白凡 김구 일지(하권) > 자유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자유게시판 목록

白凡 김구 일지(하권)

페이지 정보

작성자 가디언 작성일15-01-04 16:22 조회3,243회 댓글3건

본문

[1949.1월 서울서 조국통일 위한 남북 협상희망 발언.] 6.26 1236분 경고장서 육군소위 안두희 총에 맞아 운명하다.

눈보라치는 조국의 위기에 당면하여 말만 애국하는 게 아니라 일신의 안위를 떠나 후대 남겨줄 역사를 만든, 위대한 인물 김구선생 살해범 육군소위 안두희 그 후 어찌 됐는가?

안두희(1917출생~1996.10.23.사망)평북 용천출신. 1947년 월남해 서북청년단 총무부장을 지내, 특무대장 김창룡과 교분. 육군소위로 특채.

1949.6월 경교장서 김구선생을 살해하나 겨우15년형을 받고1951년 잔행 면제처분 받아. 포병장교로 복귀, 명예를 되찾고 제대 후 군납업을 하며 잘 지내다 1965년 곽 태영지사에 의해 목에 칼침 맞고,

1987년 민족정기구현 권중희에 의해 마포구청 노상서 몽둥이로 죽을 만치 가격 당해.

평소 백범 김구선생을 존경하던 나는 당시 성남에서건설실업이란 상호로 건설업에 종사하던 중 권중희의 안두희 가격사건이 뉴스에 보도 돼, 알고 지내던 박 홍우변호사(전관 판사)에 사건을 의뢰, 합동법률사무소 파트너인 정 해원 변호사(전관검사)가 맡아 권 중희 지사를 변론케 했다.

1996.10.23. 오전1130분 인천중구 신흥동 자택서 박 기서에 의해 피살됨으로 민족의 원흉은 종말을 고했다.

나라가 흥하고 망하고는 그 민족의 용기에 있음을 동서고금 역사가 증명한다. 작금의 조국현실은 기개 있는 지도자는 찾아보기 힘들고 국가 반역자. 정치모리배들만이 들끓어 민생은 도탄에 빠졌다. 을미년 새해벽두에 김구선생 같은 기개를 갖은 애국지사 지도자의 출현을 바라 백범일지를 재조명해 본다.

                                         201514일 주일날 오후.

댓글목록

inf247661님의 댓글

inf247661 작성일

【가디언】님! 안녕하세요? ^*^ 폐일언코요; 저는 '안 두희'에게 지지를 표명합니다! 그 '안 두희'야말로 의사입니다요! 전북 익산 빨갱이 '종북 콘서트'식장에서 고교생이 도시락을 던지면서 분개하여 저지시켰었죠. 그는 시방 전북 군산 구치소로 수감 중인 모양이던데,,. 포병 소위 '안 두희!' 그가 '월간 조선'인가에서 인터뷰한 걸 본 적 있었는데,,. 그가 포병으로 병과 분류된 이유는 당시 '포병'은 물리.수학을 잘 해야하는데 수학 Log 계산을 제대로 능숙히해야 포병 탄도 계산용 '數表'로 사격 제원 산출하는데, 자원이 부족하여 '포병' 병과로 되었답니다! ,,. '金 九'는 삼팔선 넘어 북괴 '금 일쎄이'롬을 만나러 가면서 했었던 호언 장담성 發言! ,,. " 만약 내가 가서 회담하여 '통일'을 이루지 못한다면, 차라리, 삼팔선을 베고 누워 죽을 지언정 돌아오지 않겠다!" 라면서 월북했었는데,,.
그래 결과가 뭐였던가요? '금 일쎄이'에게 가서는 주눅들어(?) 하고픈 말도 제대로 못하고,,. 그럼 삼팔선 머리에 베고 죽었어야지! ,,. 왜 돌아와서는 '이 승만'에게는 그토록 자유 분방 방종하게 들쑤시고 설쳐대니,,. 그래서 쥑여버린 거죠! 그러므로 그게 바로 '義士!' 입니다, '안 두희'소위님께서요! ,,.
'금 뒈쥬ㅣㅇ'롬도 쥑였버렸었어아유, 누군가에 의해서! ,,. 그리고 '어쨋던 '1사 부 재리'의 원칙에 위배되게 Lynch 린치 私刑를 가해 때려서 죽게 만들다었다니! ,,. 그런 롬에게 무슨 변호를 요청하셨었단 건가요? ,,. '앵삼이'롬 때였죠! ,,. 고 롬, 뒈진 뒤, 망우리 공동 묘지에 묻혔다던데,,. 참으로 분개합니다! 또 하나! '김 창룡'특무대장님! 묘소를 빨갱이들이 서울 동작동에서 대전으로 이장했다던데,,. 왜 그랬을가요? 참으로 우울합니다! 이장할 건 바로 '금 뒈쥬ㅣㅇ'롬 더러운 송장을 파내 팽개쳐 이장하는 것이거늘요. ,,. 여불비례, 총총.

