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의 식량증산은 절대 불가능하다 > 자유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자유게시판 목록

북한의 식량증산은 절대 불가능하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최성령 작성일15-03-22 03:39 조회2,288회 댓글5건

본문


예전에 이런 말들을 했다.

"할 짓 없으면 선생이나 해 먹어라."

"할 짓 없으면 농사나 지어 먹어라."


그러나 이 말들은 지금은 틀린 말이 되었다.

敎師는 고급 직업이 되었고

任用 대기생들은 많이 적체(積滯)되어 있다.

농사는 技術集約이다.

지식과 경험이 없으면 백% 실패한다.


북한은 慢性 식량부족 국가이다.

그들도 배불리 먹고 싶은 욕망은 우리와 똑 같다.

그런데 왜 안될까?

안될 수 밖에 없는 構造이기 때문이다.


1.增産 의욕이 없다

  사람은 이기적이다.

노력의 결과는 자기 것이 되어야 일이 하고 싶어진다.

아무리 열심히 일해도 자신의 몫은 정해져 있는데

누가 일을 많이 하겠는가?

북한의 논을 가 보면 풀 반, 벼 반이라고 한다.

내 것이 아니므로 아무도 가꾸려 하지 않는다.


2. 5無 농법이다

   농사는 이것 5가지가 필요하다.

땅, 비료, 농약, 농기계, 의욕이다.

땅은 국가소유이므로 自營農은 존재치 않는다.

비료와 농약은 공장생산이 잘 되지 않으므로 만성 부족이다.

농기계도 역시 공동사용이므로

아무도 整備의 노력을 하지 않는다.

부품 공급이 되지 않아

고장이 나면 두 대를 解體하여 한 대로 만든다고 한다.

의욕은 1항에서 언급했다.


3. 土地의 특성을 모른다

  땅만 있으면 농사가 되는 줄 안다.

김일성의 지시에 의하여 토지를 늘린다고

경사진 산을 개간하여 대규모 "다락밭"을 만들었다.

비만 오면 다락밭이 쓸려나가 작물과 흙이 流失되고

그 土砂가 이랫 논을 덮쳐 논 마저 못쓰게 된다.

이것은 增産이 아니라 멍청한 減産정책이 되었다.

참 한심한 發想이다.


3. 허울 좋은 지도자의 現地指導

  북한은 "현지지도"라는 苦肉策을 쓰고 있다.

그것은 막힌 곳을 뚫는 임기응변의 정책이다.

그들이 자랑하는 웃음거리 정책이다.

그것은 또한 지도자의 偶像化를 촉진하는 愚昧한 정책이다.

김일성의 이런 현지지도가 있었다고 한다.

영농철에 어느 논에 가서

種子 볍씨를 열 배로 넣으라고 했단다.

열 배 넣고 열 배 수확의 算術적 계산을 기대하면서 말이다.

이것이 그들 지도자의 資質이다.

현지지도는 북한의 경제실패를

스스로 인정하는 상징적 정책이다.

 

4. 山林의 황폐화

  이것이 결정적인 弊害이다.

결론부터 말하면 산에 나무 없이 되는 농사는 없다.

북한의 전 국토는 나무 없는 사막(沙漠)이다.

숲의 역할은 이것이다.

비가 오면 물을 흡수하여 일정량을 저장한다.

물이 하천으로 내려가는 속도를 제어(制御)하고

토사를 방출하지 않으므로 산과 농지를 보호한다.


5. 하천과 댐의 역할이 없다

   산에서 내려오는 토사는 하천과 댐의 바닥에 쌓인다.

높아진 바닥은 홍수를 견디지 못하고 범람(氾濫)하여

농토를 잠식하고 작물을 결딴낸다.

준설(浚渫)을 정기적으로 하지 못한 댐은

저수량이 해마다 부족해진다.

댐은 홍수조절도 못하고

저수량 확보도 못하는 無用之物이 되고만다.


6. 지도자의 哲學 부족

  김일성은 산림의 역할을 몰랐고

그 아들 손자 김정일 김정은도 역시 모른다.

다 죽게 생겼는데 아직도 그들은 모른다.

그러나 우리의 박정희는 그것을 예전에 알았다.

죽어라고 산에 나무를 심고 징그러운 송충이를 잡았다.

왜 그랬는지 그 때는 몰랐다.

그러나 지금은 안다.


7. 結論

  산림 없이 되는 농사는 절대로 없다.

그것은 북한이 증명하는 너무나도 명백한 眞理다.

그래서 사막국가들은 농사가 아닌 牧畜을 한다.

그것도 조건이 있다.

국토가 넓어야 하고 산이 아닌 平野라야 한다.

그리고 홍수가 없어야 한다.

대한민국은 세계가 알아주는 산림녹화 성공국가이다.

그러므로 북한이 식량증산을 꾀한다면

그 방법은 딱 하나이다.

산에 나무를 심어라!

우리는 일찌감치 그것을 경험으로 안다.


반면에 우리는 행복한 걱정거리를 안고 있다.

쌀이 남아돌아 골치를 썩히는 일이다. 끝



        

댓글목록

海眼님의 댓글

海眼 작성일

대단히 옳으신 말씀!!!

북괴 김일성이 3대는 지 개인의 호강을 위해 나라 전체를 망치는 망난이 지만,
위대하신 박정희각하는 독일과 일본을 보고 배우고 실행해서,
그 수준 까지 발전 시키셨지요.

