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배도에 예언된 역적 김일성 > 자유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자유게시판 목록

추배도에 예언된 역적 김일성

페이지 정보

작성자 유람가세 작성일14-12-18 23:11 조회7,392회 댓글0건

본문



추배도에 예언된 역적 김일성


희대의 역적 김일성도 예언되어 있었다. 필자가 연재 중인 당나라 시절의 예언서 추배도 제46편에 예언되어 있었다. 제46편의 전문은 아래와 같다.

第四六象 己酉 坎下巽上 渙

讖曰
黯黯陰霾 殺不用刀
萬人不死 一人難逃

頌曰
有一軍人身帶弓 只言我是白頭翁
東邊門裏伏金劍 勇士後門入帝宮

註曰:此象疑君王昏瞶,一勇士仗義興兵為民請命,故曰萬人不死一人難逃

위 내용에는 2014년을 기준으로 과거와 현재, 미래가 섞여 있는데 그 미래에 대한 풀이는 비교적 구체적인 것이므로 공개할 수 없으며 과거와 현재에 해당되는 부분의 풀이만 공개하기로 한다.

과거와 현재에 해당되는 부분은 바로 색깔 처리한 "有一軍人身帶弓 只言我是白頭翁" 이란 문구이다.

1. 有一軍人身帶弓 2. 只言我是白頭翁

이 문구를 그대로 풀이하면 "1. 한 군인이 몸에 활을 지니고 있는데 2. 자신이 흰 머리 늙은이라고 말한다" 가 되는데 혹자는 2를 일컬어 "내가 더 나이가 많다고 말한다"라고 해석하기도 한다.

그리고 현재 중국의 예언 풀이가들은 1과 2를 모택동에게 숙청당한 팽덕회(한국전에 참전한 중공군의 총사령관)의 이야기라고 말하기도 하지만 이는 틀렸다고 본다.

1과 2, 그리고 제46편 전체는 한반도의 인물에 관련된 이야기이고 그 인물이 바로 조선 민족의 대 역적인 김일성인 것이다. 왜 그런 결론이 나오는가?

우선 1을 "한 군인이 몸에 활을 지니고 있다"고 해석하는 건 시사성이 전혀 없다. 군인이 활이나 총을 지니는 건 너무나 당연한 것이니 말이다. 따라서 달리 풀이해야 하는 것이니 1의 '身帶弓'이란 부분을 다르게 해석하면 '身 + 弓'이 된다. ('帶'는 '띠다'이므로)

즉, 身 + 弓 = 躬 (몸소, 스스로) 라는 글자가 나온다.

그리고 2에서 '白頭翁'이라는 부분은 '흰 머리 늙은이'가 아니라 북괴의 김일성이 참칭하여 북한 동포들을 속여 온 '백두 장군'이니 '백두 영장'이니 하는 말과 연결시켜야 비로소 시사성이 생긴다. 김일성과 김정일은 모두 늙어서까지도 '백두 장군'이니 '백두의 영장'이니 하는 사기극을 벌였다.

또한 김일성은 소련군 장교 출신의 군인이었으니 1의 '有一軍人'이라는 언급에도 부합한다.

그러면 이제 자명해진다. 필자의 풀이 대로 1과 2를 연결하면 "한 군인이 있어 스스로 백두 장군이라고 말한다"가 되는 것이니 이 문구의 시사성은 오로지 한반도의 역적 김일성과 연결시킬 때에만 비로소 생기는 것이다.

1945년 이후의 세계사에서 '白頭'라는 단어를 집어넣어 정치적인 시사성이 생기는 지역은 오로지 한반도밖에 없으며 '백두 장군'을 참칭해 온 역적 김일성밖에는 없는 것이다. 이렇게 추배도는 우리 민족의 대 역적인 김일성이 벌인 사기극을 이미 오래 전에 예언해 놓은 것이다.

