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가발전과 동떨어진 민주화는 반역이다. > 자유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자유게시판 목록

국가발전과 동떨어진 민주화는 반역이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유람가세 작성일15-05-03 21:20 조회1,679회 댓글4건

본문


국가발전과 동떨어진 민주화는 반역이다.

민주화든 뭐든 어떤 가치란 건 국가의 발전 단계와 국민이 처한 상황에 따라 실현하고 말고를 결정해야지 그 가치를 미리 절대적인 것으로 여겨 다른 모든 가치의 위에다 두고 무조건 실현하려고 하는 건 역사 단계에 대한 반역이요 그 자체로 파시즘에 다름 아니다.

국방, 경제, 생존, 전통 등 인간사회에 병존하는 다양한 가치의 시대적 <우선순위>를 무시하고 어떤 가치만을 절대시하여 오직 그 것만을 실현하기 위해 다른 가치들을 파괴하는 행위야말로 진정한 의미의 독재요 파시즘인 것이다. 그리고 7,80년대 한국에서 벌어진 민주화 운동이란 게 바로 그런 성질의 것이었다.

[참고] 7,80년대 민주화 운동은 반역이었다.
http://cafe.daum.net/great6070/bWD5/3

7,80년대의 민주화 운동이란 건 당시 한국이 처한 국가발전 단계를 완전 무시하고 벌어진 반역 행위였던 것이다. 조금만 더 기다렸으면 박정희의 뛰어난 영도로 한국이 일본을 제치고 아시아의 제일강국으로 우뚝 설 수 있는 극일(克日)의 기틀이 마련될 절호의 시기에 민주팔이들과 종북세력이 오직 민주화만을 외치며 날뛰는 바람에 대한민국은 크게 흔들렸고 그 결과 한국은 진정한 극일(克日)의 기회를 놓치고 만 것이다.

만약 한국이 그렇게 극일의 기회를 놓치지 않았다면 위안부 문제도 벌써 해결되었을 것이다. 한국이 일본에 대해 사과하라고 요구하지 않아도 대한민국의 힘에 눌린 일본이 알아서 사과했을 것이라는 말이다. 그런 힘을 기를 절호의 시기를 한국은 민주팔이들의 난동으로 놓치고 만 것이다.

7,80년대에 한국은 실질적인 극일(克日)의 기틀을 마련할 중차대한 국가발전의 단계에 있었고 그런 절호의 단계를 민주팔이들과 종북세력의 난동으로 인해 놓치고 만 것이다. 그렇게 국가발전의 단계를 무시한 모든 행위는 반역인 것이다. 국가발전과 동떨어진 민주화는 반역이다.

유람가세, 2015-05-03

위대한 박정희
http://cafe.daum.net/great6070








댓글목록

선한일님의 댓글

선한일 작성일

유람가세님의 지지자 입니다만 , 위안부문제는 1965년 8억보상과 고노담화로 다 해결되었고 끝났습니다. 일본이 한국의 국력이 세다고 다시 사과하고 그럴 문제가 아닙니다.

일본은 한국이 공산국가 중국과 가까이 하지말고 자유우방국가 일본과 함께 일하자 그런 것을 바라는데, 한국은 자꾸 일본을 적으로 몰려고 하고 '극일' ? 저는 극일이라는 말을 싫어합니다. 각기 자기 국가에 맞는 목표를 설정해서 나가면 되는거지 , 꼭 남의 나라를 이기겠다. 남을 이기겠다. 그런 자세로 삽니까 ?

유람가세님의 댓글

유람가세 댓글의 댓글 작성일

말씀하신 사항들을 모르는 바 아니나 본문의 위안부 관련 언급은 좌빨들의 주장을 겨냥한 전략적인 것입니다.

유람가세님의 댓글

유람가세 댓글의 댓글 작성일

그리고 '극일'이라는 말은 한국의 경우에는 필요하지요. '극중(克中)'이라는 말도 필요합니다.

각기 자기 국가에 맞는 목표를 설정해서 나가면 된다는 말씀은 지나간 역사의 교훈이 없는 경우에나 해당되는 일반적인 말이라고 여겨집니다.