표싱즈님의 댓글

표싱즈 작성일

좋은 봄이 돌아 왔습니다
산이 우거져야 좋은꽃도 보고 나물도 케고 할터인데
아랫쪽산은 숲이 우거져 잘 들어가들 못하고
북녘은 민둥산이라 캐먹을 나물도 없겠지요

말씀같이 북의 식량증산 절대 불가 하지요
산을 그대로 두어도 20년 정도는 지나야 작은 숲을 이룰겁니다

 대체 연료가 없으면
산에 나무를 심는다 한들 땔감으로 뽑혀지고 말것입니다
한국도 사방사업에 식수 했지만
연탄이 시골까지 공급되고서 
녹화가 제절로 된것입니다
하루 나무 두짐씩 하려 다녔기에 압니다 ㅠ

북한의 추위에 연료가 없는데 어찌 산에 나무가 남아 날까요
북이 자폭하지 않은한 백년 하청 뻔하지요
좋은 내용 읽고 한줄 달고 갑니다

최성령님의 댓글

최성령 작성일

산림녹화에 이런 문제점이 있습니다.
민둥산으로 수십년이 방치되면
표토가 쓸려나가 암석만 남습니다.
거기에 나무를 심어 봤자 자라지 않습니다.
그러므로 객토를 해야 하는데
북한이 그것을 할 형편이 됩니까?

참으로 막막한 현실입니다.

삼족오님의 댓글

삼족오 작성일

북한살권세습왕조체제로는
지원을 하여도 자급자족의 식량증산은 결코 없는 겁니다.

최성령님의 댓글

최성령 작성일

북한 김씨정권의 패망만이
식량증산의 출발입니다.

그것 외에는 방법이 전혀 없습니다.
솔로몬이 와도 불가능합니다.

자유게시판 목록

Total 34,865건 1101 페이지
자유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865 박성원 논설위원의 믿음직한 칼럼 댓글(1) 청원 2015-03-27 2564 34
1864 5.18 학술 세미나 운영에 대해서 댓글(1) 路上 2015-03-27 2162 41
1863 5.18 패거리들 제발 몽둥이 들고 부경대학에 나타나야… 댓글(1) 경기병 2015-03-27 2148 55
1862 5.18세력 똥줄타는 소리 댓글(1) 신생 2015-03-26 2300 75
1861 알아두면 유익한(?) 대한민국 법원의 삼심제도 경기병 2015-03-26 2591 28
1860 5.18단체와 정부 그리고 5.18보고대회의 미래 댓글(1) 경기병 2015-03-26 1911 45
1859 임을위한 행진곡 국회의장 보훈처와협의 댓글(7) 노다야 2015-03-26 2459 38
1858 일본인들은 역시 어쩔수 없어. 아무리 친하게 지내도 결… 무현과정회장 2015-03-26 2499 10
1857 5.18 시민참여형 축제로 전환 댓글(1) 반달 2015-03-26 2403 11
1856 전단지 내용에 내한 제언 댓글(2) 이재진 2015-03-26 2317 27
1855 동아일보도 무상급식 선동하나? 댓글(1) 청원 2015-03-26 2298 24
1854 이상진 박사님 3.19 발표문 게재에 관한 건의 댓글(1) 현산 2015-03-26 2428 31
1853 조고 앞에 무릎 꿇은 나라 댓글(2) 일조풍월 2015-03-26 2199 34
1852 國力이 이구아수 폭포처럼 샌다 댓글(1) 청원 2015-03-26 2058 35
1851 관리자님" 펌] 60일도 못 버티는 정부의 석유 비축량… 오뚜기 2015-03-26 2307 13
1850 安寧하세요. 會員加入 後 처음으로 人事드립니다. 댓글(3) 槿花 2015-03-26 2083 56
1849 “한변”에 보내는 감격과 성원의 거수경례 댓글(2) 인강 2015-03-25 1943 47
1848 나의 소원 댓글(2) 최성령 2015-03-25 2142 40
1847 시스템여러분! 대통령으로 밀어줄 정치인 추천 부탁드립니… 댓글(1) 自民主義 2015-03-25 2281 19
1846 박사님이 대한민국의 역사를 다시 쓰시는구나 중년신사 2015-03-25 2059 50
1845 대한민국을 부정하는 종북좌익의 뿌리 5.18세력 (1) 댓글(2) 이상진 2015-03-25 2163 75
1844 4월7일 부산모임 문의 댓글(2) 표싱즈 2015-03-25 2138 37
1843 글로 받은 선물 지만원 2015-03-25 2569 113
1842 1가지라도 더 알면, 고 만큼 더 效果的 對處 可能! 댓글(1) inf247661 2015-03-25 3335 27
1841 일본 최대전함 이즈모 취역 maester 2015-03-25 2671 22
1840 5.18의 하일라이트는 연고대생 600명 댓글(5) 빨갱이소탕 2015-03-25 2555 59
1839 회원 여러분들에게 사과의 말씀을 드립니다. 댓글(5) 만세반석 2015-03-25 4689 22
1838 박근혜의 태평세월 Egreen 2015-03-25 2361 64
1837 5.18단체와 조갑제기자는 반드시 이 물음에 답해야 한… 댓글(3) 경기병 2015-03-25 2375 56
1836 언론, ‘광주 민주화’된 노예들 댓글(2) 경기병 2015-03-25 2212 58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