유람가세, 2014-12-18







------------------------------------


통일 조국에서 박정희와 김일성은 양립할 수 없다.
역적 김일성은 사라져야 한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자유게시판 목록

Total 31,046건 875 페이지
자유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4826 [평양 광수들의 몰락] 중국발 금융대란, 핵심 원인은 … 댓글(1) 기재 2015-08-28 2074 63
4825 (속보) 광주 무등일보 기사 (도넘은 5.18왜곡 폄훼… 댓글(4) 용바우 2015-08-28 2306 53
4824 한명숙 백합꽃 댓글(3) 최성령 2015-08-28 1892 43
4823 합의문 2항....잘못의 주체가 빠졌다. 유감의 주체는… 유람가세 2015-08-28 1664 32
4822 정치혁신 chicagoan 2015-08-28 2008 22
4821 1980.5.18 광주사태시, 북괴특수군 600명, 엽… inf247661 2015-08-28 2884 46
4820 박근혜의 실체를 확인한 2030 세대들 용바우 2015-08-28 2258 114
4819 북괴는 이제 땅굴이 아닌 남침 터널을 뚫고 있다! 댓글(4) 조의선인 2015-08-28 2031 70
4818 5.18사태 를 해결하지 않고서 국내정치 와 남북회담 … 댓글(1) 오뚜기 2015-08-28 1581 74
4817 광주 5.18 시민군(북한특수군)지휘부 밝혀지다! 댓글(4) 노숙자담요 2015-08-28 1951 56
4816 [역사전쟁] 리을설, 남일 제거하며 김정일 후계체제 구… 기재 2015-08-28 1685 56
4815 開 口 卽 失 일조풍월 2015-08-27 1663 50
4814 북에게 갖다 바쳤던 전략수단을 되찾은 쾌거 댓글(2) 몽블랑 2015-08-27 2138 30
4813 왜 북한은 대북확성기에 그렇게 민감할까? 댓글(4) 최성령 2015-08-27 1784 51
4812 승리(勝利)部隊에서의 '1人 示威.弘報!' 댓글(2) inf247661 2015-08-27 2676 38
4811 김용순 포착되었습니다.(제145광수) 댓글(3) 노숙자담요 2015-08-27 1758 52
4810 [역사전쟁] 국방부 앞, 삼각지에서 <광수 핵폭탄> 터… 댓글(5) 기재 2015-08-27 2649 131
4809 남북의 민족성은 역시 닮은 꼴이다 댓글(3) Evergreen 2015-08-27 1489 37
4808 6하원칙 웅비4해 2015-08-27 1613 39
4807 5.18'시민군'(북한특수군)지휘부 발표예고! 댓글(4) 노숙자담요 2015-08-27 1698 49
4806 황장엽의 라이벌 김용순이 아직도 보이지 않는다! 댓글(1) 조의선인 2015-08-27 1821 55
4805 국정감사에서 518 저격스타 탄생할 것인가? 댓글(2) 차돌바위 2015-08-27 1874 78
4804 적화통일의 새로운 동업자 빨갱이들 용바우 2015-08-27 1700 65
4803 광수건을 미국 도널드 트럼프쪽에 알려보는게어떨까요? 댓글(1) I♥태극기 2015-08-27 1469 48
4802 땅굴에 대한 한성주 장군의 문제점 댓글(10) 이팝나무 2015-08-27 3265 29
4801 (제141. 142. 143'女'. 144'女'광수) … 댓글(2) 노숙자담요 2015-08-27 1890 45
4800 김정은, 한국 뿐 아닌 전 세계를 롱락했다 댓글(2) 미스터korea 2015-08-27 1973 75
4799 [역사전쟁] 5.18 광주 대학살 관련 중국 내부자료 … 댓글(1) 기재 2015-08-27 2946 117
4798 박원순은 이 분을 좀 배우고 닮거라! 댓글(5) 최성령 2015-08-26 1943 82
4797 한미 합동군사 훈련이 너무나 꼴보기 싫었던 노근애 댓글(1) 파랑새 2015-08-26 1925 93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