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느 이메일 내용 > 퍼온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퍼온글 목록

어느 이메일 내용

페이지 정보

작성자 배달겨레 작성일18-01-11 13:16 조회717회 댓글1건

본문

며칠 전 러시아를 다녀온 한 성도님이 제게 메일을 보내왔는데, 그 중 일부를 올려드립니다.


"여행을 시작한 날, 지도도 없이 무작정 걸으며 러시아 사람들이 살아가는 일상적인 삶을 보고 감사했습니다. 관광지가 아닌 주택가로 들어가 추운 날씨에 널어놓은 빨래, 아이들을 위해 지어진 놀이터, 할아버지 할머니가 손자들을 위해 썰매를 끌어주는 모습을 보며 너무 사랑스럽고 기뻐서 감동의 눈물이 나올 정도였습니다. 

 

그렇게 걷고 걷다가 넓고 넓은 설원을 발견했는데, 자세히 보니 바다였습니다. 바다가 얼어붙어 몇몇 사람들이 그 위에서 낚시를 하고 있더라고요. 그래서 가까이 가서 보려고 했는데, 바다로 들어가는 입구를 찾지 못했습니다. 그러던 중에 어제 출산한 사랑이보다(^^:) 덩치가 큰 들개 두 마리가 저를 향해 짖으며 쫓아오기 시작했습니다. 너무 무서워 얼떨결에 인근에 있던 공사장으로 뛰어 들어갔는데 신기하게도 거기서 평양에서 온 북한 청년을 만나게 되었습니다.

 
 28살의 이 청년은 통일 자금을 벌기위해 러시아에 왔다고 했습니다. 자신 뿐 아니라 많은 북한 청년들이 통일 자금을 벌기위해 해외로 나온다고 했습니다. 문재인 대통령을 북한에서 좋게 평가하고 있는데, 문대통령과 손을 잡고 미국을 몰아낸 후 조국 통일을 하는 것이 북한의 목표라고 하더라고요. 절더러 ‘원수님’을 믿느냐고 해서 제가 ‘예수님’을 믿는다고 예수님에 대해서 이야기 하자 ‘미국 놈들이 남조선 사람을 세뇌시켜 그런 사상에 물들었다며 절더러 주체사상으로 무장해야 한다고 했습니다. 

 

그 옆에는 키르키즈스탄에서 온 무슬림 경비 아저씨와 9살 난 아이가 있었는데, 이 두 사람은 알라가 유일신이며 알라를 믿어야 한다고 주장했습니다. 세 부류의 사람들이 ‘예수님’, ‘원수님’, ‘알라’가 유일신이라고 주장하며 말이 통하지 않는다고 서로를 답답해했습니다."


북한 김정은의 이런 바램이 현실이 되지 않도록 우리 모두 기도해야 할 것입니다.  

댓글목록

한글말님의 댓글

한글말 작성일

뚜렷한 현실..
원수님 믿는 북한청년과 알라 믿는 무슬림은 확신과 배타적 신앙의 덩어리.. 언제든지 목숨걸고 싸울 만반의 준비가 되어있고.
예수님 믿는 한국인은 '사랑으로' 북조선에게 모든것을 퍼주고 도와주고.. 이렇게 나라가 망하는거 아닌지..

퍼온글 목록

Total 12,715건 1 페이지
퍼온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신간 "5.18분석 최종보고서" 제주4.3반란사건" "… 댓글(4) 관리자 2010-11-23 177055 165
공지 [영상물] 국가보안법 왜 필요한가? 댓글(3) 관리자 2009-11-22 167595 197
12713 [뉴스타운TV] 종북 달력 주범 우리은행 은행장 나와라… 새글 닛뽀 2018-01-18 14 2
12712 스웨덴 정부, 1961년 이후 처음으로 전쟁대비 통보문… 새글 진실한사람 2018-01-18 170 18
12711 트럼프!! 한국을 향한 하나님의 경고! 새글 현우 2018-01-17 433 27
12710 세상에서 가장 세금많은 대한민국 만세! 댓글(1) 새글 현우 2018-01-17 260 40
12709 트럼프의 젊은 시절 1980년대부터.....그의 30대… 배달겨레 2018-01-17 276 23
12708 UAE 임종석이 관련한 댓글 총격전 배달겨레 2018-01-17 390 11
12707 여전한 중국의 동북공정-"신라 뺀 韓고대사는 중국사" 진실한사람 2018-01-17 143 15
12706 이런 놈이... Long 2018-01-17 475 65
12705 대학가에 싹튼 희망 '트루스 포럼' 제갈공명 2018-01-16 257 28
12704 시사웹툰 윤서인의 조이라이드-"어딜 부자가 되려고 그래… 진실한사람 2018-01-16 201 19
12703 영화 1987의 위선과 거짓을 폭로한 글 제갈공명 2018-01-16 412 42
12702 심각한 미군의 ... Long 2018-01-16 694 67
12701 한국을 위한 트럼프의 배려 Long 2018-01-16 506 71
12700 명사 컬럼 Long 2018-01-16 306 16
12699 김대중이가... Long 2018-01-16 359 46
12698 트럼프 대통령 “김정은과 좋은 관계라고 말한 적 없다” 닛뽀 2018-01-15 183 16
12697 노동부, 최저임금 위반 사업주 명단공개 신용제재..."… 마들렌 2018-01-15 136 9
12696 펌글 번역: USA Today 지, 2018년 미국 경… 배달겨레 2018-01-15 390 17
12695 세상에서 가장 괴상한 인간말종들! 현우 2018-01-14 675 72
12694 어찌합니까 댓글(2) Long 2018-01-14 613 59
12693 미국 동포가 댓글(4) Long 2018-01-14 730 57
12692 문죄인의 중국방문 연설문 전문을 보고.. 현우 2018-01-13 304 19
12691 미북간 전쟁과 관련된 댓글 싸움 배달겨레 2018-01-13 323 23
12690 어떻게 전쟁을 막을까? 막을 수 없다면 어떻게 피해를… 배달겨레 2018-01-13 263 15
12689 미국이 3월 전에 북한을 칠 수밖에 없는 이유 진실한사람 2018-01-13 604 34
12688 foreign policy-북한을 폭격 할 때다 진실한사람 2018-01-13 368 27
12687 북한, 평창 참가로 조총령 대남 공작 본격화 된다. Long 2018-01-13 298 16
12686 中 모텔 바닥에 깔린 태극기에 “한국인들 밟아죽이자” … 댓글(1) 진실한사람 2018-01-12 513 42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