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상훈 칼럼] 정말 나라도 아니다 > 퍼온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퍼온글 목록

[양상훈 칼럼] 정말 나라도 아니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진실한사람 작성일17-09-08 07:30 조회783회 댓글0건

본문

 

 

[양상훈 칼럼] 정말 나라도 아니다 

http://news.chosun.com/site/data/html_dir/2017/09/06/2017090603596.html

 

북핵 26년 성공는 한국 대통령들 바보 드라마 

기막힌 남북 핵 역전에 안보 붕괴 내몰고도 고백·사죄 한 명 없어 

·사람 있다고 다 나라인가 

 

 

양상훈 주필 

두 사람이 사막을 걷고 있다. 한 사람은 물통을 갖고 있고 다른 한 사람은 권총을 갖고 있다. 권총을 가진 자는 다른 사람을 쏴 죽이고 물통을 뺏을 건지 아니면 협박해 뺏을 건지를 생각 중이다. 그런데 물통을 가진 사람은 '물 한 컵 주면 괜찮겠지'라고 생각하고 있다. 누가 한국이고 북한인지 다 알 것이다. 국방 과학 분야에 오랫동안 종사했던 분이 한숨을 쉬며 했던 비유다.

주주총회가 열렸다. 한 사람이 손을 들고 회사 문제에 대해 뭐라고 한다. 그러자 대주주들이 서로 묻는다. "저 사람 주식 몇 % 갖고 있어?" 그중 누가 답한다. "주식도 없어. 근데 말은 많아." 동북아 핵 정치는 핵을 가졌거나 그에 못지않은 파워를 가진 나라들 간의 게임이다. 한국은 그 게임에 주식 한 주도 없이 '운전석에 앉는다'고 하는 나라다. 주식은 한 주도 없으면서 대주주들과는 다 척을 졌다. 미국하고 이상하고, 일본하고 멀어졌고, 중국하고 틀어졌다. 북한이란 새 주주는 거들떠보지도 않는다.

1991년 이전에는 한국에 핵(미군 전술핵)이 있었고 북에 핵이 없었다. 그게 한국에 핵이 없고 북에 핵이 있는 걸로 뒤바뀌었다. 국제정치 역사에 이런 역전은 없다. 대체 어떻게 이런 일이 가능했을까 궁금해서 1991년 조선일보를 찾아 읽어보았다. 119일자다. 1면 톱은 '주한 미군 핵 연내 철수'. 그 옆에 더 큰 기사가 '노태우 대통령, 한반도 비핵화 선언'이다. 국내 핵무기를 전면 제거하고 앞으로 핵을 보유·제조·사용하지 않겠다는 선언이다. '비핵의 문을 남()이 먼저 열어 북한 핵 포기를 압박한다'는 것이었다.

이어 1219일자 1면 톱은 노 대통령의 '남한 내 핵 부재' 선언이었다. 미군 전술핵이 다 철수했다는 뜻이다. 199211일자 신문 1면 머리기사는 '남북 비핵 선언 완전 타결'이다. 남북 모두가 핵무기 시험, 생산, 접수, 보유, 저장, 배비, 사용을 금지한다는 것이다. 북은 국제원자력기구의 핵 사찰을 받겠다고 약속했다. 그날 노 대통령은 신년사에서 '우리의 자주적인 노력으로 핵의 공포가 없는 한반도를 실현하려는 꿈에 큰 진전이 이루어졌다'고 했다. '북이 핵무기 제조 시설을 갖지 않겠다고 밝힌 것은 정녕 반가운 일'이라고도 했다.

모든 것은 북의 완전한 기만 사기극이었다. 남북 비핵화 선언에 합의한 그날도 북은 영변에서 플루토늄을 추출하고 있었다. 김일성은 미군 전술핵이 철수한 것을 확인한 뒤 정원식 총리와 만난 자리에서 "우리는 핵이 없다. 주한 미군 철수하라"고 했다. '핵 사찰 약속을 지키라'는 요구엔 답을 하지 않았다. 한국이란 나라의 바보 드라마와 북핵 악몽의 동시 개막이었다.

북핵 사태의 과정은 역대 한국 대통령들의 북에 대한 무지와 환상이 나라의 안보를 붕괴로 몰고 간 철저한 국가 실패의 역사다. 노태우를 이어받은 김영삼 대통령은 북이 핵폭탄을 만들고 있는데도 취임사에서 '어느 동맹국도 민족보다 더 나을 수 없다'고 했다. 김대중 대통령은 김정일과 정상회담을 마치고 '우리에게도 새날이 밝아왔다. 분단과 적대에 종지부를 찍고 새 전기를 여는 시점에 이르렀다'고 했다. '북은 핵을 개발한 적도 없고 능력도 없다. 내가 책임진다'는 그의 언급이 보도되기도 했다. 노무현 대통령은 '북한 핵 주장에 일리가 있다'고 했다. 그는 2006년에 '북에 많은 양보를 할 것' '북핵 문제는 잘 관리해 나갈 수 있다' '북한 핵실험의 아무런 징후가 없다'고 했다. 그 직후에 북한은 첫 핵실험을 했다. 그러자 노 대통령은 '북에 핵무기가 있어도 한국이 우월적 군사 균형을 이루고 있다'4차원적인 주장도 했다. 그 시절 외교장관은 북이 미사일 시험용으로 쏜 장거리 로켓을 '인공위성용'이라고 했다.

