀조오 2023-08-11 2908 24
1336 않타깝 지만원 고가 졌습니다. 댓글(2) 지만원무죄 2023-01-12 1151 24
1335 . 댓글(2) 도도 2024-01-19 3132 24
1334 생황동반자법 반대 국민청원 일하는 사람 기본법 반대 등… 반달공주 2023-06-27 2857 24
1333 사전 투표울이 낮으면 일조풍월 2022-01-28 750 24
1332 [퍼온글]사전선거도입이후 공산주의자 민주당 당선 싹쓸이… 댓글(1) 대왕고래 2023-01-21 974 24
1331 한미동맹강화 5.18특별법 신설법안 위헌 철회촉구 왕영근 2022-02-13 617 24
1330 이번 선거에 대한 생각 댓글(1) 탈출은지능순 2024-04-11 3070 24
1329 기레기의 방송, 제1부3편 가짜 역사에 속으면 가짜 … 댓글(14) 해머스 2022-02-20 783 24
1328 국가정보원 직원들과 이병호 이병기 박승원, 광주5.18… 지만원필승 2022-07-26 1131 24
1327 신윤희와 장태완 중 누가 12·12의 영웅이며 참 군… 댓글(2) 시사논객 2022-12-30 3351 24
1326 傍聽 落穗{방청 락수}{수정증보} inf247661 2024-02-24 2224 25
1325 지만원 박사 정론 직필, [결산]없으면 [통합]없다 동… 댓글(3) 의병신백훈 2022-04-08 616 25
1324 이동욱의 허접한 양비론 댓글(2) 일조풍월 2022-02-15 635 25
1323 한없이 반복하는 망국의 전조증(23.07.20) 댓글(3) 청원 2023-07-20 4095 25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