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악관 “北과 대화? 27년 간 속았다, 한미연합훈련 예정대로” > 퍼온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퍼온글 목록

백악관 “北과 대화? 27년 간 속았다, 한미연합훈련 예정대로”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진실한사람 작성일18-03-08 07:10 조회615회 댓글0건

본문

백악관 과 대화? 27년 간 속았다, 한미연합훈련 예정대로

 

마이크 펜스 부통령 모든 옵션 테이블 위에대북압박 변치 않아

 

http://www.newdaily.co.kr/site/data/html/2018/03/07/2018030700038.html

 

2018030700038_0.jpg

4월 말 판문점에서 열릴 예정인 남북정상회담을 두고 한국 정부와 여당은 마치 북한 비핵화가 곧 이뤄질 것처럼 호들갑을 떨고 있지만 미국 정부는 냉정한 반응을 보이고 있다. 백악관과 마이크 펜스 부통령의 연설 등이 미국 정부의 생각을 보여주고 있다

자유아시아방송(RFA)’은 지난 6평창 동계올림픽이 끝나면 예정대로 한미연합훈련을 재개할 것이라는 백악관 고위 관계자의 말을 전했다

자유아시아방송에 따르면, 이 백악관 고위 관계자는 연례적으로 진행해 온 방어 목적의 연합훈련을 계획대로 재개하는 것은 자연스러운 일이라며 이 같이 밝혔다고 한다

이 백악관 고위 관계자는 북한과의 대화를 포함한 모든 선택을 신중하게 고려하고 있지만 미국과 북한 간의 대화에 대한 성급한 기대는 금물이라며 정부는 지난 27년 동안 북한과 대화를 한 경험이 있지만 그들은 지금까지 약속을 깨왔기 때문에 북한에 대해서는 긍정적인 인식보다는 회의적인 인식이 더 크다고 밝혔다고 한다

이 백악관 관계자보다 마이크 펜스 부통령의 발언은 더욱 직설적이었다

미국의 소리(VOA)’ 방송은 7일 마이크 펜스 부통령이 6(현지시간) 내놓은 성명과 연설 내용을 전했다. 이 자리에서 펜스 부통령은 대북압박을 멈추지 않을 것이며 군사적 옵션을 비롯한 모든 선택을 테이블 위에 올려놓고 있다고 밝혔다고 한다

펜스 부통령은 이날 아이오와카운슬 블러프스의 한 행사에 참석해 우리는 북한이 믿을 만하고 확실하게 비핵화를 향해 나서는 모습을 보기 전까지는 김정은 정권에 대한 최대한의 압박을 계속할 것이라고 여러분께 확실히 말씀드린다면서  “북한이 그들의 핵무기를 영원히 없앨 때까지 미국과 동맹국의 결의는 확고히 남아 있을 것이라고 연설했다고 한다.

펜스 부통령은 또한 오늘 북한이 비핵화를 위한 대화에 나설 용의가 있다고 밝혔다는 뉴스를 봤을 것이라며 이에 대해 트럼프 대통령은 미국이 진전을 이뤘을 수 있다고 말했고, 동시에 미국은 어떤 방향으로든 강력한 드라이브를 걸 준비가 됐다는 사실도 강조했다고 말했다고 한다

트럼프 대통령이 트윗을 통해 어떤 방향으로든 열심히 노력할 것이라는 문장에 대한 그의 해석이었다. 이는 북한이 유화적인 제스처를 취했다고 해도 트럼프 정부는 군사적 옵션을 포함한 모든 선택이 테이블 위에 놓여 있으며, 김정은 정권이 핵무기와 탄도미사일을 모두 포기하기 전까지는 대북압박을 늦추지 않을 것이라는 의미라고 한다.

