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는 젊은 20대 여성입니다. > 퍼온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퍼온글 목록

저는 젊은 20대 여성입니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湖島 작성일17-08-01 09:03 조회1,266회 댓글1건

본문

[펌] 

 태어날 때부터 가난이라는 것을 전혀 몰랐기에
"경제발전" 이라는 말은 가슴에 다가오는 말이 아니었습니다.
원래 한국은 이 정도로 사는 나라라고 생각하고 있었습니다.


우리 윗세대 분들까지만 해도
방글라데시나 아프리카보다 못 살았던
세계 최고의 거지국가라는 사실을 전혀 몰랐고
그런 말을 학교에서 배워도 한귀로 듣고 한귀로 흘렸습니다.


대학에 들어가서 박정희 대통령에 대해서 비판적으로 쓰여진 정치학 책 몇 권과
인터넷에 떠도는 쪼가리들을 읽고서는 세상에 대해서 다 아는 것 마냥 떠들고 다녔습니다.


20대 초반 특유의 정의감으로 세상을 선/악으로 구분해서
독재자를 비판하고 짓밟을수록 내가 "멋있고""진보적"이고 "도덕적"인 사람이 되는 것처럼 생각했습니다.


그래서 인터넷에서 박정희를 옹호하는 사람을 보면
"인권을 탄압하면서 유신독재를 했던 파시스트를 어떻게 옹호하나요?"며

거품 물고 비판하는 반박 글을 많이 썼습니다.


박정희 시대의 경제발전을 옹호하는 교수님를 향해서
수구꼴통 교수라며 욕했습니다.


박정희 대통령을 보며 눈물을 흘리는 할아버지 할머니들을 보며,
"독재자를 숭배하는 부끄러운 한국인의 모습을 보라.
한국인의 후진적인 정치의식을 보여 준다"라며 경멸했습니다.


대학교육이라는 고등교육을 받은 내가,
박통교에 빠져있는 무식한 늙은이들과 보수꼴통들을 깨우치게 만들고
계도해야겠다는 책임감까지 느꼈습니다.
왜냐면 박정희=파시스트 악마였고

박정희야 말로 한국을 망친 창피한 정치인이라고 생각했기 때문입니다.


경제학을 공부하게 되면서 한국의 경제발전을 알게 되고
"그래도 대단한 경제발전을 이루었구나" 정도를 인정하게 되었습니다.
하지만 이 정도 경제발전은 다른 나라도 다 이루는 것이며
오히려 정경유착과 재벌만 키운 나라를 망친 경제발전 이었으므로
박정희 시대의 경제발전은 IMF의 원인일 뿐이라고 생각했습니다.


이런 저의 생각이 많이 바뀌게 된 것은 시야를 넓혀
외국의 경제발전에 대해서 알게 되면서 입니다.


한국이 당시 필리핀이나 아프리카 가나보다 못살았던
세계 최빈국이었다는 충격적인(?) 사실을 알게 되었고,
당시 신생독립국들 중에 한국이 가장 높은 경제성장률을
이루었다는 사실을 알게 되었습니다.


굶어죽는 사람이 많았던 거지국가가 앞서있던 아시아
국가들을 제치고 과거 조공국가였던 중국도 너끈히 누르고 경제 강국으로 떠오르는 것은
한국역사상 가장 드라마틱한 장면 같았습니다.


그때서야 우리 윗세대들은 "보수 꼴통"이 아니라
한국역사상 가장 급격한 발전을 일으킨 "위대한 세대"라는 것을 알게 되었습니다.


또 세계적 정치인들이 박정희를 어떻게 보는 가를 알게 되면서 많이 놀랐습니다.
중국 최고 인기 정치인인 등소평에 대해서 공부하다 보면
등소평이 박정희 모델을 추종해서 따라하고
포항제철을 부러워했다는 것을 알게 되었고,
캠브리지의 수재이자 싱가폴의 아버지인 리콴유를 알게 되면서
리콴유가 박정희에게 질투심과 경쟁심을 느꼈다는 것을 알게 되었고,
서양에서 똑똑한 촌철살인 발언으로 아시아의 입으로 불리는 마하티르는 공개적으로
"나는 박정희를 존경한다. 박정희처럼 되고 싶다.
말레이시아 비전인 "look east policy"는 한국의 경제발전을 모델로 삼은 것이다"라고 말하며
박정희의 경제정책과 어법까지도 따라하는 것을 보니 기분이 묘했습니다.