헨리님의 댓글

헨리 작성일

가디언님!  참으로 답답하고 한심한 글 올리셨습니다.
긴말 하지 않겠습니다.
김 구는 좌익들의 우상입니다!!!
무슨 얼어죽을 기개있는 애국지사입니까???
서북청년단 안두희가 왜 김구를 저격했겠습니까??
진정 기개있는 애국자는 안두희 소위입니다.
이승만과 김구에 대해서 전혀 무지의 소치입니다!!!

bluesky님의 댓글

bluesky 작성일

김구가 진실로 민족적 지도자, 영웅으로 추앙 받고 존경할 만한  인물인가? 한 마디로 기가 차고 부끄러운 일이다. 역사적 오류는 언제든지 바로 잡아야 하는게 후세인들의 의무고 양심이다. 역사적 인물로 김구 만큼 잘 못 평가되고 호도된 인물은 없다. 의도적, 맹목적으로 신화화되어서는 안 된다. 김구의 출생에서부터 전 생애에 걸쳐 사상과 행동, 인격과 성정을 조금이라도 면밀히 살펴보면 오류 투성이이다. 권력욕, 권위, 폭력성, 독단, 기회주의 등으로 점철되어 있다. 그런데 무엇을 본 받는다는 말인가?

자유게시판 목록

Total 35,506건 1065 페이지
자유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3586 내가 본 영화 연평해전 댓글(2) Evergreen 2015-06-29 2055 67
3585 [교훈] 옛날에 이랬다는군.... 댓글(2) 펑그르 2015-06-29 1977 49
3584 전라도 어린이들은 오늘도 반역의 역사를 먹고 사는가!! 댓글(4) 느보산 2015-06-29 2098 79
3583 1인시위는 계속된다(통영종합시외버스터미널 앞) 댓글(5) 은방울꽃 2015-06-29 2178 90
3582 광화문에 세워야할 건국 아버지 에세이맨 2015-06-29 2028 42
3581 결론이다. 자수냐! 항적이냐? 도사 2015-06-29 2268 100
3580 종북좌빠는 代를 이어 간다~ 댓글(4) 토함산 2015-06-29 2086 76
3579 5.18 치하 36 년 댓글(1) 路上 2015-06-29 2330 109
3578 대한민국 애국보수 여러분, 힘을 보태주십시오! 비바람 2015-06-29 2277 107
3577 경찰청내 빨갱이 경찰부터 척결해야! 전투본 2015-06-29 2721 111
3576 72 광수--김덕홍 발견에 즈음하여 댓글(4) 路上 2015-06-29 3736 146
3575 국민구호 제정을 요청합니다/김대중 개새끼 댓글(6) 최성령 2015-06-28 2425 88
3574 [역사전쟁] 만고역적 김대중의 국정원장들 댓글(2) 기재 2015-06-28 2744 90
3573 도대체 댓글(9) 우리나라 2015-06-28 2128 71
3572 망명객 김덕홍 5.18 북한특수군으로 광주에 오다!(제… 댓글(23) 노숙자담요 2015-06-28 2915 92
3571 아시아 문화전당 = 전라국 광주에 북괴 선전 선동지부. 댓글(1) 海眼 2015-06-28 2447 97
3570 정말~열통이 솟구친다! 댓글(3) 토함산 2015-06-28 2087 77
3569 김대중 개새끼, 아래 것들도 몽땅 개새끼. 댓글(2) 海眼 2015-06-28 2135 69
3568 [감동]오늘 연평해전을 보고 왔다 댓글(2) 조고아제 2015-06-28 2158 59
3567 유승민 의원, 원내대표직 사퇴해야 댓글(1) 이상진 2015-06-28 1935 58
3566 빨이새끼들아 알고싶다 2015-06-28 2027 60
3565 개(犬)만도 못한가? 댓글(4) 鄕川 2015-06-28 3992 131
3564 韓 國 ( 대한민국) 댓글(2) 하족도 2015-06-28 2382 29
3563 詩 자유로운 영혼들이여 영역함 댓글(7) 진실과행복 2015-06-28 2154 41
3562 5.18 (내 나이 36세) 댓글(1) 알고싶다 2015-06-28 2552 114
3561 희소식)민변출신 김준곤변호사 구속 - 젊은 우파 변호사… 댓글(4) 진실과행복 2015-06-28 2381 56
3560 '연평해전'의 벙어리 어머니 댓글(4) 비바람 2015-06-28 2554 93
3559 他國에서 보는 祖國 최성령 2015-06-28 1848 65
3558 여적죄인들의 유공자 대접 수혜는 여적 행위의 연속 댓글(2) 유람가세 2015-06-28 1835 57
3557 여적죄에 관한 공소시효 배제는 소급적용 가능 댓글(2) 유람가세 2015-06-28 2184 67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