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동훈의 위험한 5.18 관념 > 자유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자유게시판 목록

한동훈의 위험한 5.18 관념

페이지 정보

작성자 Pathfinder12 작성일24-01-25 11:24 조회4,468회 댓글1건

본문

한동훈의 위험한 5.18 관념

 

한동훈 위원장은 5.18 헌법 수록 망언을 취소하고, 5.18이 민주화운동이 아닌 폭동임을 인정해야 한다. 그렇지 않으면 우파 정당의 비대위원장을 맡을 자격이 없다.

 

1월 4일 한 위원장은 우려스러운 발언을 한 바 있다.

 

“1992년, 1993년 정도에 이 곳(5.18 묘지)에 처음 와서 윤상원 열사 묘역에 왔었다”며 “그 떄의 마음이나 제가 법무부 장관으로 두 차례 와서 임을 위한 행진곡을 불렀던 그러한 마음이나 지금이나 똑같다"

출처 : 서울경제 https://www.sedaily.com/NewsView/2D3YBNFK8B

 

또한 한동훈은 1월 4일 다시 윤상원 묘를 참배하면서, "5.18 정신 헌법 수록에 찬성한다. 나중에 반대하면 이 장면 틀라"고 말하기도 했다.

 

한동훈 비서실장과 장인은 친중파

 

한동훈의 비서실장 김형동의 처는 중공인이고, 장인은 연변부시장 출신의 공산당 간부이다.

 

또한 한동훈 본인의 장인인 진형구 전 검사는 前 '차이나 라이프' 발행인, 前 민주당 신익희 기념사업회장이라고 한다.

 

김경률

 

참여연대 출신이고, 전남 해남 태생이라고 한다. 영부인 김건희 여사가 가방(파우치)를 받은 사건을 비대위원이 되어서도 계속 언급하고 있다. 한동훈 또한, '국민 눈높이'라는 말을 쓰며 김경률의 발언에 약간 동조하는 듯한 모습을 보였다.

 

당적을 바꾸기는 했으나 우파라는 것을 증명할 어떤 방법도 없다. 그가 단지 조국 흑서라는 책을 공동집필했다는 것 뿐이다.

 

한동훈은 빨갱이 숙주

 

한동훈이 데리고 온 비대위원 전원이 빨갱이 또는 전라도(우파 1명)로 구성돼 있고, 이들은 국힘에서 비대위원이라는 직함으로 떵떵거리게 되었다. 게다가 이미 김경율은 마포 을에 공천이 유력한 걸로 보인다. 

 

법무 장관 자리가 비어있던 이유

 

대통령은 한동훈에게 비대위원장을 해보고 다시 내각에 들어오라는 말을 했다고 한다. 그래서인지 한달 째 법무장관 자리는 비어있었다. 그러나 이제 대통령은 새 법무장관을 임명함으로써 한동훈을 더이상 신임하지 않는다는 것을 보여주었다. 비대위원장 사퇴를 거부한 한동훈에게 다시 돌아올 자리가 없다는 걸 보여준 것이다. 

댓글목록

inf247661님의 댓글

inf247661 작성일

저의 개인적 사건으로; '여자 법무장관 쟌 다르크 - '추 다르크'시절부터 ~ '한 동훈'때까지; 무려 14차례 _ 법무부로; 수신 법무부장관, 참조 감찰국장, 경유 민원 고위공직자 범법자 담당관'으로 '고위공직자{법원 판사 '이 따우', 법무부 공소 ♀검사 '윤 너라', 국선변호사 '진 형균'등을 '감찰조사 후 상응한 행정적 형사적 조치'를 취한 뒤'단시일내 청원인에게 통보 요청' 을.집요하게 반복 제시해 왔건만! ,,., 하는 말{응신문 내용은 앵무새!} ,,.  "법무부 감찰국장에서 예하부서로 문서 이첩 하달, "대검찰청 감찰처 - 고등검찰청 감찰과 - 보통검찰청 감찰과 - 말단 검찰청 검사들에게 공동 회신 열람{공람} 종결했" 라는 응답 뿐! ,,. 일부러 '고위공직자 수사처'로 하지아니한 이유는 좀 망신살을 뻗치게 한 뒤, 천천히 조치코자 한 것일 뿐. ,,.  이러는 동안에(?), 판사 '이 따우', 여 검사 '윤 너라'는 아마 각각 '사법부 대법 원' 및 '법무부 검찰청' 예하에서 퇴출되어지 ,,.  이것만 봐도 재판이 얼마나 깽이었었는지를 가늠 가능!? ,,,. 이들 뿐만은 아님. ,,. 고법 제2심 여자부장 판사련! 3심 대법원 '국선변호사' 및 '대법관' 련롬들! ,,. 瑤池鏡속! ,,.  이러고도 '증거재판주의' 나불대는가? ,,. 다 관둬야,,. '지 만원' 500만 야전군 의장님에게 '신의 은총 가호가 있을실 지어다. A~men~~!"

