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은미에 도시락폭탄, 반공의 시대가 재림하는가, > 자유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자유게시판 목록

신은미에 도시락폭탄, 반공의 시대가 재림하는가,

페이지 정보

작성자 비바람 작성일14-12-11 01:51 조회6,068회 댓글4건

본문


12월 10일 오후 8시 20분, 전북 익산에서 열린 신은미와 황선의 종북 토크 콘서트장에 '폭탄'이 투척되었다, 폭탄은 인화성 물질이 든 도시락이었다. 용의자는 도시락에 불을 붙이고 연단 쪽으로 향하다가 관객들에게 제지당했고, 이 와중에 도시락이 바닥으로 떨어지면서 불꽃과 연기가 솟았고, 종북 콘서트장은 아수라장으로 파장되었다,

 

종북 현장에 도시락을 던진 사람은 19살의 고등학생 오 모 군이었다, 오 모 군은 신은미에게 북한을 지상낙원이라고 하지 않았냐 항의하다가 제지당하자 도시락 투척을 시도한 것으로 보도되었다, 종북의 본향으로 알려진 전라도에서 벌어진 사건이라 신기하고, 19살 청년이라 가슴을 뜨겁게 한다,

 

종북 발호의 시대에서 종북 범람의 시대로, 그리고 지금은 종북 주인의 시대가 되었다, 그 옛날 어두운 지하에서 암약하던 빨갱이들이 지금은 지상으로 뛰쳐나와 벌건 대낮에 전국을 순회하며 토크 빨갱이질을 하는 시대가 되었다, 이런 상황도 문제이지만 이걸 제지하는 사람이 없다는 것도 문제였다,

 

그러나 오늘 이런 시대의 상황에 대하여 익산의 한 젊은이가 반항을 하고 나섰다, 이 청년은 19세로 고교 3년생이었다, 북한을 지상낙원이라 떠벌리고 다니는 아줌마들과, 그 아줌마들과 같이 어울렸던 사람들은 나이가 든 장년들이었다, 시대의 새물결이 묵은 물결을 밀어내는 소리가 들린다,

 

현재 노년층은 반공의 세대이다, 그들은 책이나 학교에서 반공을 배운 것이 아니다, 그들은 공산주의를 몸으로 겪었고 거기에서 스스로 반공을 체득했다, 그러나 반공의 새대에서 태어난 2세들은 그의 부모를 배신했다, 아버지는 6.25에서 공산군과 싸우고 어머니는 국보법을 만들었지만 자식들은 지상낙원 북한과 김일성 만세를 노래하고, 부모에게는 수구꼴통으로 화염병을 던졌다,

 

썰물 다음에는 밀물이 들듯이, 장강의 뒷물결이 앞물결을 밀어내듯이, 70대 반공세대를 밀어내고 4~50대 종북세대가 왔듯이, 이제 종북 세대의 뒤를 이어 새로운 세대가 재림하고 있다, 19세의 새파란 청년이 늙은 빨갱이들에게 도시락을 투척하는 장면은 새로운 시대의 도래를 알리는 역사적인 장면의 하나다,

 

통진당 일당이 거리에서 시위할 때, 앉아있는 이정희 이석기 앞에 들어누워 시위를 벌였던 청년이 있었다, 그 청년의 셔츠에는 이런 구호가 씌여 있었다, '김일성 개새끼 김정일 개새끼', 빨갱이에 대한 무언의 시위였다, 광화문에서 박원순 시장에게 고함을 외치는 청년도 있었다, 박원순 지지자들에게 둘러싸여 제지를 당해도 그 청년은 물러서지 않고 이렇게 고함을 질렀다, 빨갱이 시장님!

 

지하에 숨어있던 빨갱이가 대낮에 활보하다가 이제는 대한민국의 주인 행세를 하려하자, 빨갱이에 대한 반격도 거세지고 있다, 그 주인공들은 모두 20대였다, 처음의 청년은 무언의 항의였더니, 나중의 청년은 고함을 지르다가, 이제는 '도시락 폭탄'으로 종북에 대한 반동을 표출하고 있다,

 

반공을 수구꼴통의 전유물로 치부하는 세상에서, 저 청년들은 대체 누구에게 반공을 배웠던 것일까, 아마도 저것은 빨갱이와 싸우며 건국한 나라의 본능 같은 것은 아닐까, 누가 배워주지 않고, 물려주지 않아도, 그가 조상으로부터 물려받은 핏줄에는 반공이라는 DNA가 지워지지 않은 채 꿈틀거리고 있었던 모양이다,

 

풍요롭고 활기찬 나라에서 자유뷴방하게 자라난 젊은이들, 그들의 눈에는 북한을 지상낙원이라고 부르는 사람들이, 북한을 비판하지 못하는 인간들이 미친놈으로 보였을께 틀림없다, 비로소 그들은 현존하는 빨갱이들의 실체를 깨달은 것이다, 그리고 그 빨갱이들에 대한 처벌을 기다리다 못해 그들은 스스로 도시락폭탄 투척에 나선 것이다, 윤봉길 같은 심정으로!

