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 wolf & a lamb at a brook-let side {실개천邊의 이리와 어린 羊} > 퍼온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퍼온글 목록

A wolf & a lamb at a brook-let side {실개천邊의 이리와 어린 羊}

페이지 정보

작성자 inf247661 작성일17-08-12 16:06 조회628회 댓글0건

본문

 

 http://blog.daum.net/lnk7103/1299  : 아마다미아

{외국곡; '박 향림'원창; '이 남순'님 재편곡 재취입곡}

+++++++++++++++ 

 

A wolf met a lamb at a brook-let side,

and that wolfwanted the lamb.

 

But though he did met her,

he thought he must find some excuse for doing so.

 

He asked lamb that,

"How dare you come to my brook, and muddy the waters?"

 

The lamb answered that,

"But I can't do that, for you stand higher up the stream."

 

"Be that as it may, you are a rascal all the same,

for last year you said bad things of me behind my back!"

 

The lamb said that,

"O that couldn't be, either,

if I had been borned a year ago, I could have done that."

 

The wolf said that,

"If it was not you, it was your father; so it's all the same!"

And he ate her up.

+++++++++++++++ 

+++++++++++++++ 축자역(逐字譯) +++++++++++++

한 이리가 실개천가에서 어린 양을 만났다.

 

이리는 어린 양을 잡어먹고 싶었다.

그러나 그녀를 만나기는 했지만 그는 생각했다.

 

그는 뭔가 그녀를 그렇게 할 어떤 구실을 찾아야 했다.

 

이리는 질문했다,

"네놈이 어찌 감히 내 실개천가에서 물을 진흙물로 하느냐?"

 

어린 양은 답변했다, "하지만 나는 그렇게 못합니다.

당신은 실개천가 윗쪽에 높게 서 있으니깐요."

 

"그건 그렇다치고, 넌 그래도 역시 나쁜 롬이야,

왜냐면 넌 작년에 내 뒤에서 내 욕을 했으니깐 말이다!"

 

"아흐, 그런 일도 역시 또한 있을 수 없어요.

내가 1년 전에 출생했다면야, 그런 일도 할 수 있었을 터이지만."

 

이리가 말했다, "만약에 그 것이 네가 아니었다면,

그 건 네 애비였겠지. 고로 그 건 다 마찬가지야!"

그러고는 그는 어린 양을 잡아 먹었다.

+++++++++++++++++++++++

 

 

 

 

 

 

 

 

 폭군 '네로'를 릉가할 압제로 군림하는 바;

『실개천변의 '이리'와 '어린 羊'』식으로 트집잡는 '광주 검.판'은

    더 이상 존경받지 못하는 '깽판 검.판'였었음을 면치 못하리라!

★★

청춘 무상{靑春 無常), 권력 무상(勸力 無常)!

청춘이 늘 있는 건 아니며, 권력도 늘 있지는 않다!

폭군 황제의 대명사 '네로' 롬의 마지막을 보렸다!

광주 오.일팔의 앞잡이 노예 광주 검판도 유사치 못하지 않을 터!​

==============

    https://www.youtube.com/watch?v=T5pp5Q-8AJY :  Quo Vadis. 쿼 바디스  제2부

  

https://www.youtube.com/watch?v=V5acTqXEMvw : 자유 월남 (베트남) 패망의 교훈

                 ↗          주월사  제1대 사령관 '蔡 命薪(채 명신)' 中將님 증언 : 타임 바 10 : 30초 부분

                 ↗↗       주월사  제2대 사령관 '李 世鎬(이 세호)' 大將님 증언 : 타임 바 13 : 30초 부분; 15 : 49초 부분.

