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B는 '親北논쟁'으로 왜 선수를 못 치는가? > 퍼온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퍼온글 목록

MB는 '親北논쟁'으로 왜 선수를 못 치는가?

페이지 정보

작성자 슈퍼유저 작성일09-11-10 14:53 조회16,226회 댓글0건

본문

친일? 만주군관학교에 지원했던 김대중은!

MB는 친북논쟁으로 선수 못 치는가?

우익이 정권잡고도 좌익들의 친일논쟁에 선수를 빼앗긴다면 문제가 있다. 얼마 전 간첩 이병진을 체포하고도 얼굴 공개 안하고 쉬쉬하는 가운데 저들의 간악한 의도로 만들어진 친일인명사전 발간으로 이슈를 선점하였기에 결국 친일논쟁 때문에 스스로 친북논쟁을 펼 기회마저 포기해버린 실책을 범했다.

저들의 거짓장난이 지긋지긋하지만, 더욱 큰 문제는 이를 방치할 경우 사실로 굳어져버린다는 것이다. 그러면서 친일논쟁으로 저들의 친북반역은 알게 모르게 논의 대상에서 제외되어 버리면, 이는 저들에게 면죄부를 발급해주는 꼴이 되고 만다는 거다.

저쪽 약점이 될 만 한 것 위주로 이슈를 키워야 하지 않나. 안 그러면 저들이 이광기 아들 사망으로 잔뜩 주가올린 신종플루 건으로 또 이슈 선점하면 그때는 또 불 끄러 다니다 진 다 빼고 만다. 우익이 집권하고도 좌익이 똥 싸는 것 냄새 다 맡아주고 치우는 고생을 해야 하겠는가. 이쪽에서 똥 싸고 저쪽에서 치우도록 엿 먹여야 하는 것 아닌가 말이다. <끝>  [동남풍 네티즌 논설가: http://www.allinkorea.net/]


친일? 만주군관학교에 지원했던 김대중은!

예전에 좌빨언론들이 떠들길, 김대중이 일제시대에 학생회장 했다고 자랑했다. 그의 리더쉽 형성의 계기가 학생회장 하면서부터라고 한다. 그리고 청중을 감동시킬 정도로 연설을 아주 잘하였다고 한다.

자, 거기까지~ 그런데, 참으로 이상한 게 몇 가지 있다. 첫째, 청중을 감동시킬 정도로 연설 잘했다고? 그렇게 잘한 연설의 내용이 뭔데? 당시 학생회장은 일제 학병징집 선동의 기수 아니었나? 대동아전쟁, 태평양전쟁 때 독립선언 연설했다고 우길래?

둘째, 김대중도 만주군관학교에 입학 지원하였다고 했다. 십여 년 전 대통령 당선 시 그의 일대기에 일부 나오던데, 아무도 그 사실을 이슈화 하지 않고, 그저 그러려니 넘어가더라. 아마도 입학시험에 낙제하였기에 부끄러워서일 것이다. 그럼 합격했다면, 박정희 대통령과 만주군관학교 후배동창이 된다. 그런데, 왜 박정희는 친일이라고 덮어씌우는 반면 김대중에 대하여는 언급을 빼는가.

셋째, 히로히또 천황의 장례식 때 찾아가서 90도 각도로 허리 굽혀 절한 모습이 생생한데다, 대통령 당선 후 일제강점기 학생시절의 일본인 선생에게 친히 찾아가서 일제시대의 향수를 느끼도록 “센세이 도요다 데쓰”라며 존경의 뜻을 표했다는데, 그러한 일본 천황과 선생에 대한 보은차원에서 독도를 영해권 밖으로 내몰아 일본 영해 근처로 던져주었지. 이런 자는 쪽발이보다 더한 친일파 아닌가 말이다.

이런 친일매국노는 일부러 놔두고, 박정희를 억지로 포함시키려고 이상한 기준으로 만든 ‘친일인명사전’이 새빨간 넘들에 의하여 발간되었단다. 그 넘들은 백범 묘소 앞에서 ‘친일인명사전 발간 국민보고대회’를 열고, 4천 389명의 친일행적을 공개했단다.