한국 대통령들의 바보 드라마가 이어지는 동안 일본은 전혀 다르게 움직였다. 1993년 북이 NPT (핵확산금지조약)를 탈퇴하자 즉시 미사일 방어망 구축 검토에 들어갔다. 98년 북이 대포동미사일을 쏘자 방어 체계 구축 로드맵을 수립한다. 2003년 각의 결정이 이뤄지고 2006년 북이 첫 핵실험을 하자 최고 성능의 SM-3PAC-3 요격미사일을 도입 배치한다. 2018 년엔 13년간 연구해온 '이지스 어쇼어' 시스템을 배치한다. 요격 범위가 사드의 10배지만 가격은 더 싸다. 그래도 사드까지 도입을 검토하고 있다. SM-3 미사일을 운용하는 이지스함도 2척 더 도입한다.

일본이 SM-3PAC-3을 도입할 때 한국은 '미국 미사일 방어망에 안 들어간다'며 미사일 요격 능력이 아예 없거나 훨씬 떨어지는 SM-2PAC-2 미사일을 도입했다. 그러다 문제가 심각해지자 뒤늦게 PAC-2를 개량한다고 국민 세금 1조원 이상을 날렸다. 개량해봤자 능력은 제한된다. 북핵 개발이 문제 된 게 26년 전인데 이제야 미사일 방어망을 만든다고 한다. 그 귀한 시간, 그 많은 돈을 바보짓에 다 날렸다. 그러고도 책임을 통감한 대통령 한 명 없다. 정말 나라도 아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퍼온글 목록

Total 12,924건 1 페이지
퍼온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12.12와 5.18(압축본)뚝섬무지개,시스템경영 댓글(4) 관리자 2009-11-18 21483 14
공지 신간 "5.18분석 최종보고서" 제주4.3반란사건" "… 댓글(4) 관리자 2010-11-23 177391 170
12922 5 18때 게엄군이 학생들을 총으로 쏴 죽였다? 새글 닛뽀 2018-02-22 57 3
12921 이쯤 되면, '문'가 - '당랑 거철(螳螂 拒轍)'식 … 새글 inf247661 2018-02-22 89 2
12920 "닛뽀'님의 『5.8광주사태』 - - - 자유게시판 인… 새글 inf247661 2018-02-22 133 16
12919 미국에서 ‘4월 말 한반도 위기설’ 다시 고조 새글 진실한사람 2018-02-22 273 21
12918 풋내기 정권 댓글(1) 새글 Long 2018-02-22 258 25
12917 황장엽氏의 생존시 증언, 햇볕정책의 세가지 가면! 댓글(1) 현우 2018-02-22 214 15
12916 문재앙이 반드시 들어야할 특강 일조풍월 2018-02-21 204 5
12915 자유민주주의 대한민국이 사라진다 현우 2018-02-21 272 36
12914 트럼프 해결책:평창 올림픽 종료 후 핵 시설을 공습 하… 진실한사람 2018-02-21 313 24
12913 '5.18것'들 - - - '뻐꾸기'들을 죄다 쥑여야 … 댓글(1) inf247661 2018-02-21 147 8
12912 미국과 북한이 4월경에 전쟁할 수 있는 이유! 진실한사람 2018-02-21 340 16
12911 미국은 2015년 중국을 핵공격 했다 댓글(1) 진실한사람 2018-02-21 340 21
12910 '문재인 미국에 전쟁 선포, 핵보유 연방제' 진실한사람 2018-02-21 283 21
12909 주사파 세력 종말, 닛뽀 2018-02-20 333 17
12908 브룩스 사령관 “미-한 합동군사훈련 계속할 것” 닛뽀 2018-02-20 181 21
12907 25시{'게오르규' 원작}; 초단편 요약 {삭제 예정} inf247661 2018-02-20 156 6
12906 작가 이문열의 촌철살인 댓글(1) 제갈공명 2018-02-20 408 32
12905 김일성 가면은 대체 뭘까? 제갈공명 2018-02-20 341 13
12904 파블로프의 개, 좌파천지 세상 어떻게 대처해야 할까? 솔향기 2018-02-20 205 19
12903 天罰을 받을 것이다. Long 2018-02-20 298 40
12902 박원숭이도... Long 2018-02-20 292 11
12901 돼진 개대중이가 아닌 김대중이 글을... Long 2018-02-20 179 27
12900 흥진호 선원 8명은 북한 특수 공작원 100% 증거물! 현우 2018-02-19 375 13
12899 북 유조선에 화물 넘기던 선박은 중국 회사 소유. 닛뽀 2018-02-19 127 13
12898 ♠♠ 제9_4-2_2화 젊은 巨人의 초상{'이 용문'장… inf247661 2018-02-19 108 9
12897 평창 올림픽은 북한의 선전장이... (시국진단) Long 2018-02-19 266 21
12896 천하의 역적.... 댓글(1) Long 2018-02-19 455 33
12895 뉴스타운 김정민의 북폭에 대하여... 끝까지 들어보시… Long 2018-02-19 321 14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