펜스 부통령은 같은 날 성명을 통해서도 북한이 완전한 비핵화를 위한 구체적이고 검증 가능한 조치를 취하기 전까지는 미국의 대북압박은 변하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고 한다

트럼프 정부 관계자들은 이처럼 북한의 유화적 제스처를 경계하면서 김정은에게 행동으로 보여달라고 요구하고 있다. 백악관이나 국무부 등의 공식 발표를 보면, 문재인 정부나 일부 한국 언론이 해석하는 것처럼 북한과의 대화에 기대를 거는 모습은 거의 찾아보기 어렵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퍼온글 목록

Total 13,458건 1 페이지
퍼온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12.12와 5.18(압축본)뚝섬무지개,시스템경영 댓글(4) 관리자 2009-11-18 22446 24
공지 신간 "5.18분석 최종보고서" 제주4.3반란사건" "… 댓글(4) 관리자 2010-11-23 178929 185
13456 뭉치면 살고 흩어지면 죽느니라~김상묵 새글 Marie 2018-06-22 56 4
13455 1973년 파리평화 협정과 월남적화-평화협정은 평화를 … 새글 진실한사람 2018-06-22 58 5
13454 멜라니 재킷 등에 쓰인 글~ 댓글(1) 새글 Marie 2018-06-22 96 4
13453 미국의 세계전략과 한반도-이춘근의 국제정치 45회 새글 진실한사람 2018-06-22 60 10
13452 한반도 적화통일이.... 댓글(1) Long 2018-06-21 485 49
13451 트럼프의 '화염과 분노'는 시간문제 진실한사람 2018-06-21 379 27
13450 전남방직 아들내미 가짜우익 김무성 얼마나 아십니까? 댓글(1) 진실한사람 2018-06-21 275 24
13449 5.18 배후는 김일성과 김대중이다! 진실한사람 2018-06-21 158 20
13448 미국과 중국이 남중국해에서 교전하는 날-심동보 제독 진실한사람 2018-06-21 193 11
13447 문수보살 난리 부르스 mozilla 2018-06-20 363 12
13446 왜 국부론인가? - 10. 아담스미스를 넘어서 만세대한민국 2018-06-20 97 4
13445 왜 국부론인가? - 9. 국부론에 맞춰본 경제민주화 2 만세대한민국 2018-06-20 38 2
13444 왜 국부론인가? - 8. 국부론에 맞춰본 경제민주화 1 만세대한민국 2018-06-20 37 3
13443 왜 국부론인가? - 7. 누구를 위한 공공인가 만세대한민국 2018-06-20 29 0
13442 왜 국부론인가? - 6. 세계화와 국민국가의 딜레마 만세대한민국 2018-06-20 21 0
13441 왜 국부론인가? - 5. 노동가치와 시장의 도덕성 만세대한민국 2018-06-20 22 0
13440 왜 국부론인가? - 4. 자본은 왜 고용을 늘리는가 만세대한민국 2018-06-20 25 0
13439 왜 국부론인가? - 3. 교환과 상업 질서 만세대한민국 2018-06-20 23 1
13438 왜 국부론인가? - 2. 사익은 왜 공익을 창출하는가 만세대한민국 2018-06-20 24 0
13437 왜 국부론인가? - 1. 아담스미스의 생각 만세대한민국 2018-06-20 106 1
13436 조중동 어느 기자의 양심선언! 댓글(1) 현우 2018-06-20 467 42
13435 앞에 낭떠러지가 있는데 댓글(1) 진실한사람 2018-06-20 243 26
13434 "가짜대통령 문재인씨에게 고합니다." 댓글(1) 진실한사람 2018-06-19 507 38
13433 세계질서의 재편! 현우 2018-06-19 514 39
13432 진짜는 아직 오지 않았다. 적에게도, 우리에게도 진실한사람 2018-06-19 444 18
13431 수면위로 떠오르는 '미군철수 악몽' 진실한사람 2018-06-19 340 17
13430 한국 경제 위기를 .... Long 2018-06-19 391 24
13429 대한민국 시국진단 십육글자 사행시조! 현우 2018-06-18 238 26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