역사의 교훈을 겪은 한국인들은 기왕이면 일본도 이기고 중국도 이기려는 자세가 필요합니다. 이긴다는 말이 꼭 적대시한다는 말과 동의어가 아니라는 건 아실테고요.

국제정세는 언제 어떻게 변할지 모릅니다. 그럴 때 한국이 일본이나 중국보다 약한 상태에 있으면 언제 또 다시 역사의 교훈이 반복될지 모릅니다. 그래서 극일이나 극중이라는 말이 필요한 겁니다.

선한일님의 댓글

선한일 작성일

유람가세님 말씀이 옳습니다.

자유게시판 목록

Total 32,470건 993 페이지
자유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2710 이 시점에서 다시 보는 한 역사가의 5.18광주사태 재… 느보산 2015-05-17 1972 53
2709 유유상종 댓글(3) 만세반석 2015-05-17 1740 37
2708 각진손과 아기자기한손 댓글(4) 신생 2015-05-16 2114 60
2707 매국노들의 공동어로수역 잔치 댓글(2) Evergreen 2015-05-16 1707 49
2706 앗따, 우파 성님들은 의심도 많지라... 댓글(1) 경기병 2015-05-16 1779 65
2705 닮았지라? 댓글(4) 경기병 2015-05-16 1614 50
2704 손크기 비교자료 댓글(1) 신생 2015-05-16 2424 34
2703 나가 누군지 알겠지라? 댓글(2) 경기병 2015-05-16 1797 61
2702 나도 왼쪽 사람을 찾았다 댓글(1) 일조풍월 2015-05-16 2046 77
2701 손꼬락이 닮았다면 포즈를 취해보라 댓글(2) 신생 2015-05-16 1617 53
2700 애국시민정당 발기인 나왔습니다. 선한일 2015-05-16 1939 23
2699 5.16혁명의 의미 – 천년의 잠을 깨우다 댓글(1) 현산 2015-05-16 1796 51
2698 [역사] 나는 5.16을 이렇게 본다. 댓글(1) 청만 2015-05-16 1726 30
2697 문죄인 불쌍하다. 만세반석 2015-05-16 1638 37
2696 '임을 위한 행진곡’ 국가 지정곡 절대 안된다/김진태 … 댓글(3) 반달 2015-05-16 1738 71
2695 조선족 공군조종사가 들려주었던 이야기 댓글(1) 새역사창조 2015-05-16 1883 36
2694 조선족 아줌마가 말해준 식량배급 새역사창조 2015-05-16 1922 35
2693 <배추가 돌아왔다>를 읽으면서.. 댓글(5) 일지 2015-05-16 2169 22
2692 부마민주폭동에 더 이상 혜택을 주지 말아야. 댓글(2) 선한일 2015-05-16 1984 32
2691 여기서 광수보물찾기보다 피켓하나 만들어 학교앞에 가서.… 새벽달 2015-05-16 1573 55
2690 진실을 알리는 일은 계속되고 있습니다 댓글(1) 현우 2015-05-16 1658 41
2689 5.18 시민군 제1조 소속 (자칭) 복면의 임씨와 구… 댓글(2) 전야113 2015-05-16 1951 38
2688 광주왔던 아이들, 거의가 시민군 뒤에서 총질! 댓글(1) 현우 2015-05-15 1692 44
2687 민족의 영웅 박정희 -- 박정희의 경제 개발 (3) 유람가세 2015-05-15 1627 30
2686 광주 시민군의 복면과 박주신의 신검 X-RAY 댓글(7) 경기병 2015-05-15 1932 27
2685 환란과 재난의 시대 최성령 2015-05-15 1683 25
2684 未安 & 罪悚한 맘부터, 光州 '5.18것' 들하!/外… 댓글(2) inf247661 2015-05-15 2949 22
2683 제3광수, <동일인> 가장 확실한 시각적 증거! 댓글(1) 노숙자담요 2015-05-15 1928 65
2682 강제탈퇴 (?) 되었다가 다시 회복??.. 댓글(6) 일지 2015-05-15 1725 38
2681 오일팔은 요지경~♪ 댓글(1) 경기병 2015-05-15 1682 50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