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 내부진통과 국내의 대북완화론이 고개를 들다! > 퍼온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퍼온글 목록

북한 내부진통과 국내의 대북완화론이 고개를 들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장학포 작성일09-12-21 17:01 조회9,745회 댓글1건

본문

김대중 칼럼] 북한 인민(人民)과 권력집단 간의 '싸움'

김대중·조선일보 顧問

對北 완화론자들이 슬슬 고개를 들고 있다
김정일 집단이 최대 위기에 몰린 지금 저들을 돕자는 것인가

이명박 정부에 대해 대북(對北) 강경노선을 완화하자는 주장이 솔솔 고개를 들고 있다. 미국이 특사를 보내 북한을 대화 테이블로 끌어내고

북한도 6자회담 복귀를 언급하는 등 긴장완화 분위기가 조성되자 이에 발맞춰 우리도 유연하게 나가자는 취지다. 이 대통령도 남북정상회담을

언급하는 등 취임 초 자신의 대북자세에 어떤 변화가 있는 듯한 느낌을 주고 있다.

한마디로 지금은 우리의 기존 대북자세를 바꿀 때가 아니다. 강경이든 완화든 어떤 방향전환도 바람직하지 않고 그저 북한의 변화를 예의주시

하는 것이 필요하다. 그것은 지금 북한이 경제적으로 심각한 위기에 처해 있으며 정권에 대한 인민의 신뢰가 크게 흔들리고 있는 시점이기에

더욱 그렇다.

우리가 북한문제를 언급할 때 분명히 해야 할 몇가지 전제가 있다. 첫째 북한과 김정일 정권을 동일시해서는 안된다는 것이다. 북한을 말할 때

인민(또는 인민의 삶과 권리)과 권력집단을 구분하자는 것이다. 북한을 내재적(內在的) 접근법으로 보는 사람들은 그것을 편리하게 뒤섞어 '북

한'을 도와주자고 하지만 그것은 북한의 지배계층 또는 권력집단을 도와주자고 하는 것이나 다름없다.

둘째 그 연장선상에서 우리는 김정일 집단의 영구적 지배를 묵인할 것인가, 아니면 북한에 적어도 '덩샤오핑'식의 개혁세력이 나서서 북한

의 경제를 살리고 인민의 삶을 개선하는 권력교체가 이뤄지길 바라는 것인가에 스스로 대답해야 한다. 우리는 북한을 얘기할 때 '김정일'에 머물

지 말고 북한인민의 삶, 북한의 경제회복, 평화적 공존 같은 명제들을 항상 떠올려야 한다. 우리는 일부 대북완화론자들이 들고 나오는 막연한

개념의 '북한'과 '6자회담'과 '비핵화'에 사기당하지 않아야 한다.

새삼 그것을 상기하는 이유는 지금 북한에 중대한 '인민적'차원의 변화가 일어나고 있기 때문이다. 탈북 소식통들에 의하면 근자에 북한당국이

실시한 화폐개혁으로 인해 인민과 권력집단 간의 10년에 걸친 '싸움'이 불거지고 있다. 시장(市場)을 매개로 탈(脫)정부적 경제활동을 해온 '인

민'들은 그동안 북한 당국의 계획경제를 크게 흔들어왔다. 이런 현상을 더 이상 방치할 수 없다고 판단한 '김정일 세력'은 화폐개혁으로 '시장

세력'의 차단에 나섰고, 인민들은 대규모 북한 탈출을 시도하고 있다는 것이다.

최근 북한 경찰·보안책임자의 방중(訪中)은 북한인민의 탈출러시를 막을 국경의 경비강화를 논의하기 위한 것이라는 해석이다.

그동안 한국의 대북지원은 북한인민들의 시장(市場)싸움에서 당국 쪽을 지원해 주고 인민들을 괴롭게 만든 결과를 가져왔다. 그래서 탈북자들은

지난 10년의 대북지원을 김정일 집단만 살려준 것이라며 반대해왔다. 지금처럼 중요하고 민감한 시기에 또다시 대북 완화론이 득세하고 지원이

이뤄진다면 이것은 시장을 통한 인민들의 투쟁에서 김정일 집단의 손을 들어주는 결과를 가져올 뿐이라고 했다.

특히 내년은 북한이 지난 97년, 98년의 식량위기를 능가하는 사태를 당하게 될 것으로 예고되고 있다. 올해의 작황이 크게 나빴고 외부의 지원이

끊긴 상황에서 시장기능마저 봉쇄당한다면 내년 춘궁기에 대규모 아사사태가 발생할 것으로 전문가들은 보고 있다. 게다가 북한 인민들은 10년

전의 인민들이 아니다. 이들은 시장을 통해 한국의 각종 드라마까지 접하고 있을 정도며 남쪽의 생활상을 잘 알고 있다고 한다.

한 탈북자는 "화폐개혁은 어쩌면 시장을 통해 형성된 북한 인민들의 사설경제의 뇌관을 건드린 것"이라고 했다.