뿐만 아니라 파키스탄의 무샤라프도
나는 박정희에 대해 깊은 존경심을 가지고 있고
박정희 대통령처럼 되고 싶다" 라며 흠모하고,
지금도 몽골, 카자흐스탄 대통령등등 외국의 정치인들이 얼마나
박정희를 대단하게 평가하며 따라하려고 하는지를 알게 되었습니다.


그때 저는 흔들렸습니다.
내가 "파시스트 악마"라고 생각했던 사람이
외국 정치인들 사이에서는 하나의 "롤모델"로 연구되고 있다는 사실 때문입니다.
후진타오가 이례적으로 박대표를 만난 것 때문에 우리나라에서도 알려졌지만
후진타오는 대학때부터 박정희 대통령과 새마을 운동에 대해서 직접 공부까지 한 사람이고,
후진타오 이외에도 중국정치인들은 박정희 대통령 전기를 읽고 따로 공부를 한다고 합니다.


중국의 젊은이들이 한국의 경제발전에 대해서 너무 궁금해 하여
중국대학 수업에 박정희 강좌를 개설한다는 말까지 있었습니다.


제가 촌스럽다고 무시했던 "새마을 운동"은 후진국들의
성공적 발전모델로 인식되어 이라크, 몽골, 콩고 같은
아프리카 나라들에서도 한국에 새마을 운동 사절단을 보내고 있다는 것도
알게 되었습니다.


왜 하필 한국의 새마을 운동이냐? 라고 물으면 그들은 말합니다.


"한국만큼 극적인 경제발전을 이룬 나라가 없기 때문이다.
일본과 독일은 원래 부자나라였지만 한국은 전쟁을 겪은
이후 잿더미에서도 저렇게 부자나라가 될 수 있다는 것은
후진국들에게 우리도 가능하다는 희망을 준다"


외국의 경제학 책들에서도 좌우를 막론하고 한국의 경제
성장을 굉장히 긍정적으로 다루고 있음을 볼 수 있습니다.
"한국의 경제발전은 제 3세계 국가들에게 하나의 최상의 모델로 인식되고 있다.
경제 불평등 정도도 낮으면서 100년 걸리는 산업화를
20년이라는 단기간 내에 이루었기 때문이다"


심지어 어떤 책에서는 "한국의 경제발전은 기존 경제학으로는 설명할 수 없다.
전쟁국가에서 20년 만에 제철, 자동차, 조선업을 생산해 내는 중공업 위주로 바뀌었다는 것은
그야말로 세계경제사에서 하나의 기적으로 불릴 만 하다 " 그 때서야 알았습니다.


젊은 세대가 당연히 누리고 있는 한국의 경제발전이라는
것이 외국에서는 얼마나 대단하게 평가하고 있는 것인지를. 개인적으로 업적은 대단하지만
박정희 대통령의 개인에 대한 지나친 "숭배"나 "영웅화"는 위험하다고 생각합니다.


박정희 대통령 혼자서 도로를 짓고 혼자서 공장을 돌리고
제품을 만든 것은 아니기 때문입니다.
하지만 반대로 경제발전이 국민들의 노력만으로 저절로
이루어 졌다고 주장하는 일부 사람들의 주장도 무식한 소리입니다.

 

경제발전에서는 리더의 역할이 대단히 중요하며,
특히 농업국에서 중공업 위주로 산업이 재편성 된 과정에는
박정희 대통령의 추진력이 대단한 영향력을 끼쳤다는 것은
너무나 객관적인 사실이기 때문입니다.


이것은 백낙청, 이대근, 안병직 같은 과거 좌파경제학자들 지도 인정하는 일입니다.
저는 박근혜 대표의 지지자도 아닙니다.
하지만 박근혜 대표님 아버님 고 박정희 대통령께,


철없던 시절 아버님을 미친듯이 욕하며 저주했던 저의
무식함에 대해서 죄송하다고 전해 주세요.


