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느 이메일 내용 > 퍼온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퍼온글 목록

어느 이메일 내용

페이지 정보

작성자 배달겨레 작성일18-01-11 13:16 조회1,223회 댓글1건

본문

며칠 전 러시아를 다녀온 한 성도님이 제게 메일을 보내왔는데, 그 중 일부를 올려드립니다.


"여행을 시작한 날, 지도도 없이 무작정 걸으며 러시아 사람들이 살아가는 일상적인 삶을 보고 감사했습니다. 관광지가 아닌 주택가로 들어가 추운 날씨에 널어놓은 빨래, 아이들을 위해 지어진 놀이터, 할아버지 할머니가 손자들을 위해 썰매를 끌어주는 모습을 보며 너무 사랑스럽고 기뻐서 감동의 눈물이 나올 정도였습니다. 

 

그렇게 걷고 걷다가 넓고 넓은 설원을 발견했는데, 자세히 보니 바다였습니다. 바다가 얼어붙어 몇몇 사람들이 그 위에서 낚시를 하고 있더라고요. 그래서 가까이 가서 보려고 했는데, 바다로 들어가는 입구를 찾지 못했습니다. 그러던 중에 어제 출산한 사랑이보다(^^:) 덩치가 큰 들개 두 마리가 저를 향해 짖으며 쫓아오기 시작했습니다. 너무 무서워 얼떨결에 인근에 있던 공사장으로 뛰어 들어갔는데 신기하게도 거기서 평양에서 온 북한 청년을 만나게 되었습니다.

 
 28살의 이 청년은 통일 자금을 벌기위해 러시아에 왔다고 했습니다. 자신 뿐 아니라 많은 북한 청년들이 통일 자금을 벌기위해 해외로 나온다고 했습니다. 문재인 대통령을 북한에서 좋게 평가하고 있는데, 문대통령과 손을 잡고 미국을 몰아낸 후 조국 통일을 하는 것이 북한의 목표라고 하더라고요. 절더러 ‘원수님’을 믿느냐고 해서 제가 ‘예수님’을 믿는다고 예수님에 대해서 이야기 하자 ‘미국 놈들이 남조선 사람을 세뇌시켜 그런 사상에 물들었다며 절더러 주체사상으로 무장해야 한다고 했습니다. 

 

그 옆에는 키르키즈스탄에서 온 무슬림 경비 아저씨와 9살 난 아이가 있었는데, 이 두 사람은 알라가 유일신이며 알라를 믿어야 한다고 주장했습니다. 세 부류의 사람들이 ‘예수님’, ‘원수님’, ‘알라’가 유일신이라고 주장하며 말이 통하지 않는다고 서로를 답답해했습니다."


북한 김정은의 이런 바램이 현실이 되지 않도록 우리 모두 기도해야 할 것입니다.  

댓글목록

한글말님의 댓글

한글말 작성일

뚜렷한 현실..
원수님 믿는 북한청년과 알라 믿는 무슬림은 확신과 배타적 신앙의 덩어리.. 언제든지 목숨걸고 싸울 만반의 준비가 되어있고.
예수님 믿는 한국인은 '사랑으로' 북조선에게 모든것을 퍼주고 도와주고.. 이렇게 나라가 망하는거 아닌지..

퍼온글 목록

Total 14,222건 1 페이지
퍼온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서적구입안내,12.12와 5.18(압축본) 뚝섬무지개… 댓글(4) 관리자 2009-11-18 23646 45
공지 신간 "5.18분석 최종보고서" 제주4.3반란사건" "… 댓글(4) 관리자 2010-11-23 180322 196
14220 日에 30분만에 전멸되는 1함대, 독도 입으로만 지키나… 새글 진실한사람 2018-12-14 63 5
14219 "나라까지 기부하는 '통큰' 지도자"...전국 100개… 댓글(1) 새글 진실한사람 2018-12-14 61 7
14218 트럼프, 대국민 포고문을 발표해 조의를 표하고... 댓글(1) 새글 Long 2018-12-13 271 40
14217 안면인식 기술 새글 살아나리라 2018-12-13 178 25
14216 北, 개성공단 몰래 가동 현우 2018-12-12 282 25
14215 현역군인 한명 없는 이재수 사령관의 빈소 댓글(3) 현우 2018-12-12 275 29
14214 시국진단 사행시 현우 2018-12-12 131 31
14213 김기사와 아지매 22화 -사요나라 화웨이. 진실한사람 2018-12-12 192 8
14212 탈원전 하더니... 중국·러시아에서 전기 수입 추진 댓글(1) 진실한사람 2018-12-12 169 16
14211 2019년 악재 다뭉쳐 쓰나미급 경제강타. 솔향기 2018-12-12 223 27
14210 불황침체에도 호황을 누릴 수 있다 솔향기 2018-12-12 251 32
14209 2019,2020 주택담보 대출금리 솔향기 2018-12-12 206 15
14208 김정은 살인마의 끝없는 숙청.. 암살.. 한글말 2018-12-11 418 26
14207 엄청 긴글이지만 미국이.... Long 2018-12-11 538 54
14206 이승만 장례식에 박정희 조사 Long 2018-12-11 226 50
14205 조선군 장령과 평양에 올리는 글, 미국과 친선외교 맺으… 솔향기 2018-12-11 141 12
14204 미국에서는 폼페이오는 친북한으로 분류. 솔향기 2018-12-10 218 7
14203 북미회담 후 더 좋아 [문정인], 김, 선택 좋고, … 솔향기 2018-12-10 121 2
14202 원자력의 가치, 문재인 탈원전의 심각성-서울대 트루스 … 진실한사람 2018-12-10 147 14
14201 북한의 떨거지들이 서울을 뒤지고 갔노라 ! Long 2018-12-10 547 21
14200 이재수 소장이... Long 2018-12-10 389 47
14199 북한은 미국에게 일본의 황제식 백두왕족 존속 요청해야. 솔향기 2018-12-09 151 15
14198 북한이 미국의 공격을 피하려면, 솔향기 2018-12-09 264 14
14197 방남은 문재인 희망이고 내년에 미북회담 뒤에나... 솔향기 2018-12-09 173 10
14196 김정민박사 고대사의 재고와 새로운 역사관의 필요성 진실한사람 2018-12-09 136 5
14195 北 사이버 대남(對南) 공격시 15분 만에 남한 '주요… 댓글(1) 진실한사람 2018-12-09 195 13
14194 북한의 대남(對南) 사이버 공격 사례 진실한사람 2018-12-09 94 10
14193 주변국 군비경쟁 속 홀로 무장 해제하는 한국군 진실한사람 2018-12-09 95 4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