일부 대북완화론자들은 북한당국의 '6자회담 복귀'를 대단한 것인 양 선전하고 있다. 하지만 6자회담 복귀는 대북협상의 시계를 10여년 전으로

되돌린 것이나 마찬가지다. 이제 6자회담을 원점에서 다시 시작하는 것은 아무런 의미도 없고 성과를 보장할 수도 없다. 김정일 집단은 스스로

막다른 길에 들어서고 있음을 안 것 같다. 때마침 미국내 협상론에 몰린 오바마 대통령의 처지를 역이용해 대미(對美)돌파구를 마련하고 있는

김정일 정권은 이명박 대통령의 측면지원을 필요로 하고 있다.

이 와중에 북핵의 문제는 잠시 실종된 듯하다. 북한인민들의 인권과 삶 역시 논외로 밀린 것 같다. 대신 전면에 등장한 것은 진부한 '6자회담'

복귀이고 '대북특사'이고 '평화체제'이고 '대북완화'이다. 김정일 집단이 최대 위기로 몰리고 있는 시점에 또다시 미국과 중국, 그리고 한국마

저 나서서 저들을 돕는 것처럼 비치는 아이러니를 설명할 방도가 없다.

영문으로 이 기사 읽기영문으로 이 기사 읽기

댓글목록

inf247661님의 댓글

inf247661 작성일

모조리들 다 쥑여야! ,,. ////

퍼온글 목록

Total 16,161건 533 페이지
퍼온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201 조계종, 4천명을 금강산 성지순례 보내? 댓글(2) 현우 2010-02-04 7916 8
200 대한민국 대통령은 자존심도 없습니까? -김동길 현우 2010-02-04 10783 9
199 “북한군 해안포 사격 내부 권력투쟁 때문” 댓글(1) 라덴삼촌 2010-02-04 9872 4
198 "북 특수부대 8만명, 남한서 자살폭탄 테러 우려” 댓글(1) 김종오 2010-02-03 9671 18
197 아, 現職 判事들을 쥑이고 싶구나!{全南大 敎授} inf247661 2010-02-03 10544 6
196 구제불능의 왜곡방송 MBC, 폐쇄되어야! 댓글(1) 현우 2010-02-03 7571 8
195 김대중 묘역 방화, 정치적으로 악용될라 댓글(1) 현우 2010-02-03 9851 7
194 usinsideworld 기사....! 라덴삼촌 2010-02-03 10184 17
193 전교조의 대국민 기만극을 선전하는 조선일보 댓글(1) 엽기정권 2010-02-02 15644 12
192 언론은 아직도.. 댓글(1) 현우 2010-02-02 10484 7
191 행복도시가 진짜 노무현의 작품이었나? 댓글(1) 새벽달 2010-01-31 9756 7
190 金正日에게 충성맹세한 46개 언론사 사장 리스트 댓글(2) 김종오 2010-01-30 10923 12
189 미 연방의회 보고서 10년 만에 모든 진실 폭로.."김… 댓글(1) 흐훗 2010-01-30 9745 18
188 이것이 대한민국인가요 -김동길 현우 2010-01-30 9835 20
187 아이티 구조현장 극과극..119구조대 vs 외교관 댓글(3) 현우 2010-01-30 10846 6
186 북, MB 햇볕 나올 때까지 쏜다 댓글(1) 흐훗 2010-01-30 11143 12
185 재미있는 통계자료/ 낮엔 이명박- 밤엔 박근혜.....… 김종오 2010-01-29 12792 15
184 한국의 현재 군사력, "북한 도발에 제대로 대처 못 해… 흐훗 2010-01-29 12132 14
183 親北 이재정이 정치판에 직접 뛰어든 이유는… 댓글(2) 라덴삼촌 2010-01-28 9349 12
182 이명박 정부, 왜 이래요 ? 라덴삼촌 2010-01-28 10803 12
181 ★ 다시한번 밝히는 이명박의 실체 댓글(1) 새벽달 2010-01-26 11270 18
180 정부가 표방한 중도통합론은 좌경화로 가기위한 교두보? 댓글(3) 엽기정권 2010-01-26 9309 6
179 사법부 '개판 판결'! 중도정부의 失政탓? 댓글(1) 라덴삼촌 2010-01-25 7734 9
178 數學博士 '김 명호' 敎授의 아내입니다. ,,. inf247661 2010-01-24 9963 8
177 "증자의 돼지" & "미생지신" 댓글(1) 라덴삼촌 2010-01-24 11130 8
176 정부 "<신동아>, 세종시 문건 유출자 밝혀라" 댓글(2) 새벽달 2010-01-24 9482 8
175 김정일이 최후 순간을 준비 댓글(1) 지만원 2010-01-23 9924 20
174 노무현(대통령)의 부인과 한명숙(총리)의 남편! 댓글(1) 김종오 2010-01-23 12156 43
173 대한민국과 국민을 상대로 선전포고한 좌파판사들과 대법원… 댓글(1) 흐훗 2010-01-22 9280 10
172 현 사법반란은 단순한 사법독립이나 3심제도의 문제가 아… 댓글(1) 흐훗 2010-01-22 8818 9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