젊은 세대들은 경제성장 이후에 태어난 아이들이기 때문에
한강의 기적이 그냥 저절로 이루어진 것으로 생각하는
경우도 많고, 얼마나 대단한 것인지는 외국에서 평가를
듣지 않으면 잘 모르는 경우가 많습니다.


젊은 세대들이 외국배낭여행을 가서도 'south korea'라고
하면 무시 받지 않고 외국과 어깨를 나란히 하며 인정받을 수 있는 것은

 
박정희 대통령의 혜안과 추진력,
그리고 세대들의 땀이 있었기에 가능했던 것이라는 것을
이제야 알았습니다.

from-ilbe-

댓글목록

aksflrud님의 댓글

aksflrud 작성일

많은 젊은이들이 늦게나마 박정희의 위대함을 알고
새마을 정신으로 모이고 뭉치면 분단국의 쓰라린 고통도 평화적으로 해결할 수 있는데,
지구상에 단하나 남은 진짜독재가 어떠하며 그 지독한 독재자가 누구인지 ?
4촌이 땅사면 배아파하는 근성을 버리면
자유대한민국에서 지역편승과 이념으로 국론분열이 사라지면 자유대한민국의 자유와 평화는 저절로 도래한다고 봅니다.

퍼온글 목록

Total 16,317건 10 페이지
퍼온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6047 망할수 밖에 없는 국민성 댓글(2) Long 2018-05-28 1322 57
16046 임종석이 주사파가 아니었나? 규마니 2018-05-31 1301 57
16045 미국의 소리 (절망치 말고 미국을 직시하라 !) 댓글(2) Long 2018-06-11 1299 57
16044 국가의 운명이.... Long 2018-08-24 1061 57
16043 평양의 현실을... Long 2018-09-24 1059 57
16042 하늘과 땅 Long 2018-11-30 692 57
16041 이재수 미공개 수첩 댓글(2) Long 2018-12-17 675 57
16040 문 딸년이 방콕으로 도망간 이유 Long 2019-02-11 4272 57
16039 알겠지 제인아 ! Long 2019-02-26 687 57
16038 영원히 기억해야할 부역배신자! 댓글(2) 현우 2019-03-02 1171 57
16037 제491광수 자칭 요덕 탈북자 안명철 댓글(1) 지만원 2018-01-25 726 57
16036 (급소식) "김대중과 북한 내통편지 물증 나왔다!!! … 댓글(2) 솔바람 2014-05-25 2523 56
16035 그 누구도 반박못하는 말! 댓글(3) 한글말 2014-12-14 2153 56
16034 조계사 도법이라는 이 빨갱이 가짜 중놈 하는 짓 좀 봐… 댓글(3) 현우 2015-12-15 2790 56
16033 (펌글) 극비 최첨단 콜추가 소식 요쉬야후 2016-02-11 2965 56
16032 전라 목사들의 정체성! 댓글(3) 현우 2016-11-26 1582 56
열람중 저는 젊은 20대 여성입니다. 댓글(1) 湖島 2017-08-01 1267 56
16030 애국시민 여러분! 댓글(1) Long 2017-11-07 1261 56
16029 엽전에겐 전두환 방식이 딱일것 같기에.... 댓글(1) Long 2017-12-15 1275 56
16028 치사하고 간사한 반역자 김구 Long 2017-12-18 1526 56
16027 진짜 위기에 처해 있을까요 Long 2017-12-30 1342 56
16026 트럼프가... 댓글(1) Long 2018-01-05 1849 56
16025 절라인민공화국 만세잉 댓글(4) Long 2018-06-03 1413 56
16024 한국은 앞으로 어떻게 될까? - 서울 상대 동창회 댓글(1) 지원군단 2018-06-23 2144 56
16023 탈북 외교관의 글 Long 2018-08-20 1096 56
16022 미군이 평양 주둔하면 5.18 북한군 개입을 인정하는… 댓글(2) newyorker 2019-01-25 888 56
16021 비참한 나라 대한민국 Long 2019-09-03 984 56
16020 문좌인으 어설픈 정치 음모. 댓글(1) 海眼 2020-02-23 735 56
16019 박근혜정권은 정체를 밝혀라!!! 댓글(1) 만세반석 2014-08-19 1977 55
16018 평양보다 서울이 빨갱이가 많다는 논설을 읽고.... 댓글(2) 현우 2015-09-29 1966 55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