여하튼 이넘들은 김일성-김정일에 충성하려고 남한을 친일타령으로 뒤흔들려는 나쁜 놈들이다. 그들만의 친일기준으로 좌익과 북괴를 클린단체로 각색하려는 거짓말장이들이다. 어이! ‘친일인명사전 발간 국민보고대회’를 솔직하게 김일성 무덤 앞에서 열지 그랬나. 왜? 아직 그러기엔 낯간지러워? 그래서 임시땜빵으로 김구를 이용해 먹는 거 다 안다. <끝>

[동남풍 네티즌 논설가: http://www.allinkorea.net/]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퍼온글 목록

Total 15,871건 1 페이지
퍼온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서적구입안내,12.12와 5.18(압축본) 뚝섬무지개… 댓글(5) 관리자 2009-11-18 25848 57
공지 신간 "5.18분석 최종보고서" 제주4.3반란사건" "… 댓글(4) 관리자 2010-11-23 182720 202
열람중 MB는 '親北논쟁'으로 왜 선수를 못 치는가? 슈퍼유저 2009-11-10 16227 27
15868 좌익세력의 편향적 시각으로 만들어진 친일인사 명부 지만원 2009-11-10 12626 24
15867 이념 앞에 길 잃은 법원 한국사회 갈등키우는 주범..? 지만원 2009-11-12 12090 24
15866 추억속의 낭만 관리자 2009-11-16 11259 21
15865 국가안보 위해 나를 던졌다 관리자 2009-11-20 11485 21
15864 “실천연대의 조국은 북한인가?” 실천연대 사무실 앞 규… 댓글(3) 현우 2009-11-21 10996 19
15863 거꾸로 태어난 박원순의 독설 댓글(2) 관리자 2009-11-21 10881 22
15862 [영상물] 국가보안법 왜 필요한가? 댓글(3) 관리자 2009-11-22 170300 198
15861 사형제를 폐지해서는 안되는 이유, 보라! 정남규의 얌체… 댓글(5) 흐훗 2009-11-22 14220 16
15860 國家 安保를 危殆롭게 하는 군(軍) 關係者들에게 警告.… 댓글(1) inf247661 2009-11-22 10301 17
15859 열차 발사식 핵 미사일의 비밀 라덴삼촌 2009-11-22 13115 16
15858 힐러리 국무장관의 한반도 평화협정 검토 발언을 주시한다 흐훗 2009-11-23 11219 13
15857 美北 '평화협정' 논의를 경계한다 라덴삼촌 2009-11-23 9551 15
15856 친북反국가행위 人名사전 편찬 관련 기자회견 공지 김종오 2009-11-23 11544 10
15855 故 '정 명환' 將軍님을 追慕하며{'하늘 구름'} inf247661 2009-11-23 14207 12
15854 지만원박사 탄압은 자유대한 민주말살 공작 낭만검필 2009-11-24 7528 12
15853 北보위부원 "왜 치밀하지 못해 잡히는지” 라덴삼촌 2009-11-24 12484 11
15852 박선원과 보스워스의 음모 라덴삼촌 2009-11-24 9970 10
15851 대한민국 사수를 위해 국가보안법은 엄존해야 한다! 김종오 2009-11-25 11363 10
15850 국정원 직원들의......광주5.18 북한군 개입.. 댓글(1) 라덴삼촌 2009-11-25 12034 16
15849 美 일각 “방북 보즈워스, 평화체제 논의 예상” 댓글(1) 엽기정권 2009-11-26 11219 22
15848 On Thanksgiving Day from the U… 김종오 2009-11-27 11693 11
15847 김정일은 죽었다? 댓글(3) 현우 2009-11-27 9100 11
15846 도곡동 땅 다시 문제(데일이란) 관리자 2009-11-27 11248 10
15845 對共전문가 581명은 이렇게 학살당했다 댓글(1) 현우 2009-11-28 9049 10
15844 "노무현의 음모에 전율" 댓글(2) 한가람 2009-11-29 9984 17
15843 도곡동 땅 이명박 소유, 다시 부각 지만원 2009-11-30 10051 10
15842 여당에 암적 존재 박근혜를 출당시켜야 댓글(1) 현우 2009-11-30 7814 10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