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군 유관순함 건조 > 자유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자유게시판 목록

해군 유관순함 건조

페이지 정보

작성자 maester 작성일15-05-02 13:54 조회2,195회 댓글1건

본문

제목 : 해군 새 잠수함명 ‘유관순함’

 

[경남신문] 고휘훈 기자 기사입력 : 2015-03-01 22:00:00

 

해군 창설 후 첫 여성이름 제정, 대우조선 건조 중…4월말 진수

1800t급, 길이 65.3m·폭 6.3m 최대속력 20노트로 승조원은 40여명이 탑승

 

유관순 열사의 이름을 딴 최신예 잠수함이 우리의 바다를 지킨다.

 

해군은 1일 “새로 건조 중인 함정 명칭에 대한 해군 정책회의에서 214급(1800t급) 잠수함 6번함의 함명을 ‘유관순함’(사진)으로 명명했다”고 밝혔다. 여성의 이름을 함명으로 제정한 것은 해군 창설 70년 만에 처음이다.

 

해군본부는 광복 70주년, 해군 창설 70주년, 유관순 열사 순국 95주년인 뜻깊은 해를 맞아 독립만세 운동을 주도한 유관순 열사의 애국심을 기리고자 열사의 이름을 함명으로 제정했다고 설명했다.

 

현재 거제 대우조선해양에서 건조 중인 유관순함은 오는 4월 말 진수한 이후 시운전 등을 거쳐 2016년 11월 해군에 인도할 예정이다.

 

유관순함은 대함전과 대잠수함전, 공격기뢰 부설 임무 등을 수행하며 유사시 상대방의 핵심시설을 정밀 타격할 수 있는 사거리 1000㎞의 국산 잠대지 순항미사일(해성Ⅲ)을 탑재하며 어뢰와 기뢰, 미사일 등으로 무장하고 공기불요추진체계(AIP)를 탑재해 수면에 올라오지 않고 2주간 수중에서 작전할 수 있다. 또 미국 하와이까지 연료를 재충전하지 않고 왕복 항해할 수 있다.

 

해군은 항일 독립운동에 참여하거나 국가위기 극복에 앞장선 선열의 이름을 214급 잠수함의 함명으로 사용하고 있다. 해군을 창설한 초대 해군참모총장 손원일 제독을 기려 214급 1번함의 함명을 손원일함으로 명명했으며, 2번함은 고려시대 수군 창설과 남해안 왜구를 격퇴한 정지 장군의 이름을 함명으로 제정하기도 했다. 3번함부터는 안중근 의사, 김좌진 장군, 윤봉길 의사 등 항일 독립운동가의 이름으로 명명했다.

 

한편 유관순 열사는 이화학당 재학 중인 1919년 3월 5일 서울 남대문 독립만세운동에 참여한 후, 4월 1일 충남 천안시 병천면 아우내 장터의 독립만세 운동을 주도하다가 일제에 체포돼 서대문형무소에 수감됐다. 이후 일제의 모진 고문으로 1920년 18세의 꽃다운 나이로 옥중에서 순국했다. 정부는 열사의 공훈을 기리어 1962년 건국훈장 독립장을 추서했다.

 

 

자료정리

대한해외참전전우회 창원시지회 사무국장

겸, 보훈지킴이 창원시팀장

 

댓글목록

삼족오님의 댓글

삼족오 작성일

핵잠수함을 건조하는 것이 몇배 낫습니다!

자유게시판 목록

Total 35,185건 993 페이지
자유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5425 나라가 망할 때 나타나는 증상 댓글(3) joshua 2015-10-05 2443 93
5424 이지경이니 식민지된거다 댓글(6) 일조풍월 2015-10-05 2600 108
5423 뺀잇빨 또뺐나? 댓글(1) 일조풍월 2015-10-05 3076 80
5422 엎어치기 당한 조갑제 댓글(2) 일조풍월 2015-10-05 2954 75
5421 박근혜의 평화통일 댓글(2) 용바우 2015-10-05 2312 96
5420 카톡 활용을 하세요 복있는사람 2015-10-05 2237 71
5419 광수와 장님 이야기 댓글(2) 일조풍월 2015-10-05 2687 98
5418 오늘 C채널-차기환 변호사 출연! 댓글(2) 湖島 2015-10-05 2904 72
5417 광주에는 의인 10명이 없단말인가? 댓글(2) firstone 2015-10-05 2778 101
5416 의심가능사진 기존 게시물들 있읍니다. 북진자유통일 2015-10-05 2038 40
5415 가짜목사,위장통곡,힌츠페터 한통속 증거사진(제187광수… 댓글(4) 노숙자담요 2015-10-05 2661 66
5414 가짜승려 류영선 (제188광수)로 명명합니다. 댓글(6) 노숙자담요 2015-10-05 2709 60
5413 현재까지 노숙자담요가 제시하는 증거를 반박할수 있는 증… 댓글(1) 조의선인 2015-10-05 2254 89
5412 비갠아침님이 토스한 자료 댓글(2) 김제갈윤 2015-10-05 2765 53
5411 우리는 행복합네다 댓글(2) 최성령 2015-10-05 1863 50
5410 광수 후보들 댓글(2) 비갠아침 2015-10-04 1742 44
5409 도청안 광수 후보 댓글(2) 비갠아침 2015-10-04 2210 45
5408 어느 늙은이의 분노(장학표) 댓글(4) sunpalee 2015-10-04 2464 89
5407 [자료] 80년대의 박남선추정 장면 김제갈윤 2015-10-04 4829 62
5406 적에게 월급받고 진짜 애국자욕하는 자칭 보수들에게 댓글(1) Jonas 2015-10-04 2193 97
5405 [경고] 지속되는 조갑제패당의 도발,목숨은 2개가 아니… 댓글(3) 김제갈윤 2015-10-04 2660 91
5404 아직도 아가리를 함부러 놀리면 주둥아리를 잡아 째야! 댓글(4) 조의선인 2015-10-04 2277 86
5403 고 김인태씨가 도청에 끌려간 얼굴임을 발견하게 된 … 댓글(5) 은방울꽃 2015-10-04 2542 85
5402 [추가자료] ITF의 정체 김제갈윤 2015-10-04 1902 38
5401 [추가자료]리용선 김제갈윤 2015-10-04 2035 44
5400 힌츠페터는 분명한 푸른눈의 광수 댓글(3) 김제갈윤 2015-10-04 2512 65
5399 [역사전쟁] 미국 <뉴욕타임스> vs. 서독 힌츠페터 댓글(1) 기재 2015-10-04 5564 86
5398 春川형무소 衛兵所 앞; '5.18 광주사태' 때, 북괴… inf247661 2015-10-04 3946 51
5397 초보자님께 댓글(5) 지만원 2015-10-04 2768 79
5396 6.15 북측위원장 김완수 (제185광수) 포착. 댓글(3) 노숙자담요 2015-10-04 2119 69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