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TA 파기와 평창올림픽 불참 카드는 문재인이 유도한 것 > 퍼온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퍼온글 목록

FTA 파기와 평창올림픽 불참 카드는 문재인이 유도한 것

페이지 정보

작성자 Long 작성일17-10-17 12:09 조회1,591회 댓글1건

본문

FTA 파기와 평창올림픽 불참 카드는 문재인이 유도한 것


북한주민들이 살려면 김정은을 죽여야 하듯이 남한 사람들이 살기 위해서는 문재인을 죽여야 할 상황에 이르렀다. 문재인이 미국의 손을 빌어 대한민국을 죽이려 하고 있는 것이다. 트럼프의 입장에서는 문재인을 죽여야만 하는데 그럴 수 있는 방법은 오로지 한국국민들을 통해 죽이는 방법뿐이다. 트럼프는 한국과 맺은 FTA 협정을 사실상 파기하고 있다. 김정은에 돈을 대주는 한국경제를 죽이고 싶은 것이다.

* FTA 파기와 동계올림픽 불참 카드는 문재인이 유도한 것

트럼프가 대한민국을 파탄 내는 마지막 카드가 곧 실행에 옮겨질 모양이다. 동계올림픽 보이코트다. 독일이 이미 동계올림픽 불참을 선언했다. 그 다음은 미국 차례다.
문재인은 북한과 야합하여 북한으로 하여금 동계 올림픽에 출전하도록 해주었다. 그리고 그것을 평화를 여는 계기라며 트럼프를 조롱했다. 생각해 보라. 북한이 참여하는 동계 올림픽에 트럼프가 미쳤다고 참가하겠는가?

미국의 불참성명은 시간문제다. 미국이 불참 선언을 하는 그날부터 한국경제는 우수수 무너져 내린다. 거의 모든 나라가 동계 올림픽에 도미노 식으로 불참 선언을 할 것이다. 올림픽 경제가 망하면 거기에 엄청난 투자를 해놓은 한국경제는 휘청거린다. 이는 약과다. 미국자본은 물론 세계의 모든 자본이 한국을 이탈할 것이다. 한국은 북한과 함께 국제적 왕따가 된다.
이는 순전히 문재인이 트럼프에 잘못 보임으로써 유래하는 국가적 저주다. 문재인을 죽여야 국민이 살 수 있는 이유가 여기에 있다.

 * 폭풍전야의 고요

지금은 폭풍전야의 고요다, 곧 폭풍이 있을 것이다. 미국이 북한을 초토화시킬 것이다. 이런 비극의 순간을 앞당긴 사람이 문재인이다. 트럼프는 문재인을 거머리보다 더 징그럽게 생각할 것이다.
내가 이를 아는 이유는 정신병자처럼 실실 웃고 김정은에 충성하면서 푼수 짓하는 문재인을 뱀보다 더 징그럽게 생각하기 때문이고, 트럼프는 나보다 더 예민하고 저돌적인데다 세계에서 가장 강력한 파괴수단을 구사할 수 있는 권력을 가지고 있기 때문이다.

나는 미국에서 9년 살았다. 이야기 도중 웃지 않아야 할 때 웃으면 미국사람은 꼭지가 돈다. 자기를 비웃는다는 생각에서다. 미국에서는 웃는 것을 매우 조심해야 한다. 이는 한국과 매우 다른 미국의 문화다.

* 실실 웃는 문재인, 음식이나 싸들고 다니는 그 여자, 세기-세계적 망신

지금의 국제게임의 주역은 트럼프와 김정은이다. 문재인은 아무런 게임 수단도 없는 주제에 운전석 이론을 내세우면서 김정은 배싱(bashing)이라는 유엔분위기에 감히 재를 뿌리고 트럼프의 역린을 함부로 건드리고 있다.
참으로 뭐가 뭔지 모르는 천방지축 무식 무도한 망둥이다. 남자는 히죽 히죽, 여자는 빨갱이에 봉사할 줄만 알고 세계무대에 겨우 음식이나 싸들고 다니는 김장 조공 부인에 불과하다.

* 정미홍은 문재인 여자에 나보다 호의적

정미홍은 그 여자가 외교장에 비싼 옷만 걸치고 나와 그 어느 외교 인물들에 말 한마디 걸지 못하고 벙어리 노릇했다고 직격탄을 날렸다. 그래서 뚱뚱하게 찐 살 좀 빼고 영어를 배워 외교무대에서 벙어리노릇 좀 그만 하라 직설적인 조언을 한 모양이다.
그런데 여기에서 나는 정미홍과 생각이 좀 다르다. 그 여자보다 더 병신이 그 여자의 남편이기 때문이다. 나는 대위 때 미국에 와이프랑 갔다. 미국지방의 유지에 초대가 되었다. 간단한 플랜트와 와인을 사가지고 와이프랑 아이들이랑 갔다.