                 ↗ ↗↗   주월사  정훈참모부 언론 보좌관님 증언 : 타임 바 37 : 15 초부분{투박한 충청도 사투리의 진솔하신 말씀}

 https://www.youtube.com/watch?v=g5AFMNHnThQ : 월남패망, 우리에게 남긴 것

 ===========================================

 

♬ http://blog.daum.net/ochids/7863748 : 바로 그 날 밤

                             {1955년; '신 세영'님 노래; 재편곡 경음악}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퍼온글 목록

Total 13,479건 1 페이지
퍼온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12.12와 5.18(압축본)뚝섬무지개,시스템경영 댓글(4) 관리자 2009-11-18 22477 24
공지 신간 "5.18분석 최종보고서" 제주4.3반란사건" "… 댓글(4) 관리자 2010-11-23 178973 185
13477 우리가 할 일 새글 만세대한민국 2018-06-25 26 3
13476 자유주의 역사 강좌 조선사 4 가산제 국가의 해체 새글 만세대한민국 2018-06-25 37 3
13475 자유주의 역사 강좌 3... 19세기의 위기 새글 만세대한민국 2018-06-25 21 2
13474 자유주의 역사 강좌 조선사 2 소농과 재분배 새글 만세대한민국 2018-06-25 26 2
13473 자유주의 역사강좌 조선사 1 양반과 노비 새글 만세대한민국 2018-06-25 38 3
13472 거짓 언론 범국민 규탄대회 지만원 박사 편 새글 진실한사람 2018-06-25 113 12
13471 ★문현동 금도굴 범죄 국민청문회-1차 [태평TV] 1… 댓글(1) 새글 진실한사람 2018-06-25 88 6
13470 ‘북한판 10·26’을 계획한 北 내부 혁명조직과 國情… 새글 진실한사람 2018-06-25 144 14
13469 최저 임금 소득 주도 성장의 허구_자유시장 경제와 사회… 만세대한민국 2018-06-24 111 8
13468 한반도에 폭풍이 몰려온다...중국에게 붙는 북한과 한국… 댓글(2) 배달겨레 2018-06-24 438 32
13467  7000억 들여 새것처럼 만든 월성 1호기 왜 버리나… 댓글(7) 진실한사람 2018-06-24 245 29
13466 창피하다 ! 댓글(1) Long 2018-06-24 420 44
13465 한국은 앞으로 어떻게 될까? - 서울 상대 동창회 댓글(1) 지원군단 2018-06-23 424 42
13464 박 대통령이 탄핵 당하지 않았으면 이미 통일 되었을 것… 댓글(1) 진실한사람 2018-06-23 240 10
13463 북한 성접대의 실상은-1 댓글(2) 진실한사람 2018-06-23 586 31
13462 적의 말을 믿지 말고 능력을 보라! 진실한사람 2018-06-23 221 13
13461 메이지혁명과 북한의 미래-김정민의 그레이트 게임 진실한사람 2018-06-23 133 6
13460 문재인 정부 1년 한국경제 는 왜 위기인가? 댓글(2) enhm9163 2018-06-23 196 5
13459 "자유주의, 공화주의, 칼빈주의란 무엇인가!" | 보수… 만세대한민국 2018-06-23 100 5
13458 보수주의란 무엇인가? | 한국 보수의 시작 (2부) 만세대한민국 2018-06-22 56 1
13457 보수주의란 무엇인가? | 한국 보수의 시작 (1부) 만세대한민국 2018-06-22 64 1
13456 뭉치면 살고 흩어지면 죽느니라~김상묵 Marie 2018-06-22 181 10
13455 1973년 파리평화 협정과 월남적화-평화협정은 평화를 … 진실한사람 2018-06-22 161 12
13454 멜라니 재킷 등에 쓰인 글~ 댓글(1) Marie 2018-06-22 264 7
13453 미국의 세계전략과 한반도-이춘근의 국제정치 45회 진실한사람 2018-06-22 137 13
13452 한반도 적화통일이.... 댓글(1) Long 2018-06-21 625 57
13451 트럼프의 '화염과 분노'는 시간문제 진실한사람 2018-06-21 442 28
13450 전남방직 아들내미 가짜우익 김무성 얼마나 아십니까? 진실한사람 2018-06-21 360 29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