 

빨갱이들에 대한 청년들의 도전은 계속될 것으로 보인다, 허황된 민주와 표현의 자유라는 이름으로 빨갱이들의 창궐을 국가가 방치하는 사태가 계속될 때, 청년들은 직접 응징하는 방법으로 다시 나서게 될 것이다, 도시락 폭탄은 예고편이다, 도를 넘는 빨갱이질에 대하여, 그리고 이런 것을 방치하는 시대에 대하여 더 이상 참을 수 없다는 예고음이다,

 

 

 

비바람

 

 

 

 

 

댓글목록

삼족오님의 댓글

삼족오 작성일

골수까지 통일교도 신은미가 나라를 말아먹고 있죠.
사기종교 통일교를 해산시켜야 합니다!

proview님의 댓글

proview 작성일

이친구를 제2의 반공소년이라 불러야 하겠군요  훈장과  포상을  내려야 합니다 그친구 하는 이야기가  내고장을 종북세력으로부터 지키겠다는 신념으로 도시락 폭탄을 던졌다고 합니다  이 학생에게 격려의 전화 위로 칭찬이 필요할 것입니다

proview님의 댓글

proview 작성일

도시락 폭탄을 투척하는 유튜브 장면 삭제 되었네요 쩝18

proview님의 댓글

proview 작성일

저는 시간나면 고등학생 대학생들을 깨우쳐 가르치는데 조그만한 힘을 보탠적 있읍니다 또한 사이비단체를 안티하면서 학생들과  많은 대화를 나누었고 학생들의 마음을 잘 알고 있읍니다  그래서 앞으로 시간이 허락된다면 학생들을 업그레이드 하도록 교육시킬 것입니다

자유게시판 목록

Total 35,190건 4 페이지
자유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35100 옵, 옵, 옵... 강남 스타일 경기병 2014-12-01 6308 29
35099 다시보는 2002년 박근혜의 방북과 종북성향 댓글(2) 만세반석 2014-12-25 6256 43
35098 [채증] 힌츠페터 영상속의 시신 2구 댓글(2) 김제갈윤 2015-10-22 6248 71
35097 수원교구 야탑성당 김기창 주임신부 퇴출운동을 시작합니다… 댓글(8) 김찬수 2015-08-28 6229 53
35096 정윤회 문건은 허접 쓰레기- 이영작 박사 일침 댓글(7) 海眼 2014-12-06 6196 25
35095 The preposterious benefits!{터무… inf247661 2014-12-11 6146 18
35094 조사천씨에게 칼빈총을 쏜 시민군은 북한군인가 광주시민인… 댓글(4) 시사논객 2016-05-21 6145 43
35093 노무현 타살설에 대해 댓글(6) 야기분조타 2018-07-15 6138 19
35092 광주기자가 현장 폭격한 광주해방구의 북한식 검은 리본 … 댓글(2) 시사논객 2016-06-17 6131 102
35091 국방부, "남양주 땅굴없다" 발표 및 이창근단장 긴급인… 댓글(2) 현우 2014-12-05 6124 17
35090 [역사전쟁] 응답하라, 대한민국 국회 국방위원회! 댓글(3) 기재 2015-08-05 6117 50
35089 박원순이 아들 병역 의혹 관련한 이상한 재판 진행 댓글(1) 이재진 2014-12-01 6110 71
35088 파내 팽개쳐야만 할 3가지! inf247661 2018-09-20 6105 35
35087 북한 매춘 실태와 인간병기 북한군 훈련 장면(동영상) 댓글(2) 만세반석 2014-12-22 6102 23
35086 최근 박근혜대통령 비하 발언의 수위가 이 게시판을 도배… 댓글(5) 뇌사견도살자 2014-12-01 6090 28
35085 5.18 광주 북한특수군 댓글(9) 각성 2015-09-28 6086 59
열람중 신은미에 도시락폭탄, 반공의 시대가 재림하는가, 댓글(4) 비바람 2014-12-11 6069 93
35083 우린 궁금하지만 궁금(宮禁)이어야 합니다 댓글(3) 참산나무 2014-12-01 6064 30
35082 죽지도 말고 죽이지도 말자! 희망을 갖고 살자! 댓글(2) 청만 2014-12-02 6009 21
35081 남북 통일후 가장 먼저 처형될 인간들! 댓글(1) 현우 2015-10-19 5994 66
35080 거짓무당 홍혜선 미친년 예언에 놀아나 쑥대밭된 가정이… 댓글(7) 만세반석 2014-12-16 5992 17
35079 이래서야 되겠? ,,. 機務 司令官의 抑鬱함. 댓글(2) inf247661 2014-12-04 5972 23
35078 위장탈북자와 김유송 댓글(7) 마르스 2015-12-07 5916 138
35077 대한민국안에 호남조선이 따로 있다? 댓글(3) 만세반석 2014-12-29 5909 38
35076 때려잡자. 빨갱이 두목 박원숭!!!! 댓글(2) 海眼 2015-11-21 5905 77
35075 전현직 국가정보원의 시국선언문(앵콜) 댓글(5) proview 2015-11-29 5847 89
35074 1단계 승전보'를 접한 뒤! 댓글(1) inf247661 2018-02-20 5836 39
35073 청주유골 400여구의 행방을 쫓다가 느끼는 단상! 댓글(3) 현우 2015-10-24 5815 87
35072 高難度 生物 出題 외/'빵삼이'롬의 비겁.잔인한 깜짝쇼… 댓글(2) inf247661 2014-12-05 5764 14
35071 박근혜 대통령은 하늘이 내려주신 구국의 영웅이… 댓글(5) 제갈공명 2016-02-10 5760 12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