  * 34세 대위였던 나도 대통령인 문재인보다 더 잘했다

나는 식구들에게 우리 가족을 초대한 주인을 기쁘게 할 수 있는 매너를 여러 시간에 걸쳐 가르치고 훈련시켰다. “아빠가 음~ 소리 내면  딜리셔스 하고 말해” “당신은 영어 못한다고 가만있지 말고 주인을 기쁘게 해줄 수 있는 무언가를 생각해서 나를 통역시켜” “파티에 참석한 다른 사람들이 자기 이름 말하면 그냥 흘려듣지 말고 ‘파든‘ ’파든‘ 하면서 이름을 다시 말하게 하고 그 발음을 노트에 적고 그 다음에는 이름을 불러” “레시피를 물어서 적어, 그래야 초청한 주부가 행복해 해”

* 남자는 실실 웃지 말고, 여자는 남자 관리 제대로 하라

문재인은 대통령이 되어 있는 지금도 내가 34세 때 가졌던 외교적 매너에 대한 개념을 전혀 모른다. 이 나라에서는 어쩌다 이런 빨갱이 세상이 되어 이렇게 본데없는 무식 무도한 인간이 대통령을 해먹고 비싼 옷이나 껴입고 음식이나 싸들고 다니는 것이 외교활동인줄 아는 저질인간들이 청와대 주인이 되어 있다는 말인가?


격과 장소도 모르고 언제나 실실 웃는 쌍판을 보고 대통령이라 부르고, 비싼 옷이나 걸치고 음식 싸들고 다니는 여자를 영부인이라 불러야 하는 이 현실이 참으로 지옥 같다. 대한민국이 창피하다.

2017.10.7

지만원

댓글목록

ohun22님의 댓글

ohun22 작성일

그래 박사님 말씀이 맞아
문재인이 억지로 안나오는 웃음을 웃는다고 계속웃는 상판때기 보면 구역질 나는대
그것이 미국 사회에서는 실례가 되내 아서라 말어라 나무아미타불

퍼온글 목록

Total 16,674건 8 페이지
퍼온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6464 분노한 국민 밀물처럼 몰렸다 댓글(2) 진실한사람 2018-04-22 1960 61
16463 대한민국 국민들이여 정신 차려라 . Long 2018-08-28 1430 61
16462 살다 살다 대통령 빈 자리 방문하는 놈은 처음 본다, system 2018-11-29 1231 61
16461 자다가도 놀라 자빠질 제갈윤김대중 아방궁! 댓글(1) 현우 2016-07-29 2834 60
16460 헌재, 이것이 정말 사실인가? 현우 2017-01-12 1623 60
16459 이재용 부회장의 결기(一氣) 댓글(2) Long 2017-06-23 1324 60
16458 김정은의 운명, 문재인의 운명 진실한사람 2017-09-28 2046 60
열람중 FTA 파기와 평창올림픽 불참 카드는 문재인이 유도한 … 댓글(1) Long 2017-10-17 1592 60
16456 시원한 애국 발언 Long 2017-10-24 1609 60
16455 어찌합니까 댓글(2) Long 2018-01-14 1491 60
16454 소망교회 곽선희 먹사 이놈의 교회에 이명박이 장로라 댓글(1) Long 2018-03-26 1781 60
16453 한반도 비핵화 미션 받고 돌아온 '북한 저승사자' 진실한사람 2018-04-02 1540 60
16452 제동이 출연료가 월 5천만원이 넘는다고? 현우 2018-10-06 1008 60
16451 꿀벌은 절대 꿀을 혼자 먹지 않는다. Long 2018-11-19 1058 60
16450 엄청 긴글이지만 미국이.... Long 2018-12-11 1444 60
16449 호남은 알고 있는가?- 전라도 애국자 주동식씨의 양심고… 댓글(2) 현우 2019-01-09 1296 60
16448 해병 전우 계속 동원령 댓글(1) Long 2019-09-10 1138 60
16447 미국이 펼친 북한 풍계리 폭격 연습 작전소식 ! 댓글(3) 海眼 2019-10-29 1468 60
16446 전라도에 화가 난 국민들 근원에가까이 2013-06-05 5645 59
16445 "정 몽헌"의 죽음의 진실이 밝혀지다 1 댓글(1) 시공간 2016-02-01 2329 59
16444 이 시러베 잡놈은 누구일까요? 댓글(1) 현우 2016-06-10 1693 59
16443 연예인 좌파명단(펌) 댓글(1) 염라대왕 2016-06-14 2113 59
16442 법치가 사라진 땅 슨상님의 고향엔..! 댓글(3) 현우 2016-09-07 1719 59
16441 (속보) 박쥐원~ 광화문 광장에서 교수형 집행 댓글(1) 현우 2016-09-23 1970 59
16440 트럼프 트위터에 올린 글을 보니 댓글(2) Long 2017-10-07 1513 59
16439 미국 동포가 댓글(4) Long 2018-01-14 1884 59
16438 서적구입안내,12.12와 5.18(압축본) 뚝섬무지개… 댓글(5) 관리자 2009-11-18 27003 59
16437 틸러슨 멕가지 싹둑 ! Long 2018-03-20 1445 59
16436 이란때문에 문재인과 김정은의 꼼수는 통하지않는다 제갈공명 2018-03-22 1688 59
16435 전쟁보다 더 무서운것 공산화되는 것 댓글(1) Long 2018-06-12 1374 59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