P.S. : https://www.ilbe.com/view/11517002238

자유게시판 목록

Total 1,863건 2 페이지
자유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833 딱 보면 안다 이편인지 저편인지, 댓글(1) aufrhd 2024-03-30 2942 15
1832 시스템클럽 글에 댓글(1) jmok 2024-03-29 3389 7
1831 대한민국에 의사의 난도 다 일어나네 1 댓글(7) 청원 2024-03-28 3803 41
1830 '민변(民辯)'의 재판 관여 실태-'보안법 위반.종북/… inf247661 2024-03-24 6216 17
1829 여군에게 거수경례 받아봤어요 댓글(2) 방울이 2024-03-24 5816 46
1828 한국인은 양철냄비 근성을 버려야 한다 댓글(1) 청원 2024-03-23 6143 26
1827 이재명의 5.18에 대한 생각은 댓글(2) Pathfinder12 2024-03-22 6310 20
1826 문재인이 적장에 건넨 USB 정보공개 소송이 진행중이다… 댓글(2) 용바우 2024-03-21 7128 44
1825 부정선거를 막는 방법 제안... 댓글(2) Pathfinder12 2024-03-21 7018 38
1824 스카이데일리 5.18 열린포럼 제2회 댓글(2) 왕영근 2024-03-20 5825 24
1823 레이건 대통령의 마음을 사로잡은 이순자 여사의 한복 외… 댓글(3) 시사논객 2024-03-20 3375 24
1822 4⸱10총선의 투개표조작 방지하는 길 (2/2) 댓글(2) 이팝나무 2024-03-19 3734 29
1821 한동훈 선거전략의 4대 착각 댓글(2) 청원 2024-03-19 3067 36
1820 자유 대한민국, 두 편으로 나눠진 국민들! 댓글(3) aufrhd 2024-03-19 2851 19
1819 양학선(LINE) 역삼껄깨이 2024-03-19 3062 28
1818 제주 4·3 반란 사건 역삼껄깨이 2024-03-19 2027 27
1817 4⸱10총선의 투개표조작 방지하는 길 (1/2) 댓글(1) 이팝나무 2024-03-18 1719 17
1816 5.18 정신이 무엇인가 ? 댓글(5) 용바우 2024-03-18 1782 36
1815 4⸱10총선에도 투개표조작 반드시 한다 댓글(1) 이팝나무 2024-03-17 1706 38
1814 강제징용은 없었다 댓글(1) 방울이 2024-03-16 1960 31
1813 엿된 ㅂㅎ 과 ㄹ ㅅ ㅇ 댓글(4) 김철수 2024-03-16 2157 22
1812 (펌)與 공관위, ‘5·18 발언 논란’ 공천 취소 댓글(1) 푸른소나무 2024-03-15 2516 11
1811 자유당 ≠ 자유통일당 댓글(2) inf247661 2024-03-14 6592 13
1810 대한민국에 지은 죄가 크면 jmok 2024-03-13 3513 24
1809 (펌)대구서 공천받은 '친박' 후보‥"5·18은 학살 … 댓글(1) 푸른소나무 2024-03-08 5372 37
1808 전두환과 하나회 댓글(2) 역삼껄깨이 2024-03-07 5303 39
1807 노무현,문재인의 사법 고시 부정행위 가능성 댓글(3) Pathfinder12 2024-03-07 5998 59
1806 이기룡 1공수 참모장 역삼껄깨이 2024-03-06 4832 33
1805 신윤희 중령 댓글(2) 역삼껄깨이 2024-03-06 4148 34
1804 서울의봄은 코메디로 보셔야 하지요. 댓글(1) 역삼껄깨이 2024-03-05 3612 37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